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겨울철 ‘슬기로운 세차생활’...영하권 날씨 피하고 물기 제거 꼼꼼히

오토헤럴드 조회 수419 등록일 2021.12.03.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겨울비가 내리고 기온이 급격히 떨어지면서 추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다. 겨울철에는 한파와 폭설 등을 동반한 영하의 기온이 지속돼 세차에 어려움을 겪는 운전자들이 많다. 눈길 주행 시 차량 곳곳에 오염 물질이 묻고, 차체에 묻은 물기가 얼어붙어 차량에 손상을 줄 수 있기 때문에 반드시 정기적으로 세차를 해야 한다. 이에 국내 최대 직영중고차 플랫폼 기업 K Car(케이카)의 황규석 진단실장이 운전자들이 놓치기 쉬운 겨울철 세차 방법을 소개한다.

우선 세차를 하기로 결심했다면 가장 먼저 날씨를 체크해야 한다. 영하권의 날씨가 아닌 날에 햇볕이 가장 세고 기온이 높은 정오부터 오후 4시 사이에 세차하는 것을 권장한다. 기온이 너무 낮거나 햇볕이 없는 날씨라면 세차 도중 차량 외부에 묻은 물기가 얼어붙기 쉽다. 이를 제거하고자 무리하게 닦으면 차량 도장면에 손상을 줄 수 있다. 만약 차량 표면에 물이 얼어붙어 있다면 긁어내는 것보다는 미지근한 물로 녹인 후 물기를 제거해야 한다. 

겨울철 세차 시 가장 중점을 둬야 하는 부분은 차량 하부 전체와 타이어, 휠, 휠하우스 주변부다. 눈길 주행을 했다면 주행 후 휠과 차량 하부를 고압 세차기로 꼼꼼하게 세척해줘야 한다. 눈과 각종 오염 물질, 특히 제설작업에 사용되는 염화칼슘은 차량 부품을 부식시킬 수 있기 때문이다. 다만 눈이 내린 후 몇 일 동안 도로 위 염화칼슘이 남아 계속 차체로 튀기 때문에 눈이 그치고 도로가 마른 후 세차하는 것을 추천한다.

세차를 끝냈다면 문틈과 트렁크 틈새, 차량 지붕 등 차량 곳곳에 남은 물기를 확실히 제거해야 한다. 물기 제거는 자동차 히터의 온도가 잘 전달되지 않는 지붕과 트렁크부터 시작해 유리창과 차량 옆면, 보닛의 순서로 진행하는 것이 좋다. 세차 후 문의 고무 몰딩이 파손되는 경우도 있어 몰딩 부분에 동결 방지용 왁스를 발라주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실내 세차도 각별히 신경 써야 한다. 추운 날씨로 인해 실내 환기 횟수가 줄어들고 신발에 묻은 눈 등 이물질이 바닥에 떨어져 세균이나 곰팡이가 서식하기 쉬운 환경이 만들어진다. 특히 바닥 매트는 오염 물질이 떨어지거나 눈이 녹아 젖은 상태로 방치될 수 있기 때문에 매트를 세척한 후 확실하게 건조한 다음 장착해야 한다. 

황규석 케이카 진단실장은 “겨울철 세차는 추운 날씨 때문에 자주 세차하는 것이 어렵고 다른 계절보다 신경 쓸 요소들이 많다”면서 “차체에 흠집이 생기거나 부품이 손상되는 것을 막으려면 겨울철에도 주기적인 세차가 필요하다는 점을 기억하고 차량 관리에 더욱 신경 쓰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호인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EV 트렌드] 19세 독일 해커에게 뚫린 테슬라
독일에 거주하는 19세 청년이 13개국에서 25대의 테슬라 전기차를 해킹했다는 주장을 펼치며 차량 보안 문제가 다시 도마에 올랐다. 현지시간으로 13일, 블룸버
조회수 285 2022.01.14.
오토헤럴드
출처불명 그래도 끌리는 셀토스 부분변경 예상도...직선 강조한 프런트 뷰
소형 SUV 시장에서 가장 인기가 많은 기아 셀토스 부분 변경이 올해 출시될 예정인 가운데 예상도가 등장했다. 출처 불명으로 인도 매체에 소개된 셀토스 부분변경
조회수 727 2022.01.14.
오토헤럴드
차별화된 전기차, BMW iX xDrive 40 시승기
BMW의 배터리 전기차 iX를 시승했다. BMW는 10년 전 i3로 먼저 배터리 전기차 시대를 열었고 그 노하우를 바탕으로 BMW의 독창성과 결합한 SUV iX
조회수 450 2022.01.14.
글로벌오토뉴스
고급 브랜드의 실패와 성공
1980년대 중반에 토요타를 비롯한 일본 메이커가 미국 시장에 고급 승용차를 내놓겠다고 발표하자 처음에는 회의적인 시각이 컸다고 한다. 염가의 소형차를 만드는
조회수 287 2022.01.14.
글로벌오토뉴스
시트로엥, C5 에어크로스 PHEV 공개
시트로엥은 C5 에어크로스에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을 추가한다고 발표했다.PHEV 파워트레인은 직분사 1.6리터 직렬 4기통 가솔린 터보로 최대출력 180마력
조회수 372 2022.01.14.
글로벌오토뉴스
MINI, 전동화차량 판매 증가로 지난 해 판매실적 개선
MINI는 2021년 글로벌 신차 판매 실적을 발표했다. 총 판매 대수는 30만 2144대로 전년 대비 3.3% 증가해 4년 만에 실적이 개선되었다. MINI
조회수 251 2022.01.14.
글로벌오토뉴스
[EV 트렌드] 전기차로 부활하는 쌍용차, 중형 SUV
최근 에디슨모터스 컨소시엄과 인수합병 본계약을 체결한 쌍용자동차가 향후 전기차 포트폴리오 강화를 통해 사업 정상화에 빠르게 진입할 것으로 기대된다. 13일 관련
조회수 413 2022.01.14.
오토헤럴드
장재훈 사장
사전 계약 첫날 1만 8000대를 기록하며 돌풍을 일으킨 제네시스 플래그십 초대형 세단 G90가 연간 판매 목표를 2만대로 잡았다. 장재훈 현대차 사장은 지난
조회수 210 2022.01.14.
오토헤럴드
포르쉐, 지난해 30만대 판매로 역대급 실적 달성
독일 스포츠카 브랜드 포르쉐가 2021년 한 해 동안 전년 대비 11% 증가한 30만1915대의 차량을 인도하며 사상 최대 판매 기록을 경신했다. 전 세계 모든
조회수 170 2022.01.14.
오토헤럴드
[시승기] 쌍용차 뉴 렉스턴 스포츠 칸 익스페디션, K-픽업의 역대급
2002년 무쏘 스포츠를 시작으로 2006년 액티언 스포츠, 2012년 코란도 스포츠 그리고 2018년 렉스턴 스포츠까지 약 20년의 세월 동안 국내에서 유일하
조회수 499 2022.01.14.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