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공수전환] '기아 쏘렌토 Vs 르노 그랑 콜레오스' 궁극의 중형 SUV 대결

오토헤럴드 조회 수4,021 등록일 2024.07.09.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오토헤럴드 김훈기 기자] 올 상반기 국내 친환경차 판매가 소폭의 상승세를 기록한 가운데 첫 출시 이후 기아 '쏘렌토 하이브리드'가 줄곧 해당 부문 선두 자리를 굳건히 유지하고 있다. 쏘렌토는 2024년 1월부터 6월까지 총 4만 9588대가 팔리고 하이브리드 모델만 3만 5360대를 기록할 만큼 국내 친환경차 시장에서 압도적 성과를 기록 중이다. 

그리고 이런 쏘렌토 아성에 도전하는 신규 중형 SUV가 지난 '2024 부산모빌리티쇼'를 통해 처음 등장했으니 주인공은 바로 르노코리아의 '그랑 콜레오스'이다. 올가을 본격 판매를 앞둔 그랑 콜레오스는 부산모빌리티쇼 기간 열흘 동안 진행된 사전 예약에서 총 7135대를 기록하며 심상치 않은 초반 돌풍을 예고했다. 

개발 프로젝트 '오로라1'으로 알려졌던 그랑 콜레오스는 르노 최초의 SUV이자 가장 성공적인 글로벌 모델 중 하나인 콜레오스의 성공 신화를 계승했다. 강인함, 견고함 등을 의미하는 라틴어 'coleoptera(코리옵테라)'에서 영감을 받은 'Koleos'에 웅장함을 뜻하는 'Grand'을 더해 새로운 차체 크기와 동급 최고 수준의 뒷좌석 공간을 갖춘 르노의 최고급 SUV 모델이란 의미를 부여했다.

무엇보다 르노 그랑 콜레오스는 2820mm의 동급 최대 휠베이스로 넉넉하고 편안한 뒷좌석 공간을 제공하고 CMA 플랫폼을 기반으로 차체의 18%를 초고강도 핫 프레스 포밍(HPF) 부품으로 구성해 안전성 측면에서도 경쟁 우위를 확보했다. 

이 밖에도 해당 모델에는 31개의 최첨단 주행 보조 기능(ADAS)를 적용하고 자율주행 2단계 수준의 '액티브 드라이버 어시스트'를 모든 트림에 기본 사양으로 탑재했다. 

또 실시간 TMAP(티맵) 네비게이션과 음성인식 시스템 누구 오토(NUGU auto)를 기본 제공하며 애플 카플레이 및 안드로이드 오토의 무선 연결을 지원해 편리한 운전 환경을 선사한다. FOTA(Firmware Over The Air)를 통한 차량 내 주요 전자시스템까지 지속적인 무선 업데이트를 제공하는 부분도 매력이다. 

기존 국산차에서 볼 수 없던 실내 사양도 눈에 띈다. 그랑 콜레오스에 적용한 'openR(오픈알) 파노라마 스크린'은 국산 모델 최초로 동승석까지 디스플레이를 확장한 것으로 총 3개의 12.3인치 스크린이 운전석부터 동승석까지 이어졌다. 

이를 통해 동승자는 블루투스 이어폰 연결로 디즈니플러스, 티빙 등 cinema(시네마) OTT 서비스, 네이버 웨일 웹 브라우저를 통한 유튜브, SNS, FLO(플로) 음악 스트리밍 서비스 등을 독립적으로 이용할 수도 있다. 

쏘렌토와 마찬가지로 하이브리드와 가솔린, 2종의 파워트레인으로 출시되는 그랑 콜레오스는 새로운 버전의 E-Tech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통해 동급 최고 용량의 배터리(1.64kWh)에 하이브리드 전용 1.5리터 가솔린 터보 엔진과 멀티모드 오토 변속기를 결합했다. 

이를 통해 시스템 최고 출력은 245마력을 기록하고 가솔린 모델은 2.0리터 터보 직분사 엔진을 통해 최고 출력 211마력, 최대 토크 33.1kg.m를 나타낸다. 또 여기에는 7단 DCT 탑재되어 역동적 주행 감성을 전달한다. 

이와 경쟁하는 기아 쏘렌토는 지난해 8월, 4세대 부분변경을 거치며 내외관 디자인을 더욱 고급화하고 다양한 주행 편의 및 안전사양 탑재로 상품성을 향상시킨 부분이 주요 특징이다. 

해당 모델은 전면부 라디에이터 그릴과 시그니처 스타맵 라이팅 주간주행등이 조화롭게 배치되고 볼륨감 있는 후드와 범퍼, 스키드 플레이트가 어우러지며 강인한 SUV의 모습을 강조했다. 

또 측면은 수직으로 배열한 헤드램프와 리어 콤비네이션램프가 캐릭터 라인을 따라 이어져 조화를 이루고 새로운 디자인의 알로이 휠을 적용해 단단하고 정제된 느낌을 전달한다. 

후면부는 2개의 리어 콤비네이션램프를 연결하는 스타맵 그래픽이 적용되고 하단부 범퍼와 조화를 이루는 와이드한 리어 스키드 플레이트로 견고한 이미지를 구현했다.

수평적 조형을 통해 높은 개방감을 전달하는 쏘렌토 실내는 12.3인치 클러스터와 내비게이션을 하나의 화면처럼 매끄럽게 연결한 파노라믹 커브드 디스플레이와 차세대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ccNC' 적용했다. 

또 그 하단으로 좌우 끝까지 이어지는 날렵한 송풍구와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및 공조 시스템을 조작할 수 있는 전환형 조작계가 유기적이고 기술적인 조화를 이룬다.

2.2 디젤과 2.5 가솔린 터보, 1.6 하이브리드 총 3종으로 구성된 쏘렌토 파워트레인은 주력인 하이브리드의 경우 최고 출력 180마력을 발휘하는 1.6 가솔린 엔진과 47.7kW 전기 모터가 더해져 235마력의 출력과 37.4kg.m 토크를 나타낸다. 

이밖에 쏘렌토에는 교차 차량, 측방 접근차, 추월시 대향차 대응 및 회피 조향 보조 기능을 추가한 전방 충돌방지 보조와 진출입로 속도 제어 기능을 더한 내비게이션 기반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차로 변경을 지원하는 고속도로 주행 보조2(HDA2) 등 브랜드 최고 수준의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을 적용했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유럽 제조업체 반발, 중국산 전기차 관세가 자동차 시장에 미칠 영향
2024년 7월 5일부터 유럽연합(EU) 집행위원회는 중국산 배터리 전기차(BEV)에 잠정 관세를 부과하기 시작했다. 이는 2023년 9월에 시작되어 2024년
조회수 440 2024.07.17.
글로벌오토뉴스
충격에 휩싸인 미국 대선 레이스, 자동차 산업에 미칠 영향은?
11월 미국 대선 레이스는 바이든 대통령의 건강 이슈에 이어 트럼프 전 대통령의 총격사건까지 더해지며 충격과 혼도에 휩싸였다. 이후 테슬라의 CEO 일론 머스크
조회수 2,253 2024.07.16.
글로벌오토뉴스
[공수전환] 쉐보레 콜로라도 Vs 지프 글래디에이터
[오토헤럴드 김훈기 기자] 코로나19 이후 폭발적으로 증가해온 국내 캠핑 인구가 약 500만 명에 달하며 관련 산업이 꾸준히 성장하는 가운데 이른바 '차박'과
조회수 3,346 2024.07.15.
오토헤럴드
[칼럼] 전기차 게임체인저, 배터리가 아닌
[김필수 칼럼] 전기차 화두는 비싼 가격과 오르고 있는 충전 비용, 보조금 삭감, 불편한 인프라 등 하이브리드차 대비 낮은 가성비 등에 따른 시장 부진을 한꺼번
조회수 2,683 2024.07.15.
오토헤럴드
전기 동력에 더 맞을지도 모르는 재규어 레이싱 머신의 디자인
고급 자동차 브랜드 재규어(Jaguar)는 1922년 21세의 젊은 모터사이클 애호가 월리엄 라이온즈(William Lyons)가 그보다 10살 많은 사이드카
조회수 1,823 2024.07.15.
글로벌오토뉴스
[공수전환] 억대의 플래그십 SUV 대결
[오토헤럴드 김훈기 기자] 올 상반기 국내 수입차 판매가 전년 동기 3.9% 감소한 12만 5000여대를 기록한 가운데 시장은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와 BMW그룹
조회수 5,772 2024.07.12.
오토헤럴드
[기자 수첩] 코미디 같은
[오토헤럴드 김흥식 기자] 서울 시청역 역주행 참사 이후 각종 대책이 쏟아져 나오고 있다. 고령 운전자의 면허 제도, 도로 구조나 시스템 개선 그리고 이번 참사
조회수 3,663 2024.07.10.
오토헤럴드
[공수전환]
[오토헤럴드 김훈기 기자] 올 상반기 국내 친환경차 판매가 소폭의 상승세를 기록한 가운데 첫 출시 이후 기아 '쏘렌토 하이브리드'가 줄곧 해당 부문 선두 자리를
조회수 4,021 2024.07.09.
오토헤럴드
319. 20세기 말 일본차보다 더 강한 중국차의 세계화
20세기 말 일본차가 부상할 때 미국과 유럽은 관세정책을 동원해 막으려 했다. 일본차는 수출자율규제와 현지생산이라는 전략으로 세계화에 나섰다. 먼저 미국 시장을
조회수 3,674 2024.07.08.
글로벌오토뉴스
[칼럼] 자동변속기
[김필수 교수] 자동차 등록 대수가 2600만 대를 넘어섰다. 가구당 2대의 차량을 보유하고 있어 선진국과 다르지 않은 수준이다. 자동차 산업 또한 현대차 그룹
조회수 2,281 2024.07.08.
오토헤럴드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