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제네시스 GV60 실내 디자인 유출, 콘셉트카에 있던 '구 형상 변속기' 탑재

오토헤럴드 조회 수4,835 등록일 2021.06.14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현대차그룹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를 기반으로 제작되는 제네시스 'GV60' 순수전기 크로스오버가 빠르면 이달 중 최초 공개될 예정인 가운데 실내 디자인 일부가 외신을 통해 유출됐다. 해당 모델에는 앞서 콘셉트카 '제네시스 엑스'를 통해 첫선을  보인 구 형상 전자변속기(SBW)가 처음으로 탑재될 것으로 보인다. 

14일 카버즈 등 외신은 제네시스 브랜드가 G80 전기차를 선보이며 전동화 전환을 추진 중인 가운데 곧 아이오닉 5, EV6와 동일한 전기차 전용 플랫폼을 활용한 첫번째 전용 전기차가 출시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이어 이들은 곧 선보일 신차가 전기차 업계의 잠재력을 새롭게 정립할 것으로 기대했다. 

최근 GV60 실내 디자인 일부를 포착한 해당 매체는 외부 디자인도 눈에 띄지만 실내는 이전 전기차에서 볼 수 없던 다양한 기능이 더해져 흥미를 끈다고 전했다. GV60 스파이샷을 통해 해당 모델에는 스티어링 휠에서 시동 버튼이 새롭게 자리하고 주행 모든 변경을 위한 버튼도 마련되어 이전 제네시스 모델과 차별화를 꾀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아이오닉 5, EV6와 유사한 느낌의 계기판과 센터 디스플레이가 하나로 연결된 모습을 찾을 수 있다. 

이 밖에도 이번 GV60 스파이샷에서 가장 흥미로운 부분은 센터콘솔 디자인으로 아이오닉 5보다는 덜 개방적이지만 앞서 제네시스 콘셉트카 '제네시스 엑스(Genesis X)'를 통해 처음 선보인 구 형상의 전자 변속기(SBW) '크리스탈 스피어(Crystal Sphere)'를 탑재한 모습이 확인된다. 그리고 그 위쪽으로는 인포테인먼트를 제어하는 버튼도 마련됐다. 또 실내에는 아이오닉 5를 통해 선보인 디지털 사이드 미러가 장착된 모습도 확인된다. 

한편 개발코드명은 'JW' 가칭 제네시스 GV60으로 불리는 해당 모델은 현재 프로토타입을 통해 유럽을 비롯한 국내외에서 시험 주행을 실시하고 있으며 내외관 디자인 및 파워트레인 구성이 완료된 상황이다. 소형 크로스오버 형태로 제작되는 제네시스 GV60는 앞서 선보인 제네시스 브랜드 특유의 쿼드 램프를 변형한 헤드램프를 비롯해 쐐기형 테일램프와 경사진 루프라인 등 외관을 특징으로 실내는 각각 12.3인치 계기판과 센터 디스플레이를 탑재하고 고급 소재 사용으로 앞서 출시된 아이오닉 5, EV6와 차별화된 모습을 띠게 될 것으로 알려졌다.

외신들은 GV60의 경우 E-GMP 플랫폼을 사용하지만 후륜이 아닌 전륜 기반으로 제작될 가능성이 높다고 예상했다. 또한 제네시스가 현대차그룹 내 프리미엄 콘셉트를 유지하는 만큼 EV6 GT 이상의 고성능 파워트레인 탑재 가능성을 전망했다. 

앞서 제네시스 브랜드는 '2021 상하이 모터쇼'를 통해 브랜드 첫 순수전기차 G80 전동화 모델을 세계 최초로 공개했는데 GV60에는 이보다 성능과 효율을 높인 배터리와 전기 모터 등 파워트레인 구성이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참고로 G80 전동화 모델의 경우 87.2kWh 배터리 탑재로 완전충전시 최대 427km 주행가능거리를 확보하고 전륜과 후륜에 각각 전기 모터를 탑재해 정지 상태에서 100km/h 도달까지 4.9초 순발력을 지녔다. 현재 현대차그룹 전기차 라인업 중 가장 빠른 기아 EV6 GT의 경우에는 77.4kWh 배터리와 430kW급 듀얼모터를 적용해 최고출력 584마력과 최대토크 75.5kg.m의 동력성능을 바탕으로 정지 상태에서 100km/h 가속까지 3.5초의 순발력을 발휘한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제네시스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2015년
    슬로건
    인간 중심의 진보(Human-centered Luxury)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21.06.16
    eqa
    보다 비싸면 아무도 안사지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시승기] 랜드로버 디펜더 90. 9000만 원대를 수용할 수 있는 하나를 꼽는다면
랜드로버는 디펜더(Defender)였고 디펜더가 곧 랜드로버였다. 1948년 첫 차가 나왔고 긴 세월 간간이 있었던 어려운 시절을 버텨내게 해 준 모델이기도 하
조회수 267 2021-07-30
오토헤럴드
[EV 트렌드] 세상이 이런일이. 테슬라 모델 3, 폭스바겐 골프 턱 밑 추격
자동차 산업이 전환점을 받아들일 때가 됐나 보다. 특정 지역 얘기지만 전기차가 내연기관을 밀어내고 전체 모델별 판매 순위 1위를 목전에 두고 있다. 자동차 통계
조회수 216 2021-07-30
오토헤럴드
지난달 유럽 신차 판매 전년비 13%
지난달 유럽 26개 국가의 신차 판매가 전년 동월 대비 13% 늘어나며 꾸준한 증가세를 기록했다. 다만 코로나19 팬데믹 이전 수준을 여전히 회복하지 못하고 있
조회수 172 2021-07-30
오토헤럴드
휴가철 교통사고 하루 평균 602건, 20대 낯선 곳 렌터카 사고 급증 경고
코로나 19에도 이동량이 증가하는 가운데 여름 휴가철을 맞아 주요 여행지를 찾는 사람도 늘고 있다. 도로교통공단이 휴가가 집중되는 기간(7월 16일~8월 31일
조회수 169 2021-07-30
오토헤럴드
21세기형 오프로더. 랜드로버 디펜더 90 D250 SE 시승기
랜드로버 디펜더 90을 시승했다. 5도어 모델 110에 이어 3도어 모델 90이 상륙한 것이다. 정통 오프로더의 성격이 훨씬 강한 것이 특징이다. 3.0리터 직
조회수 208 2021-07-30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지프 컴패스 mHEV
지프 컴패스 마일드 하이브리드 버전이 미국 디트로이트에서 트레일러로 운반 도중 카메라에 포착됐다. 위장하지 않은 채인 모델로 컴패스 4xe와 달리 이 모델은 조
조회수 178 2021-07-30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폭스바겐 T록 F/L
폭스바겐 T록 카브리오의 부분 변경 프로토 타입이 독일 볼프스부르크 본사 근처 시골에서 카메라에 포착됐다. 앞 얼굴에는 통합 주간 주행등이 포함된 새로운 헤드램
조회수 168 2021-07-30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포르쉐 911 터보 하이브리드
포르쉐는 911 스포츠카의 전기화 버전을 연구하고 있으며 그 중 하나가 최근 뉘르부르크링에서 카메라에 포착됐다. 프로토타입은 최신 911 터보와 동일한 프런트
조회수 179 2021-07-30
글로벌오토뉴스
미국 바이든 정부, 자동차 연비 및 배출가스 규제 오바마 정부 시절로 되돌린다
미국의 조 바이든 행정부가 자동차에 대한 엄격한 연비 및 배출 기준으로 되돌리고자 하고 있다고 AP통신 등 미국의 복수 미디어들이 보도했다. 도널드 트럼프 전
조회수 146 2021-07-30
글로벌오토뉴스
미 연방검찰, 니콜라 창업자 트레버 밀튼 사기혐의로 기소
미국 법무부가 2021년 7월 29일, 연료전지 트럭 스타트 업 니콜라의 창업자 트레버 밀튼을 사기 혐의로 기소했다고 발표했다. 트레버 밀튼은 니콜라의 기술적
조회수 163 2021-07-30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