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칼럼] '프렁크'를 아십니까? 신 모빌리티 시대 우선 용어부터 정의해야

오토헤럴드 조회 수667 등록일 2021.10.18.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자동차 개념이 130여 년 만에 바뀌고 있다. 자동차는 우리 일상에 있고 당분간 존재하고 미래에도 자동차라는 용어는 남아 있겠지만 이동수단 의미는 '모빌리티'가 주도하게 될 것이다. 미래 자동차는 이동수단이 아니다.  움직이는 가전제품, 생활공간, 바퀴 달린 휴대폰 개념으로 확장하고 있으며 모든 개념을 모빌리티라는 융합된 형태로 나타나기 시작했다.

4개의 바퀴로 포장도로를 오가는 단순한 이동 수단 자동차가 하늘을 나는 도심형 항공 모빌리티(UAM)와 험로 등 일반적으로 운행이 불가능한 특수 지형을 움직이는 로봇으로 확장할 것이다. 로봇과 모빌리티를 합성한 로보빌리티(Robobility) 시대다. 자동차 산업 축제로 불렸던 모터쇼도 변화하고 있다. 세계 4대 모토쇼 가운데 유일하게 코로나 19 이후 열린 프랑크푸르트 모터쇼는 독일 뮌헨 'IAA 모빌리티쇼'로 장소와 명칭을 바꿨다.

오는 11월 열리는 '서울 모터쇼'도 '서울모빌리티쇼'가 됐다. 모터라는 명칭 즉 자동차가 사라지고 변화를 모색하는 대전환기에 적응해야만 살아남을 수 있는 때다. 모터쇼보다 가전제품 전시회나 모바일 쇼에 사람이 더 몰리면서 라스베이거스 국제가전전시회(CES)가 디트로이트 모터쇼를 밀어냈다. 앞으로 내연기관차가 사라지면서 모든 모터쇼는 '모터' 대신 다른 명칭을 고민해야 하는 상황이 왔다.

대학 관련학과 명칭도 바뀌기 시작했다. 자동차과, 자동차공학과가 미래 자동차과, 미래 자동차공학과로 바뀌고 있다. 최근에는 미래 모빌리티과, 미래 융합학과로 바뀌기 시작했다. 신입생 모집에 우선하는 대학 특성상 시장 흐름과 소비자 니즈에 맞춰 명칭이 바뀌겠지만 앞으로 '모빌리티'라는 용어가 보편화하면서 모든 자동차 관련학과 변화는 명칭부터 시작될 전망이다.

자동차 관련 부품 명과 구조 명칭도 바뀔 것이다. 전기차는 앞 엔진룸이 트렁크로 변화하면서 프런트 트렁크를 합성한 '프렁크(Frunk)'로 불리기 시작했다. 이렇게 새로운 명칭이 등장하고 기존에 사용했던 용어들도 새로운 모빌리티 시대에 맞춰 크게 변신할 것으로 예상된다. 

향후 수년 이내 모빌리티는 새로운 시대를 예고하게 될 것이다. 현대차 그룹은 2026년 도심형 항공 모빌리티인 UAM 화물용 양산, 2028년 승용 양산을 목표로 한다. 자율주행과 함께 우리가 상상한 미래 모빌리티 시대가 본격적으로 시작될 전망이다. 명칭은 매우 중요한 시작점이다. 

자동차는 가성비가 아무리 좋아도 모델명 때문에 실패하거나 브랜드 이미지를 약화하기도 한다. 새로운 모빌리티 시대에 맞춰 남들보다 빠르게 용어에 대한 정리를 시작할 필요가 있다. 명칭부터 새롭게 정리하면 미래 모빌리티 경쟁력에 시작이 될 수도 있다.   


김필수 교수/webmas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벤츠의 전기 동력 세단 EQS의 디자인
벤츠가 전기 동력 세단 EQS를 공개했다. 모델 명칭 맨 뒤의 알파벳이 차종의 등급을 나타낸다는 벤츠의 차종 명명법을 기준으로 볼 때 새로운 전기 동력 세단 E
조회수 124 2021.12.02.
글로벌오토뉴스
니로, 어쩌면 브랜드보다 더 소중한 모델
서울모빌리티쇼에서 니로의 2세대 모델이 공개되었다. 자세한 스펙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1세대와는 확연히 다른 분위기의 디자인만으로도 커다란 반향을 일으켰다. 사실
조회수 519 2021.11.30.
글로벌오토뉴스
[칼럼] 전기차, 지엠은 안주고 현대차는 미국 생산을 피할 수 없는 상황
자동차 산업 패러다임이 급격히 변하고 있다. 전기차에 떠밀려 내연기관차 퇴출 속도가 빠르게 진전되면서 산업계에 미치는 영향과 경착륙 우려가 커지고 있다. 연초
조회수 263 2021.11.29.
오토헤럴드
[김흥식 칼럼] 포상금 280억원 그의 과정은 공정했나?
그의 주장은 사실로 판명이 됐다. 세타2 엔진 결함이 확인됐고 수 백만대 리콜로 이어졌다. 그가 제보한 자료가 결정적 역할을 했다. 그런데도 그가 의로운 사람이
조회수 188 2021.11.29.
오토헤럴드
우리나라 웨건의 변화와 디자인
최근에 공간활용성이 높은 대형 SUV에 대한 관심이 높다. 하지만 공간활용성이 높은 스테이션 웨건의 인기는 울나라에서는 높지 않았다. 그 원인에는 여러 가지가
조회수 202 2021.11.29.
글로벌오토뉴스
한번 타보고 싶다… 깡통 가격이 4억 6,900만 원이라는 럭셔리 SUV의 정체
흔히 럭셔리카를 표현할 때, 범접할 수 없다 라는 말을 자주 사용합니다. 건드리는 것은 꿈도 꿀 수 없고, 다가가는 것도 힘들다는 뜻이죠. 어쩌다 한번 목격하면
조회수 424 2021.11.24.
다키포스트
이번엔 진짜 역대급이죠. 현대기아 컨셉카에서 가장 특이한 점
현대자동차와 기아차가 17일(현지시간)부터 열린 'LA 오토쇼'를 통해 각각 콘셉트카 '세븐(아이오닉 7)', 'EV9'을 공개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조회수 2,128 2021.11.22.
다키포스트
자동차 개별소비세 인하 정책, 당연히 연장해야 한다.
김 필 수 (김필수 자동차연구소 소장, 대림대 교수) 작년 글로벌 코로나 펜데믹으로 인하여 각국의 자동차 판매는 반 토막이 난 경우가 많았다. 유럽이나
조회수 712 2021.11.22.
글로벌오토뉴스
[Q&A] 정부와 자동차업계의 탄소배출 규제 / 전기차 보급 대응 방안
한국자동차기자협회는 지난 18일 '탄소중립, 자동차 산업의 미래'를 주제로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 컨벤션홀에서 '2021 한국자동차기자협회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조회수 229 2021.11.22.
글로벌오토뉴스
샤프한 감성의 차체 디자인과 다양성
최근에 등장하는 콘셉트 카 중에는 샤프한 감성의 쐐기 같은 이미지의 차들이 많이 눈에 띈다. 전기동력의 기술을 모티브로 하면서 디지털의 이미지가 결합된 감성일
조회수 334 2021.11.22.
글로벌오토뉴스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