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자동차 개별소비세 인하 정책, 당연히 연장해야 한다.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1,183 등록일 2021.11.22.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김 필 수 (김필수 자동차연구소 소장, 대림대 교수)

작년 글로벌 코로나 펜데믹으로 인하여 각국의 자동차 판매는 반 토막이 난 경우가 많았다. 유럽이나 미국 등 도시 봉쇄가 발생하면서 아예 시민들의 이동이 불가능해지면서 자동차 활용도가 그 만큼 떨어졌기 때문이다. 자동차를 비롯하여 모든 산업이 직격탄을 맞으면서 경제적 피해가 심각했다. 그러나 대한민국은 도시 봉쇄 같은 심각한 규제는 탈피하면서 경제 활성화에 노력하여 가장 영향을 덜 받은 국가의 하나가 되었다.

이러한 분야 중 자동차의 판매가 줄지 않았다는 것은 그만큼 바람직한 결과라 할 수 있을 것이다. 여기에는 여러 가지 이유가 작동했다고 할 수 있다. 현대차 그룹을 중심으로 더욱 다양한 국산 신차가 쏱아져 나오면서 소비자의 선택폭이 넓었다는 이유도 있고, 나만의 안전한 이동수단을 추구하면서 초보운전자나 고령자 모두가 차량을 가지고 나홀로 차량을 원했던 이유이기도 하였다.

그러나 가장 큰 이유 중의 하나가 바로 정부의 개별소비세 인하 정책이다. 즉 내수 진작을 위해 작년 3월부터 시행한 자동차 개별소비세 인하 정책이 올해 말 사라진다는 것이다. 작년 코로나 발생 이후 개별소비세의 70% 인하를 결정한 정부는 자동차업계의 요청에 따라 작년 7월부터 이를 30%로 축소하였지만 6개월을 더 연장하였고, 개별소비세 인하 정책이 올해 말 끝나기 때문이다.

차종에 따라 현금 100여만의 혜택은 적지 않은 금액인 만큼 소비자가 느끼는 정도는 매우 크기 때문이다. 실제로 정부는 경제적 활성화를 위하여 상황에 따라 자동차 개발소비세 인하 정책을 종종 활용하여 왔다고 할 수 있다. 전가의 보도로 활용하면서 소비자 활성화 진작으로 활용했다는 뜻이다. 이때 마다 적지 않은 효과를 보아 온 만큼 이번같이 더욱 심각한 코로나 사태의 경우는 더욱 필요한 정책이었다.

다른 산업 활성화도 당연히 중요하지만 자동차 분야는 더욱 부대 효과나 연관 산업이 광범위한 만큼 더욱 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하기 때문이다. 올해도 작년보다는 나아졌지만 당연히 코로나로 인한 피해는 여전하고 그 만큼 정부의 적극적인 정책이 수반되었다. 그러나 내년에도 정상적인 경제 활성화에는 아직 여력이 매우 부족한 실정이다. 위드 코로나로 인한 경기 활성화를 기대할 수 있으나 이미 2년간 어려워진 경기를 끌어올리기 위한 역량이 매우 부족하기 때문이다.

정부의 개별소비세 연장을 해야 하는 이유는 여러 가지라 할 수 있다.

우선 작년부터 발생한 자동차용 반도체 대란으로 일부 인기 모델의 출고가 늦어지면서 소비자들의 개별소비 인하 혜택을 받지 못하게 되는 소비자들이 즐비하다는 것이다. 자동차용 반도체 부족 현상은 내년에도 이어질 가능성이 큰 유동성을 고려하여 자동차 출시를 촉진할 수 있는 역량이 크게 요구된다는 것이다. 인기 차종은 지금 신청해도 내년 이맘때에나 받을 수 있는 만큼 소비자 활성화를 위해서도 정부의 개별소비세 인하가 사기 진작을 위해서도 꼭 필요하다는 것이다. 개별소비세 인하가 올해 말 종료된다면 자동차 출시를 위한 활성화 정책이 찬물을 끼얹는 결과를 초래할 수 있기 때문이다.

두 번째로 이미 글로벌 시장에서 차량용 원자재 가격이 크게 올라가고 있다는 것이다. 철강은 물론 차량용 반도체 등 모든 원자재 가격이 크게 올라가면서 신차 가격도 올라가야 하는 시점이라는 것이다. 자동차 제작사 입장에서는 신차의 가격을 올린다면 코로나 시대의 경기 활성화에 영향을 주는 것은 물론 신뢰도 측면에서 고민이 많은 만큼 올리기도 쉽지 않은 상황이다. 이 경우 개발소비세 인하 정책을 연장하여 준다면 소비자가 직접 부담하는 비용에 대한 일부라도 삭감하는 상대적 효과가 큰 만큼 개별소비세 인하는 지속적으로 연장하여야 한다는 것이다.

세 번째로 개별소비세 자체의 의미도 되살려야 한다는 것이다. 자동차는 원래 사치품의 하나로 간주되어 지속적으로 각종 세금의 원천이 되어 왔다. 그러나 지금의 자동차는 사치품이 아닌 생활필수품이 된지 오래라 할 수 있다. 현실에 맞는 자동차 세금 정책으로 손봐야 한다는 뜻이다. 국민들은 그렇게 느끼고 있다.

세금 끌어 모으기로 모은 국민의 혈세를 사회 지도자층은 국민들에게 뿌리면서 포퓰리즘이 만연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느끼고 있다. 자동차 개별소비세에 대한 국민적 인식도 이러한 판단을 하고 있는 만큼 정부는 더욱 고민을 해야 한다는 것이다. 진정으로 자동차 판매 활성화를 통하여 경제 활성화를 기한다면 개별소비세 인하 연장으로 얻는 잇점이 수배 이상 높기 때문이다.

최소한 자동차 개별소비세 인하 연장은 최고 1년 이상을 진행했으면 한다. 그 효과는 지대할 것이고 경기 활성화에 가장 큰 기여를 할 것으로 확신한다. 지금 신청하는 신차는 바로 개별소비세 인하 혜택을 받아야 당장 활성화에 기여한다고 할 수 있다. 나무는 보는 시각이 아닌 산을 보는 시각으로 큰 그림을 그리기 바란다. 정부의 결단을 촉구한다.


(*외부 필자 칼럼의 내용은 본지의 취지와 일치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쌍용차, 하반기 출시되는 정통파 중형 SUV
최근 에디슨모터스 컨소시엄과 인수합병 본계약을 체결한 쌍용자동차가 올 하반기 중형 스포츠유티리티차량 'J100(프로젝트명)' 출시를 예고한 가운데
조회수 222 2022.01.25.
오토헤럴드
쉐보레 트래버스 최상위 트림
실내 편의 기능을 대폭 추가하고 안전 사양을 보강한 슈퍼 SUV 쉐보레 트래버스 하이 컨트리(High Country)가 이달 26일 사전 계약을 시작한다. 트래
조회수 767 2022.01.24.
오토헤럴드
기아, 사전계약 돌풍 이어갈 신형 니로 출시...2030세대ㆍ고급사양 선호
기아가 친환경 전용 SUV ‘디 올 뉴 기아 니로’를 25일 공식 출시한다고 밝혔다. 신형 니로는 사전계약 첫 날인 18일부터 21일까지(영업일 4일) 사전계약
조회수 1,221 2022.01.24.
오토헤럴드
르노삼성자동차 2023년형 XM3, 예약 돌입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오는 3월 출시 예정인 국내 브랜드 유일의 쿠페 SUV ‘XM3’의 2023년형 모델에 대한 예약을 시작한다.연식변경으로
조회수 2,850 2022.01.19.
글로벌오토뉴스
기아, 최고 복합연비 갖춘 친환경 SUV 신형 니로 사전계약 첫날 1만6300대 돌파
기아는 18일부터 전국 기아 스토어를 통해 사전계약에 들어간 친환경 전용 SUV 신형 니로의 첫날 계약대수가 1만6300대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4세대 쏘
조회수 3,627 2022.01.19.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2022 올해의 차 최종 심사에서 8개 브랜드 21종 신차 경쟁
한국자동차기자협회(Korea Automobile Journalists Association, 회장 이승용)는 2월 8일 경기 화성 한국교통안전공단 자동차안전연구
조회수 144 2022.01.25.
글로벌오토뉴스
르노삼성자동차, 르노-길리 합작 친환경 모델 2024년 출시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가 르노그룹과 중국 최대 민영 자동차 그룹인 길리홀딩그룹의 친환경 차량 등 합작 모델을 국내에서 연구 개발 및 생산해 202
조회수 253 2022.01.24.
글로벌오토뉴스
대선 공약 제안(2) 이륜차 230만 대...자동차 전용도로 선별적 허용 검토해야
대선을 앞두고 교통과 자동차 분야 공약이 다양하게 쏟아져 나지만 현장에 있는 국민들은 설익고 낯설다. 전문가 도움을 받아 제대로 된 공약을 통해 실제 효과를 볼
조회수 310 2022.01.24.
오토헤럴드
[오토포토] 6기통 엔진과 전기모터의 만남
20일 페라리가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브랜드 로드카 역사상 최초로 6기통 엔진을 탑재한 후륜구동 기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296 GTB'를
조회수 378 2022.01.24.
오토헤럴드
애스턴마틴 서울, 2022년형 ‘DB11 V8 볼란테’와 ‘DBS 볼란테’ 출시
영국 럭셔리 스포츠카 브랜드 애스턴마틴의 국내 공식 수입원 애스턴마틴 서울은 2022년을 맞이하여 ‘DB11 V8 볼란테’와 ‘DBS 볼란테’의 국내 판매를 시
조회수 188 2022.01.24.
글로벌오토뉴스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람보르기니 순수 내연기관 작별
지난해 역대 최대 판매량으로 기록적 실적을 달성한 이탈리아 슈퍼카 업체 람보르기니가 올해를 마지막으로 순수 내연기관(ICE)과 작별을 고한다. 현지시간으로 23
조회수 79 2022.01.25.
오토헤럴드
애스턴마틴, 고성능
영국 럭셔리 스포츠카 브랜드 애스턴마틴이 다음달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DBX'의 고성능 모델 출시를 앞두고 티저 이미지를 처음으로 공개했다
조회수 131 2022.01.25.
오토헤럴드
롤스로이스, 가장 특별했던 비스포크 13종 선정
지난해 장기화된 코로나 팬데믹으로 유래 없이 예측 불가능한 상황 속에서도 연간 최고 주문량을 기록한 롤스로이스가 지난해 발표됐던 차량 중 가장 특별했던 비스포크
조회수 146 2022.01.25.
오토헤럴드
[스파이샷] 메르세데스 AMG GT
현행 메르세데스AMG GT는 2015년 봄부터 출시되었으며, 이제 막 후속모델의 작업이 시작됐다. 그 첫 번째 테스트 모델이 스웨덴 북부에서 카메라에 포착됐다.
조회수 151 2022.01.24.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ㆍ기아 美 2022 최고 가성비 11개 부문 6개 휩쓸어...SUV 6개 중 5개
현대차와 기아가 미국 유명 시사 주간지 US 뉴스 앤 월드리포트(US News and World Report) 2022 가격 대비 최고가치 자동차상(Best C
조회수 380 2022.01.24.
오토헤럴드

최신 시승기

[시승기] 폴스타 2
자동차가 갖춰야 할 기본기는 성능과 안전이다. 요즘 자동차는 갖춰야 할 기본기가 더 많아졌다. 수치로 평가했던 성능에 환경 평가가 더해졌고 철판이나 뼈대 강성,
조회수 144 2022.01.25.
오토헤럴드
편안한 스웨터 같은 전기차, 폴스타2 싱글모터 시승기
폴스타 2는 브랜드 최초의 100% 순수 전기차이다. 폴스타가 재정의한 프리미엄 전기차의 스펙트럼을 확장함은 물론, 전기 모빌리티의 매력을 알려 지속가능한 시대
조회수 149 2022.01.24.
글로벌오토뉴스
인정받은 경쟁력, 쌍용 렉스턴 스포츠 칸 4X4 시승기
쌍용자동차 렉스턴 스포츠 칸 2022년형 모델을 시승했다. 외부에서는 오프로더의 이미지 강화, 인테리어는 커넥티비티 인포콘의 채용, 엔진 성능 증강 등이 포인트
조회수 585 2022.01.17.
글로벌오토뉴스

퓨어드라이브

[퓨어드라이브] 현대 캐스퍼 1.0 가솔린 인스퍼레이션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3,353 2021.11.01.
다나와자동차
[퓨어드라이브] 기아 레이 1.0 가솔린 시그니처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4,284 2021.10.13.
다나와자동차
[퓨어드라이브] 메르세데스-벤츠 A220 HATCHBACK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2,996 2021.09.28.
다나와자동차
[퓨어드라이브] 메르세데스-벤츠 EQC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3,771 2021.09.07.
다나와자동차
[퓨어드라이브] 메르세데스-벤츠 EQA250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4,118 2021.08.30.
다나와자동차

전기차 소식

현대차 아이오닉 5와 기아 EV6가 올해 처음 실시한 2021/2022 올해 최고의 차(2021/2022 World Champions)로 선정됐다. 올해 최고의
조회수 163 2022.01.25.
오토헤럴드
테슬라 사이버 트럭 출시,  2023년 1분기로 연기
테슬라는 전기 픽업트럭인 사이버트럭의 초기 생산을 올해 말에서 2023년 1분기로 연기한다고 결정했다. 테슬라는 경쟁이 심화되고 있는 전기 픽업트럭 시장에서 경
조회수 299 2022.01.18.
글로벌오토뉴스
[공수전환] 벽두에 붙은
새해 벽두 볼만한 싸움이 벌어진다. 주인공은 작년 글로벌 판매량(93만 6000대)이 100만 대에 근접하며 순수 전기차 가운데 가장 많은 실적을 기록한 공룡
조회수 594 2022.01.18.
오토헤럴드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전기차 이용자는 ‘긍정왕’...수입 전기차 이용자는 ‘더 긍정왕’
전기차 이용자는 매우 긍정적이고 적극적인 차량 이용 성향을 보였다. 충전이 번거롭고 귀찮은 일이긴 해도 대다수는 뛰어난 경제성이 주는 만족이 훨씬 더 크다고 느
조회수 87 2022.01.25.
글로벌오토뉴스
[기자 수첩] 완성차 인증 중고차가 100만 명의 생계를 위협한다?
"국내 완성차가 중고차 사업에 진출하면 일자리가 사라져 100만 명의 생계가 위협받을 수 있다". KBS가 지난 23일, 완성차 업체가 인증 중고차 사업을 시작
조회수 88 2022.01.25.
오토헤럴드
폴스타2의 한국시장 출시와 마케팅의 차이
폴스타가 글로벌 플레이어들이 선호하는 한국시장에서의 브랜드 런칭에 이어 라인업 구축을 시작했다. 폴스타가 한국시장에 첫 번째로 출시하는 모델은 폴스타2다. 수치
조회수 360 2022.01.19.
글로벌오토뉴스
고급 브랜드의 실패와 성공
1980년대 중반에 토요타를 비롯한 일본 메이커가 미국 시장에 고급 승용차를 내놓겠다고 발표하자 처음에는 회의적인 시각이 컸다고 한다. 염가의 소형차를 만드는
조회수 586 2022.01.14.
글로벌오토뉴스

테크/팁 소식

르노, 매간 E-TECH 일렉트에 차세대 디지털 콕핏 오픈R 스크린 채용
르노가 2022년 1월 20일, 신형 메간 E-TECH 일렉트에 차세대 디지털 콕핏 오픈R 스크린을 채용한다고 발표했다. 오픈 스크린은 구글의 안드로이드 OS에
조회수 66 2022.01.25.
글로벌오토뉴스
도시바, 자동차 정보 통신 시스템과 산업 장비용 이더넷 브리지 IC 제품군 확대
도시바 일렉트로닉 디바이스 앤 스토리지 코퍼레이션(Toshiba Electronic Devices & Storage Corporation, 이하 도시바)
조회수 170 2022.01.14.
글로벌오토뉴스
BMW, 블루투스 충전 가능한 헤이차지에 투자
BMW가 2022년 1월 13일, 벤처 캐피탈 자회사인BMW i Ventures를 통해 독일 충전 인프라 스타트업 헤이차지(HeyCharge)에 투자한다고 발표
조회수 161 2022.01.14.
글로벌오토뉴스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