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캐딜락, 도심형 럭셔리 SUV XT5 부분변경 출시..가격은?

데일리카 조회 수3,089 등록일 2020.04.01.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캐딜락 XT5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고급 브랜드 캐딜락은 1일 도심형 럭셔리 SUV XT5의 부분변경 모델을 출시하고 이날부터 본격 시판에 나섰다.

XT5는 차량 사용자가 직관적으로 느낄 수 있는 주행, 공간, 편의 및 안전사양 등 모든 분야에서 업그레이드돼 도심형 럭셔리 SUV에 어울리는 편안하고 여유로운 주행 질감, 다재다능한 SUV 본연의 활용성을 완성했다고 캐딜락 측은 설명했다.

XT5는 최근 출시한 대형 3열 SUV XT6, 브랜드 아이코닉 모델 에스컬레이드와 함께 중요한 SUV 라인업의 한 축으로 자리매김함으로써 경쟁이 치열한 SUV 시장에서 캐딜락의 성장 가속도를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XT5 는 캐딜락 디자인과 드라이빙 역학을 독특하게 표현하는 프리미엄 럭셔리(PREMIUM LUXURY)와 스포츠(SPORT) 등 두 가지 트림으로 구성됐다.

캐딜락 XT5


XT5에는 3.6리터 6기통 가솔린 직분사 엔진이 탑재돼 최고출력 314마력, 최대토크 38kg.m의 파워를 발휘한다.

프리미엄 럭셔리는 도로 사정에 구애 받지 않고 자신감 있는 컨트롤이 가능하도록 재단돼 도로에 밀착된 주행이 가능하도록 개선된 전면 스트럿과 드라이브 라인이 적용됐다.

스포츠 모델은 주행 집중력을 떨어뜨리지 않는 탁월한 차체 컨트롤을 위해 빠른 반응의 스티어링과 공격적인 섀시 튜닝을 제공해 퍼포먼스 중심의 경험을 극대화했다.

이를 위해 스포츠 트림에는 차량 기울기를 즉각적으로 잡아주는 액티브 요 컨트롤(Active Yaw Control), 노면의 상태를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해 상황에 맞는 댐핑력을 스스로 조절하는 연속적 댐핑 컨트롤(Continuous Damping Control)이 적용됐다.

캐딜락 XT5


XT5 모든 트림에는 차세대 EPS(Electronic Precision Shift)를 통해 제어되며 응답성을 올린 하이드로매틱 자동 9단 변속기, 특정 상황에서 실린더를 닫아 연료 효율성을 높여주는 액티브 퓨얼 매니지먼트(Active Fuel Management) 및 오토 스탑/스타트를 기본으로 탑재해 기본적인 주행감과 연료 효율성을 끌어 올렸다.

XT5는 차량의 기능성과 직관성을 높이는데 초점을 맞춘 테크놀러지가 대거 적용된 것도 특징이다.

새로운 조그 기능의 로터리 컨트롤러(Rotary Controller)를 추가해 버튼식과 터치스크린의 불필요한 중복을 보완했다. 또 CUE 시스템과 모바일 기기 연동 시 원터치로 연결할 수 있도록 새로운 NFC(Near-Field Communication) 페어링 기술이 포함됐다.

XT5에 적용된 디스플레이는 HD급으로 업그레이드됐다. 직관성을 높이고 선명한 그래픽을 제공하는 HD 클러스터(HD Cluster)를 비롯해 차량 후방 영상을 보여주며 후방 시야를 300% 이상 높여주는 HD 리어 카메라 미러(HD Rear Camera Mirror)는 확대 및 축소가 가능하며, 각도와 밝기 조절 기능이 추가됐다.

캐딜락 XT5


또 주의가 필요한 상황에서 차량의 360도 모든 곳을 모니터링 할 수 있는 HD 서라운드 비전(HD Surround Vision)이 장착됐다.

열화상 적외선 카메라로 전방을 보여주며 야간 주행 시 위험 상황을 직관적으로 알려주는 나이트 비전(Night Vision), 부드러운 응답성을 보여주는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Adaptive Cruise Control)이 적용됐다.

여기에 자동 브레이킹을 포함해 활용성을 높인 자동 주차 어시스트(Auto Parking Assist), 전후방 보행자 경고 및 긴급 제동 등 첨단 테크놀러지는 안전하고 편안한 주행을 돕는다.

한편, 캐딜락 XT5의 국내 판매 가격은 프리미엄 럭셔리(PREMIUM LUXURY) 6717만원, 스포츠(SPORT) 7517만원 이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GM·포드의 숨은 속내, “전기차 확산 원하지 않는다(?)”..그 배경은?
푸조가 생각하는 고성능의 미래는? 전기구동 뉴 208 GTi 출시 계획
[김필수 칼럼] “민식이법은 악법(?)”..독소조항 없애야 하는 배경은...
5시리즈·E클래스 부분변경 계획..제네시스 신형 G80과 ‘진검승부’
제네시스 신형 G80, 출시 하루만에 2만2천대 계약..‘헉!’
랜드로버, 코로나19 확산 속 실내공기 청정 기능 강화..‘눈길’
정의선 부회장이 앉은 자리서 1주일 만에 200억 벌어들인 사연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유럽 車 25년 전 회귀, 현대차 계열 점유율 8.6% 사상 최고...티구안 제친 투싼
유럽 자동차 판매가 작년 1175만 대를 기록했다. 전년 대비 소폭 줄면서 19 확산 이전인 2019년 수준에도 미치지 못하고 1985년 이후 가장 저조한 실적
조회수 107 2022.01.27.
오토헤럴드
폭스바겐, 미국에서 파사트 생산 종료... ID.4로 생산 전환
폭스바겐은 미국 테네시 주 채터누가 공장에서 파사트의 생산을 종료했다고 발표했다. 1974년 출시 이래 미국시장에서 180만대 이상 판매된 파사트는, 2011년
조회수 73 2022.01.27.
글로벌오토뉴스
테슬라, 2021년 매출액 71%, 순이익 7.7배 증가
테슬라의 2021년 4분기 매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65% 증가한 177억 1,900만 달러로 집계됐다. 같은 기간 순이익은 8.6배 증가한 23억 2,100만
조회수 59 2022.01.27.
글로벌오토뉴스
벤틀리, 2025년 브랜드 최초 배터리 전기차 생산한다
벤틀리가 2022년 1월 26일, 2025년부터 영국에서 브랜드 최초의 배터리 전기차를 생산한다고 발표했다. 벤틀리는 지난 2020년 비욘드 100전략을 통해
조회수 75 2022.01.27.
글로벌오토뉴스
영국법률위원회, 자율주행차의 안전한 도입 위한 법률안 발표
영국 법률 위원회(UK Law Commissions)가 2022년 1월 26일, 자율주행차의 안전한 도입을 허용하는 법률안을 발표했다. 잉글랜드와 웨일즈, 스코
조회수 53 2022.01.27.
글로벌오토뉴스
기아,  EV6 미국시장 시판 가격 4만 900달러부터
기아가 2022년형 EV6의 미국시장 시판 가격을 발표했다. 58kWh 배터리 팩 사양은 7,500달러의 연방 세금 공제 이전에 4만900달러부터 시작한다. 7
조회수 79 2022.01.27.
글로벌오토뉴스
르반떼 GT 하이브리드, 4기통 하이브리드도 마세라티 감성이 날까?
#마세라티 #르반떼 #르반떼GT하이브리드 르반떼 GT 하이브리드를 탔습니다. '마세라티'하면 감성인데, 과연 4기통 하이브리드로 그 맛을 낼 수 있을지가 가장
조회수 75 2022.01.27.
카랩
아우디 리스펙! 최강 전기차
#아우디 #전기차 #e트론 #다카르랠리 각종 자동차 경주를 휩쓴 아우디가 이번에는 다카르 랠리 도장 깨기에 나섰습니다. 역대 사망자만 60여명, 완주율은 50
조회수 91 2022.01.27.
Motorgraph
[시승기]
5미터, 2.4톤이 조금 넘는 육중한 차체가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 도달까지 3.8초에 이르는 놀라운 순발력을 발휘한다. 이는 쉽게 국산차와 비교하면 현대
조회수 130 2022.01.27.
오토헤럴드
스웨덴 100% 순수 전기차
폴스타가 올해 판매 목표로 제시한 4000대를 사전 예약만으로 달성했다. 폴스타에 따르면 지난 18일 출시한 폴스타 2 사전 예약 대수가 2시간 만에 2000대
조회수 147 2022.01.27.
오토헤럴드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