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국내 픽업 트럭 시장 5만대를 넘긴다.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1,559 등록일 2020.10.19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김 필 수 (김필수 자동차연구소 소장, 대림대 교수)

국내 픽업 트럭 시장이 크게 성장하고 있다. 약 3~4년 전만 하여도 유일하게 쌍용 코란도와 렉스턴 스포츠 모델 중심으로 한 픽업트럭 시장이 주도권을 쥐고 움직였다고 할 수 있다. 매년 큰 시장은 아니지만 매달 1~2천대 시장으로 꾸준하게 시장 개척한 부분은 주목할 만하고 칭찬할 만한 부분이라 할 수 있다. 이러한 시장이 최근 매달 3~4천대 시장으로 성장하였다. 연간 4만대 수준으로 어느 제작사도 그냥 지나치기 어려울 정도로 성장 가능성이 커지고 있는 것이다.

이미 2~3년 전부터 국민소득 3만 달러 수준으로 도약하면서 오토캠핑 문화가 태동되는 특성으로 인하여 조짐은 나타나고 있었고 올해 초 코로나19로 인한 나만의 안전한 이동 수단과 안전한 교외 활동이라는 특성이 맞아떨어지면서 픽업트럭 시장은 크게 성장하기 시작했다. 더욱이 ‘차박’이라는 오토캠핑에 대한 일반인의 욕구가 커지면서 단순히 매니아들을 위한 차종만이 아닌 범용화된 시장으로 성장하기에 이르렀다,

현재 글로벌 시장에서 픽업트럭 시장의 주도권은 미국이 쥐고 있다고 할 수 있다. 다른 국가와 달리 미국만의 독특한 시장을 형성하면서 픽업트럭 시장만 수백 만대 이상을 차지하고 있고 해외 제작사에 자국 시장을 열어주지 않은 경우가 미국이라 할 수 있다. 한·미FTA를 통하여 유일하게 미국 픽업 트럭 시장을 열어주었으나 트럼프 대통령이 재협상을 진행하면서 20년을 연장할 정도로 자국의 픽업 트럭 시장은 절대적인 영역이라 할 수 있다.

반면 국내 시장도 크지는 않지만 태동단계를 넘어 성장 가도를 달리기 시작했다. 다소 남성적인 특성과 소소하지만 나만의 생활방식을 고수하는 매니아를 중심으로 일반인이 가미하는 형태라 할 수 있다. 현재의 국내 픽업 트럭 시장은 3파전으로 커지고 있다.

전통적인 쌍용의 렉스턴 스포츠 칸을 중심으로 작년 도입된 쉐보레의 콜로라도와 현재 진입을 시작한 지프 글라디에이터라 할 수 있다. 각각의 특징과 색깔이 다르고 옵션과 가격대가 다른 만큼 자신에게 맞는 픽업 트럭을 고르는 재미가 커지고 있다고 할 수 있다. 여기에 머지 않아 현대차의 싼타크루즈가 가세하고 기아차도 고민을 하는 만큼 더욱 시장은 커질 것이고 포드 등도 가세하면서 더욱 다양한 차종으로 확대될 것이 확실하다고 할 수 있다.

지금의 추세라면 연간 4만대 수준에서 5만대 이상으로 확실히 커진다고 할 수 있다. 단순히 일시적인 현상이 아닌 나름대로의 트림을 형성하면서 고정된 시장으로의 의미를 부여하고 싶다. 물론 아직은 가솔린과 디젤이라는 한계성도 있다고 할 수 있다. 국산은 디젤엔진 중심으로, 수입차는 가솔린엔진을 중심으로 성장하는 시장이나, 친환경차로의 의미는 아직 약하다고 할 수 있다. 즉 하이브리드 전기차나 배터리 전기차 등 미래 지향적인 부분은 약하다는 한계점은 크다고 할 수 있다. 향후 시장형성과 함께 방향성을 제고해야 하는 이유라 할 수 있다.

물론 작년 테슬라에서 방탄 전기차인 ‘사이버 트럭’이 공개되면서 전 세계적으로 50만대 이상을 계약고를 올리고 있는 부분은 참조할 만한 부분이라 할 수 있다. 이미 모델3 등을 통하여 입증된 테슬라는 하늘 높을 줄 모르고 주가가 상승하고 있고 사이버 트럭도 친환경 픽업 트럭 시장을 여는 중요한 모델로 자리매김할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는 것이다.

앞으로 수년 이내에 픽업 트럭 시장도 친환경화가 확실히 주도권을 쥐면서 움직일 가능성도 커지고 있다고 하겠다. 시장을 커지면 당연히 글로벌 제작사가 달려들고 친환경성은 이제 기본 요건인 만큼 다양성과 함께 미래 지향성으로 커진다고 할 수 있다.

현대차도 미국의 픽업 트럭 시장의 거대함을 느끼고 있고 중요성도 알고 있는 만큼 싼타크루즈를 시작으로 친환경화로 갈 것으로 예상된다. 이미 1톤 전기 픽업 트럭인 현대차 포터와 기아차 봉고가 출시되어 인기를 끌고 있는 만큼 향후 전기 픽업 트럭으로의 전환은 어려운 일이 아닐 것이다. 문제는 시장 확장성과 친환경 주도권이라 할 수 있다.

국내 픽업 트럭 시장은 중요한 잣대가 될 것이다. 크지 않은 시장이나 글로벌 시장에서 강력한 테스트 배드인 만큼 확실한 국내 소비자의 눈도장을 찍고 해외 시장 진출을 자신 있게 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이번 국내 픽업 트럭 3파전이 5파전 이상으로 커지기를 바라면서 동시에 픽업 시장도 5만대, 아니 8만대를 넘는 시장으로 성장하기를 바란다. 필자의 바램은 국내 신차 시장 200만대 넘는 중견 시장으로 커지기를 바란다는 것이다. 코로나19로 인한 글로벌 펜데믹으로 글로벌 수요가 급감하는 상태에서 국내 200만대 신차 시장 오픈은 중요한 기반이 될 수 있기 때문이다. 국내 픽업 트럭 시장 확대도 이러한 흐름에 큰 흐름이 되기를 바란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포르쉐코리아, 자사 최초 순수 전기 스포츠카 ‘포르쉐 타이칸’ 국내 공식 출시
포르쉐코리아가 26일 자사 최초의 순수 전기 스포츠카 ‘포르쉐 타이칸(Porsche Taycan)’을 국내 공식 출시한다고 밝혔다. 포르쉐코리아 홀가 게어만 대
조회수 1,555 2020-11-26
글로벌오토뉴스
폭스바겐코리아 7세대 신형 제타 고객 인도 개시
폭스바겐코리아는 지난 10월 15일 국내 첫 선을 보이며 수입 세단의 대중화를 알린 7세대 신형 제타의 론칭 에디션 2,650대의 사전 계약을 완료하고 금일부터
조회수 1,210 2020-11-25
글로벌오토뉴스
기아차, 5세대 신형 스포티지 뉘르부르크링에서 저속 주행하는 이유
기아자동차 콤팩트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스포티지' 5세대 완전변경모델이 내년 상반기 국내 시장에 출시될 예정인 가운데 독일 뉘르부르크링에서
조회수 1,248 2020-11-25
오토헤럴드
오리지널 고성능, 현대차 아반떼 N 티저 공개...최종 점검 중
고성능 라인업을 재정비하고 있는 현대차가 가장 대중적인 고성능 모델로 공을 들이고 있는 아반떼 N 티저를 공개했다. 아반떼 N은 8단 습식 DCT와 최고출력 2
조회수 4,218 2020-11-17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OECD 1위 보행 중 노인 교통사고 사망자 10월~12월 최다
노인 보행자 사망자수가 OECD 회원국 중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난 가운데 10월에서 12월 사고가 가장 많은 것으로 조사돼 주의가 요구된다. 도로교통공단이 최
조회수 8 09:16
오토헤럴드
‘20년 10월말 기준 교통사고 사망자, 전년 동기대비 5.5% 감소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와 경찰청(청장 김창룡)은 올해 10월말 기준 교통사고 사망자 수는 전년 동기(‘19.1~10월, 2,739명)에 비해 5.5% 감소한
조회수 431 2020-11-27
글로벌오토뉴스
노재팬 영향 관심도 뚝, 수입차 사겠다 46.6%에서 36.2%로 폭락
새 차를 살 때 수입차를 선택하겠다는 사람이 눈에 띄게 줄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7일 소비자 조사 전문기관 컨슈머인사이트에 따르면 2001년부터 매년 7월
조회수 2,119 2020-11-27
오토헤럴드
국토부, 화물차 자율협력 군집주행 최초시연...화물차 대형사고 감소 기대
국토교통부가 26일 일반 차량이 주행하는 공용도로에서 자율협력주행 기반 화물차 군집주행을 최초로 시연해 한 단계 발전한 자율협력주행 기술을 선보였다. 화물차 군
조회수 286 2020-11-26
오토헤럴드
국토부, 르노삼성차 구형 SM3 등 총 6개사 16만3843대 리콜
국토교통부가 국산 및 수입산 자동차 그리고 이륜차 등 총 19개 차종 16만3843대를 리콜한다고 25일 밝혔다. 르노삼성차 SM3 Ph2 8만1417대는 유효
조회수 231 2020-11-26
오토헤럴드
현대차 투싼 · 기아차 스팅어, 전자제어 유압장치 합선으로 화재 가능성
국내 시장에 판매된 현대자동차 투싼, 기아자동차 스팅어 일부 모델에서 전자제어 유압장치(HECU) 합선으로 인한 화재 가능성이 발견되어 리콜에 들어간다. 25일
조회수 336 2020-11-26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폭스바겐, 유럽과 미국시장 파사트 세단 판매 중단한다.
폭스바겐이 유럽과 미국시장에서 파사트 세단의 판매를 중단할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소형 배터리 전기차 라인업 확대를 선언한 폭스바겐은 세단의 수난 시대에 어쩔
조회수 10 09:16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 세타2 GDi 늑장 리콜, 美 NHTSA 1500억원 과징금
현대차와 기아차가 세타2 GDi 결함과 관련한 늑장 리콜로 미국 교통당국으로부터 거액 과징금을 부과 받았다. 미국 도로교통국(NHTSA)는 27일(현지시각),
조회수 11 09:16
오토헤럴드
쏘렌토, 영국 유력 자동차 전문 매체 선정 ‘올해의 차’ · ‘최우수 대형 패밀리카’ 2관왕 수상
기아자동차는 플래그십 SUV모델 쏘렌토가 25일(현지시각) 영국 온라인 자동차 전문 평가 사이트 카바이어(Carbuyer)가 주관하는 ‘2021 카바이어 어워드
조회수 785 2020-11-27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현대자동차 순수 전기차 코나 일렉트릭이 유럽 그린 NCAP(Green NCAP) 평가에서 르노 조에와 함께 최고 모델로 선정했다. 그린 NCAP은 충돌 테스트를
조회수 771 2020-11-27
오토헤럴드
테슬라 뜯겨져 나가는 유리 지붕 이유가 있었네, 모델 X 등 리콜
미국 전기차 기업 테슬라의 모델 X, 모델 Y 일부 차량에서 루프 부품 및 볼트 조임 결함이 발견되어 리콜이 실시된다. 현지 시간으로 25일, 미국 도로교통안전
조회수 549 2020-11-26
오토헤럴드
닛산이 최근 공개한 픽업트럭
국내에 병행 수입되기도 했던 닛산 나바라(NABARA, 해외 일부 지역에서는 프런티어로 불린다) 신형이 공개됐다. 나바라는 프레임 보디에 큰 사이즈를 가진 픽업
조회수 247 2020-11-26
오토헤럴드

최신 시승기

브랜드 리더, 2021 미니 쿠퍼 S 컨트리맨 ALL4 시승기
미니의 크로스오버 컨트리맨 부분 변경 모델을 시승했다. 내외장을 일신하고 파워트레인의 친환경성을 높인 것이 포인트다. BMW그룹의 전동화를 위해 다양한 역할을
조회수 13 09:16
글로벌오토뉴스
2세대 부분변경 미니 컨트리맨, 지금까지 이런 SUV는 없었다
2011년 라인업에 합류 후 글로벌 시장 누적 판매 54만대를 달성 중인 '미니 컨트리맨'은 명실상부 브랜드를 대표하는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이다
조회수 17 09:16
오토헤럴드
황소로 돌변한 쏘나타 N 라인, 인제 서킷
현대차 N, 알버트 비어만(현대기아차 연구개발본부장)사장을 중심으로 하는 고성능 전담팀이 있다. 세계 모터스포츠에서 가혹한 랠리 중 하나로 꼽히는 WRC(Wor
조회수 470 2020-11-26
오토헤럴드
캐딜락다운 주행성, 캐딜락 CT5 350T 시승기
캐딜락의 중형 세단 CT5를 시승했다. CTS의 후속 모델로 2019 뉴욕오토쇼를 통해 데뷔한 모델이다. 전체적으로 신세대 캐딜락의 패밀리 룩을 채용하고 있으며
조회수 677 2020-11-20
글로벌오토뉴스

전기차 소식

[EV 트렌드] 폭스바겐 ID.3, 르노 조에 제치고 유럽 전기차 판매 1위
폭스바겐의 첫 번째 순수전기차 'ID.3'가 10월 유럽 시장에서 가장 많이 판매된 전기차에 이름을 올렸다.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유럽 시장 친환
조회수 382 2020-11-27
오토헤럴드
코미디보다 더 웃긴 테슬라 모델 S
테슬라 모델에서 또 지붕이 뜯겨 나가는 황당한 일이 발생했다. 중국 현지 소식통에 따르면 고속도로를 달리던 모델 S 유리 지붕이 갑작기 하늘로 날아가는 영상이
조회수 414 2020-11-26
오토헤럴드
포드, 배터리 전기차 머스탱 마하-E 예상 항속거리 달성
포드가 2020년 11월 23일, 2021년형으로 12월 출시 예정인 배터리 전기차 머스탱 마하-E가 EPA 예상 항속거리 등급을 충족해, RWD로 1회 충전
조회수 299 2020-11-25
글로벌오토뉴스
2020년 1~9월 전세계 전기차 그룹 순위에서 현대기아 4위로 선전
(출처: 2020년 11월 Global EV and Battery Shipment Tracker, SNE리서치)2020년 1~9월 전세계(77개국)에 판매된 전
조회수 250 2020-11-24
글로벌오토뉴스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판스프링만의 문제가 아니다. 화물차 적재방법부터 선진형으로 바꾸어야 한다.
김 필 수 (김필수 자동차연구소 소장, 대림대 교수) 현재 대한민국의 교통안전은 예전과 달리 많은 발전을 이루어 선진형으로 탈바꿈하기 시작했다고 할 수 있
조회수 11 09:17
글로벌오토뉴스
[시시콜콜]
자동차 브랜드에는 또 다른 브랜드가 있다. 우월성을 과시하기 위한 고성능 또는 프리미엄 디비전이다. 메르세데스 벤츠 AMG, BMW M, 아우디 스포츠, 렉서스
조회수 261 2020-11-26
오토헤럴드
[김흥식 칼럼] 냉혹한 환경 규제로 시작된 혼란스러운 판세 예상도
'클린 디젤'로 포장해 전 세계에 경유차를 팔아왔던 유럽 자동차 제작사들이 전기차 경쟁을 벌이고 있다. 독일 3대 메이커 폭스바겐과 메르세데스 벤
조회수 292 2020-11-24
오토헤럴드

테크/팁 소식

똑똑해지는 제네시스 GV70, 지문인증에 수면 상태 체크 레이더 센서
내달 국내 시장 출시 예정인 제네시스 브랜드 두번째 스포츠유틸리티차량 'GV70'에 생체 인식을 활용해 편의성과 안전성을 향상시킨 지능형 자동차
조회수 1,361 2020-11-26
오토헤럴드
[오토저널] 수소전기자동차의 에너지와 열관리의 필요성
친환경, 지능형 자동차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높아지면서, 내연기관과 화석연료에 거의 전적으로 의존했던 기존의 자동차 구동계가 전동기와 전기로 서서히 대체되기 시
조회수 277 2020-11-25
글로벌오토뉴스
국제 환경기준을 맞출 수 있는 국내 내연기관차의 최후 방법은?
김 필 수 (김필수 자동차연구소 소장, 대림대 교수) 이상기온으로 인한 각국의 피해가 점차 늘어나고 있다. 국내의 경우도 올 여름 50일 이상의 장마기간으
조회수 357 2020-11-23
글로벌오토뉴스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