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국내 진출 준비 중인 BYD, 어떤 전기차 출시될까?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1,257 등록일 2022.08.11.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중국의 전기차 제조사인 BYD가 내년 한국시장 진출을 준비하고 있다. BYD는 최근 중국 시장에서 판매를 시작할 전기 세단 ‘실(Seal)’ 등 6개 차종의 국내 상표권을 출원했다. 실 외에도 돌핀(Dolphin), 아토(Atto), 카르페(Carpe), 파리(Fari), 헤일로(Halo) 등 다양한 세그먼트의 전기차가 상표등록되어 국내 출시에 대한 기대를 높이고 있다. 가까운 일본 시장에 먼저 전기차를 선보인 BYD의 행보를 살펴본다.




지난 7월 21일, 중국의 전기차 제조사인 BYD가 일본 전기차 시장에 진출한다고 발표하며, 현지 언론을 대상으로 자사의 전기차를 소개하는 행사를 가졌다. 중국 시장 뿐만 아니라 아시아 주요국가에 진출을 준비하고 있는 BYD의 행보에 일본 현지 언론들은 일본 자동차 시장에 미칠 영향을 보도하기도 했다. 테슬라 보다도 일본 전기차 시장에 미칠 영향이 클 것이라는 전망도 나오고 있다.





BYD는 1995년 배터리 제조사로 창립한 기업으로, PC나 휴대폰 배터리 제조로 성장한 기업이다. 배터리 이외에도 기판이나 태양전지, 산업용 축전지 등을 생산했다. 국내시장에도 BYD의 상용차량들이 도입되어 운행되고 있다. 지난 2016년 10월, 국내에 BYD코리아를 설립하고 전기 시내버스(e버스-12)와 전기 지게차를 들여오고 있다. 현재 국내 총판은 각각 GS글로벌, 코오롱글로벌이 맡고 있다. 상용차량에 이어 내년에는 승용 모델들의 국내 출시도 예상되는 상황이다.


BYD는 2003년에 도산한 소규모 국영자동차 제조사를 인수하면서 본격적으로 자동차 산업에 진출했다. 2004년 베이징 모터쇼에 처음 참가한 BYD는 조악한 품질의 자동차를 선보였지만, 2년뒤 참가한 베이징 모터쇼에서는 조립 품질이나 상품성을 개선한 ‘F3’라는 모델을 선보이며 발전된 모습을 보였다.





2005년 출시된 F3의 성공을 기반으로 BYD는 중국 자동차 산업에서 두각를 나타내기 시작했다. 특히 F3와 함께 소개된 전기차 'F3e'를 통해 앞으로 출시될 전기차의 모습을 전하기도 했다. 배터리 사업 부분을 자동차로 확장한 F3e를 통해 중국의 다른 제조사들보다 빠르게 전기차 시장 진출을 선언했다.







BYD의 F3e는 양산으로 이어지지 않았지만,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인 'F3DM'을 개발해 양산하게 된다. 하지만, F3DM는 판매도 많지 않았으며, 이후BYD의 전기차 사업은 좀처럼 속도를 내지 못하게 되었다. 이 상황을 바꾼 것이 2013년부터 본격화된 중국의 '신에너지차(NEV) 정책'이다. 이 정책을 통해 전기차용 배터리 수요와 전기차 판매가 비약적으로 증가했으며, 2022년 상반기에는 전년 동기 대비 3배 이상 증가한 약 64만대의 NEV(EV+PHEV)를 판매하게 된다. NEV 판매 대수에서는 세계 1위의 실적이다. BYD는 일본에서의 신차 공개 행사에서 일본 시장 진출에 대해 “우리는 일본 제조사와 경쟁하는 것이 아닌, EV라는 새로운 산업을 함께 확대해 나가는 파트너가 되고 싶다”고 설명했다.


일본에 출시된 컴팩트 전기 해치백인 돌핀의 중국 판매 가격은 10만 2800~13만800위안으로 한화로 환산하면 가장 저렴한 모델의 경우 2천만원 미만의 가격으로 판매되고 있다. 이는 중국에서의 전기차 보조금이 포함된 가격으로, 보조금 제외하더라도 11만1,316~14만3,254중국위안으로 국내에서 판매되는 어떤 전기차 보다 경쟁력있는 가격을 확보하고 있다. BYD 재팬은 아직 일본시장에서의 판매가격을 발표하진 않았지만, 만일 중국에서의 판매 가격과 비슷한 가격을 책정하게 된다면, 일본의 제조사들에게 강력한 경쟁상대가 될 것은 분명하다.





물론 자동차의 판매가 가격만으로 결정되는 것은 아니다. 제품의 품질 확보와 패키징, 판매 네트워크 구축 등 다양한 요인이 필수적이다. 특히 국내 시장에서는 중국산 자동차에 대한 인식 개선이 가장 중요할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가격 대비 우수한 성능, 여기에 수년 간 다양한 차량을 개발하며 쌓은 BYD의 기술력은 무시할 수 있는 수준이 아니다. 배터리를 자체적으로 생산하며, 자동차 생산 능력까지 갖춘 기업이라는 점에서 국내 제조사들에게도 충분히 위협적인 존재가 될 것으로 보인다.


서두에서 언급했듯이 BYD의 국내 시장 진출은 전기차 시장 확대라는 측면에서 테슬라보다 더 큰 영향력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그간 국내 시장에 판매되었던 조악한 품질의 중국산 전기차가 아닌 가성비를 갖춘 ‘제대로된’ 전기차가 국내 시장에 일으킬 변화에 시선이 모이고 있다.







5월에 중국 시장에 출시된 BYD의 실은 테슬라 모델 3 와 경쟁하는 전기 세단으로, 중국에서는 6만대의 사전 계약 주문이 이뤄진 차량이다. 중국에서의 가격은 22만2,274위안(약 4300만원)부터 29만8140위안(약 5780만원)까지이다. 2023년 일본시장 출시 뿐만 아니라, 향후 유럽시장에서도 판매 예정이다.


씰의 외관은 컨셉카 'Ocean X'에서 선보였던 요소와 독자적인 컨셉을 배경으로 개발되었으며, 전장 4800mm, 전폭 1875mm, 전고 1460mm로 전폭을 제외하면 테슬라 모델 3보다 약간 큰 크기다.


BYD의 'e 플랫폼 3.0'을 기반으로 61.4kWh와 82.5kWh의 '블레이드' 배터리가 팁재된다. 배터리는 BYD의 인산리튬 이온(LFP) 기술이 적용된 배터리 모듈과 차체 구조를 일체화한 CTB(Cell-to-body) 구조가 특징이다. 이러한 구조를 통해 최대 4만 Nm/deg의 높은 비틀림 강성을 확보하고 있다.





후륜 구동 스탠다드 모델은 최고 출력 204마력의 전기 모터와 61.4kWh의 배터리를 후륜에 탑재해 0-100km/h 가속시간 5.7초의 성능을 발휘한다. 중국 인증 기준 주행가능거리는 550km.


한 단계 상위 모델은 최고 출력 312마력의 전기 모터와 82.5kWh의 배터리를 탑재해, 0-100km/h가속 5.9초, 중국 인증 기준 주행 가능 거리 700km의 성능을 보인다.





최상위 모델은 전륜에 218마력, 후륜에 312마력의 전기모터를 탑재한 4륜 구동 모델로, 시스템 종합 출력 530마력의 성능을 발휘한다. 여기에 82.5kWh 배터리를 탑재해 0-100km/h 가속 3.8초, 주행가능거리 650km를 달성하고 있다.


서스펜션은 더블 위시본(프런트)과 멀티 링크(리어). 최상위 모델은 중량 배분 50:50를 실현했으며, 전후 토크 배분을 위한 인텔리전트 토크 어댑테이션 컨트롤(ITAC) 시스템을 탑재하고 있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벤츠 ‘더 뉴 EQE’ 출시, 럭셔리 비즈니스 전기 세단 ...1회 충전 최대 471 km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럭셔리 비즈니스 전기 세단 ‘더 뉴 EQE’를 국내 공식 출시한다고 27일 밝혔다. 더 뉴 EQE는 럭셔리 전기 세단 ‘더 뉴 EQS’
조회수 590 2022.09.27.
오토헤럴드
볼보자동차코리아가 첨단 커넥티비티 기술 및 최신 능동형 안전기술 탑재로 상품성을 향상시킨 신형 S60과 V60 크로스컨트리를 국내 시장에 출시한다. 27일 볼보
조회수 522 2022.09.27.
오토헤럴드
기아자동차 최초의 고유모델, 세피아의 디자인
아직도 기억이 난다. ‘1992년 9월 23일, 기아의 첫 고유모델 세피아가 나옵니다’ 라는 광고가 TV에서 연일 나오던 것이…. 오늘이 2022년 9월 23일
조회수 528 2022.09.26.
글로벌오토뉴스
지프, 708km 달리는
지난해 '랭글러 4xe' 출시를 통해 국내 첫 전동화 도입을 시작한 지프 브랜드가 연내 플래그십 SUV '그랜드 체로키'의 플러그인
조회수 552 2022.09.26.
오토헤럴드
르노코리아자동차의 하반기 주목받는 신차 'XM3 E-테크 하이브리드'가 내달 국내 시장에 본격 출시된다. 해당 모델은 1.6ℓ 가솔린 엔진과 2개
조회수 839 2022.09.26.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더클래스 효성, ‘메르세데스-벤츠 AMG G 63 효성 에디션’ 출시
메르세데스-벤츠 공식 딜러 더클래스 효성이 한정판 ‘메르세데스-벤츠 AMG G 63 효성 에디션’을 출시한다고 밝혔다.‘메르세데스-벤츠 AMG G 63 효성 에
조회수 48 2022.09.30.
글로벌오토뉴스
전국자동차경매장협회, 조성봉 신임 회장 취임
전국자동차경매장협회 신임 회장에 조성봉(59) 오토허브셀카 대표가 취임했다.전국자동차경매장협회는 지난 22일 용인 오토허브에서 열린 정기총회를 통해 전임 이경상
조회수 31 2022.09.30.
글로벌오토뉴스
소상공인 두 번 울리는 플랫폼 사업자, 시장 침체에도 수수료와 광고비 인상
중고차 시장 침체에도 상대적으로 영향을 받지 않은 플랫폼 사업자들이 수수료 인상에 나서면서 소상공인이 위기를 호소하고 나섰다. 28일 중고차 업계에 따르면 물가
조회수 153 2022.09.29.
오토헤럴드
르노코리아자동차, 합리적 소비자를 위한 맞춤형 중형 세단 ‘SM6 필 [必; Feel]’ 새롭게 선보여
르노코리아자동차(대표이사 스테판드블레즈)가 소비자들에게 꼭 필요한 사양들을 합리적인 가격대로 구성한 ‘SM6 필 [必; Feel]’ 트림을 새롭게 선보였다.SM
조회수 334 2022.09.29.
글로벌오토뉴스
기아 홈페이지 리뉴얼 오픈
기아가 공식 홈페이지를 전면 개편하여 오픈한다고 27일(화) 밝혔다.이번 홈페이지 개편은 ‘지속가능한 모빌리티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기아의
조회수 272 2022.09.27.
글로벌오토뉴스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메르세데스 벤츠 3세대 GLC PHEV버전 독일 출시
메르세데스 벤츠가 2022년 9월 29일, 지난 6월 공개한 3세대 GLC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버전 세 가지 중 GLC 300 e 4매틱 및 GLC 400 e
조회수 94 2022.09.30.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그룹 최초 레드닷 어워드 대상 수상
차세대 수소 모빌리티 콘셉트인 「트레일러 드론(Trailer Drone)」이 세계적인 디자인 상 ‘레드 닷 어워드’에서 ‘대상(Luminary)’을 수상했다.현
조회수 36 2022.09.30.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 투싼, 영국인 100%가 신뢰하는 차...최하위
영국 자동차 전문매체 '왓카?(What Car?)'가 자동차 보험사 모터이지(MotorEasy)와 공동으로 벌인 연례 신뢰성 조사에서 영국인들이
조회수 143 2022.09.30.
오토헤럴드
BMW, 차세대 음성 인식 서비스
BMW 차세대 음성 비서는 아마존 알렉사(Alexa)가 맡게 됐다. BMW는 28일(현지 시각) 아마존 연례 신제품 발표 행사에서 "알렉사가 운전자와 차량 간
조회수 116 2022.09.30.
오토헤럴드
세상에 단 하나뿐인
페라리 원-오프(One-off) 모델 ‘페라리 SP51’이 공개됐다. 비스포크 모델인 SP51은 812 GTS 레이아웃과 섀시, 엔진을 기반으로 한 프론트 엔진
조회수 220 2022.09.29.
오토헤럴드

최신 시승기

[시승기] BMW M760Li xDrive, 다시 만날 수 없을 12기통 세단의 강렬한 여운
BMW를 대표하는 플래그십 세단 '7시리즈' 7세대 완전변경모델이 올 연말 국내 시장에 새롭게 출시될 예정인 가운데 현행 모델 중 가장 강력한 퍼
조회수 138 2022.09.30.
오토헤럴드
[시승기] 폭스바겐, 티구안 올스페이스
라인업 처음으로 2.0 가솔린 엔진을 탑재하고 내외관 디자인 업그레이드를 통해 새롭게 출시된 폭스바겐의 2세대 부분변경 '티구안 올스페이스'는 국
조회수 278 2022.09.29.
오토헤럴드
100% 전기차도 밸런스다. 폭스바겐 ID.4 프로 시승기
폭스바겐의 전기 SUV ID.4를 시승했다. ID.3가 먼저이지만 폭스바겐은 한국시장에 ID.4를 첫 번째 전기차로 들여왔다. 100% 폭스바겐이라는 것을 강조
조회수 701 2022.09.23.
글로벌오토뉴스
[시승기]
많은 이들이 갖는 일명 '가스차' LPG 차량에 대한 편견 중 가솔린과 디젤차 대비 힘이 부족해 특히 언덕길에서 제대로 된 성능을 발휘하지 못하고
조회수 779 2022.09.21.
오토헤럴드
마지막 가솔린 모델, 아우디 4세대 A3 40TFSI 세단 시승기
아우디의 C세그먼트 세단 A3 40TFSI를 시승했다. 소형 4도어 노치백 세단이라는 흔치 않은 세그먼트의 모델이면서도 아우디라는 브랜드 파워로 세단이 통하는
조회수 737 2022.09.19.
글로벌오토뉴스

퓨어드라이브

[퓨어드라이브] 현대 캐스퍼 1.0 가솔린 인스퍼레이션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12,028 2021.11.01.
다나와자동차
[퓨어드라이브] 기아 레이 1.0 가솔린 시그니처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14,205 2021.10.13.
다나와자동차
[퓨어드라이브] 메르세데스-벤츠 A220 HATCHBACK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9,430 2021.09.28.
다나와자동차
[퓨어드라이브] 메르세데스-벤츠 EQC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11,173 2021.09.07.
다나와자동차
[퓨어드라이브] 메르세데스-벤츠 EQA250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11,187 2021.08.30.
다나와자동차

전기차 소식

기아, ‘EV6 GT 직진본능 레이싱 토너먼트’ 개최
기아가 고성능 전기차 EV6 GT 출시를 맞이해 국내 최초로 모션 시뮬레이터 드래그 레이싱 게임 대회인 ‘EV6 GT 직진본능 레이싱 토너먼트’를 개최한다고 3
조회수 28 2022.09.30.
글로벌오토뉴스
기아, 특별한 가을 경험을 선사할
기아가 전기차 고객 특화 멤버십 프로그램인 Kia EV Members(기아 EV 멤버스) 고객을 대상으로 특별한 가을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캠핑 행사를 준비했
조회수 18 2022.09.30.
글로벌오토뉴스
미국 뉴욕주, 2035년부터 가솔린차 판매 금지
미국 뉴욕주가 2022년 9월 29일, 2035년부터 SUV와 픽업트럭, 세단을 포함한 가솔린 승용차의 판매를 금지한다고 발표했다. 이는 지난 8월 캘리포니아주
조회수 17 2022.09.30.
글로벌오토뉴스
순수 전기차에 가장 걸맞은 브랜드 '차지카(Charge Car)'가 첫 모델 '차지 67'을 공개했다. 순수 전기차 차지 67은 1
조회수 77 2022.09.30.
오토헤럴드
일론 머스크, 방탄 성능 실패로 체면 구겼던 사이버트럭...방수되니까 보트로 써도 돼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가 곧 출시될 '사이버트럭' 기술력에 대한 강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현지시간으로 29일, 머스크 CEO는 자신의 트위터
조회수 68 2022.09.30.
오토헤럴드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자동차 시장엔 간혹 기존 모델에 특별한 것들을 보태 가치를 더한 한정판이 등장한다. 프리미엄 그리고 슈퍼카 브랜드가 특별히 기념할 일이 있거나 퍼포먼스 마케팅
조회수 165 2022.09.30.
오토헤럴드
[레트로 vs. 오리지널] 전기차 덕분에 나름의 영역을 차지하고 이어질 것 -맺음글-
한동안 자동차 애호가들 사이에서는 전기차 시대로 접어들면서 자동차 디자인에 큰 변화가 생기리라고 예측하는 사람이 많았다. 전기 동력계에 필수적인 배터리 팩이 차
조회수 142 2022.09.30.
오토헤럴드
페라리 프로산게  단순히 SUV라고 할 수 있을까?
페라리 프로산게만큼이나 비판과 옹호가 엇갈리는 모델은 근래에 거의 없었을 것이다. 왜냐 하면 예전에 포르쉐가 카이엔을 만들었을 때와 같이 ‘페라리가 SUV를 만
조회수 216 2022.09.27.
글로벌오토뉴스
[기자 수첩 ] 3년 만에 열린 디트로이트 모터쇼...관람객 수는 비밀이야
스위스 제네바, 프랑스 파리, 독일 뮌헨(옛 프랑크프루트)과 함께 세계 4대 모터쇼로 불렸던 북미국제모터쇼(NAIAS.디트로이트모터쇼)의 위상이 관람객 수를 비
조회수 254 2022.09.27.
오토헤럴드
[레트로 vs. 오리지널] 레트로란, 과거에서 현재 또 미래로 이어질
레트로 디자인은 현대적 기술과 개념을 바탕으로 복고적 디자인 특징을 반영해 만든 제품에서 흔히 볼 수 있다. 특히 오리지널 모델이 성공적이었던 경우에는 후광효과
조회수 290 2022.09.27.
오토헤럴드

테크/팁 소식

온세미, 온보드 충전기(OBC)용 자동차용 실리콘 카바이드(SiC) 적용 전력 모듈 3종 출시
지능형 전력 및 센싱 기술의 선두 기업인 온세미(나스닥: ON)는 오늘 모든 유형의 전기차(xEV) 내에서 온보드 충전(OBC) 및 고전압(HV) DCDC 변환
조회수 37 2022.09.29.
글로벌오토뉴스
휘발유보다 비싼 경윳값에 차주들 패닉, 그래서 필요한 디젤차 연료비 절약 방법
경유차는 휘발유차에 비해 높은 연비와 출력, 상대적으로 저렴한 연료로 한 때 휘발유 차량보다 높은 판매량을 기록하는 등 인기 차종이었지만 자동차 배출가스기준이
조회수 193 2022.09.29.
오토헤럴드
빨강은 경고, 노랑은 주의
자동차가 전자화, 전기화하면서 운전자가 알아야 할 상식도 많아졌다. 요즘 자동차는 시동을 걸고 달리며 주행을 마칠 때까지 음(音. 경고음)과 등(燈. 경고등)을
조회수 164 2022.09.29.
오토헤럴드
일렉트로비트와 아르거스 사이버 시큐리티, 자동차 스위치 펌웨어 발표
글로벌 자동차 소프트웨어 공급사인 일렉트로비트와 모빌리티 플랫폼 사이버 보안 제품 및 서비스 분야의 세계적인 리더인 아르거스 사이버 시큐리티가 EB 조네오 스위
조회수 94 2022.09.26.
글로벌오토뉴스
엔비디아, 차세대 중앙 집중식 차량용 컴퓨터 ‘드라이브 토르’ 공개
엔비디아가 엔비디아 드라이브 토르(NVIDIA DRIVE™ Thor)를 공개했다. 드라이브 토르는 안전하고 성공적인 자율주행 자동차를 위한 엔비디아의 차세대 중
조회수 83 2022.09.26.
글로벌오토뉴스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