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시승기] 10기통 자연흡기 비교 불가능 가속력 '아우디 R8 V10 퍼포먼스'

오토헤럴드 조회 수1,755 등록일 2021.06.03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직진 구간에서 가속페달을 바닥까지 밟으면 순식간에 200km/h에 도달하는 폭발적 가속력을 만날 수 있다. 최근 출시되는 고성능 전기차의 강력한 초반 토크와는 또 다른 매력을 전달할 뿐 아니라 이제는 보기 드문 자연흡기 대배기량 엔진 특유의 달리기 성능을 가감 없이 느낄 수 있다. 바닥에 깔리듯 낮은 차체는 안정적 직진 고속성능 뿐 아니라 코너링에서도 앞뒤 이상적 무게 배분과 함께 도로를 움켜쥐듯 빨려 나가는 이상한 경험이 가능하다. 

2006년 아우디 라인업에 첫 도입 후 지난 2015년 2세대 완전변경모델이 출시되고 지난 2월에는 국내에 부분변경된 V10 퍼포먼스가 선보이며 아우디 플래그십 고성능 슈퍼카 명맥을 잇고 있는 모델이 바로 '아우디 R8 V10 퍼포먼스'이다. 국내에서 영화 '아이언맨' 토니 스타크의 애마로 등장하며 널리 알려지기 시작한 아우디 R8은 어느새 '강남 슈퍼카'라는 별칭과 함께 입문용 슈퍼카 자리를 차지할 만큼 흔하게 만나는 차량이 됐다. 하지만 여전히 아우디 레이싱 DNA를 보여주는 대표적 모델로 자리하며 압도적 비쥬얼과 퍼포먼스를 내뿜는다. 

이제는 아우디 유일 자연흡기 엔진의 명맥을 잇고 있는 아우디 R8 V10은 독일 네카줄름 공장에서 공정의 약 80%를 수제작으로 제작될 만큼 섬세하고 엄격한 제작 과정속에 탄생한다. 강력한 드라이빙 퍼포먼스를 발휘하는 파워트레인의 경우 5.2리터 V10 가솔린 직분사 엔진과 듀얼클러치 방식 7단 S트로닉 변속기를 탑재해 최고 출력 610마력, 최대 토크 57.1kg.m의 강력한 성능을 발휘한다. 

정지 상태에서 100km/h 도달 시간은 3.1초, 최고 속도는 331km/h, 연비는 복합 기준 6.0km/ℓ에 이르며 아우디의 상시 사륜구동인 콰트로 시스템을 탑재해 주변 상황이나 운전자의 설정에 따라 액슬 간에 구동력을 다양하게 배분하며 뛰어난 안정성과 변속 퍼포먼스로 다이내믹한 주행 성능을 끌어내는 부분도 특징. 

여기에 외관 디자인은 전방 스포일러 및 후방 디퓨져에 카본 익스테리어 패키지와 카본 사이드 블레이드, 카본 사이드 미러 커버, 카본 엔진 컴포넌트 커버, 고정식 카본 리어윙 등으로 꾸밀 만큼 경량화에 집중하고 20인치 5 더블스포크 다이내믹 디자인 휠 및 모터스포츠 DNA를 담은 붉은색 브레이크 캘리퍼는 세련되면서도 고성능 모델다운 차별성을 선사한다.

전면부 다이내믹 턴 시그널이 적용된 LED 헤드램프와 테일램프는 시인성을 높여 안전한 주행을 도울 뿐 아니라, 아우디 라이트 기술과 디자인의 우아함을 시각적으로 표현한다. 또한 아우디 레이저 라이트를 탑재한 LED 헤드램프의 경우 일반 LED보다 향상된 밝기와 촘촘하게 배열된 광선을 통해 보다 넓은 가시 범위를 자랑한다. 또 후면부는 새로운 타원형 배기 파이프로 눈길을 끌고 측면은 카본으로 제작된 사이드 블레이드를 통해 압도적 분위기를 연출한다. 이 밖에도 전방 대형 공기흡입구는차체를 더욱 낮고 스포티하게 보이는 효과를 발휘한다. 

실내는 카본 트월 인레이를 비롯해 다이아몬드 퀼팅 나파 가죽 시트와 알칸타라 헤드라이닝, 나파 가죽 대시보드, 암레스트 및 도어 패널 등에 적용된 R8 퍼포먼스 디자인 패키지로 세련된 품질과 고급스러움을 확연히 보여준다. 또한 패들 시프트 및 엔진 스타트와 스톱 버튼을 탑재한 R8 퍼포먼스 다기능 스티어링 휠과 R8 스포츠 시트 등 레이싱 DNA를 담아 고성능 스포츠카다운 면모를 고스란히 드러낸다. 

여기에 도로에서 눈을 떼지 않고도 차량 대부분 기능을 쉽게 파악할 수 있는 디지털 계기판은 타코미터를 중심으로 토크, 중력, 랩 타임, 엔진 및 기어 오일 온도, 타이어 압력 및 온도 같은 여러 성능 수치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고 시인성 또한 뛰어나 운전에 보다 쉽게 집중이 가능하다. 

이 밖에도 아우디 R8 V10 퍼포먼스에는 1/1000초 단위로 서스펜션의 강성을 조절하는 마그네틱 라이드로 퍼포먼스 탑재로 승차감을 주행모드에 따라 자유롭게 조절 가능하며 주행 속도에 따라 스티어링 기어비를 변화시키는 다이내믹 스티어링이 정교하고 직접적인 스티어링 피드백을 제공한다.

또한 아우디 R8 V10 퍼포먼스에 장착된 초경량 세라믹 브레이크는 일반 스틸 브레이크 대비 70%나 가벼우면서 가혹한 브레이킹에도 완벽한 제동력을 보장해 보다 정교하고 안정적인 최적의 운행 성능을 선사한다. 아우디 R8 V10 퍼포먼스의 가격은 2억5757만원이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시승기] 랜드로버 디펜더 90. 9000만 원대를 수용할 수 있는 하나를 꼽는다면
랜드로버는 디펜더(Defender)였고 디펜더가 곧 랜드로버였다. 1948년 첫 차가 나왔고 긴 세월 간간이 있었던 어려운 시절을 버텨내게 해 준 모델이기도 하
조회수 360 2021-07-30
오토헤럴드
[시승기] 2세대 부분변경 아우디 Q5 45 TFSI 콰트로
아우디 Q5 45 TFSI 콰트로와 Q5 45 TFSI 콰트로 프리미엄 두가지 트림으로 선보이는 신차는 두 트림 모두 2.0L 직렬 4기통 가솔린 직분사 터보차
조회수 531 2021-07-28
오토헤럴드
[시승기] 메르세데스-AMG GLB 35 4메틱
삼각별 앰블럼에 AMG 달고 6000만원대 AMG "역동적 주행 감성을 전달하는 'AMG GLB 35 4메틱"을 만나 보시겠습니다.
조회수 389 2021-07-28
오토헤럴드
[시승기] 메르세데스-AMG GLB 35 4메틱
지난해 9월 벤츠 SUV 라인업에 신규 투입 후 브랜드를 대표하는 주력 SUV로 성장한 메르세데스-벤츠 'GLB'는 콤팩트카와 스포츠유틸리티차량(
조회수 661 2021-07-26
오토헤럴드
[시승기] 아우디 Q5 45 TFSI 콰트로 2세대 부분변경
아우디를 대표하는 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Q5'가 2세대 부분변경모델로 새롭게 출시됐다. 2008년 첫선을 보인 이후 프리미엄 SUV
조회수 955 2021-07-19
오토헤럴드
[시승기] 제네시스 eG80, 427km를 달리는 최초의 국산 프리미엄 전기차
AWD 단일 모델로 운영되는 eG80는 최대 출력 136kW, 최대 토크 350Nm의 힘을 발휘하는 모터를 전륜과 후륜에 각각 적용해 합산 최대 출력 272kW
조회수 1,429 2021-07-12
오토헤럴드
[시승기]
외관은 더욱 선명해지고 간결한 디자인을 통해 현대적인 감각을 발산한다. 실내는 현대적 편의사양과 디지털 장비로 가득하다. 그래도 남는 아쉬움이 있다.
조회수 1,301 2021-07-09
오토헤럴드
[시승기] 제네시스 eG80
제네시스 브랜드가 첫 순수전기차로 선보인 'G80 전동화 모델(ELECTRIFIED G80, 이하 eG80)'은 앞서 출시된 현대차 아이오닉 5,
조회수 2,385 2021-07-09
오토헤럴드
[시승기] 뉴 미니 부분변경 3종 시리즈
전 세계 자동차 시장이 더 크고 화려한 기능을 갖춘 스포츠유틸리티차량으로 쏠리는 추세 속에도 여전히 작고 불편하기만 한 소형차를 꾸준하게 선보이는 브랜드가 있다
조회수 1,328 2021-07-08
오토헤럴드
[시승기] XC90 B6 AWD 인스크립션
볼보의 플래그십 SUV 'XC90 B6 AWD 인스크립션'은 모듈형 SPA 플랫폼을 최초로 사용한 모델로 2016년 3월 2세대 완전변경모델이 국
조회수 1,620 2021-07-05
오토헤럴드
2년 전 시승기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