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기아차, 도요타ㆍ포르쉐 제치고 러시아 '올해의 차' 4개 부문 석권

오토헤럴드 조회 수679 등록일 2020.09.15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기아차가 ‘2020 러시아 올해의 차(Car of the Year)’ 시상식 4개 부문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기아차는 ‘2020 러시아 올해의 차’에서 피칸토(국내명 : 모닝)는 도심형 소형차, 씨드는 준중형, 셀토스는 소형SUV, 스팅어는 그랜드 투어링카 부문에서 각각 올해의 차로 선정됐다고 15일 밝혔다.

이는 기아차가 러시아에 진출한 이래 최다 부문 수상으로 다양한 차급에서 현지 고객들을 만족시키며 브랜드 입지를 다진 결과로 풀이된다. 기아차 라인업 중 가장 소형 모델인 피칸토는 5년 연속 최고의 ‘도심형 소형차'로 인정받았다. 피칸토는 최종 후보에 오른 피아트 500을 제치고 디자인, 공간성, 편의사양으로 호평을 받으며 최우수 차로 선정됐다.

씨드는 지난해 ‘올해의 신차’ 수상에 이어 올해는 ‘준중형’ 부문에서 최우수 차로 등극했다. 씨드 해치백, 씨드 스포츠웨건, 프로씨드, 엑씨드 등 다양한 라인업으로 구성된 씨드는 최종 후보인 도요타 코롤라 대비 주행성능 부분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소형 SUV 부문에서 올해의 차로 선정된 셀토스는 디자인, 공간활용성, 동급 최고의 편의사양으로 러시아 고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출시 6개월만인 8월에 1783대를 판매하며, 리오(7664대), 스포티지(2898대) 와 함께 러시아 시장을 이끄는 기아차의 주역으로 떠올랐다.

소형 SUV 시장은 리오 차급(C1) 다음으로 규모가 큰 시장으로 1~8월 누계기준 전년 대비 가장 큰 폭으로 성장한 시장으로 셀토스의 올해의 차 수상은 향후 러시아 시장에서 기아차의 판매 확대를 견인할 청신호로 풀이된다. 기아차 최초의 그란 투리스모(GT) 모델인 스팅어는 최종 후보에 오른 포르쉐 파나메라를 제치며 올해의 차로 선정됐다. 스포티한 디자인과 뛰어난 동력성능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기아차 러시아 권역본부 운영책임을 맡고있는 알렉산더 미갈은 "올해의 차는 고객들의 투표로 선정되기에 큰 의미가 있다. 디자인, 품질, 성능 등 핵심적인 분야에서 좋은 평가를 받은 것이 이번 수상의 비결이다"고 말했다.

또한, "특히 기아차 역사상 최다 부문 수상은 러시아 자동차 시장에서 확대되고 있는 기아차의 위상을 보여주고 있다. 앞으로 더 많은 러시아 고객들이 기아차의 우수한 상품성을 체험할 수 있도록 다양한 고객 맞춤형 마케팅 활동을 펼쳐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아차는 러시아 승용차 시장에서 8월까지 총 11만 9075대를 판매하며 러시아 현지 업체인 라다(LADA)에 이어 전체 2위, 수입 브랜드 중에는 1위를 차지하고 있다. 리오(프라이드), 스포티지, K5에 이어 올해 출시한 셀토스가 두각을 나타내며 판매를 견인하고 있다.

한편, '러시아 올해의 차'는 러시아에서 가장 권위있는 차량 시상식으로 2000년부터 진행되고 있다. 이번 ‘2020 러시아 올해의 차’는 1월부터 8월까지 약 100만명의 자동차 전문가, 일반고객의 인터넷 투표를 통해 300개 모델을 대상으로 24개 부문에서 수상작을 선정했다. 


정호인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아이나비 전후방 FHD 블랙박스 QXD3000 미니 S, 11번가 원데이 특가 판매!
블랙박스 대표 제조사인 아이나비의 전후방 FHD 블랙박스 QXD3000 미니 S를 11번가에서 원데이 특가로 판매하고 있다. 기존 가격인 219,000원대비 2
조회수 186 2020-09-25
다나와
순수 전기차 르노 ZOE, 자투리 충전으로 846km 당일 시승 성공
전기차가 몰려오고 있다. 10년 전까지만 해도 상상하지 못했던 일이 벌어지고 있다. 미쓰비시 아이미브(i-MiEV)가 나오고 테슬라가 등장하고 중국에서 BYD
조회수 262 2020-09-25
오토헤럴드
미 캘리포니아, 2035년부터 내연기관차 판매 금지
미국 캘리포니아주가 2035 년까지 모든 신차를 배기 가스를 배출하지 않는 제로 배출 차량으로 하도록 의무화한다고 발표했다. 주에서 자동차 업체의 가솔린 자동차
조회수 394 2020-09-25
글로벌오토뉴스
BMW, 전시용 차를 팔았다며 실적 부풀렸다가 210억원 벌금
독일 프리미엄 브랜드 BMW가 미국에서 자동차 소매 판매량을 부풀렸다가 1800만 달러, 한화로 약 210억원의 벌금을 물게됐다. 25일 로이터, AP 통신 등
조회수 569 2020-09-25
오토헤럴드
[극한 시승] 르노 조에로 부산 왕복 840km, 부족함없이 잘 달려 줬다
1회 충전 주행 가능 거리 '309km' 유럽 판매 1위 순수 전기차 르노 조에를 몰고 부산을 돌아오는 846km 시승을 했습니다. 오며 가며 밥
조회수 233 2020-09-25
오토헤럴드
[오토저널] 자율주행기술의 현실과 전망
최근에 자율주행자동차와 관련하여 끝없이 반복되는 질문은 1) 자율주행차가 언제 상용화돼서 탈 수 있나요? 2) 자율주행기술은 Tech회사와 자동차회사 중에 누가
조회수 167 2020-09-25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자동차 고성능 브랜드 N 전 라인업, ‘2020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레이스’ 참가
현대자동차 고성능 브랜드 N의 3개 차종 전 라인업이 가혹한 주행 환경으로 유명한 ‘뉘르부르크링’에서 레이스를 통해 성능 입증에 나선다.현대차는 26일부터 27
조회수 205 2020-09-25
글로벌오토뉴스
푸조, 고성능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 ‘푸조 508 PSE’ 공개
푸조가 24일 (현지시간) 푸조 브랜드 창립 210주년 온라인 행사에서 푸조 역사상 최고의 퍼포먼스를 자랑하는 고성능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모델 ‘푸조
조회수 440 2020-09-25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포르쉐 카이맨 GT4 RS 주행 테스트 영상
포르쉐 카이멘 GT4는 레인지 톱 모델이다. 여기에 미드십 스포츠카의 더 강력한 RS를 개발 중이다. 포르쉐는 GT4보다 훨씬 더 집중된 로드카에 대한 잠재력이
조회수 128 2020-09-25
글로벌오토뉴스
123. 일론 머스크와 시진핑의 선언, 그리고 트럼프 리스크
테슬라의 배터리데이로 시끄럽다. 시끄러운 것은 주식 투자자들의 관점에서 그렇다. 코로나 19로 사상 최악의 경제위기라고 떠들면서 정작 자산가들은 자산을 어떻게
조회수 207 2020-09-25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