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김흥식 칼럼] 가짜 배기음에 순간 가속력 좋다고 '슈퍼카' 행세하는 전기차

오토헤럴드 조회 수1,502 등록일 2021.07.22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우리는 운전의 재미를 빼앗는 전기차를 만들 계획이 없다." 기억이 가물가물한데 전기차가 별 주목을 받지 않았던 수 년 전 한 슈퍼카 브랜드 CEO가 면전에서 이런 말을 분명히 했다. 내연기관차를 절대 포기하지 않겠다는 말도 했었다. 그는 전기차를 슈퍼카로 보지 않았다. 같은 생각을 가진 사람들은 고성능을 일관성 있게 그리고 지속적이고 반복적으로 발휘하는 것을 슈퍼카 기준으로 본다. 

뜨문뜨문 순간 가속력이 뛰어나다고 해서 전기차가 슈퍼카는 아니라는 주장이다. 전기차는 제로백으로 불리는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 도달 시간이 이미 내연기관 슈퍼카를 압도하고 있다. 하지만 항속에 한계가 있다는 것이 포인트다. 그랬던 슈퍼카들이 이제 한결같이, 아니 어쩔 수 없이 '배터리'를 찾기 시작했다.

V12 파워트레인을 끝까지 가져가겠다며 고집을 부린 페라리 또 다른 슈퍼카 람보르기니, 애스턴 마틴 등도 하이브리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와 같은 부분적인 전동화 또는 순수 전기차 전환을 추진하고 있다. 가장 강경하게 전기차를 회의적으로 바라봤던 페라리는 V8과 V6 하이브리드 시스템 도입을 밝혔고 람보르기니도 오는 2023년 하이브리드 슈퍼카, 2025년 순수 전기차 데뷔를 준비하고 있다.

애스턴 마틴은 한 술 더 떠 브랜드를 대표하는 밴티지 로드스터와 DB11 후속 모델을 순수 전기차로 개발하겠다고 선언했다. 마세라티는 오는 2025년 이후 모든 신차를 전기차로 대체하겠다고 했다. 가장 접근이 쉬웠던 포르쉐도 요즘 타이칸에 주력하고 있고 리막과 손 잡고 '부가티 리막'도 출범을 시켰다. 맥라렌, 파가니도 예외가 아니다.

유럽 중심으로 전동화 드라이브에 속도가 붙고 있지만 그렇다고 모든 브랜드가 내연기관을 포기하는 것은 아니다. 메르세데스 벤츠와 BMW는 내연기관을 갈 데까지 갖고 가겠다는 뜻을 고수하고 있다. 시기 차이는 있지만 내연기관 신차를 더는 만들지도 팔지도 않겠다는 대부분 유럽 브랜드와 다른 입장이다. 토요타와 마즈다, 혼다 등 일본 업체들은 전기차 이상으로 에너지 효율성이 높은 내연기관 개발에 막대한 투자를 하고 있다. 

사실 슈퍼카 브랜드가 전기차로 선회하는 것, 일본 브랜드가 내연기관을 고집하는 것, 미국이 내연기관차와 전기차 공생을 수용하는 것 모두는 시장 특성에 맞춘 전략이다. 유럽에 대부분 거점을 두고 있는 슈퍼카는 2035년 내연기관 완전 퇴출을 선언한 EU 정책 때문에, 상대적으로 환경 규제가 느슨한 일본과 미국은 반 전동화나 효율성이 높은 내연기관으로 대응할 수 있어서다.

아쉬운 것은 어느 방향으로 가든, 엄청난 배기음과 가벼운 떨림으로 심장을 떨리게 하는 슈퍼카가 가까운 미래 우리 곁에서 사라질 가능성이 크다는 사실이다. 전기차로도 그런 기분을 느낄 수 있게 가상 사운드로 인상적인 배기음을 만들고 팝콘까지 튀겨주고 있지만 밸브와 피스톤, 커넥팅 로드와 크랭크 샤프트와 같은 쇳덩이들이 서로 맞물리고 밀어내며 회전할 때 나오는 그 미세한 떨림을 감동으로 만들어 전달할 수는 없다. 

전기차가 제로백 2초대 벽을 허물기는 했다. 그러나 선풍기 돌듯, 논물 대는 모터처럼 감각을 상실한 차체에서 나오는 그 요란한 소리에 무슨 감흥을 기대할 수 있을까. 그래서 더욱 더 전동화에 내몰려 전설적인 해리티지로 위상을 쌓아 온 그 영명한 슈퍼카들이 멸종하는 것은 아닌지 아쉬울 뿐이다. 그대로 두고 '슈퍼 전기차'라는 해괴한 차가 없었으면 한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2021.07.23
    슈퍼카는 내연기관이어야 한다는 법칙이라도 있는가?
    내연기관 밖에 없을 때 특출난 성능으로 만들어진 자동차를 슈퍼카라고 명명한 것임.
    전기차가 대중화되는 시대에 더 특출난 전기차를 슈퍼카라고 한다면 그게 이상한 것인가?
    그러면 앞으로는 더 느리고 시끄럽고 덜덜거리는 자동차를 슈퍼카라고 불러야한단 말인가?

    깊이 있는 소재는 현업에 있는 외부전문가 필진이...
    간단한 단신은 AI가 기사를 작성하는 시대가 이미 왔음...
    이런 이상한 소리 끄적일 수 있는 기자라는 직업이 내연기관 슈퍼가보다 더 빨리 없어질 듯...
    8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21.07.27
    ㅎㅎㅎ 청량하네요.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2021.07.28
    뼈 분쇄 달인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핫클릭

국산차 5개 제조업체, 21년 8월 판매조건 발표
국내 5개 자동차 제조업체의 8월 자동차 판매조건이 발표되었다. 업체들은 여름 휴가철을 맞이해 다양한 할인 이벤트와 함께 기본 할인 및 저금리 할부 프로그램을
조회수 6,247 2021-08-01
다나와자동차
기아는 2일(월) 전용전기차 EV 시리즈의 첫 모델 ‘The Kia EV6(더 기아 이 브이 식스, 이하 EV6)를 출시한다고 밝혔다.EV6는 사전예약 첫날 기
조회수 509 2021-08-02
글로벌오토뉴스
쌍용차, 차세대 SUV ‘KR10’ 디자인 공개
쌍용자동차가 새롭게 정립한 디자인 비전과 철학이 담긴 차세대 SUV ‘KR10’의 디자인을 공개하며 미래 디자인의 가치와 방향성을 제시했다.이번 KR10(프로젝
조회수 2,982 2021-07-26
글로벌오토뉴스
기아, ‘The 2022 셀토스’ 출시
기아가 22일(목) 셀토스의 연식 변경 모델 ‘The 2022 셀토스’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기아 대표 소형 SUV 셀토스는 2019년 출시 이후
조회수 3,303 2021-07-22
글로벌오토뉴스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기자수첩] 상반기 국내 출시된 신차 안전성
한국 시장에 출시된 국산 및 수입 신차를 대상으로 다양한 충돌 테스트를 거쳐 소비자가 신차 구매에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평가 결과를 즉시 공개 한다던 '
조회수 584 2021-07-29
오토헤럴드
아우디,  ‘더 뉴 아우디 RS 6 아반트’, ‘더 뉴 아우디 RS 7’ 출시
아우디는 초고성능 RS 모델의 탁월한 주행 성능과 왜건의 실용성이 결합된 ‘더 뉴 아우디 RS 6 아반트 (The new Audi RS 6 Avant)’와 RS
조회수 354 2021-07-28
글로벌오토뉴스
[기자수첩] 하반기 기대되는 경형 SUV 캐스퍼
현대자동차가 이르면 올 3분기 라인업에 신규 추가되는 엔트리급 경형 SUV 'AX1(프로젝트명)'을 국내 시장에 출시할 전망이다. 2002년 &#
조회수 826 2021-07-28
오토헤럴드
마세라티, 브랜드 최초 전동화
마세라티가 100년 넘는 브랜드 역사상 최초의 전동화 모델 '뉴 기블리 하이브리드'를 국내 시장에 선보이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고 28일 밝혔
조회수 531 2021-07-28
오토헤럴드
미래로 가는 제네시스, 완전변경 G90 이후 순수 내연기관 신차 없다
이달 초 브랜드 최초의 순수전기차 G80 전동화 모델 'eG80'를 선보인 제네시스 브랜드가 올 하반기 완전변경 G90 이후 내놓은 신차에 전동화
조회수 3,290 2021-07-22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신형 투싼에서 시작된 중국형 현대차 7인승 미니밴
현대자동차가 중국 전략형 모델로 준비 중인 7인승 미니밴 '쿠스토(Custo)' 실내 디자인이 추가 공개되며 신차의 내외관 모습이 완전히 모습을
조회수 199 2021-08-02
오토헤럴드
미국 바이든 정부, 자동차 연비 및 배출가스 규제 오바마 정부 시절로 되돌린다
미국의 조 바이든 행정부가 자동차에 대한 엄격한 연비 및 배출 기준으로 되돌리고자 하고 있다고 AP통신 등 미국의 복수 미디어들이 보도했다. 도널드 트럼프 전
조회수 391 2021-07-30
글로벌오토뉴스
[EV 트렌드] 세상이 이런일이. 테슬라 모델 3, 폭스바겐 골프 턱 밑 추격
자동차 산업이 전환점을 받아들일 때가 됐나 보다. 특정 지역 얘기지만 전기차가 내연기관을 밀어내고 전체 모델별 판매 순위 1위를 목전에 두고 있다. 자동차 통계
조회수 666 2021-07-30
오토헤럴드
맥라렌 컨버터블 슈퍼카, ‘맥라렌 765LT 스파이더’ 공개
맥라렌이 브랜드 창립 이후 10년 동안 이어온 ‘럭셔리 고성능 슈퍼카’라는 독보적인 영역을 기반으로 새로운 기념비적 모델이 될 ‘맥라렌 765LT 스파이더’를
조회수 267 2021-07-28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 싼타크루즈 vs 포드 매버릭, 픽업트럭 본토
픽업트럭 천국 북미 시장에서 소형 픽업 트럭이 격돌한다. 현대차 싼타크루즈가 포문을 열었고 시카고오토쇼에서 데뷔한 포드 매버릭(Maverick)이 맞불을 놨다.
조회수 369 2021-07-28
오토헤럴드

최신 시승기

[시승기] 기아 다이내믹 준대형 세단
기존 'K7'에서 'K8'로 한 등급 승급 후 최근 하이브리드 모델까지 선보이며 다양한 선택지를 제공하는 기아의 준대형 세단 K8은
조회수 166 2021-08-02
오토헤럴드
21세기형 오프로더. 랜드로버 디펜더 90 D250 SE 시승기
랜드로버 디펜더 90을 시승했다. 5도어 모델 110에 이어 3도어 모델 90이 상륙한 것이다. 정통 오프로더의 성격이 훨씬 강한 것이 특징이다. 3.0리터 직
조회수 432 2021-07-30
글로벌오토뉴스
[시승기] 랜드로버 디펜더 90. 9000만 원대를 수용할 수 있는 하나를 꼽는다면
랜드로버는 디펜더(Defender)였고 디펜더가 곧 랜드로버였다. 1948년 첫 차가 나왔고 긴 세월 간간이 있었던 어려운 시절을 버텨내게 해 준 모델이기도 하
조회수 570 2021-07-30
오토헤럴드
[시승기] 메르세데스-AMG GLB 35 4메틱
지난해 9월 벤츠 SUV 라인업에 신규 투입 후 브랜드를 대표하는 주력 SUV로 성장한 메르세데스-벤츠 'GLB'는 콤팩트카와 스포츠유틸리티차량(
조회수 721 2021-07-26
오토헤럴드

퓨어드라이브

[퓨어드라이브] 메르세데스-벤츠 E450 4MATIC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551 2021-07-27
다나와자동차
[퓨어드라이브] 제네시스 GV80 디젤 3.0 AWD 5인승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842 2021-07-22
다나와자동차
[퓨어드라이브] 메르세데스-벤츠 S350d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657 2021-07-20
다나와자동차
[퓨어드라이브] 쌍용 렉스턴 스포츠 칸 디젤 2.2 2WD 와일드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838 2021-07-13
다나와자동차
[퓨어드라이브] 현대 스타리아 투어러 디젤 2.2 11인승 모던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1,459 2021-07-09
다나와자동차

전기차 소식

현대 아이오닉 5, 50대 남성 고객이 많이 구매
현대자동차가 6월까지 출고된 5,700대의 아이오닉 5를 선택한 구매 고객 데이터를 통해 구매연령층을 비롯한 특징을 분석해 발표했다. 아이오닉 5를 선택한 고객
조회수 171 2021-08-02
글로벌오토뉴스
테슬라, 유럽 전지역 수퍼차저 개방 2022년 말 가능?
지난 6월 말 테슬라의 일론 머스크가 예고한데로 자사의 충전 네트워크 슈퍼차저를 유럽 내 다른 브랜드의 배터리 전기차도 사용할 수 있게 될 것으로 보인다는 뉴스
조회수 538 2021-07-22
글로벌오토뉴스
테슬라, 배터리 전기트럭, 드디어 양산?
지난 2017년 11월 공개된 테슬라의 배터리 전기트럭 세미(Semi)가 생산을 시작할 것으로 보인다. 당시 예약 주문이 가능하다고 발표했으며 2019년 출고될
조회수 594 2021-07-22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 E-GMP 두 번째
현대자동차가 '아이오닉 5'에 이어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를 활용한 두 번째 모델 '아이오닉 6' 양산을
조회수 2,543 2021-07-22
오토헤럴드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균형 잡힌 자동차 보도가 필요하다. 기울어진 운동장을 바로 잡아라!
김 필 수 (김필수 자동차연구소 소장, 대림대 교수) 최근 국내 자동차 시장은 현대차 그룹과 수입차로 양분되고 있다, 워낙 한국GM, 르노삼성, 쌍용이라는
조회수 112 2021-08-02
글로벌오토뉴스
3세대 미니의 페이스 리프트 디자인
3세대 미니의 페이스 리프트 모델이 공개됐다. 미니는 대표적인 레트로 모델 중의 하나다. 사실 레트로라는 표현을 쓰기는 망설여지는 부분이 있기는 하다. 전체의
조회수 134 2021-08-02
글로벌오토뉴스
[김흥식 칼럼] 불면의 밤, 지축 흔드는 오토바이 굉음
밤낮 가리지 않고 BMW 차량을 번갈아 가며 배기음을 뽐낸 운전자가 성난 이웃 주민들에게 소송을 당했다. 조용한 마을을 시끄럽게 했다는 이유다. 미국 법원은 수
조회수 474 2021-07-28
오토헤럴드
[기자수첩] 전기차 1등 테슬라의 고민
미국 전기차 업체 테슬라가 지난 2분기 시장 예상을 뛰어넘는 기록적 실적을 달성한 가운데 상반기 글로벌 완성차 업체들의 공통된 차량용 반도체 수급 불균형보다 생
조회수 546 2021-07-28
오토헤럴드
[기자수첩] 美 샌프란시스코
도심에서 자동차를 없애 버리겠다고 선언한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가 이번에는 '교통 혼잡세' 카드를 꺼내 들었다. 로스앤젤레스, 뉴욕과 함께
조회수 547 2021-07-28
오토헤럴드

테크/팁 소식

휴가철 교통사고 하루 평균 602건, 20대 낯선 곳 렌터카 사고 급증 경고
코로나 19에도 이동량이 증가하는 가운데 여름 휴가철을 맞아 주요 여행지를 찾는 사람도 늘고 있다. 도로교통공단이 휴가가 집중되는 기간(7월 16일~8월 31일
조회수 451 2021-07-30
오토헤럴드
불량 요소수에 속지 않는 방법, 좋은 요소수의 기준은?
디젤차량에는 필수적으로 요소수가 사용된다. 요소수의 역할은 배출가스의 유해물질을 감소시키는 일. 요소수가 배출가스 속 질소산화물을 만나면 인체에 무해한 물과 질
조회수 361 2021-07-26
글로벌오토뉴스
살인적 폭염 몰고 열돔 온다는데, 무더위를 안전하게
섭씨 40도를 넘는 폭염이 계속되면서 연일 사망자와 화재가 끓이지 않는 미국에서는 자동차 와이퍼, 전면 햇빛 가리개는 물론 심지어 대시보드 전체가 흐물거리거나
조회수 675 2021-07-15
오토헤럴드
[카드 뉴스]
'안전속도 5030'이 전국으로 확대 시행한지 3개월이 지났습니다. 기어가라는 것이냐 등등 불만이 있었지만 일반도로 시속 50km/h, 주택가 등
조회수 385 2021-07-19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