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프랑스 칸 국제 광고제가 주목 '인류를 위한 현대차 · 기아 첨단 기술'

오토헤럴드 조회 수3,063 등록일 2024.06.21.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오토헤럴드 김훈기 기자] 현대차·기아는 20일(현지시간) 세계 최대 국제 광고제, ‘칸 라이언즈(Cannes Lions) 2024’에서 '기술의 마법: 기술력을 확산시키는 5가지 방법'이라는 주제로 단독 세미나를 개최했다. 완성차 업체가 기술을 주제로 칸 국제 광고제 공식 세미나에 초청돼 발표 자리를 가진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칸 국제 광고제는 기존 미디어 전문가, 광고 기술 전문가들 위주의 행사였지만 최근 몇 년 동안 크리에이터, 테크 기업을 비롯해 유명 인사나 운동 선수들까지 방문하면서 참석자와 주제의 범위를 넓혀 나가고 있다.

이 같은 움직임 속에서 칸 국제 광고제는 현대차·기아의 혁신 기술과 이를 활용한 노력이 인류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고 판단, 이례적으로 세미나 개최 기업에 선정했다.

칸 국제 광고제는 1954년에 시작해 올해로 71회째 진행되고 있으며, 매년 전 세계 90여 개국에서 2만 5천여 개 이상이 작품의 출품될 정도로 글로벌 마케팅 업계와 소비자들의 이목이 집중되는 축제의 장이다.

특히 칸 국제 광고제 기간 내내 이어지는 공식 세미나는 시상식 행사와 함께 전세계 마케터들의 뜨거운 관심이 이어지는 행사로 꼽힌다. 글로벌 기업들의 자존심을 건 프리젠테이션 전쟁이 펼쳐지는 자리이기 때문이다.

이날 세미나에는 현대차·기아의 첨단 복사 냉각 소재인 ‘나노 쿨링 필름(Nano Cooling Film)’의 개발을 담당한 에너지소자연구팀 이민재 책임연구원이 연사로 올라 현대차·기아가 개발 중인 다양한 소재 기술, 그 중에서도 나노 쿨링 필름에 대해 중점적으로 발표했다.

나노 쿨링 필름은 태양 에너지의 근적외선대 파장을 반사하는 두 개 층과 내부의 중적외선대 파장을 외부로 내보내는 층을 포함, 총 세 개 층으로 구성된다. 이 필름을 차량 유리에 부착하면 유리를 어둡게 하지 않으면서도 여름철 실내 온도를 10도 이상 낮출 수 있으며, 결과적으로 차량의 실내를 식히는 데 들어가는 에너지 소비를 크게 낮출 수 있다.

지난 4월, 현대차는 틴팅이 법적으로 금지된 파키스탄에서 투명한 나노 쿨링 필름을 70여 명의 운전자에게 무상으로 장착해주는 ‘메이드 쿨러 바이 현대’ 캠페인을 진행해 현지 운전자들의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 낸 바 있다.

파키스탄 운전자들은 차량 실내의 더위를 이겨내기 위해 에어컨을 강하게 틀거나 높은 유류비를 감당하기 어려운 경우에는 나쁜 공기를 마셔가며 창문을 열고 운행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캠페인은 파키스탄 주민들이 겪는 경제적, 환경적 어려움을 현대차가 가진 앞선 기술을 활용해 조금이나마 도울 수 있겠다는 판단에 따라 진행됐다.

세미나 발표를 통해 현대차는 파키스탄에서 펼친 캠페인의 성과와 현지 반응 등을 공유하면서 ‘인류를 위한 진보’라는 현대차의 브랜드 비전도 함께 전달할 수 있었다고 강조했다.

세미나에 참석한 글로벌 미디어와 마케터들은 발표 내용을 경청하며 많은 관심을 나타냈다. 세미나가 끝난 뒤에도 연사자에게 인사를 나누며 기술을 기반으로 사회 이슈를 해결할 수 있는 최고의 모범 사례라고 찬사를 보냈다.

현대차·기아 관계자는 “최고 권위의 국제 광고제에서 우리가 개발하고 있는 기술과 이를 활용해 인류의 진보를 위해 노력하는 회사의 노력을 소개하게 되어 영광”이라며 “현대차∙기아는 단순히 지금의 이익에 집중하지 않고 미래 세대를 위해 선행기술에 계속 투자하고 연구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올해 칸 국제 광고제는 6월 17일부터 21일까지 5일간 진행되며, 30개 부문에서 펼쳐지는 치열한 경합을 지켜보기 위해 대형 광고 회사 소속 크리에이터부터 소규모 독립 에이전시, 글로벌 브랜드와 고객사, 제작사, 마케터 등 다양한 업계 전문가들이 현장을 찾는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포르쉐 카이엔 일렉트릭 프로토타입 포착
[오토헤럴드 김훈기 기자] 포르쉐가 순수전기차 전환을 더욱 가속화할 것으로 관측된 가운데 이르면 내년 말 글로벌 공개가 예상되는 '카이엔 일렉트릭' 프로토타입이
조회수 252 16:56
오토헤럴드
[시승기]
[오토헤럴드 김훈기 기자] 과거 만년 적자에 시달리던 쌍용자동차는 당시로는 생소한 소형 SUV 콘셉트 '티볼리'를 국내 시장에 처음 선보이며 대반전의 역사를 작
조회수 301 16:56
오토헤럴드
한국타이어, 휴가철 맞이 ‘썸머 페스티벌’ 프로모션 진행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가 여름 휴가철을 맞아 안전한 드라이빙을 위해 오는 7월 15일부터 8월 11일까지 타이어 구매 프로모션 행사를 진행한다. 이번 프로모션은
조회수 201 16:56
글로벌오토뉴스
UAW, 바이든의 대선 가능성 높아지며 지지입장 재검토 중
11월 미국 대통령 선거에 앞서 민주당의 바이든 대통령 지지를 표명한 전미자동차노동조합(UAW)의 숀 페인 회장과 집행부가 앞으로의 방향을 재검토 중이라고 로이
조회수 201 16:56
글로벌오토뉴스
6월 전 세계 EV·PHEV 판매 대수, 전년 대비 13% 증가
시장조사기관인 로모션은 6월 전기차(EV) 및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전 세계 판매 대수가 전년 대비 13%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유럽에서는 판매가 감소
조회수 230 16:56
글로벌오토뉴스
메르세데스-벤츠, 상반기 전 세계 판매 6% 감소
메르세데스-벤츠는 2024년 상반기(1~6월) 전 세계 신차 판매 결과를 발표했다. 총 판매 대수는 116만 8600대로 전년 동기 대비 6% 감소해 2년 만에
조회수 218 16:56
글로벌오토뉴스
폴스타,
[오토헤럴드 김훈기 기자] 스웨덴 전기차 브랜드 폴스타가 '2024 굿우드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을 통해 신규 콘셉트카 'BST(Polestar Concept
조회수 343 10:55
오토헤럴드
폭스바겐그룹 상반기 인도량 소폭 감소...중국과 전기차 부진 영향
[오토헤럴드 김흥식 기자] 폭스바겐 그룹 상반기 실적이 지난해와 비슷한 수준을 유지했다. 폭스바겐 그룹은 폭스바겐을 비롯해 스코다와 세아트, 아우디, 포르쉐,
조회수 355 10:55
오토헤럴드
[공수전환] 억대의 플래그십 SUV 대결
[오토헤럴드 김훈기 기자] 올 상반기 국내 수입차 판매가 전년 동기 3.9% 감소한 12만 5000여대를 기록한 가운데 시장은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와 BMW그룹
조회수 406 10:55
오토헤럴드
고성능 의지 보여준
[오토헤럴드 김흥식 기자] 영국 최대 자동차 축제 ‘굿우드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에서 제네시스 브랜드의 고성능 의지를 보여주는 콘셉트카 4개 모델이 까다로운 코
조회수 347 10:55
오토헤럴드
2406페이지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