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시승기] 후륜조향 제네시스 G80 스포츠 '아쉬운 디자인 차별성 S+로 채워'

오토헤럴드 조회 수1,388 등록일 2021.09.06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2015년 독립 브랜드로 첫 출범 이후 당시 'EQ900'를 시작으로 순수전기차 'GV60'까지 선보이며 꾸준히 라인업을 확장하고 있는 제네시스 브랜드가 세단과 SUV, 내연기관과 전동화까지 아우르며 명실상부 국내 완성차를 대표하는 글로벌 프리미엄 브랜드로 입지를 넓히고 있다. 여기에 최근에는 브랜드를 대표하는 준대형 세단 'G80'를 기반으로 파생 전기차 'eG80' 출시에 이어 고성능 '스포츠' 모델까지 선보이며 더욱 다양한 선택지를 제공한다. 

먼저 제네시스 'G80 스포츠'는 앞서 2016년 10월 3.3 터보 단일 트림에서 첫선을 보인바 있다. 해당 모델은 내외관 디자인의 역동적인 변화뿐 아니라 출력과 토크의 향상 등 파워트레인 업그레이드가 동반되며 브랜드 역동성을 대변해 왔다. 그리고 약 5년 만에 다시 한번 제네시스 브랜드는 3세대 G80를 기반으로 G80 스포츠를 출시해 향후 브랜드 방향성을 예고한다. 참고로 G80는 제네시스가 독립 브랜드로 출범한 2015년 이전인 2008년 현대차에서 1세대 모델로 첫선을 보였다. 그리고 2013년 2세대 코드명 'DH'가 선보이고 2016년 7월 부분변경 모델이 출시된다. 여기에 지난해 2줄 쿼드 램프와 방패 모양 크레스트 그릴 현행 3세대 모델이 데뷔를 마쳤다.  

이번 국내 출시된 G80 스포츠는 기존과 달리 3.5 터보뿐 아니라 2.5 터보, 2.2 디젤에서도 선택 사양으로 스포츠 패키지를 추가해 만날 수 있는 부분이 특징이다. BMW M 스포츠 패키지와 메르세데스-벤츠 AMG 라인과 유사한 느낌. 선택지는 다양해졌지만 이전처럼 마력이나 토크 향상 없이 내외관 디자인의 소폭 변경과 일부 파워트레인 조정에 그친 부분은 아쉽다. 

최근 시승한 G80 스포츠 모델은 가솔린 3.5 터보를 기반으로 AWD 시스템이 맞물리고 3.5 터보 사양에서만 선택할 수 있는 다이내믹 패키지까지 더해져 사실상 G80 스포츠 최고 사양이다. 해당 패키지의 가장 큰 특징은 제네시스 브랜드 최초로 후륜 조향 시스템 탑재를 꼽을 수 있다. 이는 이르면 올 하반기 완전변경모델로 데뷔를 앞둔 G90를 통해서도 만나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여하튼 G80 스포츠 외관 디자인은 일반 모델과 비교해 전면부 다크 유광 크롬이 적용된 지-매트릭스 패턴 라디에이터 그릴이 새롭게 자리했다. 또 하단 그릴과 범퍼는 보다 입체적 형태로 변경되고 헤드램프는 살짝 검정색이 입혀진 블랙 베젤이 적용되며 스포티함을 강조했다. 

측면은 역시 다크 유광 크롬으로 마감한 사이드 몰딩이 적용되고 G80 스포츠의 강력한 동력성능을 암시하는 20인치 스퍼터링 알로이 휠 또한 찾을 수 있다. 여기에 스포츠 타이틀에 맞게 붉은색 캘리퍼가 탑재되며 차량의 콘셉트를 대변한다. 후면부는 범퍼 디자인이 소폭 변경되면서 디퓨저 모양 바뀌고 트렁크 리드에도 다크 유광 크롬으로 처리된 몰딩이 새롭게 자리했다. 

전반적으로 G80 스포츠 외관 디자인은 일반 G80에 비해 스포티함을 강조하는 요소로 꾸며졌다. 다만 소재 변화를 중점으로 이뤄지는 소폭 변경에 그쳐 차별성이 아쉽다. 이전 세대보다 볼륨감도 덜하고 스포티한 느낌도 감소했다. 성능뿐 아니라 디자인 차별화가 스포츠 모델을 선택하는 소비자 심리가 아닐까 추측된다. 

G80 스포츠 실내는 스포츠 시트가 적용되면서 차량의 콘셉트를 한마디로 표현한다. 여기에 스티어링 휠 디자인도 일반 모델과 구별되는 3스포크 방식이 적용되고 안쪽 버튼 조작도 조금 더 편해졌다. 가속과 브레이크 페달은 메탈 소재로 변경되고 내장재 곳곳에 카본 소재가 사용된 된 것 역시 찾을 수 있다. 이 밖에는 시승차의 경우 2열 시트에 듀얼 모니터 사양이 적용되면서 럭셔리한 느낌도 풍긴다. 

G80 스포츠 V6 3.5 터보의 경우 최고 출력 380마력, 최대 토크 54.0kg.m을 발휘한다. 최대 토크의 경우 저중속 회전영역인 1300rpm부터 발휘되고 해당 엔진에는 8단 자동 변속기가 맞물렸다. 3.5 터보의 다이내믹 패키지 적용 모델의 경우 앞서 언급한 후륜 조향 시스템이 적용됐다. 이를 통해 60km/h를 기준으로 저속에서는 앞바퀴와 반대 방향으로 뒷바퀴가 움직이고, 중고속에서는 동일한 방향으로 조향 된다. 앞서 7 시리즈나 S 클래스, 파나메라 등 일부 수입 대형 세단을 통해 먼저 소개된 바 있는 후륜 조향 시스템은 그 기술력을 검증 받으며 다양한 모델로 확장되는 분위기다. 후륜 조향 시스템이 적용될 경우 저속에서 회전반경이 줄어들며 좁은 골목길이나 유턴 시 보다 편안한 주행감을 만날 수 있다. 또 고속에서는 차선 변경과 선회력 등에서 이점을 보인다. 

또 해당 모델에는 스포츠 플러스 모드가 새롭게 탑재되며 보다 역동적인 주행감을 빠르게 만날 수 있다. 이 경우 ESC 기능이 해제되고 변속이 굉장히 터프하게 이뤄진다. 엔진회전수를 최대한 끌어올려 출력을 발생하는 방식이다. G80 스포츠는 가속페달에 살짝만 힘을 더해도 짜릿한 엔진과 배기음을 쏟아내며 도로를 질주한다. 이때 스티어링 휠도 무게감을 더하고 예리한 반응을 보인다. 다만 서스펜션은 예상보다 밋밋한 느낌으로 스포츠와 스포츠 플러스 모두 일관되게 스포티한 주행에는 부족한 세팅이다. 

전반적으로 순간 가속력을 비롯해 순발력에선 만족스러운 경험을 전달한다. 여기에 차체 크기와 무게를 고려하면 조향성능, 고속주행 안정성 등에서도 우수한 점수를 받을 수 있겠다. 다만 역시 '스포츠' 타이틀에 큰 기대를 품었다면 진한 아쉬움 또한 따르게 될 것으로 보인다. G80 스포츠는 가솔린 2.5 터보 5733만원, 가솔린 3.5 터보 6253만원, 가솔린 3.5 터보 다이내믹 패키지 6558만원, 디젤 2.2 모델 5871만원부터 시작된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21.09.17
    그래도 디젤 모델은 계속 내놓네....찾는 사람들이 있나?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유일한 하이브리드 미니밴, 토요타 시에나 하이브리드 시승기
4세대 완전 변경 모델인 뉴 시에나 하이브리드를 시승했다. TNGA 플랫폼을 적용하여, 실용성과 편안함을 유지하면서도 역동적인 외관 디자인이 특징인 국내 유일의
조회수 4 10:31
글로벌오토뉴스
[체험기] 돈 있어도 못 사는 부분변경 볼보 XC60 결정적 한 방
세상에 뽕짝 알아 듣는 차 없습니다. 보세요. 볼보코리아가 300억원을 투자해 SKT와 협업 개발한 'SKT 통합형 인포테인먼트'는 수입차 판도를
조회수 129 2021-10-27
오토헤럴드
[시승기] 포르쉐 992 GT3, 서킷이 아니어도
서킷을 달렸지만 공로에서도 충분한 질주 본능을 체험할 수 있는 '포르쉐 992 GT3'를 인제 스피디움에서 만나봤습니다.
조회수 84 2021-10-27
오토헤럴드
[체험기] 볼보 XC 60 300억 효과. 아리아 뽕짝 틀어줘, 임영웅의 히어로...
자동차 서열을 힘으로 정하는 시대가 갔다. 성능을 지향하는 특별한 브랜드나 모델이 아니면 우열을 가리기 힘들 정도로 대개 다 고만고만하다. 대신 디지털에 익숙한
조회수 205 2021-10-26
오토헤럴드
드디어 벤츠,비엠 잡으러 가나? G80 스포츠로 비 오는 와인딩 코스 달려보니...
추적추적 내리는 비와 차갑게 식은 아스팔트, 평범한 시승기를 진행하기에는 최악의 조건이나, 고성능 차량의 잠재력을 확인하기에는 더할 나위 없이 완벽한 날씨다.
조회수 534 2021-10-25
다키포스트
7천만원대 드림카입니다. 그런데 무조건 좋지만은 않다고?
‘마일드 하이브리드’ 아직 국내 소비자들에겐 생소하다.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하이브리드와는 조금 다르다. 현재 자동차 업계에 불고 있는 전동화 트렌드에 발맞춰
조회수 723 2021-10-25
다키포스트
[시승기] 사실상 공도 위 레이싱카
모든 도로가 직선으로만 구성된 게 아닌 이상 코너와 고저차가 산재한 일반도로에서 정해진 구간을 가장 빠르게 이동하려면 물론 교통 체증이 없는 구간이라 가정할 경
조회수 537 2021-10-22
오토헤럴드
[영상시승] 서킷에서 만난 2마리의 야수, 카이엔 터보 GT & 718 카이맨 GT4
올해 말 출시 예정인 카이엔 터보 GT와 718 카이맨 GT4를 인제 스피디움에서 미리 만나봤습니다. 극대화된 성능과 핸들링을 갖춘 ‘카이엔 터보 GT’는 탁월
조회수 306 2021-10-22
글로벌오토뉴스
[영상시승] 고유가 시대의 선택, 2022 르노삼성 QM6 LPe RE 시그니처
2022년형 QM6는 국내 유일의 중형 LPG SUV 모델인 QM6 LPe에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ACC) 및 긴급제동 보조시스템(AEBS)의 보행자 감지 기
조회수 465 2021-10-21
글로벌오토뉴스
경형 고급 SUV, 현대 캐스퍼 1.0 MPI 시승기
현대자동차의 경형 SUV 캐스퍼를 시승했다. SUV 룩 경차로 오늘날 현대차에 채용된 편의 장비와 ADAS는 대부분 탑재하고 고급 소형차를 표방한 것이 포인트다
조회수 970 2021-10-19
글로벌오토뉴스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