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3과 5사이' BMW 4시리즈 그란 쿠페가 잡은 두마리 토끼

오토헤럴드 조회 수9,950 등록일 2019.09.23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2013년 BMW 라인업에 합류 후 기존 쿠페 모델에 컨버터블과 그란 쿠페가 추가된 4시리즈는 스포티한 핸들링과 역동적 주행 성능을 바탕으로 스타일과 효율을 더하며 최근까지도 독보적 존재감을 발휘한다. 새롭게 출시된 신형 3시리즈, 5시리즈와 비교해 편의 및 일부 사양들은 부족하지만 이들에서 찾을 수 없는 4시리즈만의 스포티함은 가장 큰 매력이다. 지난 19일 서울과 양평 일대 149km의 구간에서 420i 그란 쿠페에 올라 모처럼 BMW 특유의 펀 드라이빙을 마음껏 즐겨봤다.

먼저 현행 국내 판매되는 4시리즈는 2017년 첫 부분변경을 통해 내외관 디자인이 보다 고급스럽고 날렵하게 변화됐다. 특히 스타일에서 새롭게 디자인된 대형 공기 흡입구와 리어 에이프런, LED 헤드라이트와 리어 라이트가 스포티한 외관을 강조한다. 또한 단단해진 서스펜션으로 더욱 스포티한 핸들링과 역동적인 주행 성능을 제공하는 부분도 특징. 실내는 센터콘솔에 고광택 블랙 커버 패널을 더해 우아한 느낌이다. 계기판의 더블 스티칭은 운전자 중심의 내부 구조를 강조하고 기본 제공되는 스포츠 스티어링 휠은 테두리에 고급 가죽을 적용해 그립감이 우수하다.

BMW 4시리즈는 3시리즈와 비교해 무게중심이 낮고 넓은 윤거를 통해 운동성능이 강화됐다. 그란 쿠페의 경우 일반 3시리즈에 비해 30mm 낮은 무게중심을 통해 날카로운 주행성과 탁월한 승차감을 제공한다. 여기에 4시리즈는 효과적인 서스펜션 조정을 통해 승차감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역동적인 핸들링은 향상됐다.

4시리즈 쿠페와 그란 쿠페의 경우 기본적으로 단단한 서스펜션을 제공하는데 댐핑 기술과 향상된 스티어링 설정으로 차내 하중에 관계없이 횡과 종방향 핸들링 특성이 향상됐기 때문이다. 덕분에 좌우로 흔들리는 롤링이 줄고, 뛰어난 주행 안정성과 정밀한 핸들링을 제공한다.

기본적으로 국내 판매되는 4시리즈는 차체 형태에 따라 쿠페, 컨버터블, 그란 쿠페 등 3종으로 구분되고 가솔린 2종과 디젤 2종 등 다양한 선택지를 제공하는 부분도 눈에 띈다. 이날 시승한 420i 그란 쿠페의 경우 2.0리터 직렬 4기통 가솔린 엔진이 탑재돼 최고 출력 184마력과 최대 토크 27.6kg.m을 발휘한다. 같은 배기량 디젤 사양에 비해 출력에서 6마력, 토크에서 절반 가까이 부족하지만 실내 정숙성과 N.V.H 성능은 보다 우수하다.

또한 8단 스텝트로닉 변속기는 다양한 주행모드에서 예를 들어 컴포트와 에코 모드에선 고급 세단에 오른듯 편안한 승차감을 기본으로 물흐르듯 자연스럽게 변하는 변속질감을 자랑한다. 또한 스포츠와 스포츠 플러스의 경우는 이와 반대로 앞서 언급된 낮은 무게중심, 예리한 핸드링을 기반으로 엔진의 토크를 최대로 활용하는 변속 타이밍이 전달된다. 또 이 때 엔진의 카랑카랑한 음색 또한 일품이다.

고속도로에 올라 스포츠 모드를 선택하면 이전과 똑같은 가속페달의 무게감에도 더 높은 회전영역에서 최대 토크가 발휘돼 차량의 성격이 역동적으로 변했음을 감지할 수 있다. 특히 스티어링 휠은 속도계 바늘이 고속으로 오를수록 무게감을 더해 잘 달리지만 한편으로 안심된다. 국도에선 패들시프트를 사용해 자유로운 변속과 함께 보다 역동적인 주행 역시 가능하다. 이럴 때면 앞선 안락함과는 상반되는 4시리즈의 스포티한 성향이 고스란히 느껴진다.

18인치 타이어를 기본으로 장착한 420i 그란 쿠페 럭셔리 트림의 국내 공인연비는 도심 9.9km/ℓ, 고속 13.3km/ℓ, 복합 11.2km/ℓ 수준으로 동급 차량 중에서도 우수한 수준이며 이날 다락재 와인딩 코스와 양평 일대 국도에서 스포티한 주행 위주로 시승을 진행했음에도 계기판 연비는 8~9km/ℓ 수준을 기록해 연료효율성 측면에서도 만족스럽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BMW
    모기업
    BMW AG
    창립일
    1915년
    슬로건
    Sheer Driving Pleasure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9.28
    한참 전 세대라 옵션을 중요하게 생각하시는 분은 사면 안되요...
    4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티저 하나로 심쿵
메르세데스 벤츠가 현지시각으로 22일, 새로운 전동화 전략을 발표한 가운데 오는 2022년 공개하겠다고 밝힌 순수 전기차 '비전 EQXX(VISION E
조회수 49 13:08
오토헤럴드
[시승기] 메르세데스-AMG GLB 35 4메틱
지난해 9월 벤츠 SUV 라인업에 신규 투입 후 브랜드를 대표하는 주력 SUV로 성장한 메르세데스-벤츠 'GLB'는 콤팩트카와 스포츠유틸리티차량(
조회수 61 13:08
오토헤럴드
국내 대부분의 중고차 플랫폼, 소비자보다 일부 딜러만 배불리는 구조이다.
김 필 수 (김필수 자동차연구소 소장, 대림대 교수) 국내 연간 중고차 거래대수는 약 380만대 정도이지만 실질적인 소비자 거래대수는 약 250~260만대
조회수 65 13:07
글로벌오토뉴스
쌍용차, 차세대 SUV ‘KR10’ 디자인 공개
쌍용자동차가 새롭게 정립한 디자인 비전과 철학이 담긴 차세대 SUV ‘KR10’의 디자인을 공개하며 미래 디자인의 가치와 방향성을 제시했다.이번 KR10(프로젝
조회수 61 13:07
글로벌오토뉴스
153. 파워트레인의 미래  49. 소형 배터리 전기차의 가능성은?
배터리 전기차로의 전환이 더 빨라지고 있다. 7월 14일, 유럽연합 집행위원회는 2035년 이후에는 이산화탄소 제로 차량만 판매해야 한다는 안을 발표했다. 20
조회수 48 13:07
글로벌오토뉴스
패스트 백 형태의 세단이 늘고 있다
요즘의 세단은 과거와는 다른 인상이 든다. 물론 모든 신형 차들은 과거의 차들과 다르다. 같다면 그건 신형이 아닐 것이다. 신형 차들은 새로운 미적 가치를 보여
조회수 54 13:07
글로벌오토뉴스
불량 요소수에 속지 않는 방법, 좋은 요소수의 기준은?
디젤차량에는 필수적으로 요소수가 사용된다. 요소수의 역할은 배출가스의 유해물질을 감소시키는 일. 요소수가 배출가스 속 질소산화물을 만나면 인체에 무해한 물과 질
조회수 45 13:06
글로벌오토뉴스
[영상] 아이오닉 5 구매 전 필독, 아이오닉 5 사용설명서
현대 아이오닉 5는 개성넘치는 디자인과 함께 다양한 주행보조기능, 편의사양들을 포함하고 있습니다. 전기차인 만큼 배터리와 관련된 다양한 정보도 표시되며, 전기차
조회수 53 13:06
글로벌오토뉴스
메르세데스-벤츠,  2030년까지 전 라인업 순수 전기차 전환을 위한 새로운 전략 발표
메르세데스-벤츠가 독일 현지 시각으로 22일 오후 1시 메르세데스 미 미디어(Mercedes me media) 사이트를 통해 새로운 전동화 전략을 발표했다.이
조회수 46 13:06
글로벌오토뉴스
스타일리시한 7인승 SUV! 뉴 푸조 5008 SUV GT 리뷰   (자동차/리뷰/시승기)
안녕하세요 모터피디입니다. 이번 시간에는 푸조의 플래그십 SUV, 뉴 푸조 5008 SUV GT 모델을 만나봤습니다. 뉴 푸조 5008 SUV은 스타일리시한 디
조회수 97 09:03
모터피디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