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시승기] 볼보 XC60 리차지 PHEV '주중에는 전기모터 주말에는 가솔린 엔진'

오토헤럴드 조회 수1,563 등록일 2022.05.20.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11.6kWh에서 18.8kWh로 늘어난 배터리 용량으로 최대 57km 전기모드 주행이 가능해져 사실상 순수전기차와 크게 다르지 않은 주행 질감을 나타낸다. 결코 작지 않은 덩치와 차체 무게에도 수면을 가르듯 매끄럽게 내달리고 실내는 놀라울 정도의 N.V.H. 성능을 만날 수 있다. 

정부 보조금이 사라지고 각종 세제 혜택 또한 줄어들고 있으나 정작 급할 때 겪게 되는 충전 스트레스에서 조금은 여유롭고 유류비 상승에 대한 부담 또한 한발 물러선 입장에서 경험할 수 있는 부분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의 가장 큰 매력이다. 

특히 볼보자동차코리아가 최근 국내 출시한 'XC60 리차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Recharge PHEV)'의 경우 기존 XC60의 검증된 상품성에 더해 1대의 차량으로 2대 이상의 주행 경험과 이를 통한 다양한 활용성을 만날 수 있는 부분이 장점이다. 

XC60 리차지 PHEV 외관 디자인은 앞서 지난해 10월 국내 출시된 XC60 2세대 부분변경모델과 크게 다르지 않았다. 다만 운전석 A필러 시작점에 충전구가 새롭게 자리하고 실내 9인치 센터 디스플레이의 일부 항목이 추가된 것에서 구별된다. 

해당 모델의 가장 큰 특징은 파워트레인에서 가솔린 엔진과 전기모터, 상시 사륜구동의 조합으로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낮추면서도 다양한 주행 환경에서 높은 효율성과 탁월한 성능을 발휘하는 부분을 꼽을 수 있겠다.

새롭게 개선된 파워트레인은 공칭 에너지를 11.6kWh에서 18.8kWh로 늘린 직렬형 배터리 모듈 3개와 고전압 배터리 셀 102개로 구성되고 여기에 약 65% 향상된 리어 휠 출력을 제공하는 후면 전기모터가 더해졌다. 

이를 통해 한 번 충전 시, 기존 모델 대비 약 80%가 향상된 최대 57km까지 전기모드로 주행이 가능하다. 이 경우 서울시 승용차 소유주들의 일평균 주행거리 29.2km의 약 2배에 달하는 수치를 나타내며 대부분의 일상 영역을 순수 전기모드로만 이용할 수 있는 부분이 매력이다. 

특히 기존 리차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T8 모델 대비 50마력 향상된 출력을 제공하는 e-모터는 최고 출력 455마력, 최대 토크 72.3kg.m를 통해 볼보 브랜드 역사상 가장 강력한 성능 또한 자랑한다. 

또한 후면 출력을 65% 향상시켜 안정성 있는 주행을 가능하게 하고, 저속 주행 혹은 미끄러운 노면 주행 안전성, 견인력 등을 향상시키기 위해 사륜구동 시스템도 새롭게 업그레이드된 부분 역시 주목된다. 이를 통해 해당 모델의 정지상태에서 100km/h까지 도달 시간은 4.8초로 강력한 순간 가속력 또한 만날 수 있다. 

이 밖에도 순수전기차에서 사용되는 '원 페달 드라이브(One Pedal Drive)'가 새롭게 추가되어 가속 페달 하나만으로 가속과 감속을 모두를 제어할 수 있어 부드럽고 직관적인 운전 경험을 제공하는 부분도 매력이다. 새롭게 업그레이드된 볼보 XC60 리차지 PHEV의 국내 판매 가격은 8570만 원으로 책정됐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아롱 테크] 서스펜션, 자동차 주행 성능과 감성까지 좌우하는 핵심 장치
자동차 서스펜션(Suspension)은 주행중 노면으로부터의 충격을 흡수해 승차감을 향상시켜주는 부품입니다. 서스펜션은 링크와 스프링 및 쇼크옵서버의 연결구조에
조회수 52 2022.07.07.
오토헤럴드
[레트로 vs. 오리지널] 05. BMW 미니 vs. BMC 미니
20세기 후반 영국을 대표하는 소형차 중 하나였던 미니는 1959년에 처음 나와 20세기 말까지 기본 차체 형태를 그대로 유지하며 판매되었다. 데뷔 후 30년이
조회수 93 2022.07.07.
오토헤럴드
람보르기니 글로벌 8위 韓시장
글로벌 8위 시장인 한국에서 람보르기니가 자연흡기 V10 엔진의 탑재로 보다 강력한 동력성능을 발휘하는 '우라칸 테크니카' 출시를 통해 라인업을
조회수 101 2022.07.07.
오토헤럴드
[EV 트렌드] 리비안, 2분기 4401대 생산으로 72% 증가
미국 전기차 스타트업 리비안이 지난 2분기 4401대의 차량을 생산하고 4467대의 고객 인도를 완료한 것으로 나타났다. 현지시간으로 6일, 리비안은 실적 발표
조회수 61 2022.07.07.
오토헤럴드
람보르기니 서울, 새로운 V10 슈퍼 스포츠카 ‘우라칸 테크니카’ 출시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의 한국 공식 딜러 람보르기니 서울(SQDA 모터스)은 공도와 트랙 주행을 모두 만족시키는 새로운 V10 슈퍼 스포츠카 ‘우라칸 테크니카’(
조회수 45 2022.07.07.
글로벌오토뉴스
[EV 트렌드] 현대차, 다음주 첫 고성능 순수전기차
빠르면 올 하반기 현대자동차 고성능 N 브랜드 최초의 순수전기차 '아이오닉 5 N'이 출시될 예정인 가운데 신차 공개가 오는 15일 이뤄질 전망이
조회수 96 2022.07.07.
오토헤럴드
포르쉐코리아가 전기 스포츠카의 새로운 버전 '타이칸 GTS'를 국내 시장에 공식 출시한다고 7일 밝혔다. 타이칸 4S와 타이칸 터보 사이에 위치하
조회수 82 2022.07.07.
오토헤럴드
5월까지 글로벌 전기차 등록 전년비 63.1% 증가
올해 1~5월까지 글로벌 시장에 등록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포함 전기차 총 대수가 334만대로 전년 동기 대비 63.1% 증가했다. 7일 SNE리서치에 따르면
조회수 61 2022.07.07.
오토헤럴드
현대차 아반떼 · 기아 셀토스 등 29개 차종 24만4000대 제작결함 리콜
국토교통부는 현대자동차, 기아,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 폭스바겐그룹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혼다코리아에서 제작 또는 수입·판매한 29개 차종 24만405
조회수 123 2022.07.07.
오토헤럴드
리막 오토모빌리, 네베라 공식 출시 앞서 일반 공개
하이퍼카 및 전기차 전문 브랜드 리막 오토모빌리가 '네베라(Nevera)'의 공식 출시에 앞서 본격적인 사전 마케팅에 돌입했다. 7일 리막 오토모
조회수 59 2022.07.07.
오토헤럴드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