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BMW, X3M/X4M 컴페티션 부분 변경 모델 유럽 출시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890 등록일 2021.06.14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BMW가 2021년 6월 9일, X3M과 X4M 컴페티션 부분 변경 모델을 유럽시장에 출시했다. 앞 얼굴에서는 범퍼의 그래픽이 달라졌고 그릴이 더 커졌으며 일체형 프레임으로 처리됐다. 가운데 iCam이 설계된 검정색 바튼 키드니 그릴의 시각적인 분리를 제공한다. 고광택 블랙으로 마무리된 것도 특징이다. 매트릭스 어댑티브 LED 헤드램프 외에도 최대 650미터를 비출 수 있는 레이저 라이트로 옵션으로 설정됐다.

리어 범퍼는 세로형 리플렉터가 내장된 에어 커튼 패널과 함께 그로스 블랙으로 마무리됐다. 대형 디퓨저는 블랙 크롬의 2 개의 테일 파이프와 조화를 이루고 있다. 리어 스포일러도 하이 그로스 블랙으로 마무리했다. 타이어는 앞 255/40ZR21, 뒤 265/40ZR21.21 로 알루미늄 휠은 제트 블랙 마무리 M 단조 892M스타 스포크로 1 개당 2kg 의 무게를 덜어냈다.


인테리어는 전동 조절식 헤드 레스트와 조명이 켜진 M 로고가 기본으로 장착된 M 스포츠 시트가 채용되어 있다. 네 가지 색상 조합의 확장된 메리노 가죽 커버 외에도 타르 투포의 BMW 인디비주얼 확장 메리노 가죽 커버도 옵션으로 제공된다. 에어벤트에는 새로운 아연 도금 트림이 있다. 다기능 M 가죽 스티어링 휠은 BMW M 색상의 콘트라스트 스티칭과 개방형 6시 방향 스포크가 특징이다.

드라이브 로직이 있는 8 단 M 스텝트로닉 변속기에는 수동 모드가 있다. 새로운 디자인의 M 기어 셀렉터뿐만 아니라, 스티어링 휠에는 패들 스위치가 있다. 수동 모드에서 가속 할 때 엔진이 한계회전에 달해도 강제 변속이 실행되지 않는다.

커넥티드 드라이브를 기본으로 포함하는 BMW 라이브 콕핏 프로페셔널이 적용되어 있다. BMW 인텔리전트 퍼스널 어시스턴트, 커넥티드 뮤직, 원격 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와 같은 BMW OS 7.0 기반의 디지털 서비스를 포함한 인텔리전트 네트워킹은 운전자와 차량간의 작용을 가능하게 해준다. 상황에 따라 운전자는 컨트롤 디스플레이의 터치 작동, BMW 컨트롤러, 스티어링 휠의 다기능 버튼 및 음성 컨트롤 중에서 선택해 작동할 수 있다.


라이브콕핏 프로페셔널은 고해상도 계기판과 컨트롤 디스플레이는 각각 12.3 인치다. 디지털 계기 디스플레이는 무엇보다도 BMW M8 모델에서 채택한 특정 디스플레이가 포함된 M 뷰를 제공한다. M 전용 디스플레이 콘텐츠는 옵션인 BMW 헤드 업 디스플레이와 함께 사용할 수도 있다. 클라우드 기반 내비게이션 시스템 BMW 맵은 빠르고 정확한 경로 및 도착 시간 계산, 짧은 간격의 실시간 교통 데이터 업데이트 및 내비게이션 목적지 선택을 위한 무료 텍스트 입력이 가능하다. BMW Maps with Connected Parking은 운전자가 목적지 근처의 빈 주차 공간을 검색 할 때 더욱 자세한 지원을 제공한다.

애플 카플레이와 안드로이드 오토에의 대응은 물론 인텔리전트 퍼스널 어시스턴트를 통해 음성으로 에어컨을 조절하고 도어를 닫을 수도 있다. 물론 모든 소프트웨어는 무선으로 업데이트할 수 있다.

M 3, M4와 마찬가지로 스포크 가죽 스티어링 휠의 스포크 좌우에 붉은색 M1, M2 버튼이 채용됐다. 이는 저장된 두 가지 인디비주얼 모드를 간단하게 불러올 수 있는 것이다. 실렉터 레버 옆에 있는 SETUP 버튼 및 머플러 그림, 로드와 스포츠 외에 트랙이 별도로 있는 M 모드와 함께 트랙 주행을 할 때 유용한 것이다. 패들 시프트도 카본이다. 스포크상의 버튼의 내용은 같다.

파워트레인은 BMW M 사가 개발한 3.0 리터 직렬 6기통 트윈 터보 가솔린 엔진을 탑재한다. 최대출력은 510hp/6,250rpm 그대로인데 최대토크는 61.2kgm/2600~5950rpm에서 66.3kgm/2,750~5,500rpm으로 5.1kgm 증강됐다.

변속기는 8 단 M 스텝트로닉, 구동 방식은 4WD인 M xDrive . 0~100km/h 가속성능이 3.8초로 0.3초 단축됐다. 최고속도는 250km/h (속도 제한). 옵션인 M 드라이버스 패키지는 리미터의 설정이 변경되어 최고 속도는 285km / h에 달한다.

섀시에서는 M 컴파운드 브레이크 시스템을 표준으로 설정했다. 브레이크 캘리퍼는 M 로고로 블루 마무리. 그로스 블랙 또는 빨간색 중 선택할 수 있다. 4WD 시스템의 M xDrive는 새로운 제어 시스템을 채택하고 있으며, 필요에 따라 전륜과 후륜의 구동 토크를 가변 배분한다. M 특유의 뒷바퀴 굴림방식을 의식한 시스템 설계했다.


M xDrive 시스템은 구동 토크를 바퀴에 전달하는 전용 프로펠러 샤프트와 출력 샤프트, 파이널 드라이브의 액티브 M 디퍼렌셜을 조합하고 있다. 전륜과 후륜 사이의 구동 토크는 필요에 따라 트랜스퍼 케이스의 전자 제어 멀티 플레이트 클러치가 무단계 가변 배분하고 뒷바퀴 좌우의 구동 토크는 액티브 M 디퍼런셜이 배분한다. 이는 스포츠 주행이나 좌우의 바퀴 사이에서 노면 그립이 다른 장면에서 트랙션과 민첩성, 안정성을 향상시킬 수 있다고 한다.

통상적인 주행에서는 모든 구동력을 뒷바퀴에 전달한다. 뒷바퀴가 구동력을 노면에 전달할 수 없게 되었을 때, 앞바퀴에 구동력이 배분된다. 또한 드라이버 설치 메뉴에서 구동력 배분을 설정할 수도 있다. M xDrive와 액티브 M 디퍼런셜은 DSC (다이내믹 스태 빌리티 컨트롤)와 네트워크로 연결되어있어 주행 상태에 따라 두 시스템 간의 협조를 조정한다.

전자 제어 댐퍼를 갖춘 어댑티브 M 서스펜션을 표준으로 장비하고 있다. 이 시스템의 제어 장치는 센서를 통해 차체의 거동과 노면 상태, 스티어링의 움직임을 상시 모니터한다. 각 바퀴의 제동력은 솔레노이드 밸브의 작용에 의해 밀리 초 이내에 적절한 강도로 무단계로 조절된다. 댐퍼의 기본 특성은 M 설정 메뉴에서 변경할 수 있다.

센터 콘솔의 버튼으로 M 다이내믹 모드로 변경할 수 있다. 이 모드에서는 더 큰 휠 슬립을 허용하고 서킷에서 드리프트 등 스포티한 주행을 가능하게 한다. 이 버튼 DSC를 해제 할 수 있다.

표준 M 스포츠 배기 시스템은 고회전형 엔진의 특성과 선형 상승을 강조하는 사운드를 살려낸다. 전자 제어 조절되는 무단계 가변 플랩은 엔진음의 불쾌한 주파수 대역을 억제해 쾌적 성을 향상시킨다. BMW M 모델 특유의 엔진 사운드 특성을 강화하고, 특히 높은 부하와 높은 엔진 속도에서 명확한 울림이 있는 사운드를 발생한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시승기] 랜드로버 디펜더 90. 9000만 원대를 수용할 수 있는 하나를 꼽는다면
랜드로버는 디펜더(Defender)였고 디펜더가 곧 랜드로버였다. 1948년 첫 차가 나왔고 긴 세월 간간이 있었던 어려운 시절을 버텨내게 해 준 모델이기도 하
조회수 267 2021-07-30
오토헤럴드
[EV 트렌드] 세상이 이런일이. 테슬라 모델 3, 폭스바겐 골프 턱 밑 추격
자동차 산업이 전환점을 받아들일 때가 됐나 보다. 특정 지역 얘기지만 전기차가 내연기관을 밀어내고 전체 모델별 판매 순위 1위를 목전에 두고 있다. 자동차 통계
조회수 216 2021-07-30
오토헤럴드
지난달 유럽 신차 판매 전년비 13%
지난달 유럽 26개 국가의 신차 판매가 전년 동월 대비 13% 늘어나며 꾸준한 증가세를 기록했다. 다만 코로나19 팬데믹 이전 수준을 여전히 회복하지 못하고 있
조회수 172 2021-07-30
오토헤럴드
휴가철 교통사고 하루 평균 602건, 20대 낯선 곳 렌터카 사고 급증 경고
코로나 19에도 이동량이 증가하는 가운데 여름 휴가철을 맞아 주요 여행지를 찾는 사람도 늘고 있다. 도로교통공단이 휴가가 집중되는 기간(7월 16일~8월 31일
조회수 169 2021-07-30
오토헤럴드
21세기형 오프로더. 랜드로버 디펜더 90 D250 SE 시승기
랜드로버 디펜더 90을 시승했다. 5도어 모델 110에 이어 3도어 모델 90이 상륙한 것이다. 정통 오프로더의 성격이 훨씬 강한 것이 특징이다. 3.0리터 직
조회수 208 2021-07-30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지프 컴패스 mHEV
지프 컴패스 마일드 하이브리드 버전이 미국 디트로이트에서 트레일러로 운반 도중 카메라에 포착됐다. 위장하지 않은 채인 모델로 컴패스 4xe와 달리 이 모델은 조
조회수 178 2021-07-30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폭스바겐 T록 F/L
폭스바겐 T록 카브리오의 부분 변경 프로토 타입이 독일 볼프스부르크 본사 근처 시골에서 카메라에 포착됐다. 앞 얼굴에는 통합 주간 주행등이 포함된 새로운 헤드램
조회수 168 2021-07-30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포르쉐 911 터보 하이브리드
포르쉐는 911 스포츠카의 전기화 버전을 연구하고 있으며 그 중 하나가 최근 뉘르부르크링에서 카메라에 포착됐다. 프로토타입은 최신 911 터보와 동일한 프런트
조회수 179 2021-07-30
글로벌오토뉴스
미국 바이든 정부, 자동차 연비 및 배출가스 규제 오바마 정부 시절로 되돌린다
미국의 조 바이든 행정부가 자동차에 대한 엄격한 연비 및 배출 기준으로 되돌리고자 하고 있다고 AP통신 등 미국의 복수 미디어들이 보도했다. 도널드 트럼프 전
조회수 146 2021-07-30
글로벌오토뉴스
미 연방검찰, 니콜라 창업자 트레버 밀튼 사기혐의로 기소
미국 법무부가 2021년 7월 29일, 연료전지 트럭 스타트 업 니콜라의 창업자 트레버 밀튼을 사기 혐의로 기소했다고 발표했다. 트레버 밀튼은 니콜라의 기술적
조회수 163 2021-07-30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