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대림 혼다와 효성 스즈끼' 꺼져가는 이륜차 산업 다시보기

오토헤럴드 조회 수1,887 등록일 2019.09.23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오토바이, 이륜차도 자동차다. 그러나 4개의 바퀴가 달린 자동차 운전자는 이륜차를 부정적인 시각으로 바라보고 있고 따라서 정부나 민간 부분이나 별 관심을 두지 않는다. 관련 단체 몇 곳이 있지만, 전문성이나 공적인 역할에 한계가 있다 보니 이륜차와 관련된 제도, 산업, 문화는 사라졌고 이제 모든 것을 포기한 상태다. 

한때 이륜차 산업은 호황이었다. 대림혼다(기아혼다) 또는 효성스즈끼로 대표되는 쌍두마차가 연간 30만대를 생산 판매했다. 그러나 일본 업체와의 제휴가 끓기고 독자적인 길을 걸어왔지만, 연구개발 능력의 부족과 정부의 무관심, 규제 등으로 쇠락의 길을 걸어왔다.

이륜차의 연간 판매량은 현재 약 12~13만대 수준, 이마저도 혼다 등 외국계와 중국산 이륜차가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다. 국내 제작사는 모두 해외로 이전했고 중국산 제품에 로고만 달고 파는 상황이 됐다. 국산 친환경 이륜차 보급도 쉽지 않은 모양새다.

정부가 기존 이륜차 산업의 생태계를 전혀 모르는 상황에서 전기 이륜차 보급을 대통령 공약으로 진행하다 보니 수요와 공급은 무너지고 국내 연구개발도 지지부진한 상황이다. 이륜차 수요는 퀵 서비스 또는 배달용, 그리고 레저용 등으로 크게 구분된다.

그리고 이 시장 대부분을 저가의 외국산, 그리고 BMW와 혼다 또는 할리 데이비드슨 등이 장악했다. 이보다 심각한 것은 등록제가 아니면서도 세금을 자동차 기준으로 내고 재산 가치를 인정받지 못하고 OECD 국가 가운데 유일하게 고속도로 또는 자동차전용도로 진입을 불허하는 후진국이라는 점이다. 

이륜차를 사용 신고하는 제도부터 폐차에 이르기까지의 과정은 얘기하기 어려울 정도로 허술하고 정비, 보험, 검사, 폐차 등 제대로 된 하나를 찾기 어려운 정도다. 무자격자의 길거리 정비, 종합보험 미가입 이륜차의 질주, 말소 신고만 하면 산이나 강에 버려도 되는 폐차까지 말 그대로 무법지대다.

이륜차도 주요 교통수단이라는 점에서 이대로 방치해서는 안 된다. 우선 정부의 인식이 바뀌어야 한다. 친환경 이륜차, 공유경제 확산에 맞춰 선진형 제도를 참고해 우리 상황에 맞는 제도를 도입하고 관련 산업의 활성화에도 눈을 돌려야 한다. 남아있는 국내 이륜차 제작사를 위한 친환경 제품의 연구개발 지원을 통해 산업 발전을 유도하는 정책도 필요하다. 

무엇보다 미래 이륜차 산업과 문화에 대한 가능성을 놓고 국토교통부와 산업통상자원부 등 정부 부처가 고민해야 할 때다. 친환경 이동 수단에 대한 욕구, 이에 따른 미래 교통수단의 변화를 예상했을 때 국내 이륜차 산업은 버려서는 안 되는 영역이다. 다시 시작해야 한다.


김필수 교수/webmas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김필수 칼럼] 잇따른 화재로 고민에 쌓인 BMW..해결 방안은?
그 동안 잠잠했던 BMW 차량 화재가 최근 몇 건 다시 발생하였다. 물론 연간 차량 화재가 5,000여건 발생하고 있어서 매일 13건 정도가 발생하는 만큼 어느
조회수 2,195 2019-11-11
데일리카
교통 생태계 속의 교통 표지판 디자인
건설 현장이나 기계들이 즐비한 작업 현장, 아니 그저 평범해 보이는 일상 생활 속에서 우리들은 쉽사리 안전불감증에 쉽게 빠지게 된다. ‘설마 나 한테…’ 라는
조회수 3,529 2019-11-11
글로벌오토뉴스
[구상 칼럼] 왜건형 SUV와 쿠페형 SUV를 아우르는..벤츠 GLE
벤츠 SUV 모델 구성 중에서 GLE는 끝자리 알파벳이 상징하듯 승용차 E-클래스와 같은 포지셔닝이다. 즉 준 대형급 사이의 SUV모델이라고 할 수 있다.
조회수 6,725 2019-11-08
데일리카
[오토저널] 자율주행 환경변화에 따른 차량 인테리어
차량주행 환경이 스마트화 되어가면서 단계적인 자율주행이 차량에 적용되고 있고, 이에 자동차는 또 하나의 생활공간으로 진화해 나가고 있다. CES 2018에서 도
조회수 2,435 2019-11-08
글로벌오토뉴스
국산 쿠페는 만나보기 어려운 걸까?
우리들 주변에는 실로 다양한 종류의 차량들, 특히 승용차들이 있지만, 그들 다양한 승용차의 종류를 모델 별로 따지지 않고, 차량의 종류로 본다면, 거의 대부분이
조회수 1,657 2019-11-06
글로벌오토뉴스
엔진도사가 유행시킨 50∼60년대 명물 합승택시
* 1956년 김영삼이 6기통 엔진으로 만는 국산 승합 택시 1955년 국산 차 1호인 ‘시발’의 엔진을 만들어 크게 공헌한 한국 자동차 엔진 기술자 1호인 김
조회수 3,597 2019-11-05
글로벌오토뉴스
[임기상 칼럼] 노후경유차도 친환경차로 바뀔 수 있는 비결은?
미세먼지의 상태는 계절에 따라 다르다. 봄철이 되면 ‘나쁨’ 수준이 많아지고 여름과 가을은 ‘양호’가 많아진다. 겨울이 되면 갑자기 다시 높아지는 계절적 차…
조회수 2,754 2019-11-04
데일리카
갈라파고스 신드롬
검찰의 ‘타다’ 기소로 지난 1년 우여곡절을 겪으며 우리 공유 경제의 미래를 가늠할 수 있었던 대표적인 모델이 이제 그 가능성을 상실했다. 공공기관이 타다를 불
조회수 1,212 2019-11-04
오토헤럴드
전기차 레이싱 대회 ‘포뮬러 E’ 개최..모터스포츠 ‘부흥’
“국제자동차연맹(FIA)이 주최하는 포뮬러 E가 내년 5월 한국에서 열립니다. 요즘 주변에서는 포뮬러 E 한국 개최 여부를 놓고 의문을 표하는 분들이 일부 계시
조회수 2,493 2019-11-01
데일리카
[오토저널] 자동차 파워트레인 전망과 현대케피코 전략
2015년 폭스바겐의 배출가스 조작사건 이후 자동차의 친환경성은 범국가적 관심사가 되고 있다. 각국은 배출가스 규제를 강화하고, 내연기관은 배척대상이 되기 시작
조회수 2,675 2019-11-01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