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팰리세이드’, 대기 계약만 3만5천대 돌파..고객 인도는 ‘8개월’

데일리카 조회 수8,771 등록일 2019.10.31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현대차, 팰리세이드(북미형)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대형 SUV 팰리세이드의 소비자 인기가 여전하다. 대기 계약만 무려 3만5000대를 돌파한 상태다.

31일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대형 SUV 팰리세이드는 지난해 출시 이후 꾸준히 국내 소비자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며 “올해들어 10월 현재까지 5만대 이상의 계약이 이뤄졌다”고 말했다. 이중에서 3만5000대는 출고를 기다리고 있는 상태다.

그는 특히 “팰리세이드는 울산 2공장과 4공장에서 월 평균 9000대 정도 생산돼 내수시장에는 월 평균 4000대를 투입하고 있다”며 “부품수급에 따라 생산대수가 차이가 발생한다는 점을 감안하면 팰리세이드를 계약한 후 고객 인도까지는 8개월 정도 걸릴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현대차, 팰리세이드 (북미형)


팰리세이드는 내수시장에서 지난 9월 2241대가 판매됐다. 올해들어 9월까지 누계 판매 대수는 총 3만9707대 달한다.

팰리세이드는 현대차 SUV 라인업 최상위에 위치하게 되는 플래그십 대형 SUV로, 디자인과 공간 활용성, 주행성능, 안전 및 편의사양 등 전반에 걸쳐 상품성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대형 캐스캐이딩 그릴을 바탕으로 한 당당함이 강조된 디자인이 적용됐다. 실내는 인체 공학적 설계가 고려된 넉넉한 공간 창출이 돋보인다.

팰리세이드의 버튼식 기어 선택 장치


파워트레인은 2.2리터 디젤, 3.8리터 가솔린 등으로 구성됐다. 디젤 엔진은 최고출력 202마력, 최대토크 45.0kg.m이며, 3.8 가솔린 모델은 최고출력 295마력, 최대토크 36.2kg.m의 엔진 파워를 지닌다.

현대차의 국내사업을 총괄하는 이광국 부사장은 “팰리세이드는 현대차를 대표하는 대형 SUV로 웅장하면서도 카리스마가 넘친다”며 “SUV 고유의 안전성과 공간활용성이 뛰어난데다 실용적이면서도 퍼포먼스도 탁월해 소비자 인기가 지속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편, 팰리세이드의 국내 판매 가격은 트림별 모델에 따라 3622만~4177만원 수준이다.

현대차, 팰리세이드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FCA’·‘PSA그룹’, 합병 논의 본격화..이번엔 성사될까?
[시승기] 1.6 터보로 맞춤옷 입은 국민 중형차..쏘나타 센슈어스
현대차, 중국 소형 SUV 신형 ix25 출시..‘ADAS’ 무장(武裝)
10년내 수소전기차 50만대 판다는 현대차..대중화 전략은?
페라리, ‘488 GT3 EVO’공개..레이싱 맞춤 업그레이드
GM, 허머 전기 픽업트럭 생산 계획..픽업트럭도 전기차 시대!
폭스바겐, 티구안 1500대 추가물량 확보..베스트셀링카 등극하나?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11.01
    3622부터면 처음보다 200정도 오른거네...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시승기] 랜드로버 디펜더 90. 9000만 원대를 수용할 수 있는 하나를 꼽는다면
랜드로버는 디펜더(Defender)였고 디펜더가 곧 랜드로버였다. 1948년 첫 차가 나왔고 긴 세월 간간이 있었던 어려운 시절을 버텨내게 해 준 모델이기도 하
조회수 230 2021-07-30
오토헤럴드
[EV 트렌드] 세상이 이런일이. 테슬라 모델 3, 폭스바겐 골프 턱 밑 추격
자동차 산업이 전환점을 받아들일 때가 됐나 보다. 특정 지역 얘기지만 전기차가 내연기관을 밀어내고 전체 모델별 판매 순위 1위를 목전에 두고 있다. 자동차 통계
조회수 189 2021-07-30
오토헤럴드
지난달 유럽 신차 판매 전년비 13%
지난달 유럽 26개 국가의 신차 판매가 전년 동월 대비 13% 늘어나며 꾸준한 증가세를 기록했다. 다만 코로나19 팬데믹 이전 수준을 여전히 회복하지 못하고 있
조회수 147 2021-07-30
오토헤럴드
휴가철 교통사고 하루 평균 602건, 20대 낯선 곳 렌터카 사고 급증 경고
코로나 19에도 이동량이 증가하는 가운데 여름 휴가철을 맞아 주요 여행지를 찾는 사람도 늘고 있다. 도로교통공단이 휴가가 집중되는 기간(7월 16일~8월 31일
조회수 153 2021-07-30
오토헤럴드
21세기형 오프로더. 랜드로버 디펜더 90 D250 SE 시승기
랜드로버 디펜더 90을 시승했다. 5도어 모델 110에 이어 3도어 모델 90이 상륙한 것이다. 정통 오프로더의 성격이 훨씬 강한 것이 특징이다. 3.0리터 직
조회수 187 2021-07-30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지프 컴패스 mHEV
지프 컴패스 마일드 하이브리드 버전이 미국 디트로이트에서 트레일러로 운반 도중 카메라에 포착됐다. 위장하지 않은 채인 모델로 컴패스 4xe와 달리 이 모델은 조
조회수 161 2021-07-30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폭스바겐 T록 F/L
폭스바겐 T록 카브리오의 부분 변경 프로토 타입이 독일 볼프스부르크 본사 근처 시골에서 카메라에 포착됐다. 앞 얼굴에는 통합 주간 주행등이 포함된 새로운 헤드램
조회수 151 2021-07-30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포르쉐 911 터보 하이브리드
포르쉐는 911 스포츠카의 전기화 버전을 연구하고 있으며 그 중 하나가 최근 뉘르부르크링에서 카메라에 포착됐다. 프로토타입은 최신 911 터보와 동일한 프런트
조회수 158 2021-07-30
글로벌오토뉴스
미국 바이든 정부, 자동차 연비 및 배출가스 규제 오바마 정부 시절로 되돌린다
미국의 조 바이든 행정부가 자동차에 대한 엄격한 연비 및 배출 기준으로 되돌리고자 하고 있다고 AP통신 등 미국의 복수 미디어들이 보도했다. 도널드 트럼프 전
조회수 129 2021-07-30
글로벌오토뉴스
미 연방검찰, 니콜라 창업자 트레버 밀튼 사기혐의로 기소
미국 법무부가 2021년 7월 29일, 연료전지 트럭 스타트 업 니콜라의 창업자 트레버 밀튼을 사기 혐의로 기소했다고 발표했다. 트레버 밀튼은 니콜라의 기술적
조회수 137 2021-07-30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