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포르쉐, 신형 파나메라로 뉘르부르크링 랩 타임 신기록 경신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620 등록일 2020.08.14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포르쉐 AG(Dr. Ing. h.c. F. Porsche AG)가 자사의 4도어 스포츠 세단 신형 파나메라(the new Panamera)로 뉘르부르크링 노르트슐라이페 서킷에서 7분 29.81초의 랩타임 신기록을 세웠다고 밝혔다.

​포르쉐 워크스 드라이버 라스 케른(Lars Kern, 32)은 신형 파나메라와 함께 20.832km에 달하는 전설적인 뉘르부르크링 서킷을 7분 29초 대에 주파하며, 한층 진보된 신형 파나메라의 강력한 잠재 성능을 증명했다. 이는 뉘르부르크링 서킷 ‘이그제큐티브 카(executive cars)’ 부문에서의 공식적인 신기록이다.

케른은 “까다로운 트랙으로 유명한 뉘르부르크링 서킷에서 신형 파나메라의 개선된 섀시와 파워트레인을 여실히 체감할 수 있었다”며, “특히, 더욱 향상된 전자 기계식 롤 스태빌라이제이션 시스템 덕분에 하첸바흐(Hatzenbach)와 베어그베르크 (Bergwerk) 및 케셀헨(Kesselchen) 구간의 울퉁불퉁한 노면에서도 차량이 믿을 수 없을 정도로 안정성을 유지했으며, 슈베덴크로이츠(Schwedenkreuz)에서는 파나메라로는 불가능할 것이라 생각했던 코너링 스피드도 달성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파나메라 제품 라인 부사장 토마스 프리무스(Thomas Friemuth)는 “이번 신형 파나메라에는 독보적인 투어링 세단이자 진정한 스포츠카를 동시에 추구해온 파나메라의 정체성이 더욱 강력하게 반영되었다”며, “강력한 엔진 출력은 물론, 코너링 안정성, 차체 제어, 스티어링 정밀도 영역에서 진화를 통해 편안함과 주행 성능이 모두 향상되었다”고 강조했다.

이번 서킷 주행은 지난 7월 24일, 오후 1시 49분(현지 시각), 외부 온도 섭씨 22도, 트랙 온도 섭씨 34도의 환경에서 진행되었다. 신기록을 경신한 파나메라에는 드라이버를 보호하기 위한 레이싱 시트와 안전 케이지가 장착되었으며, 8월 말 전 세계 최초 공개를 위해 차체 일부가 위장막으로 가려진 상태였다. 신형 파나메라를 위해 특수 개발되어 이번 랩 주행에도 사용된 미쉘린 파일럿 스포츠 컵 2(Michelin Pilot Sport Cup 2) 스포츠 타이어는 향후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다.

신형 파나메라의 랩 타임 신기록 경신은 2세대 파나메라의 강력한 성능을 다시 한번 강조한다. 라스 케른은 2016년에 이미 아이펠 지역에서 최고출력 550마력(PS)의 파나메라 터보로 7분 38.46초의 랩 타임을 기록한 바 있다. 당시 랩 타임 기록은 약 200m 길이의 그랜드스탠드 13번(T13) 구간이 생략된 총 20.6km의 구간에서 진행되었다. 현재는 뉘르부르크링의 새로운 규칙에 따라 20.832km의 완전한 노르트슐라이페 구간에서 랩 타임 기록이 측정된다. 라스 케른은 신형 파나메라로 7분 25.04초에 이미 20.6km 지점을 통과하며, 4년 전보다 약 13초의 시간을 단축했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기아차, 완전변경 앞두고 막바지 상품성 강화 2021 스포티지 출시
기아자동차가 콤팩트 스포츠유틸리티차량 스포티지 연식 변경 모델 ‘2021 스포티지’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22일 기아차에 따르면 2021 스포티지
조회수 501 16:06
오토헤럴드
[오토저널] 온실가스 규제에 따른 미래 자동차 산업의  경쟁력 확보를 위한 대응
최근 화두가 되고 있는 전기차, 수소전기차를 포함하여 내연기관차, 하이브리드차 등 다양한 동력원들이 각축을 벌이고 있으며, 이는 각국 정부의 배기 규제, 연비
조회수 37 16:06
글로벌오토뉴스
2021 디트로이트 모터쇼, 9월 개최로 다시 변경
코로나 19 확산으로 인해 2020년 6월로 개최 예정이었던 디트로이트 모터쇼가 2021년 6월로 연기되었다. 하지만, 일정을 연기한 LA오토쇼와 뉴욕오토쇼도
조회수 34 16:06
글로벌오토뉴스
아우디코리아, 고성능 모델, S6, S7, S8 동시에 라인업
독일 프리미엄 3사의 고성능 디비전은 여전히 독보적인 입지를 구축하고 있다.모두가 스포츠 세단을 DNA로 하고 있지만 세 개의 브랜드가 갖고 있는 독창성은 다르
조회수 37 16:06
글로벌오토뉴스
21년형 쉐보레 실버라도, 활용성 높인 새로운 테일게이트 적용
2021년형 쉐보레 실버라도에 GMC 시에라에 적용되었던 기능과 유사한 형태의 다기능 테일 게이트가 적용된다. 새롭게 적용되는 다기능 테일 게이트는 6가지 기능
조회수 33 16:06
글로벌오토뉴스
폭스바겐 ID.4의 조명 디자인 , 빛은 새로운 크롬이다.
폭스바겐의 두 번째 전용 배터리 전기차는 SUV ID.4가 9월 23일 공개되고 올 해 안에 출시된다. ID3와 마찬가지로 패밀리카를 표방하며 강력하고 스포티하
조회수 47 16:06
글로벌오토뉴스
보디 온 프레임 소식 직후 느닷없이 등장한, 현대차 테라칸 예상도
현대차 그룹이 보디 온 프레임 풀사이즈 SUV 개발을 고민하고 있다는 소식이 나온 직후 단종된 테라칸 예상도가 등장해 깜짝 주목을 받고 있다. 보디 온 프레임은
조회수 80 16:04
오토헤럴드
중국, 정부와 업계가 수소 연료전지 시장 확대 위해 공동 보조
중국은 여전히 정부차원에서 수소연료전지 전기차의 개발을 촉진하고 있다. 중국의 자동차 제조사들이 수소연료전지차 판매 확대를 위한 계획을 발표한데 이어 중국 정부
조회수 32 16:04
글로벌오토뉴스
포드 익스플로러 사려거든 5월 이후 제작 모델을 추천하는 이유
지난해 미국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IIHS)가 실시한 신차 충돌 안전성 평가에서 운전석 스몰 오버랩 테스트 결과 기대 이하의 성적을 기록했던 포드의 6세대 
조회수 64 16:04
오토헤럴드
[영상시승] 완성형 오프로더, 랜드로버 2세대 디펜더 110
누구나 매일 오프로드를 주행하는 것이 아닌 만큼, 정통 오르로더인 디펜더 역시 일상에서의 실용성이 중요합니다. 과거의 디펜더가 이런 점이 부족했다면, 2세대 디
조회수 63 16:04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