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기자 수첩] 차량용 반도체 부족, 신차 생산 차질보다 더 심각한 재앙 직면

오토헤럴드 조회 수1,128 등록일 2021.10.21.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세계적인 담배 제조사 필립 모리스(Philip Morris)가 반도체 부족으로 올해 전자담배 일종인 아이코스(IQOS) 생산을 줄여야 하는 상황에 부닥쳤다고 볼룸버그가 전했다. 글로벌 반도체 칩(Semiconductor) 부족에 따른 영향이 자동차에서 일반 가전제품에 이어 전자 담배로까지 옮겨간 것이다.

반도체 부족에 따른 글로벌 자동차 제작사 피해는 상상을 초월한다. 자동차 산업 비중이 큰 나라는 국가 경제 전체로까지 심각한 영향을 주고 있다. 지엠(GM)과 포드, 폭스바겐, 메르세데스 벤츠와 BMW, 르노와 푸조 상대적으로 여유가 있었던 일본 업체도 올해 많게는 수십만 대 생산 차질을 예상한다. 

1년간 이어진 반도체 사태로 일시적으로 생산을 중단하거나 아예 문을 닫아 버린 공장도 수두룩하다. 신차 개발과 출시 일정이 늦어지는 것도 우려스럽다. 새로운 기술 사양과 업그레이드로 상품성을 계속 높여나가며 경쟁력을 높여야 하는 자동차 산업 특성에도 막대한 투자로 양산을 목전에 뒀던 신차들이 일정을 늦추고 있다.

반도체 부족에 따른 공급 차질을 완화하기 위한 묘수도 등장했다. 현대차는 반도체 자력 생산을 검토하기 시작했고 메르세데스 벤츠는 선택 품목을 줄이거나 아예 폐지해 반도체 사용량을 줄이고 있다. 스마트폰 무선 충전 시스템, 오디오 시스템 일부 등 전자 장비 옵션에 사용하는 반도체를 필수 시스템에 우선 적용하는 것이다. 

미국 지엠은 연료 모듈을 제어하는 핵심 반도체를 뺀 픽업 트럭을 만들기도 했다. 4기통에서 8기통으로 주행 여건에 맞춰 가변형으로 제어하는 연료 모듈 삭제로 구매자들이 입게 될 연료 추가 비용은 지엠이 부담했다. 현대차와 기아 국내 공장 생산량 차질도 수 십만 대에 이를 전망이다. 현재까지 두 회사가 계약을 받아 놓고도 생산이 늦어져 고객에게 인도하지 못한 '미출고' 물량이 50만대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문제는 반도체 부족이 신차 생산 차질에서 끝나지 않을 수 있다는 사실이다. 신차 수요에 비례해 매물 공급이 이뤄지는 중고차 시장은 이미 영향을 받기 시작했다. 한 중고차 사업자는 "신차가 안 나오니까 중고차 매집량이 대폭 줄었다. 시세가 상승하는 효과가 있기는 해도 등록 매물이 눈에 띄게 줄고 있어 팔 물건이 없어질 판"이라고 말했다.

사고나 고장 또는 중대한 결함 발견으로 리콜 수리를 해야 하는 차량 부품 수급에 영향을 줄 수 있다는 것도 앞으로 벌어질 문제다. 미국에서는 이미 반도체 부족으로 부품 생산이 제때 이뤄지지 않는 데 따른 문제들이 드러나기 시작했다. 전자 장비, 센서 등 반도체 사용 부품은 길게는 6개월을 기다려야 하는 상황까지 벌어지고 있다.

국내 상황도 다르지 않다. 김필수 대림대 교수는 "반도체 쓰임이 많은 전기차는 수리에 한 달 이상이 걸리기도 한다"라며 "반도체를 사용하는 부품 생산이 차질을 빚기 시작하면서 애프터 마킷에도 비상이 걸렸다"라고 말했다. 경기 북부지역에서 부품 대리점을 운영하는 한 대표는 "일반적인 소모품은 수급에 문제가 없지만 전자 시스템 관련 부품은 창고에 재고가 하나도 없다"라고 말했다.

김 교수는 "문제는 안전 관련 결함이 확인된 리콜 수리가 부품 수급 차질로 늦어질 수 있다는 것"이라며 "국민 안전과 직결된 문제여서 부품때문에 리콜 대상차 수리가 지연되는 것은 신차 생산 차질보다 더 심각하게 바라봐야 할 문제"라고 지적했다. 완성차는 신차 생산에 부품을 집중하고 부품사는 완성차 납품을 우선으로 하면서 리콜 수리 부품과 애프터 마켓용 부품 공급을 미루는 상황이 올 수 있다는 지적이다.

김 교수는 "리콜 대상차 상당수가 지금은 생산을 하지 않는 과거 모델이고 특히 국민 안전과 직결되는 결함이 드러난 차들"이라며 "완성차가 신차 생산에 부품을 집중하고 협력사에 우선 공급을 강요하면 결함을 가진 수많은 리콜 대상차로 인한 심각한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김 교수는 "반도체 부족 현상이 2022년까지 이어질 수 있다는 분석이 나오는 만큼 리콜 수리 부품은 다른 것보다 우선 공급을 강제할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라고 지적했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EV 트렌드] 완전충전시 660km 달리는 폭스바겐의 차세대 전기차
폭스바겐이 순수전기차 브랜드 'ID' 시리즈를 지속 확장 중인 가운데 2018 제네바 모터쇼를 통해 선보인 'ID. 비전 콘셉트'의
조회수 641 2021.11.24.
오토헤럴드
제네시스, 첫 유럽 전략 차종
현대차 프리미엄 브랜드 제네시스의 첫 유럽 전략 차종 'G70 슈팅 브레이크'가 영국을 비롯한 유럽 일부 국가에서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해당
조회수 509 2021.11.24.
오토헤럴드
[시승기] 기존에 없던 BMW, 미래는 움직이는 럭셔리 라운지
디지털 계기판과 센터 디스플레이가 하나의 커브드 패널로 묶여 공중에 떠 있는 모습은 흡사 벽걸이 TV 혹은 컴퓨터 모니터를 연상시킨다. 고급 가구 느낌을 전달하
조회수 543 2021.11.24.
오토헤럴드
[자동차 관리] 기온 뚝 잦은 눈
기온이 뚝 떨어지면서 자동차 관리에 세심한 주의가 필요해졌다. 부동액, 타이어와 같이 기본적으로 살펴보고 겨울용 타이어나 스프레이 체인과 같이 준비할 것이 많지
조회수 263 2021.11.24.
오토헤럴드
람보르기니의 마지막 V8 그랜드 투어링 세단 잘파, 탄생 40주년 맞아
람보르기니(Lamborghini) V8 그랜드 투어링 세단 라인업의 마지막 모델인 잘파(Jalpa)가 1981년 3월 제네바 모터쇼에서 처음으로 공개된 이후 올
조회수 274 2021.11.24.
글로벌오토뉴스
로터스, 2022년 출시할 BEV SUV 티저 이미지 공개
로터스가 2021년 11월 19일, 2022년 봄 첫 번째 배터리 전기 SUV 타입132(코드명)를 공개한다고 발표했다. 로터스는 2022년부터 2026년까지
조회수 98 2021.11.24.
글로벌오토뉴스
[영상시승] EV를 넘어선 EV, BMW iX xDrive40
BMW코리아가 플래그십 순수전기 모델인 iX를 시승했습니다. BMW의 새로운 순수전기 플래그십 SAV(스포츠 액티비티 비히클)인 iX는 선구적인 외부 디자인,
조회수 232 2021.11.24.
글로벌오토뉴스
랜드로버, 올 뉴 레인지로버 국내 최초 사전 공개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대표 로빈 콜건)는 24일 서울옥션 강남센터에서 완전 변경된 랜드로버 플래그십 럭셔리 SUV 올 뉴 레인지로버의 사전 공개 행사를 진행했
조회수 436 2021.11.24.
글로벌오토뉴스
이래도 테슬라가 짱이야? BMW 전기차 iX 시승기 [실내외편]
#BMW #iX BMW의 순수전기차 iX를 타고 왔습니다. 너무 일찍 i3를 내놓고 멈칫했던 BMW가, 그동안 제대로 칼을 갈았나 봅니다. 파격적인 실외 디자
조회수 227 2021.11.24.
카랩
이래도 테슬라가 짱이야? BMW 전기차 iX 시승기 [주행편]
#BMW #iX BMW의 순수전기차 iX를 타고 왔습니다. 너무 일찍 i3를 내놓고 멈칫했던 BMW가 그동안 제대로 칼을 갈았나 봅니다. 파격적인 실외 디자인
조회수 160 2021.11.24.
카랩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