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시승기] 볼보 XC60 리차지 PHEV '주중에는 전기모터 주말에는 가솔린 엔진'

오토헤럴드 조회 수1,554 등록일 2022.05.20.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11.6kWh에서 18.8kWh로 늘어난 배터리 용량으로 최대 57km 전기모드 주행이 가능해져 사실상 순수전기차와 크게 다르지 않은 주행 질감을 나타낸다. 결코 작지 않은 덩치와 차체 무게에도 수면을 가르듯 매끄럽게 내달리고 실내는 놀라울 정도의 N.V.H. 성능을 만날 수 있다. 

정부 보조금이 사라지고 각종 세제 혜택 또한 줄어들고 있으나 정작 급할 때 겪게 되는 충전 스트레스에서 조금은 여유롭고 유류비 상승에 대한 부담 또한 한발 물러선 입장에서 경험할 수 있는 부분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의 가장 큰 매력이다. 

특히 볼보자동차코리아가 최근 국내 출시한 'XC60 리차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Recharge PHEV)'의 경우 기존 XC60의 검증된 상품성에 더해 1대의 차량으로 2대 이상의 주행 경험과 이를 통한 다양한 활용성을 만날 수 있는 부분이 장점이다. 

XC60 리차지 PHEV 외관 디자인은 앞서 지난해 10월 국내 출시된 XC60 2세대 부분변경모델과 크게 다르지 않았다. 다만 운전석 A필러 시작점에 충전구가 새롭게 자리하고 실내 9인치 센터 디스플레이의 일부 항목이 추가된 것에서 구별된다. 

해당 모델의 가장 큰 특징은 파워트레인에서 가솔린 엔진과 전기모터, 상시 사륜구동의 조합으로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낮추면서도 다양한 주행 환경에서 높은 효율성과 탁월한 성능을 발휘하는 부분을 꼽을 수 있겠다.

새롭게 개선된 파워트레인은 공칭 에너지를 11.6kWh에서 18.8kWh로 늘린 직렬형 배터리 모듈 3개와 고전압 배터리 셀 102개로 구성되고 여기에 약 65% 향상된 리어 휠 출력을 제공하는 후면 전기모터가 더해졌다. 

이를 통해 한 번 충전 시, 기존 모델 대비 약 80%가 향상된 최대 57km까지 전기모드로 주행이 가능하다. 이 경우 서울시 승용차 소유주들의 일평균 주행거리 29.2km의 약 2배에 달하는 수치를 나타내며 대부분의 일상 영역을 순수 전기모드로만 이용할 수 있는 부분이 매력이다. 

특히 기존 리차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T8 모델 대비 50마력 향상된 출력을 제공하는 e-모터는 최고 출력 455마력, 최대 토크 72.3kg.m를 통해 볼보 브랜드 역사상 가장 강력한 성능 또한 자랑한다. 

또한 후면 출력을 65% 향상시켜 안정성 있는 주행을 가능하게 하고, 저속 주행 혹은 미끄러운 노면 주행 안전성, 견인력 등을 향상시키기 위해 사륜구동 시스템도 새롭게 업그레이드된 부분 역시 주목된다. 이를 통해 해당 모델의 정지상태에서 100km/h까지 도달 시간은 4.8초로 강력한 순간 가속력 또한 만날 수 있다. 

이 밖에도 순수전기차에서 사용되는 '원 페달 드라이브(One Pedal Drive)'가 새롭게 추가되어 가속 페달 하나만으로 가속과 감속을 모두를 제어할 수 있어 부드럽고 직관적인 운전 경험을 제공하는 부분도 매력이다. 새롭게 업그레이드된 볼보 XC60 리차지 PHEV의 국내 판매 가격은 8570만 원으로 책정됐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포르쉐코리아가 전기 스포츠카의 새로운 버전 '타이칸 GTS'를 국내 시장에 공식 출시한다고 7일 밝혔다. 타이칸 4S와 타이칸 터보 사이에 위치하
조회수 0 10:51
오토헤럴드
리막 오토모빌리, 네베라 공식 출시 앞서 일반 공개
하이퍼카 및 전기차 전문 브랜드 리막 오토모빌리가 '네베라(Nevera)'의 공식 출시에 앞서 본격적인 사전 마케팅에 돌입했다. 7일 리막 오토모
조회수 0 10:51
오토헤럴드
[시승기] 제네시스 G70 슈팅 브레이크 "왜 하필 지금 왜건? 궁금증이 풀렸다"
"자동차 수단에 대한 소비자 인식이 달라지면서 시장이 변하고 있어요. 세단보다 용도가 많은 해치백이나 왜건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죠. i40가 유럽용이라고
조회수 0 10:51
오토헤럴드
현대차, 인제~태안 360km 장거리 라이딩 ‘현대 N 사이클링 페스티벌’개최
현대차가 '현대 N 사이클링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현대 N 사이클링 페스티벌'은 현대차가 주관하는 첫 자전거 행사
조회수 0 10:51
오토헤럴드
중국 화웨이와 세레스, 공동 개발 전기차 아이토 M7 공개
중국 충칭에 본사를 둔 자동차 업체 소콘그룹(Sokon Group)이 신에너지차 부문을 진출을 모색하기 위해 화웨이와 장기적이고 지속가능한 협력을 할 것이라고
조회수 0 10:51
글로벌오토뉴스
제네시스 G70 슈팅 브레이크 스포츠 시승기
제네시스 G70 슈팅 브레이크를 시승했다. 스타일리쉬하면서도 실용성과 주행성을 갖춘 모델이라고 정의할 수 있다. G70을 베이스로 2.0리터 터보 가솔린 엔진을
조회수 0 10:51
글로벌오토뉴스
싸다고 산 중고차, 단 하룻만에 여기저기서 녹물 스멀스멀...침수차 주의 경고
작은 옷 가게를 운영하면서 새 차와 중고차를 두고 고민하던 나 모씨(58세. 경기도 양평). 지난 3월 계약한 신차 출고가 늦어지자 "신차가 나올 때까지만 쓸
조회수 136 2022.07.06.
오토헤럴드
현대차그룹, 중남미 인사
현대차그룹이 6일 중남미 주요국 장·차관급 고위 인사들을 현대차 브랜드 체험관 ‘현대모터스튜디오 부산(사진)’으로 초청해 2030 세계박람회 개최지로서 부산의
조회수 66 2022.07.06.
오토헤럴드
7월 중고차 전월 대비 시세 하락, 고물가와 소비 심리 위축 영향...국산차 대부분 뚝
7월 국산차와 수입차 모두 시세 감가폭이 지난달 보다 큰 것으로 나타났다. 엔카닷컴은 여름 휴가를 앞두고 중고차 수요가 늘어나는 시기지만, 장기적인 신차 공급
조회수 122 2022.07.06.
오토헤럴드
현대차 아이오닉6 공력계수
현대차 ‘아이오닉 6’이 지금까지 출시한 현대차 역대 모델 중 최저 공력계수인 CD(Drag Coefficient) 0.21을 달성했다고 6일 밝혔다. 자동차
조회수 147 2022.07.06.
오토헤럴드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