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포드, 24년만에 부활한 오프로더 브롱코 생산 개시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2,044 등록일 2021.06.17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포드가 2021년 6월 15일, 신형 브롱코(Bronco)의 생산을 미국의 미시간 조립 공장에서 시작했다고 발표했다. 브롱코는 포드 브랜드의 전통 오프로더로 1992 ~ 1996 년까지 판매된 5 세대를 마지막으로 단종될 때까지 31년 동안 누계 110만대 이상 판매됐었다. 2020 년 7 월, 24 년 만에 야생마를 부활시켰다.

신형 브롱코는 2 도어와 최초의 4 도어가 라인업됐다. 초대 모델 "GOAT (Goes Over Any Type of Terrain) '컨셉을 계승해 오프로드 주행을 중시한 모델을 표방하고 있다.





파워 트레인은 2.3리터 직렬 4기통 직분사 터보 가솔린 에코부스트(EcoBoost) 최대출력 270hp, 최대토크 42.8kgm를 발휘한다. 2.7 리터 직렬 4 기통의 에코부스트 엔진은 최대출력 310hp, 최대토크 55.3kgm.


변속기는 7 단 MT와 10 단 AT 중 선택 수 있다. 저속에서의 암벽 등반 성능을 최대한 발휘하기 위해 7 단 MT는 4WD 시스템이 결합된다. 셀렉트 시프트라는 10 단 AT는 GM과 공동 개발한 것으로 이미 포드 레인저를 통해 국내에도 소개된 바 있다.




4WD 기술과 섀시 아키텍처는 브롱코 성능의 핵심이다. 특히, 브롱코 독자적인 터레인 매니지먼트 시스템을 채택했다. 노멀, 에코, 스포츠, 슬리퍼리. 샌드, 오프로드 주행 용 바하, 매드/루트, 록 크롤링 등의 모드를 운전자가 선택할 수 있다. 운전자 모든 지형을 보다 효율적으로 주행 할 수 있도록 설계되어 있다고 한다.


포드는 브롱코의 생산을 미국 미시간 조립 공장에서 시작했다고 밝혔다. 포드 생산 준비로 이 공장에 7 억 5,000 만 달러를 투자했다고 한다. 공장의 설비는 업그레드됐으며 2,700 명의 추가 고용이 창출되었다. 현재 신형 포드 브롱코 2 도어와 4 도어 모델은 미국의 포드 대리점을 향해 출하되고 있다.




포드는 신형 브롱코가 현재 12 만 5,000 대가 넘는 주문을 받았다고 밝혔다. 미국과 캐나다를 포함하면 19 만대 이상에 달한다고 한다.


한편 브롱코의 오프로드 성능을 이끌어내는 야생마 오프로드 스쿨도 준비했다고 밝혔다. 브롱코의 43.2도 접근각, 29 도의 램프 브레이크 오버 앵글, 37.2도 이탈각 비롯해 295mm의 최저 지상고, 동급 최고인 850mm의 수심을 주파하는 도하 성능 등을 체험 할 수 있도록 했다고 한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명
    포드
    모기업
    포드
    창립일
    1903년
    슬로건
    Go Further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21.06.20
    드디어나오는군요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기자수첩] 상반기 국내 출시된 신차 안전성
한국 시장에 출시된 국산 및 수입 신차를 대상으로 다양한 충돌 테스트를 거쳐 소비자가 신차 구매에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평가 결과를 즉시 공개 한다던 '
조회수 252 2021-07-29
오토헤럴드
[기자 수첩] 농담 던지고 레이싱 게임하고, 전기차가 주도하는
내연기관으로 바퀴가 구르는 힘, 그리고 얼마나 빠른지로 자동차를 평가하는 시대가 가고 있다. 엄청난 배기량과 밸브 개수로 경쟁을 벌여야 했던 내연기관 슈퍼카와
조회수 230 2021-07-29
오토헤럴드
[기자수첩] 美 샌프란시스코
도심에서 자동차를 없애 버리겠다고 선언한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가 이번에는 '교통 혼잡세' 카드를 꺼내 들었다. 로스앤젤레스, 뉴욕과 함께
조회수 365 2021-07-28
오토헤럴드
[기자수첩] 전기차 1등 테슬라의 고민
미국 전기차 업체 테슬라가 지난 2분기 시장 예상을 뛰어넘는 기록적 실적을 달성한 가운데 상반기 글로벌 완성차 업체들의 공통된 차량용 반도체 수급 불균형보다 생
조회수 396 2021-07-28
오토헤럴드
[김흥식 칼럼] 불면의 밤, 지축 흔드는 오토바이 굉음
밤낮 가리지 않고 BMW 차량을 번갈아 가며 배기음을 뽐낸 운전자가 성난 이웃 주민들에게 소송을 당했다. 조용한 마을을 시끄럽게 했다는 이유다. 미국 법원은 수
조회수 348 2021-07-28
오토헤럴드
[기자수첩] 하반기 기대되는 경형 SUV 캐스퍼
현대자동차가 이르면 올 3분기 라인업에 신규 추가되는 엔트리급 경형 SUV 'AX1(프로젝트명)'을 국내 시장에 출시할 전망이다. 2002년 &#
조회수 465 2021-07-28
오토헤럴드
국내 대부분의 중고차 플랫폼, 소비자보다 일부 딜러만 배불리는 구조이다.
김 필 수 (김필수 자동차연구소 소장, 대림대 교수) 국내 연간 중고차 거래대수는 약 380만대 정도이지만 실질적인 소비자 거래대수는 약 250~260만대
조회수 639 2021-07-26
글로벌오토뉴스
153. 파워트레인의 미래  49. 소형 배터리 전기차의 가능성은?
배터리 전기차로의 전환이 더 빨라지고 있다. 7월 14일, 유럽연합 집행위원회는 2035년 이후에는 이산화탄소 제로 차량만 판매해야 한다는 안을 발표했다. 20
조회수 462 2021-07-26
글로벌오토뉴스
패스트 백 형태의 세단이 늘고 있다
요즘의 세단은 과거와는 다른 인상이 든다. 물론 모든 신형 차들은 과거의 차들과 다르다. 같다면 그건 신형이 아닐 것이다. 신형 차들은 새로운 미적 가치를 보여
조회수 725 2021-07-26
글로벌오토뉴스
이것도 단종이라고? 출퇴근 세컨카로 가성비甲 이라던 이 모델 결국에는
국민 경차 스파크가 결국엔 단종 수순을 밟는다. 경차 혜택은 점차 줄어들고, 친환경차의 인기가 치솟는 바람에 스파크의 단종은 이미 예견된 일이었다.
조회수 2,000 2021-07-22
다키포스트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