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CES 2022] '워크맨' 만들던 소니 전기차 시장 진출 선언...애플보다 빠른 속도

오토헤럴드 조회 수834 등록일 2022.01.07.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2년 전 CES를 통해 '비전-S' 세단형 순수전기차를 처음으로 소개한 소니가 7인승 SUV '비전-S 02'를 추가 공개하며 전기차 시장 진출을 선언했다. 현지시간으로 4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된 'CES 2022'을 통해 소니는 올 봄에 '소니 모빌리티(Sony Mobility Inc.)'를 설립해 전기차 시장에 진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소니에 따르면 'CES 2020'을 통해 첫 선을 보인 비전-S 01은 2020년 12월부터 유럽의 공공도로에서 테스트를 실시하고 있고 차량 내외부에 설치된 이미징 및 센싱 기술을 비롯해 인간-기계 인터페이스 시스템의 안전성과 사용자 경험을 위한 검증 테스트를 진행 중에 있다. 또 지난해 4월부터는 5G 주행 테스트를 시작한 것으로 전해졌다. 

여기에 더해 소니는 이번 'CES 2022'을 통해 새로운 SUV형 프로토타입 '비전-S 02(VISION-S 02)'를 공개하고 해당 모델은 일반 도로에서 테스트 중인 비전-S 01과 동일한 EV/클라우드 플랫폼을 사용하고 있다고 밝혔다. 

소니의 비전-S 02는 7인승 SUV 형태로 넓은 실내 공간과 함께 다양한 변형을 활용한 엔터테인먼트 경험이 주요 특징이다. 보다 구체적 차량 주변에 360도 센서가 설치되어 주변 환경을 실시간으로 인식하고 분석함으로써 안전한 주행을 선사한다. 해당 센서에는 고감도, 고해상도, 폭 넓은 다이내믹 레인지 CMOS 이미지 센서와 3차원 공간을 정확히 감지하는 라이다 센서가 적용됐다. 

또한 차량의 사운드 시스템과 HMI 시스템을 연계해 운전자와의 직관적인 상호작용을 통해 주변 환경을 정확하게 판단할 수 있다. 소니는 센서 및 통신 기술을 통해 안전성과 편안함을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하며, 현재 도로에서의 레벨 2+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ADAS) 출시를 위해 유럽에서 기능 검증 테스트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밖에도 소니의 순수전기차는 ToF(Time-of-Flight) 센서를 통해 운전자 인증과 탑승자를 위한 모니터링 기능을 제공한다. 차량 인터페이스의 가용성 향상을 위해 직관적인 제스처 및 음성 명령을 지원할 뿐만 아니라, 각 사용자 취향에 맞는 환경을 선사하기 위해 사용자가 차량의 디스플레이 테마와 가속 및 감속 사운드를 설정할 수 있는 새로운 기능도 탑재된다. 

소니는 해당 차량을 통해 짧은 대기 시간, 큰 용량, 높은 속력이 특징인 5G 통신 등 이동 통신으로 차량을 클라우드와 연결해 차량 설정, 키 잠금, 사용자 설정 등을 동기화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OTA를 통한 업데이트 통해 지속적인 보안과 서비스 기능 및 부가 가치 제공할 수 있다고 밝혔다. 

한편 소니는 이번 CES를 통해 모빌리티 경험을 한층 더 발전시킬 새로운 사업을 가속화하기 위해 2022년 봄 '소니 모빌리티(Sony Mobility Inc.)'를 설립해 전기차 시장에 진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새롭게 설립되는 소니 모빌리티는 AI와 로봇 기술을 최대한 활용하고 모든 사람들이 로봇과 함께 조화를 이루며 살아가고, 사람들을 감동으로 채우며, 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세상을 실현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소니는 모빌리티 진화에 기여하는 비전-S와 더불어 자율주행 엔터테인먼트 로봇 ‘아이보(Aibo)’, 무인항공기(드론) ‘에어피크(Airpeak)’와 함께 다양한 분야에서의 새로운 가치 창출을 지속적으로 모색해 나아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LG에너지솔루션, 세계 최대 ESS 전시회 독일 ‘ees Europe 2022’ 참가
LG에너지솔루션이 2022년 11일부터 사흘간 독일 뮌헨에서 개최되는 세계 최대 ESS 전시회 ‘ees(electrical energy storage) Eur
조회수 28 2022.05.12.
글로벌오토뉴스
LeddarTech, LiDAR 센서 개발자용 자동차 등급 고정형 디지털 빔 스티어링 기술 LeddarSteer 출시
유연성과 강력함, 정확성을 갖춘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ADAS) 및 자율주행(AD) 센싱 기술 업체 데라테크(LeddarTech®) 가 2022년 5월 10
조회수 73 2022.05.12.
글로벌오토뉴스
베트남 빈패스트, VF 8/VF 9 유럽 시판 가격 발표
베트남 전기차 업체 빈패스트가 2022년 5월 10일, VF 8 및 VF 9 의 기술 정보와 함께 독일, 프랑스 및 네덜란드의 유럽 시장에서 배터리 대여에 대한
조회수 27 2022.05.12.
글로벌오토뉴스
미국 루시드, 독일 뮌헨에 유럽 첫 전시장 오픈한다
미국 전기차 스타트업 루시드모터스 2022년 5 월 13 일 뮌헨의 오데오광장 유럽 첫 스튜디오를 오픈한다고 발표했다. 이 럭셔리한 소매점은 고객이 상징적인 구
조회수 20 2022.05.12.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포드 퓨전 액티브
포드는 약 4년 전 크로스오버와 유틸리티 차량에 대한 급증하는 수요로 인해 머스탱과 포커스 액티브를 라인업의 모든 세단을 단종한다고 발표했다. 이와 함께 링컨
조회수 19 2022.05.12.
글로벌오토뉴스
BYD  재팬, 블레이드 배터리 탑재한 전기버스 일본 출시
BYD재팬이 2022년 5월 10일 일본 시장용 신형 전기 버스 J6와 K8을 발표했다. 예약은 5 월 10 일부터 접수되며 배송은 2023 년 말에 시작될
조회수 19 2022.05.12.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페라리 SF90 스페셜 버전
코드명 F173의 페라리 SF90은 곧 내부적으로 스페셜 버전용 F173VS라고 하는 더욱 강화된 형제모델을 받게 된다. SF90에서 가장 눈에 띄는 변화는 4
조회수 23 2022.05.12.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폭스바겐 에어로 B세단
폭스바겐의 전기 파사트가 2023년에 출시될 예정이다. 세단과 스테이션 왜건으로 제공되는 모델의 항속거리는 약 700km에 달할 것으로 보인다. 독일 뉘르부르크
조회수 33 2022.05.12.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 미국에 전기차 생산 공장
현대자동차가 미국에서 배터리 전기차를 생산하기 위한 공장을 건설할 계획이라고 로이터 통신이 보도했다. 현대자동차는 로이터 통신에 "곧 미국에서 새로운 EV 플랜
조회수 10 2022.05.12.
글로벌오토뉴스
더클래스 효성, 온라인 인증 중고차 구매 고객 대상  봄맞이 캠페인 진행
메르세데스-벤츠 공식 딜러 더클래스 효성이 온라인 인증 중고차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봄맞이 캠페인을 진행한다. 더클래스 효성은 오는 31일까지 메르세데스-벤츠의
조회수 10 2022.05.12.
글로벌오토뉴스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