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黑과白 무채색 강세 속 노랑 등 유채색 점유율 증가...바스프 '자동차 색상 다양성 확장'

오토헤럴드 조회 수833 등록일 2023.01.20.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자동차 외관 색상이 다양해진 것으로 나타났다. 화이트, 블랙, 그레이, 실버 등 무채색 인기가 여전한 가운데 옐로우, 오렌지, 그린, 바이올렛 등 유채색의 시장 점유율도 꾸준히 증가했다. 바스프 코팅 사업부문이 최근 발표한  ‘2022 자동차 OEM 코팅용 바스프 컬러 리포트’에 따르면 2022년에도 무채색이 전 세계 자동차 시장에서 우세를 보였다. 

다만 옐로우, 오렌지, 그린, 바이올렛 등 다채로운 유채색이 시장 점유율을 점차 확장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변화하는 색상 트렌드 속에서도 화이트, 블랙, 실버, 그레이 등 무채색은 2022년 생산된 비상업용 자동차 코팅의 대다수를 차지했다. 그중에서도 화이트 색상은 클래식하고 유행을 타지 않으며 높은 리세일 가치를 지녀 지난 몇 년간 그래왔듯 여전히 가장 높은 인기를 보였다.

무채색을 선택하지 않은 자동차 구매자들은 블루나 레드 색상을 선호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 두 색상은 여전히 매우 인기가 높았지만 이와 함께 옐로우, 오렌지, 그린, 바이올렛 등 다른 유채색도 전 세계 대부분의 지역에서 시장 점유율을 끌어냈다. 이는 바스프가 고객으로 두고 있는 자동차 업체들이 전보다 더욱 다양하고 폭넓은 색상을 수용하고 있음을 나타낸다.

지역별 색상 선호도에는 차이가 있다. 아태지역은 화이트가 가장 인기 있는 색상이었지만, 올해 주목할 만한 점은 그레이 색상 점유율의 증가이다. 이는 자동차 구매자의 변화하는 가치와 습관을 보여주며, 자동차 산업에 새로운 시대가 열린 것을 암시한다.

전체 비율이 크지는 않지만, 브라운, 그린, 바이올렛 색상도 꾸준한 점유율을 보였다. 가장 인기 있는 화이트와의 격차는 크지만, 이 색상들은 아태지역에서 색상의 다양성을 크게 넓혔다. 특히, 다양한 색상으로 판매되는 소형차량 및 신 에너지 차량(NEV)에서 이러한 경향이 두드러진다. 그레이는 블루, 레드, 골드, 브라운 색상의 시장 점유율을 일부 가져오며 6%의 점유율을 차지했다.

유럽·중동·아프리카(EMEA)에서는 가장 인기 높은 두 가지 색상인 화이트와 블랙의 점유율이 상승했으며, 그레이와 실버의 점유율은 하락했다. 동시에 더욱 다채로운 색상이 등장했다. 유채색의 경우 블루는 여전히 우세하지만, 블루와 레드 모두 시장 점유율의 하락을 보였다. 자동차 구매자 사이에서 오렌지 색상이 새롭게 선호되기 시작했으며, 옐로우, 브라운, 그린 색상 모두 일부 점유율을 얻었다.

북미지역에서는 타 지역에 비해 유채색 차량에 대한 선택의 폭이 적지만, 유채색의 자동차, 트럭 또는 SUV는 꾸준한 인기를 보였다. 블루와 레드가 여전히 지배적이었지만 그린, 옐로우, 바이올렛, 베이지 색상의 비율이 높아지며 전보다 다채로운 색조를 보여준다. 여전히 가장 인기 높은 블루 색상은 꾸준히 우위를 차지하면서 블루와 레드 사이의 격차를 벌렸다. 

블랙, 그레이, 실버와 같은 무채색은 특히 대형 차량에서  점유율이 다소 하락했다. 반면 베이지, 브라운, 그린 등 자연을 닮은 색조의 점유율이 증가했고 바이올렛 색상도 구매자의 취향 변화에 따라 점유율의 증가를 보였다.

이 밖에 남미지역은 보다 전통적이고 차분한 색상을 선호했다. 다른 지역과 마찬가지로 화이트 색상의 인기가 가장 높으며, 무채색 중 그레이는 블랙보다 높은 점유율을 보였다. 유채색에서는 레드와 블루가 안정적인 점유율을 보이는 가운데, 브라운도 일부 시장 점유율을 차지했다. 해당 색상들은 주로 소형 차량 구매자들에게 선택되었으며, 대형차량과 SUV에는 새롭고 다양한 효과를 준 그레이 색상 등 무채색이 높은 점유율을 보였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시승기] 작지만 더 강력해져 돌아온 폭스바겐 신형 골프 GTI
8세대 골프를 기반으로 제작된 신형 '골프 GTI'는 그 화려한 명성만큼 기본에 충실한 달리기 성능에 이전보다 더 강력해진 파워로 도로에서 매력을
조회수 88 10:48
오토헤럴드
전기차 보조금 500만 원으로 줄고 배터리 성능별 차등 지원...환경부 개편안 발표
전기차 보조금이 600만 원에서 500만 원으로 줄어든다. 1회 충전 주행 가능 거리와 직영 정비 센터 등 사후 역량에 따라 보조금도 차별 지급된다. 환경부는
조회수 72 10:48
오토헤럴드
지난달 수입차 판매 1만 6222대로 전년 대비 6.6% 감소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지난달 수입 승용차 신규등록대수가 1만 6222대로 전월 대비 45.3%, 전년 동월 대비 6.6% 감소했다고 3일 발표했다.지
조회수 51 10:48
오토헤럴드
환경부 전기차 보조금 개편안
지난해 자동차 시장에서 친환경차 판매 비중은 22.8%에 달했다. 이 가운데 전기차는 전년 대비 67.4% 늘었다. 전기차 누적 판매 대수는 약 40만 대에 이
조회수 55 10:48
오토헤럴드
혼다, 대형차 위주의 수소 전략 발표
혼다가 2023년 2월 2일, 주로 상업용 및 대형 차량을 포함하는 수소 연료 전지에 대한 미래 전략을 발표했다. 내구성과 근본적인 비용 절감을 목표로 GM과
조회수 52 10:47
글로벌오토뉴스
유럽연합, 대형 트럭의 CO2제로 로드맵은 승용차와 다르다?
유럽연합은 2022년 10월 27일, 같은 해 6월 유럽이사회가 합의한 2035년부터 새로운 휘발유 및 디젤 자동차의 판매를 효과적으로 금지하는 법안에 유럽의회
조회수 59 10:47
글로벌오토뉴스
유럽연합, 전기차와 재생에너지 촉진안 도출 추진
유럽연합 집행위원회가 2023년 2월 2일, 미국과 경쟁할 수 있는 전기차 및 재생 에너지 프로젝트의 제조를 촉진하려는 계획을 발표했다. 녹색 산업에 종사하는
조회수 48 10:47
글로벌오토뉴스
[Q&A] 타타대우 더쌘 출시 기자간담회 질의응답
타타대우상용차가 준중형트럭 ‘더쎈’의 부분변경 모델인 ‘2023 더쎈(DEXEN)’을 출시했다. ‘더쎈’은 지난 2020년 출시 후 편의성과 효율성으로 시장에서
조회수 54 10:47
글로벌오토뉴스
타타대우, 2025년 1톤 전기트럭 선보인다
타타대우 더쌘 출시를 맞아 군산의 타타대우 본사를 찾았다. 현장에서 진행된 기자간담회에서 타타대우 김방신 사장은 달라진 시장 트랜드에 맞는 제품이라는 점을 강조
조회수 59 10:47
글로벌오토뉴스
236. EX90, 자율주행과 SDV, 그리고 새로운 볼보
볼보가 대대적인 포트폴리오 개편을 앞두고 있다. 큰 틀에서는 2030년까지 모든 라인업을 배터리 전기차로 전환하는 속도를 올리기 위한 것이다. 볼보는 전기차와
조회수 70 10:47
글로벌오토뉴스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