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가속력 테스트해 봤더니 페라리 SF90 스트라달레 2.0초, 가장 느린 차 9.2초

오토헤럴드 조회 수3,966 등록일 2021.12.29.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페라리 SF90 스트라달레

미국 유명 자동차 전문지 카앤드라이버(Car and Driver)가 올해 실시한 200여 개 신차 가속력(정지상태에서 시속 60마일) 테스트 결과를 공개했다. 카앤드라이버에 따르면 200개 모델 가운데 17개가 3.0초 이내에 시속 60마일(96.56km/h)에 도달했다.

카앤드라이버 테스트 차량은 현대차 아반떼 SEL(수출명 엘란트라)와 같은 저가형에서 400만 달러(약 47억 원)가 넘는 파가니 와이라 BC 로드스터, 최고 출력이 1020마력에 달하는 테슬라 모델 S 플래드까지 다양한 신차가 포함됐으며 모두 같은 조건에서 테스트를 진행했다.

올해 테스트에서 가속력이 가장 뛰어난 모델은 페라리 SF90 스트라달레가 기록한 2.0초다. V8 4.0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을 탑재한 페라리 SF90 스트라달레는 프런트 액슬에 최고출력 133마력을 발휘하는 2개 모터와 엔진과 변속기 사이에 위치한 독립 모터로 986마력에 달하는 총 시스템 출력 성능을 갖추고 있다.

순수 전기차 테슬라 모델 S 플래드는 간발 차이인 2.1초를 기록했다. 세계에서 가장 빠른 차 가운데 하나인 부가티 시론과 대등한 가속력을 보여준 모델 S 플래드는 시스템 출력이 1020마력에 달한다. 포르쉐 911 터보 S 카브리올레와 911 터보가 각각 2.3초와 2.4초로 뒤를 이었다.

토요타 코롤라 크로스

슈퍼카 람보르기니 우라칸 STO는 BMW M5 CS, 메르세데스 AMG GT S, 포르쉐 파나메라 터보 S와 함께 2.6초를 기록했다. BMW M8 컴페티션 그란쿠페와 M5 컴페티션은 2.7초로 카앤드라이브가 올해 실시한 가속력 테스트 톱 10 마지막 순위에 이름을 올렸다.

가장 느린 차로는 닛산 센트라 SR 8.9초, 폭스바겐 티구안 9.1초 그리고 토요타 코롤라 크로스가 9.2초 순으로 각각 기록이 됐다. 코롤라 크로스는 북미 시장에서 가장 무난한 세단으로 이름을 날린 코롤라 크로스오버 버전으로 시속 110마일(177km/h) 도달에는 무려 39.9초가 걸렸다. 

앞에서 소개한 슈퍼카와 비교할 건 아니다. 크로스오버 구조 특성에 4기통 2.0리터 파워트레인이 낼 수 있는 적절한 가속력이고 그만한 SUV 대부분이 비슷한 기록을 낸다. 


정호인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테슬라 효과? 서유럽 신차 전기차 점유율 20%...사상 처음 디젤차 추월
지난해 12월 유럽 신차 판매에서 전기차가 처음으로 디젤차를 추월한 것으로 나타났다. 현지 시간으로 16일, 영국 파이낸셜타임즈는 전기차 시장 분석가 마티아스
조회수 64 2022.01.18.
오토헤럴드
[공수전환] 벽두에 붙은
새해 벽두 볼만한 싸움이 벌어진다. 주인공은 작년 글로벌 판매량(93만 6000대)이 100만 대에 근접하며 순수 전기차 가운데 가장 많은 실적을 기록한 공룡
조회수 112 2022.01.18.
오토헤럴드
폭스바겐, 8세대 신형 골프 끝판왕
폭스바겐이 다음달 8세대 골프의 새로운 고성능 모델 라인업 추가를 앞두고 티저 이미지를 최초 공개했다. 현지시간으로 15일, 폭스바겐은 자사 소셜미디어를 계정을
조회수 112 2022.01.18.
오토헤럴드
3월 공개되는 폭스바겐 마이크로버스
폭스바겐이 지난해 여름 독일 함부르크 일대에서 레벨 4 수준 자율주행 센서를 탑재한 마이크로버스 'ID. 버즈(ID. Buzz)' 테스트에 돌입한
조회수 110 2022.01.18.
오토헤럴드
[공수전환] 소형 SUV 하이브리드로 가성비 대결
국내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시장이 차급을 뛰어넘는 다양한 신모델 출시로 더욱 치열한 경쟁이 펼쳐지는 가운데 기존 디젤 엔진 기반 우수한 연료 효율성을
조회수 186 2022.01.18.
오토헤럴드
푸조 2023년 출시되는 BEV e-308, 주행거리 400km
2023년 출시될 푸조의 배터리 전기차 e-308의 1회 충전 주행거리가 400km에 달할 것으로 보인다. 영국의 자동차 전문지 오토카에 따르면 2023년 7월
조회수 84 2022.01.18.
글로벌오토뉴스
2022 올해의 차 후반기 1차 심사, 10개 브랜드 17대 통과
한국자동차기자협회(Korea Automobile Journalists Association, 회장 이승용)는 대한민국 최고의 자동차를 선정하는 2022 올해의
조회수 85 2022.01.18.
글로벌오토뉴스
테슬라 사이버 트럭 출시,  2023년 1분기로 연기
테슬라는 전기 픽업트럭인 사이버트럭의 초기 생산을 올해 말에서 2023년 1분기로 연기한다고 결정했다. 테슬라는 경쟁이 심화되고 있는 전기 픽업트럭 시장에서 경
조회수 80 2022.01.18.
글로벌오토뉴스
폴스타코리아, 100% 순수 전기차
폴스타(Polestar)가 1월 18일 서울웨이브아트센터에서 '폴스타 2’를 출시하고,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예약을 실시한다.폴스타 2는 브랜드 최초의 10
조회수 152 2022.01.18.
글로벌오토뉴스
BMW M의 고성능 PHEV SUV
BMW의 고성능 브랜드인 M은 2022년 내 미국 스파르탄버그 공장에서 BMW XM의 생산을 시작한다고 발표했다. BMW XM은 BMW 컨셉카 XM의 양산 버전
조회수 73 2022.01.18.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