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서울모빌리티쇼] 제네시스, eGV70 순수전기차 국내 첫 공개 '반짝이는 그릴'

오토헤럴드 조회 수1,072 등록일 2021.11.26.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현대차그룹 프리미엄 브랜드 제네시스가 25일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린 '2021 서울모빌리티쇼'를 통해 브랜드 세 번째 순수전기차 'eGV70'를 공개했다. 앞서 연료 전지와 배터리 기반 전기차 등 '듀얼 전동화' 전략을 밝힌 제네시스는 오는 2025년부터 출시되는 모든 신차들을 수소 및 배터리 전기차로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GV70 전동화 모델 eGV70는 내연기관 GV70의 파생 모델로 기존 모델의 실내 거주성을 유지하는 동시에 전기차의 뛰어난 동력성능과 각종 신기술이 적용됐다. eGV70에는 77.4kWh 배터리를 탑재해 완전충전시 최대 400km이상 주행가능거리를 달성하고 350kW 급 초급속 충전 시 18분만에 배터리 용량의 10%에서 80%까지 충전이 가능하다. 

AWD 단일 모델로 운영되는 eGV70는 최대 출력 160kW, 최대 토크 350Nm의 힘을 발휘하는 전기 모터를 전륜과 후륜에 각각 적용해 합산 최대 출력 360kW(부스트 모드시), 합산 최대 토크 700Nm의 동력성능을 발휘한다.

특히 역동적인 럭셔리 전기차 경험을 할 수 있도록 순간적으로 최대 출력을 증대시키는 부스트 모드가 적용돼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4.5초만에 도달한다. 아울러 모터와 구동축을 주행상황에 따라 분리하거나 연결할 수 있는 디스커넥터 구동 시스템을 탑재해 2WD와 AWD 구동 방식을 자유롭게 전환함으로써 동력손실을 최소화하고 효율적인 주행이 가능하다. 복합전비는 19인치 타이어 기준 4.6km/kWh다. 

이 밖에 eGV70에 탑재된 스마트 회생 시스템 2.0은 전방 교통 흐름 및 내비게이션 지도 정보를 이용해 회생 제동량을 자동으로 조절하는 기술로 교통량에 맞춰 회생 제동량을 높이거나 낮춰 최적의 에너지 재생을 돕는다. 또한 i-페달 모드는 가속 페달만을 이용해 가속 및 감속, 정차까지 가능한 주행 모드로 패들 시프트 조작을 통해 가장 강한 회생제동 단계를 선택할 경우 활성화돼 원-페달 주행이 가능할 뿐만 아니라 회생제동을 극대화함으로써 주행거리 증대에 도움을 준다.

실내 공간은 센터 터널을 낮춰 2열 거주성을 개선하는 등 기존 GV70 모델과 동등한 수준의 2열 공간을 확보해 경쟁력있는 실내 공간을 갖췄다. 럭셔리 전동화 모델인 만큼, 보다 정숙한 실내와 부드러운 승차감 또한 특징이다. 아울러 전방 카메라와 내비게이션 정보를 활용해 노면정보를 미리 인지해 서스펜션의 감쇠력을 제어하는 프리뷰 전자제어 서스펜션으로 고객에게 최적의 승차감을 제공한다.

외관 디자인은 전면부 그릴의 경우 공기역학적 효율을 고려한 전기차 전용 지-매트릭스 패턴으로 제네시스 고유의 전기차 이미지를 구현했다. 그릴 상단에 위치한 충전구는 닫았을 때 충전구의 경계가 드러나지 않아 그릴의 일부처럼 보인다. 충전구 안쪽에는 ‘두 줄’의 크롬 장식을 적용해 전체적인 디자인 통일성을 부여했다. 측면부는 전동화 모델 전용 19인치와 신규 20인치 전용 휠을 적용했으며 후면부는 배기구를 없애고 넓고 간결한 수평 형태의 범퍼를 배치했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21.11.30.
    gv80전기는언제쯤 생산할까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21.11.30.
    e트론도 할인해서 7천만원대로 살수 있는판에 깡통이 7천만원대 이상일텐데 팔리겠나?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EV 트렌드] 19세 독일 해커에게 뚫린 테슬라
독일에 거주하는 19세 청년이 13개국에서 25대의 테슬라 전기차를 해킹했다는 주장을 펼치며 차량 보안 문제가 다시 도마에 올랐다. 현지시간으로 13일, 블룸버
조회수 278 2022.01.14.
오토헤럴드
출처불명 그래도 끌리는 셀토스 부분변경 예상도...직선 강조한 프런트 뷰
소형 SUV 시장에서 가장 인기가 많은 기아 셀토스 부분 변경이 올해 출시될 예정인 가운데 예상도가 등장했다. 출처 불명으로 인도 매체에 소개된 셀토스 부분변경
조회수 722 2022.01.14.
오토헤럴드
차별화된 전기차, BMW iX xDrive 40 시승기
BMW의 배터리 전기차 iX를 시승했다. BMW는 10년 전 i3로 먼저 배터리 전기차 시대를 열었고 그 노하우를 바탕으로 BMW의 독창성과 결합한 SUV iX
조회수 443 2022.01.14.
글로벌오토뉴스
고급 브랜드의 실패와 성공
1980년대 중반에 토요타를 비롯한 일본 메이커가 미국 시장에 고급 승용차를 내놓겠다고 발표하자 처음에는 회의적인 시각이 컸다고 한다. 염가의 소형차를 만드는
조회수 281 2022.01.14.
글로벌오토뉴스
시트로엥, C5 에어크로스 PHEV 공개
시트로엥은 C5 에어크로스에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을 추가한다고 발표했다.PHEV 파워트레인은 직분사 1.6리터 직렬 4기통 가솔린 터보로 최대출력 180마력
조회수 363 2022.01.14.
글로벌오토뉴스
MINI, 전동화차량 판매 증가로 지난 해 판매실적 개선
MINI는 2021년 글로벌 신차 판매 실적을 발표했다. 총 판매 대수는 30만 2144대로 전년 대비 3.3% 증가해 4년 만에 실적이 개선되었다. MINI
조회수 246 2022.01.14.
글로벌오토뉴스
[EV 트렌드] 전기차로 부활하는 쌍용차, 중형 SUV
최근 에디슨모터스 컨소시엄과 인수합병 본계약을 체결한 쌍용자동차가 향후 전기차 포트폴리오 강화를 통해 사업 정상화에 빠르게 진입할 것으로 기대된다. 13일 관련
조회수 405 2022.01.14.
오토헤럴드
장재훈 사장
사전 계약 첫날 1만 8000대를 기록하며 돌풍을 일으킨 제네시스 플래그십 초대형 세단 G90가 연간 판매 목표를 2만대로 잡았다. 장재훈 현대차 사장은 지난
조회수 207 2022.01.14.
오토헤럴드
포르쉐, 지난해 30만대 판매로 역대급 실적 달성
독일 스포츠카 브랜드 포르쉐가 2021년 한 해 동안 전년 대비 11% 증가한 30만1915대의 차량을 인도하며 사상 최대 판매 기록을 경신했다. 전 세계 모든
조회수 167 2022.01.14.
오토헤럴드
[시승기] 쌍용차 뉴 렉스턴 스포츠 칸 익스페디션, K-픽업의 역대급
2002년 무쏘 스포츠를 시작으로 2006년 액티언 스포츠, 2012년 코란도 스포츠 그리고 2018년 렉스턴 스포츠까지 약 20년의 세월 동안 국내에서 유일하
조회수 494 2022.01.14.
오토헤럴드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