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美 테슬라 돌풍 中 저가 공세 '높아진 장벽'까지...전기차 무역적자 급증

오토헤럴드 조회 수467 등록일 2021.10.27.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미국 테슬라와 중국산 저가 전기 버스 및 소형차 수입이 급증하면서 전기차 무역적자 폭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자동차산업협회에 따르면 지난 9월 기준 우리나라 전기차 누적 수출액은 37억 달러로 완성차 전체 수출액 343억 달러 가운데 10.8%, 수입액은 총액에서 9.1%를 차지한 약 10억 달러에 이르렀다. 

같은 기간 수입한 전기차는 2만6151대로 지난해 연간 기록한 2만2206대를 이미 초과했다. 협회는 전기차 수입 급증으로 미국과 무역 적자액이 5억1000만 달러, 중국과는 1800만 달러에 이른다고 지적했다. 무역 적자폭은 앞으로도 늘어날 전망이다. 올해 3분기까지 국내에서 판매된 전기 승용차는 총 4만8720대로 이중 국산차 점유율이 56.5%, 수입차는 43.5%를 차지했다.

이 가운데 테슬라가 1만6287대를 팔아 점유율이 33.4%에 달했다. 협회는 내연기관차가 꾸준하게 흑자를 유지하고 있는 반면에 2019년 테슬라 진입 이후 미국과 전기차 무역 적자가 확대되는 것으로 분석했다. 특히 중국은 해외 전기차 수입을 각종 규제로 제한해 국산차 수출이 전무한 것과 달리 국내 판매는 별다른 제한을 받지 않고 있어 전기버스와 초소형 전기차를 중심으로 판매를 늘리고 있다. 중국산 전기버스는 올해 8월까지 230대, 초소형 전기차는 2051대가 수입됐다. 

국산 전기 버스는 9월까지 등록 누적 기준 현대차 224대, 에디슨모터스 73대, 우진산전 54대로 총 351대, BYD, 하이거 등 중국산은 200대를 팔아 국내 시장점유율이 36%나 된다. 협회는 전기차 무역 적자가 심화하는 가운데 주요 상대국인 미국과 중국 정부가 자국산과 수입산에 차별적 보조금정책을 도입하거나 펼칠 전망이어서 우려가 크다고 지적했다.

중국은 주행거리와 에너지 밀도, 배터리 종류, 구동모터 등을 종합적으로 심사하는‘신에너지차 권장 목록’을 보조금 지급 심사에 활용하하며 우회적으로 자국 전기차를 우대하고 있다. 미국도 노조가 결성된 자국산 전기차에 추가 보조금을 제공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반면 우리나라는 국내산, 수입산 차별없이 대당 800만원 내에서 연비, 주행거리, 에너지 효율에 따라 보조금을 지급하고 있다. 금년부터 고가차에 대한 보조금 혜택 축소 차원에서 6000만원을  기준으로 차량별 차등 지원제를 실시하고 있지만 생산지에 따른 차별적 규제가 아니라는 점에서 비교가 된다. 

협회는 "미국과 중국이 전기차 관련 비관세장벽을 높이면서 로컬리즘(지역주의)양상이 뚜렷해지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라며 "국내 전기차 보조금 정책도 상호주의 원칙에 따라 제도개편을 검토하거나 한∙중FTA, 한∙미FTA에 근거해 자국산과 한국산간 차별을 폐지하도록 협상을 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제네시스, 플래그십 SUV
2025년부터 출시되는 모든 신차를 수소 및 배터리 전기차로 선보인다는 '듀얼 전동화 전략'을 밝힌 제네시스 브랜드가 오는 2023년 플래그십 S
조회수 204 2021.12.03.
오토헤럴드
현대차 아반떼 N 미국에서 올 겨울 판매 돌입
현대차 고성능 브랜드 N 라인업에 신규 추가된 '아반떼 N'이 올 겨울 북미 시장 판매를 앞두고 가격 및 스펙을 공개했다. 현지에서 '엘란
조회수 145 2021.12.03.
오토헤럴드
겨울철 ‘슬기로운 세차생활’...영하권 날씨 피하고 물기 제거 꼼꼼히
겨울비가 내리고 기온이 급격히 떨어지면서 추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다. 겨울철에는 한파와 폭설 등을 동반한 영하의 기온이 지속돼 세차에 어려움을 겪는 운전자들이
조회수 82 2021.12.03.
오토헤럴드
4세대 완전변경 모델로 인도서 부활하는 기아 카렌스
1999년 첫 출시 후 2018년 7월 생산을 끝으로 국내서 단종된 기아의 대표적 MPV 모델 '카렌스'가 인도에서 4세대 완전변경모델로 부활한다
조회수 141 2021.12.03.
오토헤럴드
조용히 오프로드를 즐긴다, 지프 랭글러 오버랜드 4Xe
지프 브랜드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이 처음으로 국내 출시됐습니다. 지프의 디자인과 주행성능은 유지되면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를 통해 조용한 오프로드 주행을
조회수 104 2021.12.03.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포르쉐 카이엔 터보 쿠페
로키산맥에서 포르쉐 카이엔 터보 쿠페 프로토 타입이 처음으로 카메라에 포착됐다. 카이엔 쿠페는 일반 Cayenne SUV의 이전 샷에서 미리 볼 수 있었던 공격
조회수 92 2021.12.03.
글로벌오토뉴스
11월 수입 승용차 18,810대 신규등록... BMW / 벤츠 / 아우디 순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11월 수입 승용차 신규등록대수가 18,810대로 집계됐다고 발표했다. 이는 10월 18,764대보다 0.2% 증가, 2020년
조회수 97 2021.12.03.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메르세데스 벤츠 E클래스 F/L
2021년형 메르세데스 벤츠 E클래스 라인업은 업데이트된 BMW 5시리즈와 더 잘 경쟁하기 위해 새 모델 연도에 부분 변경 페이스리프트를 받다. Mercedes
조회수 96 2021.12.03.
글로벌오토뉴스
ADAS, 새 차 60%에 있고 90%는 쓰는데 만족도는…
최근 2~3년 내 새 차 구입자의 60% 이상이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ADAS)' 기능이 장착돼 있다고 했다. 탑재된 기능을 사용해 본 경험은 90%를 넘
조회수 107 2021.12.03.
글로벌오토뉴스
스포티지 하이브리드 VS 티구안 디젤, 연비 비교 테스트...
#기아스포티지 #폭스바겐티구안 #스포티구안 스포티지 VS 티구안 2차 영상입니다. 이번엔 연비 위주로 영상을 만들었습니다. 하이브리드와 디젤의 연비 대결은 어
조회수 102 2021.12.03.
Motorgraph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