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파리의 패션과 클래식카의 만남 (1)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832 등록일 2020.11.20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1986년 클래식 패션 1930년형 롤스로이스 팬텀

1920~1930년대 파리 상류사회에서 유행했던 자동차와 여성의 의상패션을 조화시킨 종합예술 패션쇼가 1986년 어느 여름밤 파리의 샹드마르에서 호화롭게 열려 선남선녀들이 옛 향수에 파묻히게 했다. 프랑스의 고급 자동차잡지인 `오토모빌 크레식`지가 장애인 돕기 기금모집 자선쇼로 주최한 이 이색 패션쇼에는 20~50년대의 명차를 무대로 파리의 일류 디자이너들이 디자인한 고전~현대 의상들과 멋진 조화를 연출하여 황홀감을 금치 못하게 했다. 이것이 최초의 파리 모터패션 쇼였다.

1. 파리의 패션과 롤스로이스 팬텀Ⅱ와의 만남

파리의 기 라로슈가 디자인한 환상적인 갈손느 스타일의 흰색 이브닝 드레스는 1930년형 롤스로이스 팬텀Ⅱ 카브리올레의 흑색과 대조적인 앙상블을 이루도록 만들었다. 기 라로슈는 1920년대말~1930년대 초에 유행했던 슬림 엔드 롱 모드를 현대감각으로 롱과 숏 스타일로 디자인했다.

20세기 중엽까지 세계 최고의 품질로 명성을 얻었던 롤스로이스는 1930년까지 본 공장에서는 엔진 등 섀시만 만들었고 차체는 고객의 취향에 따라 차체 전문 업체에서 만들어 얹었다. 1929년에서 1935년 사이에 모두 1,670대만 생산된 롤스로이스 팬텀Ⅱ는 롤스로이스의 명작인 실버고스트에 성능을 더 높인 7668cc 130마력의 OHC엔진을 얹고 서스펜션을 향상시켜 승차감을 한 단계 높인 스포티한 스타일로 영국과 유럽 상류층 스포츠맨들의 인기를 독차지했던 프레스티지 카이다.

*1986년 클래식 패션 1936년형 벤츠 540K

2. 메르세데스와의 만남

파리의 디자이너 빠고 루앙느의 은색 엘레강스 나이트가운이 1936년형 메르세데스 벤츠 540k 카브리올레와 멋진 조화를 이룬다.

*1986년 클래식 패션 1953년형 벤틀리 R 쿠페

3. 벤틀리와의 만남

디자이너 비에르 바르망의 개성적인 핑크빛 이브닝 드레스는 1953년형 영국의 벤틀리 컨티넨탈 쿠페와 듀엣으로 최근 파리의 마리나 살롱전에 데뷔 인기를 끌었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i30의 단종과 한국의 해치백 디자인
지난 2016년 여름의 끝자락에 등장했던 현대자동차의 준중형 해치백 승용차였던 3세대 i30가 얼마 전 단종되었다. i30는 각각 2007년과 2011년에 나왔
조회수 104 13:50
글로벌오토뉴스
국내 연구진 또 성공?! 1만배 증폭, 자율주행, 태양광 전지 혁신 기술 개발
최근 자동차, 철강, 조선, 반도체, 배터리, 군수산업, IT 등 여러 분야에 걸쳐 우리나라의 강세가 이어지고 있다. 앞서 이야기한 분야는 세계 상위권으로 선진
조회수 61 13:50
다키포스트
132. 미국 중심에서 벗어나면 보이는 중국의 힘과 빅 데이터
2020년은 인류의 역사가 지속될 것인지에 대한 근본적인 질문에 직면한 해였다. 코로나19는 지금 이대로는 안 된다는 경종이다. 인간이 경제성과 효율성만을 중시
조회수 73 13:16
글로벌오토뉴스
[오토저널] 인도, 인도 자동차 산업
필자는 지난 3년간 인도 현지 자동차 업계에서 근무하며 보고 느낀 것에 대해, 인도라는 나라와 인도 자동차 산업의 주제로 소개하고자 한다. 인도라는 나라를 설명
조회수 46 13:15
글로벌오토뉴스
신의 손
*1941년, 43일만에 만든 지프를 낙찰 마감시간에 미 국방성으로 몰고 들어 오는 프로브스트 밴텀의 로이 에반스 사장의 기쁨은 하늘을 찌를 것 같았다. 막상
조회수 397 2021-01-15
글로벌오토뉴스
어쩌다가 K3랑 비교를.. 역대 최악의 벤츠, 신형 E 클래스
벤츠 E클래스는 프리미엄 후륜구동 준대형 자동차로 E세그먼트에 위치한 벤츠의 대표 모델 중 하나이다. 국내뿐만 아니라 언제나 글로벌 베스트셀러의 자리를 지키는
조회수 947 2021-01-15
다키포스트
[김흥식 칼럼] 방심한 토요타, 전기차 확전에 자동차 판세 대전환
폭스바겐과 GM 그리고 토요타는 오랜 시간 글로벌 자동차 빅3로 불렸다. 2000년대 들어 연간 판매량 1000만대 경쟁을 벌였고 전 세계 자동차 수요 30%
조회수 269 2021-01-15
오토헤럴드
뜬금없이 쏘나타와 스타렉스 수소차 개발중? 이유는 따로있다!
최근 언론을 통해 쏘나타와 스타렉스 수소전기차 (FCEV) 모델 출시가 이루어질 것이라 보도되었다. 이 소식에 갑자기 왜? 라는 물음을 던질 수밖에 없다.
조회수 947 2021-01-14
다키포스트
아이오닉 5 디자인 100% 예측, 티저 이미지로 살펴본 예상도
2년전, 2019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첫 공개된 45 EV 컨셉카를 기반으로 한, 아이오닉 5의 티저 이미지가 13일 공개됐다.
조회수 1,420 2021-01-14
다키포스트
컨셉을 잡기는 잡았는데... GV70을 보면 아쉬운 기분이...
작년 12월 8일 제네시스 GV70이 첫 공개가 됐고 곧이어 22일부터 판매를 시작했다. 판매를 시작하자마자 1만 대라는 판매고를 올리면서 화제의 중심이 되기도
조회수 920 2021-01-14
다키포스트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