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시시콜콜] 테슬라 완전자율주행 'FSD' 국내 사용 못하게 선제 조치해야

오토헤럴드 조회 수1,817 등록일 2020.10.26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테슬라 FSD(Full Self-Driving) 베타 버전이 도로 주행을 시작했다. 지난 10월20일, 제한적인 사람들에게 우선 배포된 FSD는 말 그대로 '완전자율주행'을 의미한다. 일런 머스크 CEO는 이번 주부터 FSD 배포 지역과 대상을 더 늘리겠다고 밝혔다. 베타 서비스 직후 인터넷에는 체험 영상이 속속 올라오기 시작했다. 

차선과 간격을 유지하고 차로를 변경할 수 있는 것이 지금까지 나온 지능형주행보조시스템(ADAS)이었다면 테슬라 FSD는 정해진 목적지까지 스스로 표지판, 신호등을 인식하고 교차로에서 방향을 전환하고 차로를 변경하는 수준으로 발전했다. 인터넷 영상을 보면 FSD는 고속, 일반 도로에서 비교적 안정감있게 주행하는 모습이 등장한다. 

테슬라 FSD는 완전자율주행 시대로 가는 중요한 전환점이 될 것으로 보인다. 주요 완성차, 그리고 IT 기업들이 시범 주행에 머물고 있는 완전자율주행이 고속도로와 일반도로에서 실현됐다는 점에서도 높게 평가 받을 일이다. 테슬라는 FSD 베타 패키지를 처음 8000달러에서 2000달러를 올린 약 1만 달러(한화 약 1153만원)에 판매할 예정이다. 테슬라가 가격을 올리고 추가 기능 업데이트에 따라 또 가격이 오를 공산이 큰데도 FSD에 대한 관심은 식지 않을 전망이다.

이런 상황에서 미국 교통 안전 당국은 우려를 나타내고 있다. 테슬라는 FSD 프로그램 업데이트 운전자에게 완전자율주행을 구현할 수 없으며 따라서 운전자가 항시 통제가 가능한 상태를 유지하도록 경고하고 있다. 완전자율주행이라고 광고하고 다르지 않은 용어를 버젓이 쓰면서 완전자율행이 아니고 상시 운전 개입을 운운한 것은 만약 사고가 났을 때 면책을 위한 형식적 경고다.  

미국 NHTSA(국립고속도로교통안전국)를 포함한 여러 교통안전 기관들은 테슬라가 '완전자율주행(Full Self-Driving) 이라는 표현을 쓰고 있는 것에 특히 우려를 하고 있다. 테슬라는 FSD 명칭 표기보다 작은 크기로 "현재 활성화된 기능(FSD)는 운전자 감독이 필요하고 완전자율이 가능하지 않다"라는 경고만 하고 있을 뿐, 대부분이 그렇게 오도할 수 있도록 무책임한 마케팅을 벌이고 있다.

FSD 사용을 허가한 NHTSA는 "많은 사람들이 FSD를 완전자율주행으로 오인할 가능성이 매우 높다"라며 "테슬라에 대한 감시를 강화하고 위험한 운전 행위에 대한 감독과 관리,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말했다. NHTSA는 특히 "오늘날 어떤 곳에서도 스스로 운전을 할 수 있는 차는 없다"라고도 말했다. 그러면서도 NHTSA가 FSD를 승인한 것은 새로운 기술 규제로 혁신을 억압한다는 비난을 받기 싫어서 였다.

이 때문에 미 연방교통안전위원(NTSB)는 "테슬라가 단순 운전보조시스템을 오토파일럿이라고 호도한 명칭을 사용하면서 3명의 운전자가 사망했다"라며 "완전자율주행으로 오인하기 쉬운 FSD는 앞으로 더 치명적인 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며 테슬라와 NHTSA가 도로 주행을 시작하고 이를 승인한 것에 강한 불만을 나타내고 있다.

이런 우려와 별개로 테슬라 FSD는 지금까지 등장한 운전 보조시스템 ADAS보다 앞선 것은 분명하지만 명칭과 같은 의미인 '완전자율주행'과는 거리가 멀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완전자율주행은 자동차가 보조나 안전 요원 개입없이 스스로 운전을 하는 것을 얘기하지만 FSD는 여전히 인간이 감시하고 돌발 상황이나 부정확한 동작에 즉각 개입이 필요한 일부 자동운전 시스템 수준으로 봐야 한다는 것이다.

인터넷에 등장한 여러 영상을 살펴보면 출발지에서 목적지까지 이동하는 도중에 운전자가 간혈적으로 스티어링 휠을 제어하는 모습들이 나온다. 도로변 장애물을 차량으로 인식하거나 그대로 돌진하고 교차로에서 급제동을 하는 모습도 찾아 볼 수 있었다. 도로 차선이 명확하지 않거나 혼잡할 때, 차로를 변경할 때 불안정한 모습들도 보인다. 언젠가는 테슬라 FSD가 국내에서도 서비스들 시작할 것이다. 

테슬라 FSD는 운전자 개입이 반드시 필요하고 사고가 났을 때 모두 운전자 책임인 레벨2 자율주행차로 봐야 한다는 것이 공통된 전문가 의견이다. 따라서 우리는 테슬라가 완전자율주행차, FSD라는 용어를 버젓이 사용하는 것을 규제하는 선대응이 필요하다. 업계 관계자는 "용어 때문에 자율주행을 시도하거나 호도하는 운전자가 많아질 것"이라며 "테슬라가 완전자율주행이라는 용어를 사용하지 못하도록 정부가 미리 규제하고 사고시 책임 관계도 명확하게 할 수 있도록 미리 대응할 필요가 있다"라고 말했다.

또 하나 첨언을 하자면 웨이모(Waymo)와 우버(Uber)는 보조 운전자 또는 안전 요원이 탑승하지 않은 진짜 자율주행차 상용 서비스를 이미 시작했다. 이 가운데 웨이모는 크라이슬러 퍼시픽 하이브리드를 이용한 자율주행차로 가장 먼저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에서 일반인 대상 무인 자율주행차 상용 서비스를 시작했다. 테슬라가 처음도 아니고 따라서 혁신일 것도, 기술적 우위에 있지 않다는 얘기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20.10.29
    일론머스크는 선구자가 아니라 악질 약팔이새끼임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20.12.01
    무논리 ;; 말하는 수준;;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볼보자동차, 세이프티 센터 충돌 연구소 건립 20주년 맞아
볼보자동차가 올해 볼보자동차의 세이프티 센터 충돌 연구소(Volvo Cars Safety Centre crash lab)가 20주년을 맞았다고 밝혔다. 볼보자동
조회수 152 2020-12-04
글로벌오토뉴스
코로나 19 확산으로 유럽 중고차 시장 활기
시장 조사 기관인 IHS 마크잇과 온라인 중고차사이트인 오토 스카우트 24의 조사결과에 따르면, 유럽 전역에서 중고차 등록이 급격히 상승하고 있다. 중고차 인터
조회수 148 2020-12-04
글로벌오토뉴스
11월 미국 자동차 판매, 코로나 재확산으로 다시 감소세
시장 조사 기관인 워즈 인텔리전스에 따르면 11월 미국 자동차 판매가 코로나 19 확산으로 감소세로 돌아섰다. 미국 자동차 판매는 코로나 바이러스의 영향으로
조회수 128 2020-12-04
글로벌오토뉴스
파격적인 부분 변경, 2021 쌍용 렉스턴 2.2 디젤 시승기
쌍용자동차의 대형 SUV 렉스턴의 부분 변경 모델을 시승했다. 앞 얼굴의 완전한 변화, 실내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중심으로 한 커넥티비티 기능의 진화, 그리고
조회수 330 2020-12-04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푸조 3세대 308
푸조의 3세대 308이 개발 중에 있다. 북극권 근처에서 카메라에 포착된 푸조의 3세대 308은 외관의 근본적인 변화는 없어 보인다. 차체 크기도 비슷하며 신세
조회수 110 2020-12-04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DS 4
PSA그룹 DS 브랜드의 라인업 확대는 완전히 새로운 DS 4 및 DS 4 크로스백으로 계속될 예정이며, 그 프로토 타입이 스웨덴 겨울 원더랜드에서 테스트되고
조회수 106 2020-12-04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BMW 2시리즈 쿠페
재 설계된 BMW 4 시리즈 쿠페가 몇 주 전에 생산에 들어 갔으며 이제는 차세대 2 시리즈 쿠페로 관심을 돌리고 있다. 북극권에 가까운 눈길에서 테스트를 받은
조회수 93 2020-12-04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BMW X8
BMW는 아직 그 존재를 인정하지 않았지만 이 새로운 스파이 샷은 바이에른 자동차 제조업체가 X7보다 더 크고 고급스러운 새로운 플래그십 X8 SUV를 개발하고
조회수 160 2020-12-04
글로벌오토뉴스
겨울철 차량 관리, 필수 용품으로 시작해 볼까?
겨울은 차량 관리에 있어 고역인 계절이다. 결빙된 도로를 제동거리에 주의하며 안전하게 주행해야 하고, 차가운 기온에 타이어의 공기압이 낮아져 접지력이 약해질 수
조회수 119 2020-12-03
다나와
겨울철 미세먼지 공습, 에어컨히터 필터 냄새 나면 바로 교체해야
겨울마다 반복되는 ‘삼한사미(3일은 한파, 4일은 미세먼지)’로 인해 겨울철 차량 실내 공기 관리의 중요성이 높아진 가운데, ‘차량용 공기청정기’와 ‘에어컨히터
조회수 186 2020-12-03
오토헤럴드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