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포르쉐 AG, ‘718 카이맨 GT4 e퍼포먼스’로 ‘미션 R’ 잠재 성능 테스트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509 등록일 2022.05.18.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포르쉐가 ‘718 카이맨 GT4 e퍼포먼스(718 Cayman GT4 ePerformance)’로 ‘미션R(Mission R)’의 기술력 테스트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포르쉐 AG는 지난 해 ‘IAA 모빌리티 2021’에서 커스토머 모터스포츠(Customer motorsports)를 위한 순수 전기 GT 레이싱카의 비전을 제시하는 ‘미션 R’ 콘셉트 카를 공개한 바 있다. 이제 ‘미션 R’의 혁신적인 전기 드라이브 콘셉트는 전 세계 레이스 트랙 위에서 그 잠재력을 입증해 나간다.


테스트 차량인 ‘포르쉐 718 카이맨 GT4 e퍼포먼스’는 ‘미션 R’과 마찬가지로 사륜 구동 모델이며 718 카이맨 GT4 클럽스포츠의 섀시를 사용한다. 전기 모터 및 배터리 기술 역시 IAA 콘셉트 카에서 가져왔으며, 예선 모드(qualification mode) 최고출력은 1,000마력(PS) 이상에 달한다. 레이싱 시뮬레이션에서, 카레라 컵 레이스와 동일한 시간인 30분 동안 안정적으로 612 마력(PS)을 발휘한다. 랩타임과 최고 속도 면에서 ‘718 카이맨 GT4 e퍼포먼스’는 현행 992 세대 ‘911 GT3 컵’의 성능과 비슷하다.


마티아스 숄츠(Matthias Scholz) GT 레이싱카 프로젝트 매니저는 “미션 R은 미래에도 지속 가능한 포르쉐 커스토머 모터 레이싱의 비전을 제시한다”며, “718 카이맨 GT4 e퍼포먼스는 이 비전을 레이스 트랙 위에서 인상적으로 입증하는 모델”이라고 말했다.


포르쉐는 판매된 신차의 전체 밸류 체인 및 라이프 사이클에 걸쳐 CO2 중립을 목표로 한다. 2030년까지 포르쉐 제품 중 순수 전기 드라이브를 탑재한 모델은 80% 이상이 될 예정이다.


‘미션 R’과 마찬가지로, ‘718 카이맨 GT4 e퍼포먼스’의 순수 전기 드라이브는 프런트 및 리어 액슬의 PSM 모터를 탑재하며, 최고출력 1,088 마력(PS)을 발휘한다. 포르쉐가 개발한 e-모터 및 배터리 팩의 직접적인 오일 쿨링은 열로 인한 디레이팅(derating)을 방지한다. GT4 e퍼포먼스 프로젝트 매니저 비에른 푀르스터(Björn Förster)는 “오일 쿨링의 통합은 콘셉트 차량에 상당한 영향을 주었다”며, “개발 팀은 공기역학 및 열역학 분야 전문가들과 고전압 및 차체 전문가들과 함께 열 디레이팅이 없는 덕분에 처음으로 배터리 셀의 잠재력을 최대한 활용할 수 있는 아키텍처를 만들었으며, 레이싱 모드 출력은 30분 동안 일정하게 유지된다”고 설명했다. 900볼트 기술 덕분에 최대 충전 용량(SoC)에서 배터리를 5퍼센트에서 80퍼센트까지 충전하는데 단 15분이면 충분하다.


스타일 포르쉐의 팀은 디자이너 그랜트 라슨(Grant Larson)을 주도로 ‘718 카이맨 GT4 e퍼포먼스’의 형태를 고안했다. 718 카이맨 GT4 클럽스포츠 보다 14cm 정도 넓고, 약 6,000개의 부품으로 설계되었다. 차체에는 천연 섬유 복합 소재가 사용되며, 양산 시 비슷한 합성 소재보다 더 적은 배출량을 생성한다. 재생된 탄소 섬유는 테스트 목적으로도 사용된다. 718 카이맨 GT4클럽스포츠와 비교했을 때 플레어 펜더는 미쉐린 18인치 레이싱 타이어를 위한 넓은 공간을 제공한다. 특히, 타이어는 재생 가능한 소재가 차지하는 비중이 높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아롱 테크] 서스펜션, 자동차 주행 성능과 감성까지 좌우하는 핵심 장치
자동차 서스펜션(Suspension)은 주행중 노면으로부터의 충격을 흡수해 승차감을 향상시켜주는 부품입니다. 서스펜션은 링크와 스프링 및 쇼크옵서버의 연결구조에
조회수 54 2022.07.07.
오토헤럴드
[레트로 vs. 오리지널] 05. BMW 미니 vs. BMC 미니
20세기 후반 영국을 대표하는 소형차 중 하나였던 미니는 1959년에 처음 나와 20세기 말까지 기본 차체 형태를 그대로 유지하며 판매되었다. 데뷔 후 30년이
조회수 95 2022.07.07.
오토헤럴드
람보르기니 글로벌 8위 韓시장
글로벌 8위 시장인 한국에서 람보르기니가 자연흡기 V10 엔진의 탑재로 보다 강력한 동력성능을 발휘하는 '우라칸 테크니카' 출시를 통해 라인업을
조회수 102 2022.07.07.
오토헤럴드
[EV 트렌드] 리비안, 2분기 4401대 생산으로 72% 증가
미국 전기차 스타트업 리비안이 지난 2분기 4401대의 차량을 생산하고 4467대의 고객 인도를 완료한 것으로 나타났다. 현지시간으로 6일, 리비안은 실적 발표
조회수 62 2022.07.07.
오토헤럴드
람보르기니 서울, 새로운 V10 슈퍼 스포츠카 ‘우라칸 테크니카’ 출시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의 한국 공식 딜러 람보르기니 서울(SQDA 모터스)은 공도와 트랙 주행을 모두 만족시키는 새로운 V10 슈퍼 스포츠카 ‘우라칸 테크니카’(
조회수 46 2022.07.07.
글로벌오토뉴스
[EV 트렌드] 현대차, 다음주 첫 고성능 순수전기차
빠르면 올 하반기 현대자동차 고성능 N 브랜드 최초의 순수전기차 '아이오닉 5 N'이 출시될 예정인 가운데 신차 공개가 오는 15일 이뤄질 전망이
조회수 97 2022.07.07.
오토헤럴드
포르쉐코리아가 전기 스포츠카의 새로운 버전 '타이칸 GTS'를 국내 시장에 공식 출시한다고 7일 밝혔다. 타이칸 4S와 타이칸 터보 사이에 위치하
조회수 83 2022.07.07.
오토헤럴드
5월까지 글로벌 전기차 등록 전년비 63.1% 증가
올해 1~5월까지 글로벌 시장에 등록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포함 전기차 총 대수가 334만대로 전년 동기 대비 63.1% 증가했다. 7일 SNE리서치에 따르면
조회수 62 2022.07.07.
오토헤럴드
현대차 아반떼 · 기아 셀토스 등 29개 차종 24만4000대 제작결함 리콜
국토교통부는 현대자동차, 기아,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 폭스바겐그룹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혼다코리아에서 제작 또는 수입·판매한 29개 차종 24만405
조회수 124 2022.07.07.
오토헤럴드
리막 오토모빌리, 네베라 공식 출시 앞서 일반 공개
하이퍼카 및 전기차 전문 브랜드 리막 오토모빌리가 '네베라(Nevera)'의 공식 출시에 앞서 본격적인 사전 마케팅에 돌입했다. 7일 리막 오토모
조회수 60 2022.07.07.
오토헤럴드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