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현대기아차, 파워트레인 담당에 '알렌 라포소' 부사장 임명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488 등록일 2020.09.28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현대·기아자동차는 연구개발본부 파워트레인 담당에 알렌 라포소(Alain Raposo) 부사장을 임명한다고 25일(금) 밝혔다.

알렌 라포소 부사장은 르노, 닛산, PSA 등 주요 완성차 업체에서 30여년간 파워트레인, 전기차, 배터리 등의 연구개발을 주도한 전문가로, 최근까지 PSA에서 파워트레인·배터리·섀시 개발 총괄을 담당했다.


9월28일(월)부로 현대차그룹에 공식 합류하는 알렌 라포소 부사장은 연구개발본부에서 엔진 및 변속기 개발 부문과 전동화 개발 부문을 총괄하는 파워트레인 담당을 맡게 된다.


현대·기아차는 알렌 라포소 부사장의 전문성과 경험이 파워트레인 분야에서 글로벌 기술 리더십을 공고히 하는데 일조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알렌 라포소 부사장이 엔진·변속기 등 내연기관뿐만 아니라 배터리·모터 등 전동화 시스템 개발 분야에서도 많은 경험을 축적한 전문가로 정평이 나 있는 만큼, 현대차그룹의 아키텍처 기반의 차세대 파워트레인 개발 및 전동화 전략 추진에 있어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할 적임자로 판단해 영입한 것이라고 회사는 밝혔다.


알렌 라포소 부사장은 1987년 르노에 입사한 이후 주로 엔진 개발 업무를 맡았으며, 2005년에는 닛산으로 자리를 옮겨 파워트레인 개발을 담당했다.


2008년부터 2017년까지 르노-닛산 얼라이언스에서 두 회사의 시너지 극대화를 위한 파워트레인 전략 수립 및 연구개발을 담당했고, 특히 2014년부터는 기존 파워트레인 개발과 더불어 전기모터, 배터리 등 전기차 관련 기술의 개발 업무까지 전담했다.


2017년에는 PSA에서 전기차 프로그램 개발 및 e모빌리티 전략 수립 등을 주도했으며, 2018년부터 최근까지 내연기관 및 전동화 모델의 파워트레인·배터리·섀시 개발을 총괄하는 역할을 수행했다.


알렌 라포소 부사장의 영입을 계기로, 현대차그룹은 전동화 전략 추진을 가속화는 동시에 자동차 기술의 근간인 파워트레인 분야의 글로벌 기술 리더십 역량도 한층 높여가는 균형 있는 개발 전략을 지속해 나갈 계획이다.


무엇보다 전동화 시장의 리더십을 확고히 하기 위해 현대차그룹은 전용 플랫폼 개발과 핵심 전동화 부품의 경쟁력 강화를 바탕으로, 2025년까지 총 23종의 전기차 모델을 운영하는 등 전동화 추진 계획을 갖고 있다.


현대·기아차 연구개발본부 알버트 비어만(Albert Biermann) 사장은 “알렌 라포소 부사장이 현대차그룹에 합류하게 돼 기쁘다”며 “특히 그가 가진 파워트레인 전동화 분야 경험은 ‘스마트 모빌리티 솔루션 기업’으로의 혁신을 보다 가속화하는데 일조할 것”이라고 기대감을 밝혔다.


알렌 라포소 부사장은 “글로벌 자동차산업에서 가장 빠른 성장을 이뤄온 현대차그룹의 일원이 된 것은 영광”이라며 “모든 열정과 노하우를 쏟아 파워트레인 분야 기술 개발에 기여하고, 나아가 회사의 지속가능한 모빌리티 전환에도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차그룹은 연구개발부문에 글로벌 최고 전문가를 영입해 주요 핵심부문의 총괄 책임자로 임명하는 등 핵심 역량 강화에 힘쓰고 있다.


현대·기아차는 연구개발본부장에 BMW 출신 알버트 비어만 사장을 임명한 것을 비롯해 상용개발담당에 다임러 출신의 마틴 자일링어 부사장, 현대디자인담당에 벤틀리 출신 이상엽 전무, 기아디자인담당에 인피니티 출신의 카림 하비브 전무 등을 선임한바 있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현대차, 돌연 연기된 E-GMP 플랫폼 공개. 짐작되는 아이오닉 5 디자인
당초 지난 21일로 예정됐던 현대자동차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 모듈에 대한 공개 일정이 알 수 없는 이유로 무기한 연기된 가운데 해당 플랫폼을 활용한 첫
조회수 150 2020-10-28
오토헤럴드
조금만 더 기다려, 내달 출시될 기대되는 국산 신형 SUV 3종
국내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세 속에서도 국산차 판매 약진이 돋보이고 있는 가운데 지난달에도 전년 동월 대비 생산, 내수, 수출 등 국산차 판매가 두
조회수 416 2020-10-28
오토헤럴드
중국, 2035년 내연 기관차 완전 퇴출. 하이브리드카 등 전동화 100%
중국이 화석연료를 사용하는 내연기관차 종식을 선언했다. 중국자동차공업학회는 27일(현지 시각) ‘에너지 절감 및 신에너지 차량 기술 로드맵 2.0’을 발표하고
조회수 108 2020-10-28
오토헤럴드
올뉴랭글러윌리스 에디션, 특별한 요소 가득 채워국내에 딱 100대
지프 올 뉴 랭글러 스포츠 4도어를 베이스로 전설적인 윌리 헤리티지를 담은 스페셜 에디션이 출시됐다. 올 뉴 랭글러 윌리스 에디션은 1948년 후반에 도입된 &
조회수 143 2020-10-28
오토헤럴드
르노삼성자동차 XM3 출시 이후 소형 SUV 시장 전년 대비 28.4% 성장
르노삼성자동차의 프리미엄 디자인 소형 SUV ‘XM3’의 출시 이후, 올해 1~9월 국내 소형 SUV 시장이 전년동기 대비 28.4%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조회수 110 2020-10-28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메르세데스 AMG C43
메르세데스는 C- 클래스의 재 설계 작업을 진행 중이며 메르세데스 AMG가 개발 한 고성능 버전도 제공할 것이다. 이번에는 독일 뉘르부르크링 근처에서 C43이
조회수 89 2020-10-28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메르세데스 벤츠 G 4x4
내년에 2022 년 모델로 출시가 예상되는 메르세데스 G 4x4의 2 차 주행테스트 모습이 독일 도로에서 카메라에 포착됐다. 유럽의 G 500을 기반으로 하고
조회수 85 2020-10-28
글로벌오토뉴스
제네시스 GV70 내달 출시 앞두고 가솔린 2종 추가 인증. 스포티함 기대
현대자동차 프리미엄 브랜드 제네시스 라인업에 새롭게 합류할 콤팩트 스포츠유틸리티차량 'GV70' 출시가 다음달로 잠정 확정된 가운데 지난주 디젤
조회수 244 2020-10-28
오토헤럴드
쉐보레 콜로라도 기반 ‘GM ISV’ 미 육군 보병 기동성을 위한 변신
미국 제너럴모터스(GM) 군수용 차량 전문 브랜드 GM 디펜스(GM Defense)가 보병 분대와 장비를 어떤 지형에서도 빠르게 수송할 수 있는 'GM
조회수 100 2020-10-28
오토헤럴드
[영상시승] 2021년형 토요타 프리우스 프라임 시승기
2021년형 토요타 프리우스 프라임을 시승했습니다. 프리우스 프라임은 하이브리드 모델인 프리우스와 차별화된 디자인이 특징인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입니다. 오랫
조회수 86 2020-10-28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