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메르세데스-벤츠, ‘G 580 위드 EQ 테크놀로지’ 세계 최초 공개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3,312 등록일 2024.04.25.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메르세데스-벤츠는 ‘오프로더의 아이콘’ G-클래스의 첫 번째 순수 전기차 ‘디 올 뉴 메르세데스-벤츠 G 580 위드 EQ 테크놀로지(The all-new Mercedes-Benz G 580 with EQ Technology)’를 세계 최초로 공개한다고 24일 밝혔다.

‘디 올 뉴 G 580 위드 EQ 테크놀로지’는 각진 외형 디자인 등 기존 G-클래스에서 계승된 상징적 요소들과 새롭게 적용된 혁신이 함께 조화를 이루며 탄생됐다.

기존과 같은 사다리형 프레임 구조를 유지한 차체는 전기 구동 장치 탑재를 위해 개선 및 보강됐으며, 프레임에 결합돼 차량의 무게 중심을 낮춰주는 116 kWh 용량의 고전압 리튬 이온 배터리를 통해 WLTP 기준 최대 473km의 주행거리까지 제공한다. 또한, 차량에는 기존의 독립식 더블 위시본 전륜 서스펜션과 더불어 새롭게 개발된 견고한 리어 액슬의 조합이 함께 적용됐다.




새로운 전동화 G-클래스, 오프로더의 기준을 새로 정립하다

바퀴 가까이 위치한 4개의 개별 제어 전기 모터들을 통해 총 432 kW의 출력을 발휘하며, ‘로우 레인지(LOW RANGE) 오프로드 기어 감속’을 통해 유니크한 주행 경험과 차별화된 기능들까지 제공한다.

이를 통해 ▲ 단단하지 않거나 포장되지 않은 노면에서 차량을 거의 제자리에서 회전시키는 ‘G-턴(G-TURN)’ 기능과, ▲오프로드 주행 시 회전 반경을 크게 줄여주는 ‘G-스티어링(G-STEERING)’ 기능, ▲운전자가 지형 대처에 집중하는 동안 최적의 추진력을 유지해 주는 3단 지능형 오프로드 크롤링 크루즈 컨트롤 기능 등을 가능하게 했다.

또한 이미 검증된 기존의 성능처럼, ‘디 올 뉴 G 580 위드 EQ 테크놀로지’는 적정 노면에서 최대 100%의 등판능력을 구현하며, 최대 35도 경사면에서의 안정적 주행도 제공한다.

이 외에도 ▲기존보다 150mm 더 깊은 850 mm 최대 깊이까지 도하 주행이 가능하고 , ▲로우 레인지 오프로드 기어 시스템 탑재를 통해 고유의 감속비로 추진력을 증가시킬 뿐만 아니라, ▲‘지능형 토크 벡터링’으로 디퍼렌셜 락(Differential Lock) 기능을 구현토록 했다. 또한, ‘G-로어(ROAR)’를 통해 기존 G-클래스 특유의 주행 소리와 다양한 ‘이벤트’ 소리로 특별한 음향 경험까지도 제공한다.



디 올 뉴 G 580 위드 EQ 테크놀로지, 디자인 전통을 잇다

새로운 전동화 G-클래스 외관은 기존의 패밀리 룩을 잇는다. 여기에, 선택사양으로 제공되는 블랙 패널 라디에이터 그릴이 전기차만의 인상을 완성하며, 살짝 높아진 보닛과 후륜 휠 아치 플레어의 ‘에어 커튼,’ 후면의 디자인 박스 등 다양한 요소들이 기존 모델들과 차별화된 전기차 무드를 선사한다. 새로운 A 필러의 클래딩과 루프의 스포일러 립은 최적의 공기역학을 구현하는 데에도 도움을 준다.



다양한 기본사양 및 선택사양, 디지털 오프로드 경험

‘디 올 뉴 G 580 위드 EQ 테크놀로지’에는 MBUX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나파 가죽으로 감싼 다기능 스티어링 휠, 앰비언트 라이트가 기본 제공된다. 선택사양으로는 키리스-고(KEYLESS-GO), 온도 조절 컵 홀더, 부메스터® (Burmester®) 3D 서라운드 사운드 시스템, ‘투명 보닛’ 등이 제공된다. 새롭게 디자인된 오프로드 컨트롤 기능과 오프로드 콕핏 또한 선택사양으로 제공돼 오프로드 경험을 향상시킨다. 보다 다양한 기본사양과 전용 디자인 요소가 적용된 한정판 모델 ‘에디션 원(EDITION ONE)’도 함께 출시된다.

또한 마누팍투어를 적용하면 더욱 개인 맞춤화된 차량을 완성할 수 있다. 페인트 색상, 스페어 휠 링, 시트 그래픽, 스티칭 및 계기반 장식 등 백만개 이상의 색상 및 소재 조합이 가능하다.

메르세데스-벤츠 그룹 이사회 멤버 및 최고 기술 책임자(CTO) 마르쿠스 쉐퍼(Markus Schäfer)는 “G-클래스는 45년이 넘는 기간 동안 언제나 최신 주행 기술을 적용해왔다. 이번에 개별적으로 제어 가능한 4개의 전기 모터를 통한 혁신적인 시스템으로 차량의 성능을 다시 한번 새로운 차원으로 끌어올릴 수 있게 됐다”며, “익숙한 각진 외형 디자인은 유지하며 모두가 선호하는 G-클래스만의 특징을 충실히 구현했다”고 전했다.

‘디 올 뉴 G 580 위드 EQ 테크놀로지’는 올해 한국 시장에 출시될 예정이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명
    벤츠
    모기업
    Daimler AG
    창립일
    1883년
    슬로건
    The best or nothing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재규어 TCS 레이싱, 상하이 E-프리 더블 포디움 달성...팀 순위 1위 굳히기
[오토헤럴드 정호인 기자] 재규어 TCS 레이싱이 상하이에서 열린 2024 ABB FIA 포뮬러 E 월드 챔피언십 11ㆍ12라운드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며 팀
조회수 1,382 2024.05.30.
오토헤럴드
은색은 줄고 회색은 늘고, 자동차 10대 중 8대
[오토헤럴드 김흥식 기자] 자동차 외장 색은 여전히 흰색과 검정, 회색과 은색이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 4개의 그레이스케일(회색조) 비중은 2004년
조회수 1,436 2024.05.30.
오토헤럴드
[오토헤럴드 김훈기 기자] 페라리가 자연흡기 12기통 엔진을 탑재한 프론트 미드 2인승 '12칠린드리(12Cilindri)'를 아시아 최초로 한국에서 공개했다.
조회수 1,353 2024.05.30.
오토헤럴드
볼보자동차코리아, 장애 어린이 가족 및 사회복지 종사자를 위한 ‘유키 구라모토 콘서트’ 성료
볼보자동차코리아(대표: 이윤모)가 지난 29일 푸르메재단(상임대표: 백경학)과 함께 서울 마포구 신한카드 SOL페이 스퀘어에서 장애 어린이 가족 및 사회복지 종
조회수 1,379 2024.05.30.
글로벌오토뉴스
‘페라리 12칠린드리, 한국에서 아시아 최초 공개
페라리가 자연흡기 프론트 미드 12기통 2인승 모델 페라리 12칠린드리(Ferrari 12Cilindri)를 아시아 최초로 한국에서 공개했다. 30일(목) 인
조회수 1,454 2024.05.30.
글로벌오토뉴스
고령운전자 사고를 실질적으로 줄이는 방법은 최소한의 규제부터....
최근 급증하는 고령운전자 사고를 줄이기 위하여 조건부 면허를 도입하는 부분으로 시끄러웠다. 조건부 면허는 미국이나 캐나다 등 선진국에서 고령운전자의 상황을 판단
조회수 1,443 2024.05.30.
글로벌오토뉴스
지구를 더럽히는 주범
[오토헤럴드 김흥식 기자] 전 세계 신차의 절반을 SUV가 차지하면서 기후 위기의 심각한 원인이 되고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 국제에너지기구(IEA)가 28일(현
조회수 1,633 2024.05.30.
오토헤럴드
여기저기 日 욱일기 붙이고 도심 활보한 벤츠 차량에 분노...처벌법 만들어야
[오토헤럴드 정호인 기자] 차량의 앞과 뒷 유리에 일본 군국주의를 상징하는 욱일기(旭日旗) 스티커를 붙이고 도심을 활보하는 벤츠 차량에 분노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조회수 1,630 2024.05.30.
오토헤럴드
현대차, 美 청소년을 위한 최고의 자동차 어워드 7개 모델 최다 선정
[오토헤럴드 김흥식 기자] 현대차가 미국 청소년을 위한 올해 최고의 차(2024 Best Cars for Teens awards)' 어워드에서 최 가장 많은 7
조회수 1,580 2024.05.30.
오토헤럴드
럭셔리 전기차
[오토헤럴드 김훈기 기자] 캐딜락이 지난 23일 사전 계약에 돌입한 브랜드 첫 순수전기차 '리릭'을 일반에 공개하고 본격적인 국내 마케팅에 돌입했다. 캐딜락은
조회수 1,572 2024.05.30.
오토헤럴드
1764페이지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