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중고차도 친환경차 바람 '하이브리드는 그랜저 IGㆍ전기차는 볼트 EV'

오토헤럴드 조회 수843 등록일 2021.06.21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K Car(케이카)가 자사 애플리케이션에 등록된 친환경차 검색량을 조사한 결과, 지난해 하반기 대비 올해 상반기 검색량이 29% 늘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조사는 전세계적으로 본격적인 친환경 자동차 시대가 시작되는 가운데, 중고차 시장에서도 친환경차에 대한 소비자 관심이 높아졌는지 알아보고자 진행됐다. 지난해 6월부터 올해 5월까지 1년간 케이카에 등록된 하이브리드 및 전기차를 대상으로 분석한 결과다.

케이카 앱에서 올해 1월부터 5월까지 친환경차 검색량은 지난해 하반기(7~12월)보다 29% 가량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분기별로 살펴봐도 친환경차에 대한 검색량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추세를 보였다. 지난해 3, 4분기는 7000여 건 수준이었으나, 올해 1분기는 9000여 건을 넘어섰으며, 2분기는 기간이 채 지나지 않았음에도 현재 시점으로 10000건에 다다랐다.

자동차 생태계 전반에 가속화되는 친환경차 패러다임 변화가 중고차 시장에서도 가시화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또한 최근 몇 년 간 정부의 친환경차 우대 정책에 따른 각종 혜택과 전기차 충전시설이 확충되는 등 관련 인프라가 확충되면서 친환경차 구매를 고려하는 고객들이 빠르게 늘어나는 것으로 해석된다.

여기에 최근 현대차 아이오닉5, 기아 EV6, 테슬라 모델Y 등 잇따라 새로운 전기차가 출시되며 시장의 전반적인 관심을 더욱 높였고, 현대차 그랜저와 기아 니로 등 전통적인 인기 차종의 하이브리드 차량이 정숙성과 높은 연비로 운전자들의 관심을 사로잡으며 인기가 높아진 것도 한몫 했다.

케이카에서 지난 1년간 가장 많이 검색된 하이브리드 모델은 현대차의 그랜저IG 하이브리드로 나타났다. 현대 그랜저IG 하이브리드는 신차와 중고차 시장에서 모두 전통적으로 인기가 높은 모델이다. 

국내 준대형 세단 대표 모델인 그랜저IG는 현대차의 플래그십 모델로서 고급스러움을 갖춘데다, 과거 ‘아빠차’, ‘사장님차’로 불리던 중후한 디자인을 젊은 이미지로 바꾸며 더욱 넓은 계층에게 인기를 얻고 있다.

2위는 기아의 대표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니로 하이브리드로 나타났다. 니로는 지난 2016년 출시 이후 우수한 상품성과 높은 연비, 차급 대비 넓은 실내 공간 등으로 운전자들에게 꾸준한 사랑을 받아오고 있는 모델이다. 이어 기아 올 뉴 K7 하이브리드, 현대차 LF쏘나타 하이브리드, 현대 아이오닉 하이브리드 순으로 고객들의 관심을 받았다.

전기차 중 가장 많이 검색된 모델은 쉐보레의 볼트EV였다. 쉐보레 볼트EV는 최근 출시되고 있는 신형 전기차 모델과 비교해도 짧지 않은 주행 거리와 상품성으로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 특히 볼트EV는 도심형 크로스오버차량(CUV)에 가까워 역동적인 이미지를 줄 뿐만 아니라 내부 공간도 넉넉하다.

2위 테슬라 모델3는 프리미엄 전기차인 테슬라의 보급형 모델이라는 점에서 신차뿐 아니라 중고차 시장에서도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뒤이어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현대차 아이오닉 일렉트릭, 르노삼성차 SM3 Z.E의 순으로 중고 전기차를 구매하려는 고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정인국 K카 사장은 “최근 자동차를 비롯한 산업 전 분야에서 친환경 제품이 새로운 소비 트렌드로 떠오르고 있다”며 “국내 자동차 시장에 다양한 친환경차 신모델이 지속 출시되고 각종 구매 혜택과 관련 인프라가 확대되고 있는 만큼 중고차 시장에서도 점유율이 빠르게 늘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정호인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상반기 자동차 양극화 심화. 대형 SUVㆍ슈퍼카ㆍ수입차만 팔렸다.
상반기 자동차 신규 등록이 지난해 보다 2.6%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신규 등록은 감소한 반면, 대형차와 고급차 그리고 수입차 점유율은 급증한 것으로 나타나
조회수 169 2021-08-04
오토헤럴드
[김흥식 칼럼] 보복소비 끝났다? 자동차 외자 3사에게 다시 없는 기회
코로나 19 팬더믹에도 잘 버텨왔던 자동차 내수가 약세로 돌아섰다. 수입차와 상용차 포함 상반기 신차 판매 대수는 92만4000여 대.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조회수 227 2021-08-04
오토헤럴드
지난달 출시 현대차 미국산 첫 픽업
현대자동차가 미국 앨라배마 몽고메리 공장에서 생산하고 지난달 본격 판매에 돌입한 '싼타크루즈' 픽업 트럭의 첫 성적표가 공개됐다. 4일 현대차 미
조회수 217 2021-08-04
오토헤럴드
[EV 트렌드] 세련된 쿠페 스타일 순수전기차
폭스바겐이 ID.3, ID.4에 이어 올 하반기 출시 예정인 'ID.5' 순수전기차의 티저 이미지를 처음으로 공개했다. 해당 모델은 ID.4의 세
조회수 189 2021-08-04
오토헤럴드
기아, 미국서 또 현대차 추월
현대차와 기아가 미국에서 연일 새로운 기록을 세워나가고 있다. 현대차는 7월 미국 시장에서 지난해 같은 달보다 17% 증가한 6만8500대를 팔아 5개월 연속
조회수 204 2021-08-04
오토헤럴드
지난달 국내 수입차 판매가 전월보다 6.9% 감소하고 전년 동월 대비 23.3% 증가한 2만4389대로 집계됐다. 1월부터 7월까지 누적판매는 17만2146대로
조회수 142 2021-08-04
오토헤럴드
다임러, 2022년 2월 1일부로 메르세데스 벤츠 그룹으로 사명 변경
다임러가 2021년 7 월 30 일, 2022 년 2 월 1 일자로 다임러의 사명을 메르세데스 벤츠 그룹으로 변경한다고 발표했다. 이번 발표는 다임러 산하 다임
조회수 129 2021-08-04
글로벌오토뉴스
LG전자, 자동차 전장사업 소통 늘린다
LG전자의 전장사업을 담당하는 VS사업본부가 2021년 7월 2일 뉴노멀 시대에 맞춰 디지털 마케팅을 적극 펼치기 위해 글로벌 모빌리티 웹사이트 (www.lg.
조회수 141 2021-08-04
글로벌오토뉴스
2021 랜드로버 레인지로버 벨라 P400 R 다이나믹 HSE 시승기
랜드로버 레인지로버 벨라의 2021년형 모델을 시승했다. 기존 V형 6기통 가솔린과 디젤 중 디젤을 생략하고 직렬 6기통 가솔린을 베이스로 48볼트 mHEV를
조회수 172 2021-08-04
글로벌오토뉴스
7월 수입 승용차 24,389대 신규등록...벤츠/BMW/아우디 순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7월 수입 승용차 신규등록대수가 6월 26,191대 보다 6.9% 감소, 2020년 7월 19,778대 보다 23.3% 증가한
조회수 207 2021-08-04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