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시대 유감 단종차 #4. 국산 스포츠카의 가능성을 보여준 '기아차 엘란'

오토헤럴드 조회 수1,794 등록일 2020.03.09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국내 최초 정통 스포츠카' 타이틀과 함께 1996년 출시된 기아자동차 '엘란'은 1999년 IMF 외환 위기와 함께 단종 수순을 밟기까지 자동차 역사의 한 페이지를 장식한 모델이다. 일부에선 판매 수량 등을 두고 실패한 모델로 평가하지만 현재까지 관련 동호회가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것을 보면 짧은 순간 깊은 인상을 남긴 모델임에는 분명하다.

기아차가 제너럴 모터스로부터 영국 로터스의 엔진과 변속기를 제외한 생산 권한을 인수하며 시작된 기아차 엘란의 탄생은 당시로는 생소한 2인승 시트 구조의 로드스터 모델로 앞서 세피아와 크레도스에 사용되던 1.8리터 T8D 엔진을 개량한 T8D를 탑재하고 5단 수동 변속기와 서스펜션 등 동력계를 국산화해 출시된다. 이 결과 기아차 엘란의 성능은 최고 출력 151마력에 최고 속도 220km/h, 정지상태에서 100km 도달까지 순간 가속력은 7.4초가 소요됐다. 

엘란의 또 하나 독특한 특징은 '백본 프레임'에 있다. 로터스 시절 첫 개발부터 사용된 해당 기술은 로드스터의 안전성을 감안해 제작된 것으로 차체 강성을 높이면서도 경량화에 무게가 실렸다. 주요 골격을 로터스의 것을 사용했지만 기아차 엘란은 외관 디자인에서도 차별화를 위한 노력의 흔적이 엿보인다. 직사각형 모양의 테일램프는 둥근 모양으로 변경되고 기존 기아차 부품과 공유할 수 있는 부분들이 최대한 투입됐다.

실내 디자인에서도 계기판, 스티어링 휠, 공조 패널 등 곳곳에 기아차 범용으로 사용되는 부품들이 탑재된다. 특히 시트는 이전 로터스의 것과 거의 동일한 모습으로 엘란 전용으로 개발된 국내용이 장착되는 등 국산화 비율을 높이려는 흔적을 찾을 수 있다.

기아차는 1996년 계열사인 서해공업을 통해 엘란의 본격적인 양산에 돌입한다. 개발에 1100억원을 투입하고 대당 제조원가는 2400만원, 투자상각비와 판매 비용을 추가하면 3000만원이 넘는 가격이 책정되어야 했다. 하지만 당시 시장 상황을 고려해 기아차는 대당 1000만원이 넘는 적자를 감수하고 2750만원에 엘란을 시장에 선보인다. 회사가 손해를 보며 차량을 판매한 셈이다.

기아차 엘란의 초기 반응은 국내 시장에 신선한 충격을 전달했다. 당시로는 낯선 로드스터에 천으로 제작된 루프, 도로 어디에서도 존재감을 내뿜는 차체 디자인과 색상 등 엘란은 젊은이들의 로망처럼 여겨졌다. 단종 때까지 1055대가 생산된 엘란은 첫 출시 후 후속 모델에 대한 검토 또한 이어졌으나 IMF 사태와 기아차의 파산 등 악재가 겹치며 역사 속으로 사라졌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3세대 제네시스 G80의 디자인
제네시스 브랜드의 핵심 차종 G80이 마침내 3세대로 등장했다. 제네시스 브랜드의 플래그 십 모델은 물론 대형 급의 G90이지만, 준대형 G80이 실질적인 볼륨
조회수 5,514 2020-04-10
글로벌오토뉴스
[김흥식 칼럼] 코로나 19 이후, 자동차 생태계 전환의 시대
7일 오전 9시 기준, 전 세계 코로나 19 확진자는 130만 명을 넘었다. 우리나라, 중국, 유럽 일부 국가는 진정세에 접어들었지만 미국, 일본과 같이 확산세
조회수 1,273 2020-04-08
오토헤럴드
아시아형 다용도 차량 AUV(Asian Utility Vehicles)의 등장
*필리핀의 명물 지프니 기술 표준이 없는 아시아의 영세 공업제품 차량으로 중국형, 러시아형, 인도형, 베트남형, 필리핀형, 파키스탄형, 한국형 등 기타 아시아
조회수 1,267 2020-04-07
글로벌오토뉴스
[오토저널] 자율주행, 얼마나 안전해야 하는가?
최근 자동차 회사, 글로벌 IT기업, 자동차 부품사, 그리고 스타트업에 이르기까지 자율주행차의 성공적인 데모가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다. 대표적으로 구글의 자율
조회수 3,248 2020-04-06
글로벌오토뉴스
쌍용차 잔혹사, 저개발국 외국계 매각 먹튀 반복 기(氣)만 빨렸다
운명치고는 잔혹하다. 1954년 하동환자동차로 출발해 신진자동차, 동아자동차를 거쳐 옛 대우그룹, 중국 상하이기차를 거쳐 지금은 인도 마힌드라 앤 마힌드라로 주
조회수 2,914 2020-04-06
오토헤럴드
타다 앱을 삭제했다, 택시를 탈 때마다 그리워질 것이다
‘타다’가 멈춘다. 지난달 6일, 국회는 여객운수법(일명 타다 금지법) 개정안을 의결했다. 타다는 마지막으로 기대했던 대통령의 거부권 행사도 무산되자 4월 10
조회수 1,526 2020-04-06
오토헤럴드
[김경수의 자상자상] ‘감성마력’..감성과 이성의 아찔한 경계!
‘감성마력’. 한번쯤 들어보셨을 겁니다. 차를 멋지게 꾸미고 나니, 차가 원래 가지고 있던 제원 수치보다 더 높은 출력을 발휘할 것 같은 ‘느낌’이 든다는 말이
조회수 1,814 2020-04-03
데일리카
바뀐 감각의 디자인, 7세대 뉴 아반떼
아반떼의 7세대 풀 모델 체인지 차량이 등장했다. 2020년형으로 등장한 새로운 아반떼는 샤프한 엣지를 살려서 변화된 감각을 보여준다. 요즈음의 현대자동차의 디
조회수 3,416 2020-04-02
글로벌오토뉴스
[김필수 칼럼] “민식이법은 악법(?)”..독소조항 없애야 하는 배경은...
지난 25일부터 어린이보호구역 개정안이 시행되기 시작했다. 일면 ‘민식이법’이라고 하여 어린이보호구역(스쿨존) 내에서 교통사고 등이 발생하였을 경우의 운…
조회수 2,002 2020-03-31
데일리카
[하영선 칼럼] 친환경차 쿼터제·보급목표제 도입이 시급한 이유!
최근들어 스포츠유틸리티차(SUV)를 중심으로 디젤차가 확산되고 있다는 지적이 인다. 디젤차는 반친화적이라는 평가를 받는다. 디젤차는 미세먼지나 지름…
조회수 1,503 2020-03-30
데일리카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