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긴 장마에서 만난 폭스바겐의 매력적 시그널 '아테온 2.0 프레스티지 4모션'

오토헤럴드 조회 수1,472 등록일 2020.08.13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지난해 5월 판매를 재개한 이후 월평균 700여대 판매를 기록하며 역대 폭스바겐코리아 세단 중 가장 높은 인기를 누리고 있는 '아테온(Arteon)'에 사륜구동 모델이 더해지며 다양한 도로 환경에서 보다 우수한 안전성을 발휘하게 됐다. 요즘처럼 잦은 국지성 폭우를 만날 때면 아테온의 사륜구동 조합은 겨울철 눈길만큼이나 반가운 소식이다. 벼는 익을수록 고개를 숙이고 자동차는 연식 변경을 거듭하며 상품성이 향상되기 마련. 어느덧 국내 출시 2주년을 맞이한 아테온의 상품성은 더욱 무르익어 가는 느낌이다.

며칠째 비가 내리고 있는지 이제는 기억조차 나지 않는다. 하늘에 구멍이 뚫린 듯 쏟아지던 폭우에 익숙할 때쯤 곳곳에는 물웅덩이가 생기고 도로 한가운데 포트홀 또한 심심치 않게 발견된다. 긴 장마에 도로도 자동차도 사람도 주의해야 할 시기, 1박 2일의 일정으로 폭스바겐 아테온을 다시 만났다.

2018년 12월 처음 만난 후 약 1년 반의 시간이 흘렀지만, 아테온의 디자인은 여전히 매력적으로 다가온다. 기존 패밀리 세단에서 접할 수 없던 스포츠 쿠페를 연상시키는 디자인은 이후 다양한 경쟁모델이 파격적 디자인으로 출시되었음에도 여전한 경쟁력을 발휘 중이다. 전면부 수평 라인의 라디에이터 그릴은 차체 전체를 감싸고 도는 캐릭터 라인과 연결되어 풍부한 볼륨감을 전달한다. 또 그릴과 헤드램프가 통합된 디자인, 주간주행등과 연결된 크롬 라인 등 만듦새 하나하나 허투루 여겨질 게 없다.

지금봐도 시선을 사로잡는 아테온 특유의 측면 라인은 잘빠진 4도어 쿠페의 상징처럼 여겨진다. 부드럽게 떨어지는 C필러와 트렁크 라인 여기에 살짝 치켜올린 스포일러까지 전작인 폭스바겐 CC를 연상시키는 측면부는 프레임리스 도어와 강조된 휠 하우스, 사이드 펜더 등이 더해져 스타일리쉬함을 강조한다. 여기에 4모션 모델의 경우 19인치 휠이 새롭게 적용되며 보다 역동적인 모습 또한 연출한다. 후면부는 전면 램프와 유사한 스타일의 테일램프를 비롯해 크롬 라인이 더해진 하단부 범퍼, 일체감이 강조된 배기파이프 등으로 깔끔한 인상이다. 여기에 4모션의 경우 우측 테일램프 하단으로 '4모션' 엠블럼이 추가되며 특별함을 더했다.

MQB 플랫폼에서 제작된 아테온의 차체 크기는 전장, 전폭, 전고가 각각 4860mm, 1870mm, 1435mm에 휠베이스 2840mm로 4모션의 공차중량은 1767kg이다. 전륜구동에 비해 차체 크기는 동일하지만 71kg이 무거워졌다. 다만 효율적인 구동력 배분 시스템을 통해 연비 효율성을 끌어올려 일반 모델과 비교해 1.8km/ℓ의 연비 차이를 기록한 13.4km/ℓ의 복합연비를 나타낸다.

파워트레인은 기존과 동일한 직렬 4기통 2.0리터 디젤 직분사 터보엔진과 7단 DSG 조합이다. 이를 통해 190마력의 최고 출력과 40.8kg.m의 최대 토크를 발휘한다. 사실 일반적인 주행 상황에서 사륜구동 4모션을 경험하긴 쉽지 않다. 특히 아테온에 적용된 최신 4모션 시스템의 경우 타력 주행과 같은 일반적 상황에선 리어휠이 분리되고 프론트휠 만으로 주행을 해 연료 효율성 향상에 초점이 맞춰졌다.

다만 휠스핀이 발생하는 등 구동력 불안이 감지되면 사전에 미리 활성화되며 센터 디퍼렌셜을 통해 리어휠이 빠르게 결합되어 트렉션 손실을 최소화하는 과정이 진행된다. 이 경우 프런트와 리어휠 사이 배분되는 토크의 양은 지속적으로 변화되고 리어휠에 최대 50%까지 동력이 전달된다. 여기에 더해 전자식 디퍼런셜록을 통해 구동력을 잃게 되는 휠을 짧은 시간 제동해 반대편의 휠로 구동력을 배분함으로써 안정성은 더욱 높여주게 된다.

최근 계속되는 비로 도로 상황은 최악의 컨디션을 연출하고 있다. 살짝 젖은 노면에 모래와 아스팔트 찌꺼기, 토사 등이 섞여 자칫 위험한 상황을 마주하기 십상이다. 하지만 아테온 4모션을 시승하는 동안 서울과 경기도 인근 약 120km의 주행에서 불안한 주행 상황을 경험할 수 없었다. 대부분의 경우 운전자가 인지하기도 전에 구동력 배분이 자연스럽게 이어졌다. 스티어링 휠의 반응도 적당한 무게감을 더하며 중고속과 커브길 주행에서도 줄곧 높은 안정감을 발휘했다. 

이 밖에도 연식 변경과 함께 실내 디자인의 소소한 변화가 눈에 띄었다. 운전대 넘어 계기판이 신형 액티브 인포 디스플레이로 교체되며 시인성이 향상됐다. 밝기와 해상도가 높아져 주행 중에도 명확하게 차량 데이터를 접할 수 있었다. 또한 곳곳에 편의 기능도 더해져 센터 콘솔에 USB 포트가 새롭게 추가되고 수납공간도 보다 여유롭게 늘어났다.

폭스바겐 아테온 2.0 프레스티지 4모션의 판매 가격은 6113만9000원, 연식이 변경된 아테온 2.0 TDI 프리미엄은 5324만1000원, 아테온 2.0 TDI 프레스티지는 5817만5000원이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기아차, 완전변경 앞두고 막바지 상품성 강화 2021 스포티지 출시
기아자동차가 콤팩트 스포츠유틸리티차량 스포티지 연식 변경 모델 ‘2021 스포티지’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22일 기아차에 따르면 2021 스포티지
조회수 614 2020-09-22
오토헤럴드
[오토저널] 온실가스 규제에 따른 미래 자동차 산업의  경쟁력 확보를 위한 대응
최근 화두가 되고 있는 전기차, 수소전기차를 포함하여 내연기관차, 하이브리드차 등 다양한 동력원들이 각축을 벌이고 있으며, 이는 각국 정부의 배기 규제, 연비
조회수 44 2020-09-22
글로벌오토뉴스
2021 디트로이트 모터쇼, 9월 개최로 다시 변경
코로나 19 확산으로 인해 2020년 6월로 개최 예정이었던 디트로이트 모터쇼가 2021년 6월로 연기되었다. 하지만, 일정을 연기한 LA오토쇼와 뉴욕오토쇼도
조회수 41 2020-09-22
글로벌오토뉴스
아우디코리아, 고성능 모델, S6, S7, S8 동시에 라인업
독일 프리미엄 3사의 고성능 디비전은 여전히 독보적인 입지를 구축하고 있다.모두가 스포츠 세단을 DNA로 하고 있지만 세 개의 브랜드가 갖고 있는 독창성은 다르
조회수 43 2020-09-22
글로벌오토뉴스
21년형 쉐보레 실버라도, 활용성 높인 새로운 테일게이트 적용
2021년형 쉐보레 실버라도에 GMC 시에라에 적용되었던 기능과 유사한 형태의 다기능 테일 게이트가 적용된다. 새롭게 적용되는 다기능 테일 게이트는 6가지 기능
조회수 40 2020-09-22
글로벌오토뉴스
폭스바겐 ID.4의 조명 디자인 , 빛은 새로운 크롬이다.
폭스바겐의 두 번째 전용 배터리 전기차는 SUV ID.4가 9월 23일 공개되고 올 해 안에 출시된다. ID3와 마찬가지로 패밀리카를 표방하며 강력하고 스포티하
조회수 55 2020-09-22
글로벌오토뉴스
보디 온 프레임 소식 직후 느닷없이 등장한, 현대차 테라칸 예상도
현대차 그룹이 보디 온 프레임 풀사이즈 SUV 개발을 고민하고 있다는 소식이 나온 직후 단종된 테라칸 예상도가 등장해 깜짝 주목을 받고 있다. 보디 온 프레임은
조회수 94 2020-09-22
오토헤럴드
중국, 정부와 업계가 수소 연료전지 시장 확대 위해 공동 보조
중국은 여전히 정부차원에서 수소연료전지 전기차의 개발을 촉진하고 있다. 중국의 자동차 제조사들이 수소연료전지차 판매 확대를 위한 계획을 발표한데 이어 중국 정부
조회수 36 2020-09-22
글로벌오토뉴스
포드 익스플로러 사려거든 5월 이후 제작 모델을 추천하는 이유
지난해 미국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IIHS)가 실시한 신차 충돌 안전성 평가에서 운전석 스몰 오버랩 테스트 결과 기대 이하의 성적을 기록했던 포드의 6세대 
조회수 78 2020-09-22
오토헤럴드
[영상시승] 완성형 오프로더, 랜드로버 2세대 디펜더 110
누구나 매일 오프로드를 주행하는 것이 아닌 만큼, 정통 오르로더인 디펜더 역시 일상에서의 실용성이 중요합니다. 과거의 디펜더가 이런 점이 부족했다면, 2세대 디
조회수 71 2020-09-22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