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중고차 거래 절반 이상 '당자사 거래' 매매업 불신에 가격도 비싸

오토헤럴드 조회 수306 등록일 2021.10.26.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지난해 우리나라 중고차 절반 이상이 당사자간 거래에 의한 것으로 나타났다. 평균 매매가도 중고차 매매업자를 통했을 때 2배 이상 높았던 것으로 분석돼 완성차 진출이 골목 상권을 침해한다며 반대해 온 사업자 주장에 힘이 빠질 것으로 보인다. 

한국자동차산업협회(KAMA)가 25일 발표한 '2020년 국내 중고차 거래현황 분석 및 시사점' 보고서에 따르면 2020년 거래된 중고차 규모는 직전 연도보다 5.3% 증가한 251만5000대로 나타났다. 주목할 것은 전체 중고차 거래 상당수가 매도자와 매수자가 직접 나서는 '당사자간 거래'로 이뤄졌다는 사실이다.

지난해 매매업자를 통하지 않은 당사자간 거래 비중은 54.1%로 137만6000대에 달했다. 매매업자 알선과 매도로 이뤄진 거래는 113만9000대다. 당자자간 거래 비중이 높기는 하지만 매매업자 매입 규모는 전년 대비 9.6% 증가한 116만대나 됐다. 지난해 국내 신차 수요가 급증하면서 중고차 매물이 증가한데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중고차 매매업자를 배제한 당사자간 거래 비중이 절반 이상이라는 것은 시사하는 바가 매우 크다. 미국과 독일 등 해외 중고차 당사자간 거래 비중이 30% 수준이다. 중고차를 처분하거나 구매하려는 소비자들이 매매업자를 기피하는 현상이 뚜렷해 졌으며 이는 허위, 낚시, 강요 등 부정적 이미지가 굳어진 결과다.

특히 매매업자를 통한 거래 가격이 매우 높았다는 점에서 당사자간 거래 비중은 늘어날 전망이다. 협회에 따르면 지난해 당사자간 거래 중고차 평균 가격이 604만6000원이었던데 비해 매매업자를 통한 가격은 1126만9000원으로 1.86배 높았다.

모델과 연식, 주행 거리, 배기량 등 같은 조건을 갖춘 중고차 가격도 매매업자를 통했을 때 당사자간 거래보다 1.26~1.35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당사자간 거래를 했을 때보다 매매사업장을 통했을 때 매도자는 저가에 중고차를 넘기고 매수자는 비싼 가격에 구매를 한 셈이다.

국산 중고차 거래 성장세가 침체된 가운데 수입차 거래는 급증했다. 최근 3년간 중고차 시장 국산차 점유율은 2018년 88.0%에서 2020년 85.8%로 낮아졌고 수입차는 매년 1%p씩 증가하고 있다. 협회는 수입 중고차 시장 점유율이 높은 독일 브랜드가 인증 중고차 제도로 신뢰를 쌓은 것이 성장세를 이끈 것으로 분석했다. 수입차 가운데 BMW와 메르세데스 벤츠는 2005년과 2011년, 렉서스는 2015년부터 인증 중고차 사업을 시작했다. 

이 밖에 중고차 시장 최대 고객 연령대는 2030세대며 경차 거래량이 연간 29만 수준을 꾸준하게 유지했다. 또 전기차 거래량이 급증하는 가운데 감가율이 50%(휘발유 27%)에 달했다. 정만기 KAMA 회장은 "당사자 간 거래가 55%에 달하는 점은 이 시장에 대한 소비자 불신을 대변하는 것”이라며 "완성차 시장 참여와 인증으로 자동차 산업 경쟁력을 높여야 한다"라고 주장했다.

이와 관련 중고차 매매업계는 거래 가격이나 비중만 갖고 따질 문제가 아니라고 반발했다. 한 사업자는 "당사자간 거래에 따른 리스크가 있고 대부분 매매업자 매물은 성능 점검과 보수 정비 등을 거쳐 보다 안전하고 완벽한 상태로 공급되는 것"이라며 "단순한 가격 비교와 비중만 놓고 중고차 시장 전체에 불신이 있는 것처럼 매도해서는 안된다"라고 말했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제네시스, 플래그십 SUV
2025년부터 출시되는 모든 신차를 수소 및 배터리 전기차로 선보인다는 '듀얼 전동화 전략'을 밝힌 제네시스 브랜드가 오는 2023년 플래그십 S
조회수 319 2021.12.03.
오토헤럴드
현대차 아반떼 N 미국에서 올 겨울 판매 돌입
현대차 고성능 브랜드 N 라인업에 신규 추가된 '아반떼 N'이 올 겨울 북미 시장 판매를 앞두고 가격 및 스펙을 공개했다. 현지에서 '엘란
조회수 224 2021.12.03.
오토헤럴드
겨울철 ‘슬기로운 세차생활’...영하권 날씨 피하고 물기 제거 꼼꼼히
겨울비가 내리고 기온이 급격히 떨어지면서 추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다. 겨울철에는 한파와 폭설 등을 동반한 영하의 기온이 지속돼 세차에 어려움을 겪는 운전자들이
조회수 122 2021.12.03.
오토헤럴드
4세대 완전변경 모델로 인도서 부활하는 기아 카렌스
1999년 첫 출시 후 2018년 7월 생산을 끝으로 국내서 단종된 기아의 대표적 MPV 모델 '카렌스'가 인도에서 4세대 완전변경모델로 부활한다
조회수 240 2021.12.03.
오토헤럴드
조용히 오프로드를 즐긴다, 지프 랭글러 오버랜드 4Xe
지프 브랜드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이 처음으로 국내 출시됐습니다. 지프의 디자인과 주행성능은 유지되면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를 통해 조용한 오프로드 주행을
조회수 164 2021.12.03.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포르쉐 카이엔 터보 쿠페
로키산맥에서 포르쉐 카이엔 터보 쿠페 프로토 타입이 처음으로 카메라에 포착됐다. 카이엔 쿠페는 일반 Cayenne SUV의 이전 샷에서 미리 볼 수 있었던 공격
조회수 150 2021.12.03.
글로벌오토뉴스
11월 수입 승용차 18,810대 신규등록... BMW / 벤츠 / 아우디 순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11월 수입 승용차 신규등록대수가 18,810대로 집계됐다고 발표했다. 이는 10월 18,764대보다 0.2% 증가, 2020년
조회수 155 2021.12.03.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메르세데스 벤츠 E클래스 F/L
2021년형 메르세데스 벤츠 E클래스 라인업은 업데이트된 BMW 5시리즈와 더 잘 경쟁하기 위해 새 모델 연도에 부분 변경 페이스리프트를 받다. Mercedes
조회수 152 2021.12.03.
글로벌오토뉴스
ADAS, 새 차 60%에 있고 90%는 쓰는데 만족도는…
최근 2~3년 내 새 차 구입자의 60% 이상이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ADAS)' 기능이 장착돼 있다고 했다. 탑재된 기능을 사용해 본 경험은 90%를 넘
조회수 169 2021.12.03.
글로벌오토뉴스
스포티지 하이브리드 VS 티구안 디젤, 연비 비교 테스트...
#기아스포티지 #폭스바겐티구안 #스포티구안 스포티지 VS 티구안 2차 영상입니다. 이번엔 연비 위주로 영상을 만들었습니다. 하이브리드와 디젤의 연비 대결은 어
조회수 157 2021.12.03.
Motorgraph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