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푸조 208 & 2008 SUV, 세계 여성 기자가 선정한 ‘최고의 어반 카 & SUV’ 선정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401 등록일 2021.03.03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푸조 208과 푸조 2008 SUV가 ‘2021 여성 기자가 선정한 올해의 차(WWCOTY, Women’s World Car of the Year)’ 시상식에서 각각 ‘베스트 어반 카(Best urban car)’와 ‘베스트 어반 SUV(Best urban SUV)’ 부문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2009년부터 시작된 ‘여성 기자가 선정한 올해의 차’는 전 세계 여성 자동차 기자들이 진행하는 자동차 시상식이다. 올해는 38개국 50명의 기자들이 심사위원으로 참여했으며, 9개 부문별로 3개의 최종 후보를 가려 최고의 자동차를 선정한다.


푸조 208과 푸조 2008 SUV는 안전성, 편의성, 기술력 & 연결성, 가성비, 환경 영향, 디자인 등 다양한 항목에서 쟁쟁한 경쟁 모델들을 제치고 최고의 평가를 받았다. 두 모델은 브랜드 고급화 전략을 반영한 푸조 소형 라인업의 핵심 모델로, 새로운 파워트레인 전략에 따라 가솔린, 디젤, 전기 버전을 함께 출시하며 에너지 전환 시대에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이번 시상식은 9개 부문 선정 모델 중 최고의 모델을 가리는 ‘여성 기자가 선정한 올해의 차’ 최종 선정 만을 남겨둔 상태이며, 오는 3월 8일 ‘세계 여성의 날’에 발표될 예정이다.


한편, 푸조 208과 2008 SUV는 지난해 ‘2020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에서 제품 디자인상을 공동 수상했으며, 208의 경우 ‘2020 유럽 올해의 차’로 선정되는 등 브랜드 고급화 전략의 가치를 입증하고 있다. 국내에서는 세계적으로 인정 받고 있는 208과 2008 SUV를 비롯해 3008, 5008 SUV 등 강력한 SUV 라인업을 바탕으로 수입차 시장을 공략하고 있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자신의 신분을 제대로 밝혀야 안전하고 투명한 사회가 된다.
어두운 밤길을 다니면서 두려움이 없이 안전을 확보하는 것은 누구나 느끼는 기본 심리라 할 수 있다. 세계 각국에서 늦은 밤길을 안전을 확보하면서 다닐 수 있는
조회수 948 2019-09-02
글로벌오토뉴스
꺽고 덧칠하고 조명끄고, 심각한 자동차 번호판 훼손 행위
우리나라는 밤길 안전에서 매우 높은 점수를 받고 있지만 어두운 골목길은 아직도 두려움의 대상이다. 사각지대에 CCTV와 비상벨이 많아지고 여성안심귀가 등을 위한
조회수 1,418 2019-09-02
오토헤럴드
[구상 칼럼] 드림카로 불렸던 쌍용차 코란도..과연 미래의 코란도는...
전동화와 디지털 기술에 의한 자율주행과 차량공유가 미래의 자동차산업과 사람들의 자동차 이용 형태를 바꿀 것이라는 이야기는 이제 당연한 게 돼 버린 시대…
조회수 2,782 2019-08-28
데일리카
[김필수 칼럼] 정책도 없고·제도 전무하지만..클래식카 활성화 ‘절실’
자동차의 역사는 160년이 넘는다고 할 수 있다. 내연기관차의 역사가 약 130여년이지만 그 보다 앞서서 전기차가 운행되었다고 할 수 있다. 당시의 기술적인 한
조회수 1,684 2019-08-26
데일리카
12기통 골프(?)..‘말도 안되는’ 오버엔지니어링의 세계
지금 떠올려본다면, 상식적으로 판단하기 어려운 차들이 있다. 이름만 들어도 말도 안되는, 그런 자동차들 말이다. 이른바 ‘오버 엔지니어링’이다. 불필요하…
조회수 3,200 2019-08-26
데일리카
컨버터블의 디자인과 미세먼지
어느 새 선선한 기운이 다가오는 게 요즘은 절기의 변화가 피부로 느껴지는 때이다. 그렇지만 계절에 관계 없이 많은 사람들이 미세 먼지에 대한 경각심을 가지는 건
조회수 3,673 2019-08-23
글로벌오토뉴스
90. 중국, 일본의 잃어버린 30년을 되풀이할까?
일본은 GDP대비 국가 부채 비율이 237% 달하는 비정상적인 국가로 평가되고 있다. 미국이 105%, 한국이 40%, OECD 평균 110%인 것과 비교하면
조회수 2,434 2019-08-23
글로벌오토뉴스
역사 속으로 사라진 자동차 브랜드들
종종 오랫동안 보지 못했던 자동차를 도로 위에서 만나게 되는 경우가 있다. 출시된 지 긴 시간이 흘러 사라진 자동차 들도 있지만, 제조사나 브랜드가 없어져 역사
조회수 2,770 2019-08-23
글로벌오토뉴스
[김규훈 칼럼] 차주가 꼭 알아야 할..달라지는 자동차번호판
2019년 9월부터 도입되는 자동차번호판 체계의 달라지는 점, 번호판 변경을 위한 법적 조건과 차주가 알아야 할 사항들을 정리하였습니다. 자동차를 보유하…
조회수 4,780 2019-08-21
데일리카
우리나라 임금님과 대통령의 승용차는 처음부터 캐딜락 (상)
*1903년 고종 어차 캐딜락 임금님의 첫 자동차우리나라 정부 수뇌의 공식용 차는 처음부터 캐딜락과 깊은 인연을 맺었다. 1903년이었다. 이해 봄 우리 궁궐
조회수 1,427 2019-08-20
글로벌오토뉴스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