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정교하게 다듬은 고성능 세단, 현대차 아반떼 N 개선 포인트 '43개' 목록

오토헤럴드 조회 수1,249 등록일 2021.07.19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세계 최초나 독자적인 건 아니죠. 그러나 대중적인 양산차는 물론이고 고성능차에도 일반적으로 적용되는 것들은 아니죠. 한계점을 극복하고 버텨내야 하는 모터스포츠로 축적한 것들을 N 브랜드 성능 개선을 위해 정교하게 녹여 냈다는 차이도 있습니다. 이런 것들을 융합해 더 빠르고 안정감 있게 자동차를 운전할 수 있도록 하는 것, 일반 도로와 전용 서킷에서 각각 다른 성격을 갖게 한 것이 아반떼 N입니다"

현대차가 14일 세계 최초로 공개한 고성능 세단 '아반떼 N'에는 생소한 퍼포먼스 사양이 가득했다. 그중 아반떼 N 개선 포인트라는 목록은 43개나 됐다. 반듯하거나 굽은 길 어디서나 폭발적인 가속력과 안정적인 핸들링을 발휘하고 단, 한순간도 허투루 힘을 낭비하지 않도록 돕는 것들이다. 솔직히 이 목록에 등장하는 용어는 극소수를 제외하고 대부분 생소한 것들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모터스포츠 레이싱카에 적용되는 기술 사양"이라고 말했다. 풀어쓰고 설명할 자신도 없는 아반떼 N 개선 포인트 43개를 원문 그대로 소개한다.

1. AG Air Guide= 모터스포츠 경험에서 비롯된 에어 가이드가 기본 적용됨. 제동 중에 발생하는 열을 식히기 위해 전방 유입 공기가 브레이크 쪽으로 직접 향하도록 하여 제동 성능을 향상시킴.

2. DCH Dust Cover cooling Hole= 브레이크 냉각 성능을 향상시키기 위해 ‘더스트 커버’와 같은 아주 작은 부품까지 세심하게 신경 써가며 성능 향상에 힘을 쏟음. 더스트 커버의 크기를 최소화 및 주요 부분 홀 생성으로 디스크 쿨링 개선.

3. LBD Larger Brake Disc= 증대된 360mm로 증대된 디스크 및 부스터는 열 용량과 제동 성능을 향상시킴. 폭이 더 넓어진 타이어와 더불어, 아반떼 N의 제동 성능은 동급 최고 수준을 자랑하며 별도의 튜닝 없이 트랙 주행이 가능함.

4. HBP High friction Brake Pad= 더 높은 마찰 계수 및 FADE 가 개선된 재질이 적용되어 고속 제동 시 브레이크 반응성을 극대화시키고 동일 수준의 제동 성능 지속성을 증대시킴.

5. PF Pre-Fill= 급작스러운 브레이크 상황에서도 브레이크 유압을 미리 채움으로써 제동의 응답성을 높여 즉각적인 제동감을 구현함.

6. CO Creep Off= ‘Creep off’는 드라이브 기어 체결 시 자동 발진 기능을 억제하여 레이스 상황 중 정지상태 출발(Standing start) 시 브레이크 밟지 않고 그리드 대기 가능.

7. LB Left foot Braking= 왼발 브레이킹은 브레이크 페달과 가속 페달 동시 조작 시 제동이 우선시되는 브레이크 오버라이드 기능을 해제 시켜 한계 주행에 필요한 브레이크와 가속 페달 조작을 동시에 허용. ※ 작동조건: 1. 스포츠 및 N모드 2. ESC 비활성화 3. 변속레버 수동모드

8. FP Flat Power= 플랫 파워는 고RPM 영역에서 최대 출력을 지속시켜, 고속 구간에서도 빠른 response과 더욱 파워감 있는 주행 경험을 제공함.

9. NPS N Power Shift= DCT 특화 사양 중 하나로, 업쉬프트 시 엔진 토크를 최대화하여 가속 성능을 향상 (0-62mph / 0-100kph에서 -0.2s). 또한, 업쉬프트 시 푸쉬 필(Push-feel)을 제공하며 시퀀셜 기어를 사용하는 경주차의 감성적인 변속감을 제공함.

10. NTS N Track Sense Shift= 트랙 주행을 자동으로 감지하여 직선 및 코너 구간에서 최적의 기어와 변속 타이밍을 적용. 이를 통해 불필요한 변속을 최소화하고 최적 RPM 주행을 유도하여 트랙 주행 감성 만족감 극대화.

11. SPD Shift Pattern Differentiation= 주행 모드 별 변속 패턴 세팅을 차별화하여 각 상황과 운전자의 필요에 맞는 최적의 변속을 가능하게 함. 예) N모드에서는 주로 고RPM영역대의 변속 패턴을 가짐. 또한, 오르막, 내리막, 팁 오프 및 코너링에 각각 특화된 변속 로직은 최적의 파워 딜리버리를 실현.

12. NGS N Grin Shift= NGS 활성화 시 허용 변속의 최저단으로 즉시 변속되고 20초 동안 터보 차저 오버 부스트를 통해 10 마력 성능 증대. NGS는 NPS와 동시 작동되며 40초로 감소된 인터벌 시간은 인제 트랙 기준 매 랩 당 최소 1회 이상 NGS 활용을 가능하게 함.

13. LC Launch Control= 엔진 토크와 클러치 제어를 최적화한 런치 컨트롤 활용 시 0-100kph(제로백)을 0.3초 단축(DCT기준) 하며 정지 상태에서 최대 가속을 즐길 수 있음.

14. TO Turbine Optimization= 증대된 터빈휠 (47 52mm) 및 확장된 터빈 유로 (10 12.5㎟)는 엔진성능을 향상시키며 cross drill 처리된 실린더 블록은 내구성도 향상.

15. ETM Engine TM Mount= 엔진 및 변속기 마운트에 스토퍼 크기 증대 및 형상 최적화를 통해 핸들링 응답성을 극대화하고, 불필요한 롤과 요 거동을 최소화함.

16. REV Rev Match= 주행 중 변속 시 엔진과 변속 회전수를 일치시켜 자동으로 힐앤토 효과 구현. 이를 통한, 변속 충격 및 불필요한 거동 최소화.

17. TSC Torque Steer Control= 급 가속시 구동 휠의 좌우 토크 차이로 인한 스티어링 휠의 과도한 비정상 쏠림 현상을 방지하여 안정적인 주행감 구현.

18. SSM Steering Solid Mounting= 스티어링 응답성을 개선하기 위해 서브 프레임과 R-MDPS 시스템의 강건한 결합은 스티어링 응답성은 물론 고속 및 카운터 조타를 개선.

19. 4BE 4 points underBody Enhancement= 언더바디부 보강재 적용을 통한 차체 강성 확보로 R&H 성능을 극대화. 4 points: 서브 프레임 전면 구조, V.Stay, 센터터널 스테이, 리어 터널 브레이스.

20. RSB Rear Stiff Bar= H-모양의 레드 리어 스티프 바는 기본 모델에 비해 29% 향상된 비틀림 강성을 확보하여, R&H 성능 극대화.

21. 4SR 4 point Strut Ring= 모터스포츠에서 활용한 스트럿 링 구조는 서스펜션과 차체를 4점식으로 연결하여 횡강성 및 입력점 강성 증대.

22. IDA Integrated Drive Axle= WRC 랠리카의 액슬 일체형 기술을 접목하여 횡강성 향상 및 한계 주행 성능을 개선함은 물론, 약 1.73kg의 대당 무개 절감 및 NVH 품질개선.

23. DCB Dual Compound Bush= 극한의 주행 능력은 물론 일상적인 사용성을 양립시키기 위해 컴파운드 부시에 두 가지 다른 특성을 적용함. 승차감에 영향을 미치는 전후 방향에는 소프트한 특성을, 핸들링에 영향을 미치는 좌우 방향에는 단단한 특성을 부여하여 승차감과 핸들링 성능을 동시에 구현.

24. TFM Torque Feedback= R-MDPS R-MDPS에 토크 피드백 로직을 새롭게 적용하여 모든 주행 조건에서 조타 시 일관성과 정밀도를 개선시킴. 코너 카빙 상황에 훨씬 더 정확한 조향을 제공함.

25. ECS Electronic Controlled Suspension= 아반떼 N의 2세대 ECS는 속력, 운전자 제어, 노면 상태 또는 주행 모드에 따라 감쇠력을 조정하여 더 나은 주행 성능을 보장함. 가장 넓은 서스펜션 세팅 범위는 일상부터 서킷까지의 주행을 가능하게 함.

26. ELSD Electronic Limited Slip Differential(N 코너 카빙 디퍼렌셜)= ELSD 기술이 적용된 N Corner Carving Differential은 좌우 바퀴의 구동력 최적 제어를 통해 언더스티어를 최소화하여 다이나믹한 선회주행 성능을 향상시키며 구동력 손실을 보완.

27. NES N Electronic Stability= Control N-전용 Electronic Stability Control 로직은 선회 주행 시 리어 슬라이딩 느낌을 제공하여 코너에서의 스릴과 재미를 극대화.

28. AK Aluminum Knuckle= 최적의 R&H 성능을 위해 언스프렁 매스를 절감하여 정교한 움직임 구현.

29. GB G-Bush= 날카롭고 정확한 핸들링을 위해 로어 암 부시가 최대 한계까지 강화됨. 이는 타이어폭 증대에 따른 승차감 마진까지 활용한 퍼포먼스 개선 사항임.

30. DA Duct-style airguard= 라디에이터 냉각 극대화를 위해 전면부 공기의 흐름을 최적화하는 덕트형 에어가드가 적용되었으며, 공력, 연비, 냉각 및 최고속 개선에 기여.

31. RRC Rear Resonance Control =후륜 멤버 공진 제어기는 로드 부밍 소음 및 진동을 개선하여 뒷좌석에 편안함을 제공.

32. UBS Upshift Bang Sound= 엔진 부분 기통 연료컷 및 능동가변배기 제어를 통해 업시프트시 감성적인 모터스포츠 변속 사운드 제공.

33. NSE N Sound Equalizer= N 사운드 이퀄라이저(NSE, N Sound Equalizer)는 한 차원 진화한 가상 엔진 사운드로 운전자는Sporty, High Performance, TCR모드 중 원하는 사운드를 선택할 수 있음. 또한, 개인 취향대로 음역별 세부 사항 조정이 가능한 이퀄라이저 기능도 함께 탑재.

34. LVE Linear Variable Exhaust Valve System= N 배기음은 매 순간 최적의 사운드를 제공하기 위해 기존 3단 제어 밸브에서 0에서 100까지 모든 각도로 제어가 가능한 선형 제어 밸브 시스템으로 변경됨. 노멀 모드 공회전 시 부밍음 저감되고, 동시에 N의 압도적인 사운드는 유지시켜 운전자의 즐거움을 극대화함.

35. 3BS 3 Bridged Spoiler wing= 윙 타입 스포일러를 통해 기본차 대비 1.25배 높은 다운포스를 형성함. 강화된 공력 성능은 고속 주행시의 안정성과 코너링 구간에서 빠른 탈출을 가능하게 함.

36. UBO UnderBody Optimization= 주행 시 차체 하부로 유입되는 공기의 흐름 개선을 통해 고속 주행 밸런스 강화.

37. LW Low & Wide design= 반광 블랙펄 프론트 마스크와 립 스포일러, 리어 디퓨저, 넓어진 타이어의 조합은 아반떼N의 ‘로우 앤 와이드(Low & Wide)’ 스탠스를 더욱 극대화.

38. LSP Lowest Seat Position= N 라이트 버킷 시트 적용 시, 기본차 대비 10mm 하향된 드라이버 시트 포지션을 구현하여 무게중심고(CGH)를 낮추고 자동차와 운전자의 일체감을 향상시킴.

39. RSR Rear Seat Roominess= 아반떼 기본차의 우수성을 기반으로 동급 최고의 공간성 구현 및 실용성과 편의성을 확보. (N 라이트 스포츠 버킷 시트 적용 시 기본차 대비 시트 백 두께 50mm 축소로 후석 거주성 추가 확보)

40. WT Wider Tire= N 전용 미쉐린 파일럿 스포츠 4S, 245/35ZR/19 타이어 기본 적용으로 코너링에서의 강점을 극대화.

41. LDI Lightweight Direct Intake= 흡기 개선을 위해 재설계된 에어 인테이크 시스템은 흡압을 10.6% 개선하였으며, 895g의 무게를 절감함.

42. NI New Infotainment system= 신규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은 다양한 주행정보를 가독성 있게 보여줌. 트랙에서의 운전자의 위치를 추적해주며, 자동으로 실시간 주행 정보를 기록함.

43. HNA Hyundai N App= ‘현대 N 앱’은 속력, 랩타임, G-force 등 다양한 종류의 주행 데이터를 저장하고 분석함. 또한, 국내 소재 서킷 별 랭킹 시스템을 적용해 다른 사람과의 기록 비교도 가능하게 함으로써 주행 스킬의 향상은 물론 N 소유 고객들이 자신의 운전 실력을 게임처럼 비교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국산차 5개 제조업체, 21년 8월 판매조건 발표
국내 5개 자동차 제조업체의 8월 자동차 판매조건이 발표되었다. 업체들은 여름 휴가철을 맞이해 다양한 할인 이벤트와 함께 기본 할인 및 저금리 할부 프로그램을
조회수 6,223 2021-08-01
다나와자동차
기아는 2일(월) 전용전기차 EV 시리즈의 첫 모델 ‘The Kia EV6(더 기아 이 브이 식스, 이하 EV6)를 출시한다고 밝혔다.EV6는 사전예약 첫날 기
조회수 499 2021-08-02
글로벌오토뉴스
쌍용차, 차세대 SUV ‘KR10’ 디자인 공개
쌍용자동차가 새롭게 정립한 디자인 비전과 철학이 담긴 차세대 SUV ‘KR10’의 디자인을 공개하며 미래 디자인의 가치와 방향성을 제시했다.이번 KR10(프로젝
조회수 2,981 2021-07-26
글로벌오토뉴스
기아, ‘The 2022 셀토스’ 출시
기아가 22일(목) 셀토스의 연식 변경 모델 ‘The 2022 셀토스’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기아 대표 소형 SUV 셀토스는 2019년 출시 이후
조회수 3,303 2021-07-22
글로벌오토뉴스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기자수첩] 상반기 국내 출시된 신차 안전성
한국 시장에 출시된 국산 및 수입 신차를 대상으로 다양한 충돌 테스트를 거쳐 소비자가 신차 구매에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평가 결과를 즉시 공개 한다던 '
조회수 579 2021-07-29
오토헤럴드
아우디,  ‘더 뉴 아우디 RS 6 아반트’, ‘더 뉴 아우디 RS 7’ 출시
아우디는 초고성능 RS 모델의 탁월한 주행 성능과 왜건의 실용성이 결합된 ‘더 뉴 아우디 RS 6 아반트 (The new Audi RS 6 Avant)’와 RS
조회수 353 2021-07-28
글로벌오토뉴스
[기자수첩] 하반기 기대되는 경형 SUV 캐스퍼
현대자동차가 이르면 올 3분기 라인업에 신규 추가되는 엔트리급 경형 SUV 'AX1(프로젝트명)'을 국내 시장에 출시할 전망이다. 2002년 &#
조회수 823 2021-07-28
오토헤럴드
마세라티, 브랜드 최초 전동화
마세라티가 100년 넘는 브랜드 역사상 최초의 전동화 모델 '뉴 기블리 하이브리드'를 국내 시장에 선보이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고 28일 밝혔
조회수 530 2021-07-28
오토헤럴드
미래로 가는 제네시스, 완전변경 G90 이후 순수 내연기관 신차 없다
이달 초 브랜드 최초의 순수전기차 G80 전동화 모델 'eG80'를 선보인 제네시스 브랜드가 올 하반기 완전변경 G90 이후 내놓은 신차에 전동화
조회수 3,288 2021-07-22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신형 투싼에서 시작된 중국형 현대차 7인승 미니밴
현대자동차가 중국 전략형 모델로 준비 중인 7인승 미니밴 '쿠스토(Custo)' 실내 디자인이 추가 공개되며 신차의 내외관 모습이 완전히 모습을
조회수 193 2021-08-02
오토헤럴드
미국 바이든 정부, 자동차 연비 및 배출가스 규제 오바마 정부 시절로 되돌린다
미국의 조 바이든 행정부가 자동차에 대한 엄격한 연비 및 배출 기준으로 되돌리고자 하고 있다고 AP통신 등 미국의 복수 미디어들이 보도했다. 도널드 트럼프 전
조회수 388 2021-07-30
글로벌오토뉴스
[EV 트렌드] 세상이 이런일이. 테슬라 모델 3, 폭스바겐 골프 턱 밑 추격
자동차 산업이 전환점을 받아들일 때가 됐나 보다. 특정 지역 얘기지만 전기차가 내연기관을 밀어내고 전체 모델별 판매 순위 1위를 목전에 두고 있다. 자동차 통계
조회수 660 2021-07-30
오토헤럴드
맥라렌 컨버터블 슈퍼카, ‘맥라렌 765LT 스파이더’ 공개
맥라렌이 브랜드 창립 이후 10년 동안 이어온 ‘럭셔리 고성능 슈퍼카’라는 독보적인 영역을 기반으로 새로운 기념비적 모델이 될 ‘맥라렌 765LT 스파이더’를
조회수 267 2021-07-28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 싼타크루즈 vs 포드 매버릭, 픽업트럭 본토
픽업트럭 천국 북미 시장에서 소형 픽업 트럭이 격돌한다. 현대차 싼타크루즈가 포문을 열었고 시카고오토쇼에서 데뷔한 포드 매버릭(Maverick)이 맞불을 놨다.
조회수 369 2021-07-28
오토헤럴드

최신 시승기

[시승기] 기아 다이내믹 준대형 세단
기존 'K7'에서 'K8'로 한 등급 승급 후 최근 하이브리드 모델까지 선보이며 다양한 선택지를 제공하는 기아의 준대형 세단 K8은
조회수 163 2021-08-02
오토헤럴드
21세기형 오프로더. 랜드로버 디펜더 90 D250 SE 시승기
랜드로버 디펜더 90을 시승했다. 5도어 모델 110에 이어 3도어 모델 90이 상륙한 것이다. 정통 오프로더의 성격이 훨씬 강한 것이 특징이다. 3.0리터 직
조회수 428 2021-07-30
글로벌오토뉴스
[시승기] 랜드로버 디펜더 90. 9000만 원대를 수용할 수 있는 하나를 꼽는다면
랜드로버는 디펜더(Defender)였고 디펜더가 곧 랜드로버였다. 1948년 첫 차가 나왔고 긴 세월 간간이 있었던 어려운 시절을 버텨내게 해 준 모델이기도 하
조회수 566 2021-07-30
오토헤럴드
[시승기] 메르세데스-AMG GLB 35 4메틱
지난해 9월 벤츠 SUV 라인업에 신규 투입 후 브랜드를 대표하는 주력 SUV로 성장한 메르세데스-벤츠 'GLB'는 콤팩트카와 스포츠유틸리티차량(
조회수 720 2021-07-26
오토헤럴드

퓨어드라이브

[퓨어드라이브] 메르세데스-벤츠 E450 4MATIC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550 2021-07-27
다나와자동차
[퓨어드라이브] 제네시스 GV80 디젤 3.0 AWD 5인승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841 2021-07-22
다나와자동차
[퓨어드라이브] 메르세데스-벤츠 S350d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656 2021-07-20
다나와자동차
[퓨어드라이브] 쌍용 렉스턴 스포츠 칸 디젤 2.2 2WD 와일드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836 2021-07-13
다나와자동차
[퓨어드라이브] 현대 스타리아 투어러 디젤 2.2 11인승 모던
객관적이고 순수한 자동차 영상정보 - 퓨어 드라이브
조회수 1,457 2021-07-09
다나와자동차

전기차 소식

현대 아이오닉 5, 50대 남성 고객이 많이 구매
현대자동차가 6월까지 출고된 5,700대의 아이오닉 5를 선택한 구매 고객 데이터를 통해 구매연령층을 비롯한 특징을 분석해 발표했다. 아이오닉 5를 선택한 고객
조회수 167 2021-08-02
글로벌오토뉴스
테슬라, 유럽 전지역 수퍼차저 개방 2022년 말 가능?
지난 6월 말 테슬라의 일론 머스크가 예고한데로 자사의 충전 네트워크 슈퍼차저를 유럽 내 다른 브랜드의 배터리 전기차도 사용할 수 있게 될 것으로 보인다는 뉴스
조회수 537 2021-07-22
글로벌오토뉴스
테슬라, 배터리 전기트럭, 드디어 양산?
지난 2017년 11월 공개된 테슬라의 배터리 전기트럭 세미(Semi)가 생산을 시작할 것으로 보인다. 당시 예약 주문이 가능하다고 발표했으며 2019년 출고될
조회수 594 2021-07-22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 E-GMP 두 번째
현대자동차가 '아이오닉 5'에 이어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를 활용한 두 번째 모델 '아이오닉 6' 양산을
조회수 2,543 2021-07-22
오토헤럴드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균형 잡힌 자동차 보도가 필요하다. 기울어진 운동장을 바로 잡아라!
김 필 수 (김필수 자동차연구소 소장, 대림대 교수) 최근 국내 자동차 시장은 현대차 그룹과 수입차로 양분되고 있다, 워낙 한국GM, 르노삼성, 쌍용이라는
조회수 105 2021-08-02
글로벌오토뉴스
3세대 미니의 페이스 리프트 디자인
3세대 미니의 페이스 리프트 모델이 공개됐다. 미니는 대표적인 레트로 모델 중의 하나다. 사실 레트로라는 표현을 쓰기는 망설여지는 부분이 있기는 하다. 전체의
조회수 128 2021-08-02
글로벌오토뉴스
[김흥식 칼럼] 불면의 밤, 지축 흔드는 오토바이 굉음
밤낮 가리지 않고 BMW 차량을 번갈아 가며 배기음을 뽐낸 운전자가 성난 이웃 주민들에게 소송을 당했다. 조용한 마을을 시끄럽게 했다는 이유다. 미국 법원은 수
조회수 472 2021-07-28
오토헤럴드
[기자수첩] 전기차 1등 테슬라의 고민
미국 전기차 업체 테슬라가 지난 2분기 시장 예상을 뛰어넘는 기록적 실적을 달성한 가운데 상반기 글로벌 완성차 업체들의 공통된 차량용 반도체 수급 불균형보다 생
조회수 544 2021-07-28
오토헤럴드
[기자수첩] 美 샌프란시스코
도심에서 자동차를 없애 버리겠다고 선언한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가 이번에는 '교통 혼잡세' 카드를 꺼내 들었다. 로스앤젤레스, 뉴욕과 함께
조회수 545 2021-07-28
오토헤럴드

테크/팁 소식

휴가철 교통사고 하루 평균 602건, 20대 낯선 곳 렌터카 사고 급증 경고
코로나 19에도 이동량이 증가하는 가운데 여름 휴가철을 맞아 주요 여행지를 찾는 사람도 늘고 있다. 도로교통공단이 휴가가 집중되는 기간(7월 16일~8월 31일
조회수 449 2021-07-30
오토헤럴드
불량 요소수에 속지 않는 방법, 좋은 요소수의 기준은?
디젤차량에는 필수적으로 요소수가 사용된다. 요소수의 역할은 배출가스의 유해물질을 감소시키는 일. 요소수가 배출가스 속 질소산화물을 만나면 인체에 무해한 물과 질
조회수 360 2021-07-26
글로벌오토뉴스
살인적 폭염 몰고 열돔 온다는데, 무더위를 안전하게
섭씨 40도를 넘는 폭염이 계속되면서 연일 사망자와 화재가 끓이지 않는 미국에서는 자동차 와이퍼, 전면 햇빛 가리개는 물론 심지어 대시보드 전체가 흐물거리거나
조회수 675 2021-07-15
오토헤럴드
[카드 뉴스]
'안전속도 5030'이 전국으로 확대 시행한지 3개월이 지났습니다. 기어가라는 것이냐 등등 불만이 있었지만 일반도로 시속 50km/h, 주택가 등
조회수 385 2021-07-19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