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현대모비스, 다양한 생체신호 종합 분석해 안전운전 돕는 기술 세계 최초 개발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154 등록일 2022.06.23.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운전자의 다양한 생체신호를 종합 분석해 안전운전을 돕는 신기술이 등장했다. 향후 음주 여부를 감지해 주행을 원천 차단하는 기술로도 진화할 전망이다.
현대모비스는 세계 최초로 운전자의 자세와 심박, 뇌파 등 생체신호를 전문으로 분석하는 통합제어기를 개발했다고 23일 밝혔다.


현대모비스가 ‘스마트캐빈 제어기’로 이름 붙인 이 기술은 탑승객의 생체신호를 측정하는 총 4개의 센서와 이를 분석하는 제어기, 그리고 소프트웨어 로직으로 구성된다. 실시간으로 변하는 생체신호를 전문적으로 분석할 수 있는 일종의 고급 두뇌 개발에 성공한 것이다.


먼저 각 센서들은 탑승객의 생체신호를 감지하고 관련 정보를 제어기에 전달하게 된다. 제어기는 여러 센서가 보내온 정보를 바탕으로 탑승객의 건강상태가 좋지 않거나 졸음운전 같은 위험한 상황이라고 판단하면 내비게이션이나, 클러스터 또는 헤드업 디스플레이(HUD)를 통해 경고를 주는 방식이다. 차량 내부의 온습도나 이산화탄소 수치까지 제어할 수 있다.


그 동안 모빌리티 분야에서는 특정 생체신호만을 처리하는 제어기는 있었지만, 여러 생체신호를 통합 분석할 수 있는 헬스케어 전용 제어기 개발은 이번이 처음이다. 안전기술의 관점을 차량 성능 개선이 아닌, 탑승객 중심으로 구현했다는 평가가 나온다.


현대모비스는 생체신호 전문 제어기 개발에 따라 앞으로는 자동차가‘움직이는 건강검진센터’로서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재 연구개발 중인 헬스케어 신기술을 모빌리티에 접목해 아직 초기 단계인 관련 시장을 선점하겠다는 방침이다.


현대모비스 R&D 부문장 천재승 상무는“헬스케어 기능을 모빌리티에 탑재할 수 있도록 설계한 소프트웨어와 이를 통합제어할 수 있는 제어기 개발기술이 핵심경쟁력”이라며,“현대모비스가 독자적으로 확보해온 생체신호 데이터베이스를 바탕으로 멀미 예방, 스트레스 관리, 음주운전 차단 같은 다양한 기술로 발전될 것”이라고 밝혔다.


스마트캐빈 제어기에는 총 4개의 센서가 탑재된다. 탑승객의 자세를 입체적으로 촬영할 수 있는 3D 카메라, 운전대에 장착한 심전도 센서, 귀 주변에 흐르는 뇌파를 측정하는 이어셋 센서, 그리고 차량 내부의 온습도와 이산화탄소를 측정하는 공조 센서로 구성된다. 이를 통해 실시간으로 수집한 다양한 생체신호를 분석해 안전운전을 돕는다.


예를 들어 심전도 센서를 통해 운전자의 스트레스 지수가 높다고 판단하면 자율주행 모드로 전환을 권유하고, 이산화탄소 수치가 높으면 창문을 개방하거나 외부 순환으로 변경하는 방식이다. 심정지 같은 위급한 상황에서는 응급실로 안내하는 기술로도 진화할 전망이다.


현대모비스는 안전기술의 관점을 차량 내외부의 성능개선은 물론 탑승객의 건강상태까지 챙기는 기술로도 확대하고 있다. 자율주행 시대를 앞두고 차 안의 즐길거리만큼 부가가치가 높은 바이오 헬스케어 기술을 접목해 신규시장을 적극 공략하겠다는 전략이다.


현대모비스가 자동차 부품업계에서는 이례적으로 바이오공학이나 로봇 분야 등 전문인력 확보에 주력하고 있는 것도 이 때문이다. 실제로 현대모비스는 자동차부품 외에도 미래 모빌리티와 지속가능한 연구개발 먹거리 확보를 위해 선행연구 조직에서 이와 관련한 기술개발을 주도하고 있다.


한편 현대모비스는 차량용 헬스케어 시장에 특화된 신기술을 잇따라 선보이며 글로벌 시장에서 주목을 받고 있다. 지난해 세계 최초로 개발한 뇌파 기반 운전자 모니터링 시스템 ‘엠브레인’(M.Brain)’ 은 공공버스에 탑재하는 시범사업을 추진하며 안전사고 저감이라는 효과를 확인한 바 있다.



현대모비스가 지난해 공개한 자율주행 통합 칵핏 시스템인 엠빅스(M.Vics)에는 심전도 센서, 운전자 모니터링 카메라, 멀미 저감 신기술, 공기정화시스템 등 다양한 헬스케어 기술을 탑재했다. 현재 글로벌 완성차 업체들을 대상으로 활발한 수주활동을 펼치고 있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지프, 프리미엄 컴팩트 SUV ‘뉴 컴패스’ 국내 공식 출시
모든 SUV의 시작, 지프(Jeep®)가 새로운 세상을 넘나드는 ‘더 스위처(The Switcher)’들을 위한 프리미엄 컴팩트 SUV ‘뉴 컴패스'를 공식 출
조회수 696 2022.06.23.
글로벌오토뉴스
자세 확 낮춘 패스트백 ‘뉴푸조408’최초공개, 2023년 가솔린 기반 글로벌 출시
푸조 C 세그먼트 408 완전변경 모델이 공개됐다. 2023년 상반기 글로벌 출시를 앞두고 있는 '뉴 푸조 408’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2종과 가솔린
조회수 470 2022.06.23.
오토헤럴드
[김흥식 칼럼] 한국지엠 안방 꼴찌 탈출 묘수
한국지엠이 멀티 브랜드 전략을 선언했다. 어제(22일) 가진 ‘GM 브랜드 데이'에서 한국지엠은 국내 생산 차량의 수출을 확대하고 상용차와 SUV 전문
조회수 492 2022.06.23.
오토헤럴드
포르쉐, 가장 강력한 신형 파나메라 터보 S E-하이브리드 출시...3억 490만 원
포르쉐 코리아가 가장 강력한 파나메라 모델인 신형 파나메라 터보 S E-하이브리드를 국내 출시했다. 파나메라 터보 S E-하이브리드는 582마력(PS)의 4ℓ
조회수 542 2022.06.23.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최대 18개월
차량용 반도체 부족 및 부품 공급 불안정 등 악재가 겹치며 신차 출고 지연 문제가 날이 갈수록 심화하면서 중고차를 찾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 올해 초 6년 만
조회수 435 2022.06.24.
오토헤럴드
5월 수입 상용차 437대 신규등록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5월 수입 상용차 신규등록대수가 437대로 집계됐다고 발표했다.5월 상용차 브랜드별 등록대수는 만(MAN) 93대, 메르세데스-
조회수 243 2022.06.24.
글로벌오토뉴스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1955년 생 토요타 플래그십
1955년 첫 출시 후 현행 15세대 모델로 판매되는 토요타의 플래그십 세단 '크라운' 16세대 완전변경모델의 외관 디자인이 사전 유출됐다. 신차
조회수 329 2022.06.21.
오토헤럴드
알칸타라 커스터마이징 인테리어 적용 하이퍼카 징거 21C 2022 굿우드 페스티벌 공개
알칸타라가 오는 23일부터 26일 영국 현지에서 진행되는 최대 자동차 행사 ‘2022 굿우드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에서 미국 하이퍼카 제조사 징거 자동차와 협업
조회수 175 2022.06.21.
오토헤럴드
엔트리급 모델로 라인업 추가될 지프의 신규 SUV
지프가 내년 브랜드 최초의 순수전기 전용 모델을 출시할 전망인 가운데 '레니게이드' 아랫급으로 라인업에 추가될 신차의 프로토타입이 처음으로 포착됐
조회수 253 2022.06.20.
오토헤럴드
페라리, “2026 년까지 모델의 절반 이상을 전동화한다.”
페라리가 2022년 6월 16일, 2022-2026 전략 계획에 따라 2026 년까지 모델의 절반 이상을 전동화한다고 발표했다. 구체적으로는 2026년까지 40
조회수 141 2022.06.20.
글로벌오토뉴스

최신 시승기

렉서스 NX 450h+, 모터와 엔진의 환상 콜라보...스포츠 모드 해 봤나?
렉서스 NX 450h+, 일상 정도는 순수 전기모드로 갈수 있는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스포츠 모드에서 발휘되는 강력한 성능까지.
조회수 436 2022.06.24.
오토헤럴드
팰리세이드 부분변경, 호불호 갈린 외관 변경...대신 놀랍도록 정숙해진 승차감
현대차 팰리세이드 부분변경을 시승했습니다. 외관의 일부를 변경하고 사양을 조정했는데요. 파워트레인에 변화가 없다는 점이 아쉬웠습니다.
조회수 486 2022.06.20.
오토헤럴드
[영상시승] 여름엔 픽업트럭, 쌍용 렉스턴 스포츠칸 익스페디션
쌍용자동차 렉스턴 스포츠 칸 익스페디션 모델을 시승했습니다. 외부에서는 오프로더의 이미지 강화, 인테리어는 커넥티비티 인포콘의 채용, 엔진 성능 증강 등이 특징
조회수 457 2022.06.16.
글로벌오토뉴스

퓨어드라이브

[퓨어드라이브] 현대 캐스퍼 1.0 가솔린 인스퍼레이션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8,370 2021.11.01.
다나와자동차
[퓨어드라이브] 기아 레이 1.0 가솔린 시그니처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10,018 2021.10.13.
다나와자동차
[퓨어드라이브] 메르세데스-벤츠 A220 HATCHBACK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6,444 2021.09.28.
다나와자동차
[퓨어드라이브] 메르세데스-벤츠 EQC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7,798 2021.09.07.
다나와자동차
[퓨어드라이브] 메르세데스-벤츠 EQA250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8,041 2021.08.30.
다나와자동차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메르세데스-벤츠 AMG GT 4도어의 디자인
요즘은 세단의 차체 구조이면서 쿠페 형태의 디자인 감각을 가진 차들이 다양한 메이커에서 나오고 있다. 물론 네 다섯 메이커 밖에 안되긴 하지만, 여러 업체에서
조회수 292 2022.06.23.
글로벌오토뉴스
203. BYD는 정말로 세계 3위 자동차회사일까?
"BYD는 정말로 세계 3위 자동차회사일까?" 이 질문은 테슬라가 정말로 세계 1위 자동차회사일까 하는 것과 맥을 같이 한다. 테슬라는 주주 자본주의가 주도하고
조회수 218 2022.06.20.
글로벌오토뉴스
[레트로 vs. 오리지널] 00# 자동차 레트로 디자인, 시작부터 오늘날까지
21세기 들어 자동차 업체들이 복고풍 즉 레트로 디자인의 차들을 잇따라 내놓고 있다. 특히 전기차가 새로운 주류로 자리를 잡으면서 그와 같은 흐름은 더 강해지고
조회수 255 2022.06.20.
오토헤럴드
[기자 수첩] 일본 경차 가격대 소형 전기차 등장, 현대차는 무사할까?
글로벌 자동차 시장 최강자 토요타가 요즘 곤혹스러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전동화 속도가 너무 느리다는 이유로 환경단체 비난이 거세고 내연기관차 수명을 연장하기
조회수 201 2022.06.20.
오토헤럴드

테크/팁 소식

현대모비스, 다양한 생체신호 종합 분석해 안전운전 돕는 기술 세계 최초 개발
운전자의 다양한 생체신호를 종합 분석해 안전운전을 돕는 신기술이 등장했다. 향후 음주 여부를 감지해 주행을 원천 차단하는 기술로도 진화할 전망이다. 현대모비스는
조회수 154 2022.06.23.
글로벌오토뉴스
폭염과 폭우 반복 올해 장마 무섭다
내일(23일)부터 전국이 장마권에 들어간다. 올 장마는 오랜 가뭄이 해소된다는 반가움과 함께 폭우와 폭염이 기승을 부리면서 역대급으로 힘든 기간이 될 것이라는
조회수 134 2022.06.23.
오토헤럴드
앨리슨 트랜스미션, 소방 및 구급차에 전기 차축 적용
앨리슨 트랜스미션은 이달 20일부터 25일까지 독일 인터슐츠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의 소방 박람회에 참여하고, 소방 및 구급차 전용 앨리슨 eGen Power®
조회수 66 2022.06.22.
글로벌오토뉴스
맵퍼스, 렉서스 ‘뉴 제너레이션 NX’에 아틀란 공급
모빌리티 맵 솔루션 기업 맵퍼스(대표이사 김명준)가 국내 출시되는 렉서스 뉴 제너레이션 NX에 자사 아틀란 내비게이션을 공급한다고 22일 밝혔다.렉서스의 뉴 제
조회수 141 2022.06.22.
글로벌오토뉴스
[아롱 테크] 인간의 감성까지 파악해 대응하는 자동차 생체정보 인식 기술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건강관리에 대한 인식이 높아지고 디지털 및 비대면 서비스의 증가로 인해 스마트 헬스케어 분야가 급부상하고 있습니다. 스마트 헬스케어란 빅
조회수 143 2022.06.22.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