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폭스바겐 첫 번째 쿠페형 순수 전기 SUV ID.5 & ID.5 GTX 세계 최초 공개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134 등록일 2021.11.04.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폭스바겐은 장거리 주행에 최적화된 첫 번째 쿠페형 순수 전기 SUV 모델, ID.5와 플래그십 모델인 ID.5 GTX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폭스바겐의 전기차 전용 플랫폼인 MEB 플랫폼을 기반으로 개발된 ID.5는 ▲ID.5 프로(ID.5 Pro, 후륜구동), ▲ID.5 프로 퍼포먼스(ID.5 Pro Performance, 후륜구동), ▲ID.5 GTX(사륜구동) 총 세 가지 트림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세 트림은 각각 128 kW(174 PS), 150 kW(204 PS), 200 kW(299 PS)의 전기 출력을 발휘한다. ID.5 라인업 모두 우아하고 독특한 디자인과 더불어 ID. 패밀리의 강력한 특성을 보여준다. ID.5는 오퍼레이션, HMI(Human-Machine Interface), 인포테인먼트 및 운전자 보조 시스템을 위한 선구적인 솔루션과 함께 새로운 차원의 공간 활용성을 제공하며 무선 소프트웨어 업데이트(OTA) 기술도 탑재했다.





효율적인 전기 구동과 우아함의 만남
ID.5의 흐르는 듯한 유기적인 디자인은 초현대적이고 강력하면서도 우아한 인상을 준다. 차체를 가로질러 매끄럽게 뻗은 루프의 아치 라인은 아래로 떨어지면서 기능성 스포일러와 어우러진다. 장거리 운전에 특화된 ID.5는 77kWh 배터리에 저장된 에너지를 최대한 효율적으로 사용하기 위해 공기 역학적으로 디자인되어 0.26의 항력 계수를 기록하며 스포티함과 우아함을 모두 갖춘 차세대 쿠페형 SUV의 기준이 됐다.


소프트웨어 3.0 세대 및 무선 소프트웨어 업데이트(OTA) 기술 탑재
ID.5와 ID.5 GTX는 신형 하드웨어와 새로 개발된 3.0.세대 소프트웨어를 탑재했고, 소프트웨어는 OTA 방식으로 업데이트되어 항상 최신 상태를 유지할 수 있다.





완전하게 네트워크로 연결된 혁신적인 운전자 보조 시스템
대용량 위치 데이터가 포함된 트래블 어시스트 기능은 터치 한 번으로 활성화되며, 새로운 기능을 포함한 광범위한 운전자 보조 시스템을 한데 모아 준다. 내비게이션 및 카 투 엑스(Car-to-X)의 광범위한 위치 데이터와 더불어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레인 어시스트 등의 운전자 보조 시스템의 상호 작용을 통해 더욱 안전하고 편안한 운전이 가능하다.


똑똑한 공간 활용성
ID.5는 전장 4,599mm 전폭 1,852mm, 전고 1,613mm, 휠베이스 2,766mm의 차체 크기를 갖추고 있다. 공간 활용에 최적화된 폭스바겐의 전기차 전용 MEB 플랫폼을 기반으로 제작되어 기존 SUV와 같은 넓고 쾌적한 실내 공간을 제공한다. ID.5는 다이내믹한 루프 라인을 갖춤과 동시에 넓은 2열 시트 공간과 넉넉한 헤드룸을 제공한다. 모던하고 포근한 실내 컬러와 고급스러운 마감 소재 역시 눈길을 끈다. ID.5 고객은 다양한 인테리어 모델, 시트 및 장비 패키지를 선택할 수 있다. 뒷좌석 시트 등받이의 위치에 따라 적재 용량은 549L에서 1,561L로 늘어나며 전동 트렁크와 전동 접이식 볼 커플링(ball coupling)이 옵션으로 제공된다.





2개의 디스플레이와 온라인 음성 제어 시스템
ID.5의 운전석에서는 물리적 버튼을 거의 볼 수가 없다. 주요 기능들은 두 개의 다기능 스티어링 휠을 이용하는 컴팩트 스크린과 터치식으로 제어되는 대시 패널 중앙의 대형 인포테인먼트 디스플레이를 통해 제어할 수 있다. 자율주행 기술 중 레벨 3 수준에 해당하는 음성 제어 기능인 "Hello ID."를 사용해 클라우드의 정보도 활용할 수 있다. 또한 새로운 기능들을 갖춘 ID. 라이트는 위험한 상황이나 차량 내비게이션의 이동 경로 표시 등과 같이 다양한 운전 상황을 운전자에게 직관적으로 알려준다.


디지털 첨단 기술이 탑재된 증강현실 헤드업 디스플레이
폭스바겐은 ID.5의 증강현실 HUD를 통해 첨단 기술 옵션을 선보인다. 정보를 실제 환경에 중첩 시키면서도 운전자의 시야를 방해하지 않는 증강현실 HUD는 윈드스크린을 통해 내비게이션 이동 경로 정보를 운전자 시야 전방 10m 이내에 자연스럽게 투사해 준다.





최첨단 라이팅 기술
ID.5는 내부와 외부 전반에 최첨단 라이팅 기술을 갖추고 있다. 운전자가 차량에 접근하면 ID.5의 헤드램프와 테일램프 클러스터의 시퀀스 효과와 함께 웰컴 라이팅 프로세스가 시작된다. 동시에 사이드미러에 장착된 프로젝터가 ID. 패밀리의 고유 로고를 바닥에 비춘다. 헤드램프와 테일램프 클러스터는 모두 최신 LED 테크놀로지가 적용됐으며, 폭스바겐은 상향등을 지능적으로 제어할 수 있는 IQ.라이트 LED 매트릭스 헤드라이트(IQ.LIGHT LED matrix headlights)를 옵션 사양으로 제공한다 (ID.5 GTX에는 표준 제공). LED 테일램프 클러스터는 조각과 같은 3D 디자인이 적용되어 높은 수준의 밀도로 빛을 발한다. 라이팅 시스템은 인테리어에도 중요한 역할을 하여 탑승자가 루프 및 대시 패널 도어, 레그룸 주변의 엠비언트 라이트를 다양한 색상으로 설정할 수 있다.


ID.라이트는 ID.5라이팅 컨셉 전반에 걸쳐 특별한 역할을 한다. 윈드스크린 아래의 직관적인 라이팅 스트립은 실내 백그라운드 조명의 역할뿐 아니라 탑승자와 차량 간의 인터페이스 (HMI; human-machine interface)에도 기여한다. ID.라이트는 다양한 빛의 파동을 통해 차량의 주행 준비 여부, 내비게이션 시스템에 따른 방향 제시, 배터리 충전 상황 등을 알려줄 뿐 아니라 잠재적인 위험 상황 대비에도 도움을 준다. ID. 라이트는 사각지대에 다른 차량이 있거나 전방의 차들이 갑자기 감속하는 등의 상황에서 좀 더 짙은 조명 신호를 보내 탑승자에게 위험을 알려주며 조명 신호를 통해 내비게이션 시스템을 보완하는 역할을 하기도 한다. 예를 들어 운전자가 고속 도로 출구로 나가기 위해 바깥 차선으로 차선 변경을 해야 하거나 현재 주행 속도에 따라 효과적으로 ‘코스팅’ 기능을 활용할 수 있도록 액셀러레이터에서 발을 떼야 하는 상황 등을 알려준다. 이 시각적인 언어에 포함되는 모든 색상과 애니메이션은 운전자가 쉽게 이해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직관적이고 세심하게 구성되었으며, 운전자는 도로에서 눈을 떼지 않고도 필요한 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다.





플래그십 사륜구동 모델 ID.5 GTX를 포함한 3가지 출력 버전의 모델
폭스바겐의 E-SUV 쿠페 모델은 3가지 구동 옵션으로 2022년 출시될 예정이다. 후륜구동 모델인 ID.5 프로와 ID.5 프로 퍼포먼스는 후면에 위치한 전기 구동 모터로 각각 128kW (174 PS), 150kW (204 PS) 전기 출력을 제공한다. 최상위 트림인 ID.5 GTX는 앞차축과 뒷차축에 각각 1개의 전기 모터가 탑재된 듀얼 모터의 사륜구동 (all-wheel drive) 모델이며, 최대 220kW (299 PS)의 출력을 제공한다. 이 플래그십 모델의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 시간은 6.3초이며, 최고 속도는 180km/h이다.


편안하고 스포티한 주행감
ID.5는 운전자 시스템과 구동 기어가 긴밀하게 통합되어 있어 후륜 및 사륜구동 모델 상관없이 편안하면서도 스포티하고 안전한 주행감을 느낄 수 있다. 표준으로 제공되는 드라이빙 프로파일 선택 기능을 통해 운전자는 다양한 모드에서 전기 구동 모터와 스티어링 시스템이 작동하는 방식을 결정할 수 있다. 이와 함께 ID.5에서는 운전자가 프로그레시브 스티어링 (progressive steering) 기능을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어, 스티어링 휠 각도나 스포츠 구동 기어를 좀 더 직접적으로 조정할 수 있다. DCC 전자식 댐핑 컨트롤 기능 또한 옵션으로 선택 가능해 부드러운 롤링과 스포티한 주행감의 사이에서 더 넓은 범위의 주행감을 즐길 수 있으며 19인치에서 21인치의 휠 역시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다.


520km의 주행거리
ID.5는 장거리 운행에 최적화된 77kWh의 배터리를 탑재했다. 이를 통해 ID.5 프로 및 ID.5 프로 퍼포먼스는 최대 520km(WLTP 기준)의 예상 주행거리를 제공한다. 조수석 아래 위치한 배터리 덕분에 ID.5는 낮은 무게 중심을 자랑하며, 차축 하중을 균형 있게 분배한다. 사륜구동 모델인 ID.5 GTX의 예상 주행거리는 480km(WLTP 기준)이다.





편리한 충전 - 양방향 충전 옵션 제공
이상적인 충전 솔루션인 폭스바겐의 ‘We Charge’ 시스템을 통해 도심, 지방, 장거리 등에 구애받지 않고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고 지속 가능한 충전이 가능하다. ID.5는 교류 충전소 또는 월 박스(wall box)를 통해 최대 11kW의 전력으로 충전이 가능하다. 특히, 폭스바겐의 월 박스, ID. Charger는 홈 에너지 관리시스템 (HEMS; home energy management system)과 결합 시 더 짧은 충전 시간을 자랑하며, 태양광 발전 시스템이 설치된 경우 태양광 사용 역시 가능하다. 또한, 적절한 인프라가 구축될 경우 가정에서도 양방향 충전이 가능하며 필요치 않은 전력은 국내 전력망에 다시 공급된다. 직류 급속 충전소에서 최대 135kW의 충전 전력으로 약 30분간 충전한다면, ID.5는 390km, ID.5 GTX는 320km 주행이 가능하다(WLTP 기준).


지속 가능한 모빌리티 시스템.
독일 츠비카우(Zwickau) 공장에서 생산되는 ID.5는 탄소중립적인 방식으로 유럽 고객에게 인도된다. 가정 또는 아이오니티(IONITY)의 급속 충전소를 이용할 경우 사실상 배출가스 없는 주행이 가능하다. 폭스바겐은 대규모로 신재생 에너지 확대를 지원하는 최초의 자동차 제조업체로서, 2030년까지 자동차 1대당 탄소배출량을 40% 줄이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웨이 투 제로(Way to Zero)에 따라 2050년까지 탄소중립 실현을 목표로 하고 있다.


웨이 투 제로(Way to Zero)를 통한 변화.
폭스바겐은 전동화 계획과 "가속화 전략(ACCELERATE Strategy)”을 통해 디지털 전환에도 속도를 내고 있다. ID.5를 통해 폭스바겐은 소프트웨어 지향 모빌리티 기업으로의 도약을 위한 다음 단계를 밟고 있으며, 여기에 혁신적인 보조 시스템과 OTA(over-the-air) 업데이트를 더해 운전자에게 최상의 편리함과 차량 경험을 제공한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유럽 車 25년 전 회귀, 현대차 계열 점유율 8.6% 사상 최고...티구안 제친 투싼
유럽 자동차 판매가 작년 1175만 대를 기록했다. 전년 대비 소폭 줄면서 19 확산 이전인 2019년 수준에도 미치지 못하고 1985년 이후 가장 저조한 실적
조회수 84 2022.01.27.
오토헤럴드
폭스바겐, 미국에서 파사트 생산 종료... ID.4로 생산 전환
폭스바겐은 미국 테네시 주 채터누가 공장에서 파사트의 생산을 종료했다고 발표했다. 1974년 출시 이래 미국시장에서 180만대 이상 판매된 파사트는, 2011년
조회수 58 2022.01.27.
글로벌오토뉴스
테슬라, 2021년 매출액 71%, 순이익 7.7배 증가
테슬라의 2021년 4분기 매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65% 증가한 177억 1,900만 달러로 집계됐다. 같은 기간 순이익은 8.6배 증가한 23억 2,100만
조회수 43 2022.01.27.
글로벌오토뉴스
벤틀리, 2025년 브랜드 최초 배터리 전기차 생산한다
벤틀리가 2022년 1월 26일, 2025년부터 영국에서 브랜드 최초의 배터리 전기차를 생산한다고 발표했다. 벤틀리는 지난 2020년 비욘드 100전략을 통해
조회수 56 2022.01.27.
글로벌오토뉴스
영국법률위원회, 자율주행차의 안전한 도입 위한 법률안 발표
영국 법률 위원회(UK Law Commissions)가 2022년 1월 26일, 자율주행차의 안전한 도입을 허용하는 법률안을 발표했다. 잉글랜드와 웨일즈, 스코
조회수 37 2022.01.27.
글로벌오토뉴스
기아,  EV6 미국시장 시판 가격 4만 900달러부터
기아가 2022년형 EV6의 미국시장 시판 가격을 발표했다. 58kWh 배터리 팩 사양은 7,500달러의 연방 세금 공제 이전에 4만900달러부터 시작한다. 7
조회수 61 2022.01.27.
글로벌오토뉴스
르반떼 GT 하이브리드, 4기통 하이브리드도 마세라티 감성이 날까?
#마세라티 #르반떼 #르반떼GT하이브리드 르반떼 GT 하이브리드를 탔습니다. '마세라티'하면 감성인데, 과연 4기통 하이브리드로 그 맛을 낼 수 있을지가 가장
조회수 59 2022.01.27.
카랩
아우디 리스펙! 최강 전기차
#아우디 #전기차 #e트론 #다카르랠리 각종 자동차 경주를 휩쓴 아우디가 이번에는 다카르 랠리 도장 깨기에 나섰습니다. 역대 사망자만 60여명, 완주율은 50
조회수 76 2022.01.27.
Motorgraph
[시승기]
5미터, 2.4톤이 조금 넘는 육중한 차체가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 도달까지 3.8초에 이르는 놀라운 순발력을 발휘한다. 이는 쉽게 국산차와 비교하면 현대
조회수 111 2022.01.27.
오토헤럴드
스웨덴 100% 순수 전기차
폴스타가 올해 판매 목표로 제시한 4000대를 사전 예약만으로 달성했다. 폴스타에 따르면 지난 18일 출시한 폴스타 2 사전 예약 대수가 2시간 만에 2000대
조회수 122 2022.01.27.
오토헤럴드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