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800 기대했는데 1300' 현대차 경형 SUV 캐스퍼 가격에 깜짝 놀란 사람들

오토헤럴드 조회 수5,729 등록일 2021.09.14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현대차 '캐스퍼(CASPER)'가 사전 계약을 시작했다. 캐스퍼는 2002년 단종한 경차 아토스 이후 19년 만에 부활한 현대차 경형 SUV다. 캐스퍼 기본 설계는 현대차가 했지만 생산은 광주 글로벌모터스(GGM)가 맡아 한다. 기아 경차 모닝과 레이 생산을 동희오토가 전담하는 것과 비슷한 방식이다.

캐스퍼 출시로 현대차는 준중형 아반떼부터 시작하는 세단 라인업과 달리 SUV는 소형 베뉴로 이어져 대형 팰리세이드까지 풀 라인업을 갖추게 됐다. 생산 못지않게 판매도 이전과 다른 방식으로 이뤄진다. 캐스퍼는 온라인으로만 구매를 할 수 있다. 캐스퍼 전용 사이트에서 계약하면 집 앞으로 배달이 되는 방식이다.

현대차 판매 노조 반발이 있었지만 위탁 생산 차량이라는 점에서 노사 양측이 합의점을 찾았다. 따라서 캐스퍼는 현대차 앰블럼을 달고 온라인으로 판매되는 첫 모델이 됐다. 캐스퍼는 현대차 생산직보다 임금이 낮은 GGM이 위탁생산을 하고 온라인 판매에 따른 수수료 절감으로 저렴한 가격에 나올 것이라는 기대가 매우 컸다.

그러나 캐스퍼 가격이 1385만 원부터 시작하자 많은 소비자가 실망하는 분위기다. 캐스퍼는 스마트, 모던, 인스퍼레이션 3개 트림으로 구성된다. 가장 낮은 트림 스마트가 1385만 원, 최고급형 인스퍼레이션은 무려 1870만 원이다. 중간 트림인 모던은 1590만 원이다.

주력 트림인 모던에 필수 선택 품목인 스마트센스, 내비게이션을 추가하면 1800만 원이다. 가장 낮은 트림인 모던에는 적용되지 않는 패키지여서 대부분은 1800만 원대 모던을 선택하고 운전 보조 사양과 내비게이션을 추가해야 한다. 경차라고 부르기가 무색한 가격이다. 

캐스퍼보다 한 단계 차급이 높은 베뉴 시작 가격은 1689만 원이다. 베뉴 주력 트림인 모던은 개별소비세 3.5%를 적용했을 때 1885만 원이다. 운전 보조시스템 스마트센스를 추가하면 1900만 원대다. 필수 사양을 추가한 캐스퍼 모던과 100만 원이 조금 넘는 차이밖에 나지 않는다. 1.0 터보 캐스퍼 액티브는 95만 원이 추가돼 더 비싸진다. 아반떼 시작 가격은 1570만 원, 경쟁차인 기아 레이는 1335만 원을 시작으로 최고급 트림 시그니처가 1580만 원이다. 

캐스퍼가 준중형 세단보다 비싼 가격에 나오면서 시장과 소비자 실망감이 매우 크다. 캐스퍼 가격 공개 전 대부분은 800만 원대 시작을 예상했다. 낮은 임금, 온라인 판매로 원가를 절감해 주력 트림이 비싸도 1000만 원대 초반이 될 것으로 예상하고 기대를 했다.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바가지'라는 말까지 나왔다. 캐스퍼에 쏠린 관심 대부분이 가격에 있었다는 점을 고려하면 이해가 가는 대목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SUV 차종이고 기본 적용되는 사양들이 가격에 반영된 것"이라고 말했다. 캐스퍼는 가장 낮은 트림에도 전방 충돌방지 보조, 차로 이탈방지 보조, 차로 유지 보조, 하이빔 보조, 운전자 주의 경고, 전방 차량 출발 알림 등 안전 사양이 기본 탑재됐다. 에어백도 모닝에 들어가는 6개보다 많은 7개가 적용됐다. 

그런데도 경차 가격이 준중형 세단이나 더 높은 차급과 대비될 수 있다는 점에 소비자들은 공분하고 있다. 특히 생산 원가가 상대적으로 낮은 GGM에서 생산하는 경차 가격을 현대차 다른 공장 제품보다 더 높게 책정한 것을 두고 실망한 소비자가 많다. 현실적으로 1000만원대 이하 자동차가 시장에 등장할 가능성은 없지만 800을 기대한 소비자에게 1300은 괴리가 너무 크다. 

한편 캐스퍼 가솔린 1.0은 최고 출력 76마력, 최대 토크 9.7kg.m, 복합연비 14.3km/ℓ를 발휘하고 가솔린 1.0 터보는 100마력, 최대 토크 17.5kg.m, 복합연비 12.8km/ℓ의 동력 성능을 갖췄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21.09.14
    적정가 998만원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21.09.15
    아재요 마티즈나 타고 다니소 ㅋㅋㅋㅋㅋㅋㅋㅋ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kakao 2021.09.16
    1200이 적정가지 어느 미친경차가 반자율 넣어주냐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21.09.17
    아무리 봐도 적정가 980만원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21.09.14
    현대차 노조가 꼴보기 싫은것과는 별개로, 노조때문에 차값이 비싸진다는 논리는 캐스퍼때문에 더이상 설득력이 없어졌죠.
    2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21.09.15
    집값처럼 차값도 올릴려고 하네
    2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21.09.15
    경차가격이 1300만 기본으로 책정이 말이가 방구가..얼마나 뜯어먹을라고 가격을 높게 올린건지.. 현대는 망해봐야 정신차리지..젠장..돈 없는 이는 손이나 빨고 있으라는 거지..국내 소비자를 봉으로 생각하니 가격을 이따구로 올려 팔지. 정주영 회장님 살아있으면 이러지는 않을텐데..그립네요. 정주영 창업 회장님..
    2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21.09.15
    이 차 장점 폴딩 시트인데... 1590만원부터 옵션으로 선택 가능하고.. 네비 선택 안 하면 80년대 오디오 박스 달려서 어쩡 수 없이 네비랑 중고차값 방어 위해서 터보까지 딱 3개 넣으면 1860인가 그럼 ㅋㅋㅋㅋ 최소 가격이 1860인샘...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21.09.15
    경차의미가 먼데..너무하네 도둑놈들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21.09.15
    결국 안팔린다. 도대체 왜 GGM에서 생산하는건가?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21.09.16
    뭔넘의 경차가 아무리 suv라지만... 누가 살까?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21.09.16
    가격은 준중형
    연비는 중형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21.09.17
    화폐가치가 떨어져서 어쩔수 없나 생각드네요.
    물가도 오르고
    주가도 오르고
    부동산도 오르고

    안오르는건 임금뿐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21.09.18
    가격이야 늘 불만인 건데 일본 경차 가격 생각하면 뭐... 근데 진짜 한심한 건 옵션 장사 아님? 차박 어쩌고 하더니 앞좌석 시트 폴딩 조차 옵션이라던데? 뭐하자는 건지.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21.09.18
    완전 도둑놈들.....................차 조립하는 사람들은 월급 조금주고, 중간 유통 대리점도 없는데....

    현대 완전도둑놈들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facebook 2021.09.21
    800이 어디서 나온 얘긴지? 예상한 대부분은 누구? 라보, 다마스를 봐도 800은 할 수 없던 예상.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전륜기반 함부로 욕하면 차알못 소리 듣는 이유, BMW M135i 리뷰
#BMW #M135i BMW의 짱돌 같은 존재, M135i xDrive를 시승했습니다. 후륜기반에서 전륜기반으로 바뀐 1시리즈의 최상급 모델이죠. 후륜부심 충
조회수 295 2021-10-15
카랩
퍼포먼스 컴팩트 SUV, 더 뉴 메르세데스AMG GLB 35 4MATIC 리뷰 (자동차/리뷰/시승기)
안녕하세요 모터피디입니다. 이번 시간에는 더 뉴 메르세데스AMG GLB 35 4MATIC 모델을 함께 만나보겠습니다. 컴팩트 SUV지만 넓은 공간성을 지닌 G
조회수 256 2021-10-15
모터피디
타이칸보다 더 좋은 타이칸! 포르쉐 타이칸 크로스 투리스모 터보 S 시승기...
#포르쉐 #타이칸 #타이칸크로스투리스모 독일에서 타이칸 크로스 투리스모 터보 S를 시승하고 왔습니다. 타이칸의 파생모델이지만, 타이칸이 품지 못했던 많은 것을
조회수 327 2021-10-14
Motorgraph
르노삼성 2022년형 QM6 LPe 시승기
르노삼성의 중형 SUV QM6 2022년형 모델을 시승했다. LPe모델에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긴급제동 보조시스템의 보행자 감지 기능 등을 추가하고 SM6에
조회수 434 2021-10-13
글로벌오토뉴스
[시승기] 볼보 스웨디시 중형 SUV 뉴 XC60
스웨덴 토슬란다 공장에서 생산된 볼보자동차의 글로벌 베스트셀링 SUV 'XC60'이 약 4년 만에 2세대 부분변경모델로 국내 시장에 새롭게 출시됐
조회수 480 2021-10-13
오토헤럴드
[시승기] 르노삼성 2022년형 SM6, 인카페이먼트, 비대면 일상 최적화
SM6는 출시 6년이 지난 지금도 외관 생김새나 실내 구성에 진부한 것들이 좀처럼 드러나지 않는 장점을 갖고 있다. 제원보다 커 보이는 차체와 공간이 주는 넉넉
조회수 594 2021-10-12
오토헤럴드
[영상시승] 우아하고 압도적인 스타일과 성능, 아우디 RS 7
‘더 뉴 아우디 RS 7’은 RS 라인업의 최상위 모델로, 5-도어 초고성능 쿠페에 대한 아우디의 해석을 잘 보여준다. 일상적인 주행을 위한 실용성과 우아함,
조회수 193 2021-10-12
글로벌오토뉴스
[시승기] 르노삼성차 2022년형 SM6. 절묘한 타이밍, 기막힌 전략
1. 편의점에 도착하자 직원이 달려 나와 주문한 물건을 직접 전달해 준다. 출발 전 자동차 앱으로 주문을 하고 결제까지 마친 물건이다. 차에서 내릴 필요 없이
조회수 1,711 2021-10-08
오토헤럴드
볼보의 신형 XC60, B5 인스크립션으로 선택해야 되는 이유 (자동차/리뷰/시승기)
안녕하세요 모터피디입니다. 이번 시간에는 볼보의 신형 XC60 B5 인스크립션 모델을 만나봤습니다. 신형 XC60은 B5 모멘텀과 인스크립션, B6 R디자인과
조회수 799 2021-10-08
모터피디
[시승기] 기아 EV6와 함께, 슬기롭고 효율적으로 전기차를 타는 법
전기차 확산세가 무섭다. 우리나라 자동차 등록 현황에 따르면 2020년 연말 기준 13만4000여대에 불과했던 전기차는 올해 8월 19만1000여 대로 늘었다.
조회수 1,031 2021-10-07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