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현대차, 포니 쿠페 스타일 전기 CUV ‘45’ 출시 계획..모델명은 ‘아이오닉 5’

데일리카 조회 수4,398 등록일 2020.08.10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아이오닉 브랜드 제품 라인업 렌더링 이미지(아이오닉 6, 아이오닉 7, 아이오닉 5)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현대자동차는 10일 순수 전기차 브랜드 ‘아이오닉 (IONIQ)’을 론칭하고, 내년부터 순차적으로 출시할 예정인 전기차의 브랜드 명칭을 ‘아이오닉’으로 정했다.

현대차의 전기차 브랜드 아이오닉(IONIQ)은 미래 지향적이면서도 순수한 친환경 기술을 상징하는 기존 아이오닉의 헤리티지를 계승한다는 의미가 담겨 있다.

아이오닉 브랜드가 추구하는 방향성은 ‘전동화 경험의 진보(Progress electrified for connected living)’다. 전동화 기술에만 관심을 두기보다는 고객에게 새로운 모빌리티 경험을 선사하는데 초점을 맞추겠다는 것이 현대차 측의 생각이다.

이는 현대차 브랜드 비전인 ‘휴머니티를 위한 진보(Progress for Humanity)’와도 일맥상통한다

현대차의 고객경험본부장 조원홍 부사장은 “아이오닉 브랜드는 고객 경험에 대한 패러다임을 바꿀 것”이라며 “전기차에 대한 새로운 시각으로, 고객에게 친환경 라이프스타일 기반 진보한 전동화 경험을 선사하겠다”고 했다.

아이오닉은 오는 2024년까지 ▲준중형 CUV ▲중형 세단 ▲대형 SUV 총 3개 차종의 전용 전기차 라인업을 갖춘다.

첫차는 ‘45’ 콘셉트카를 모티브로 해 내년에 선보일 준중형 CUV이다. ‘45’는 현대차 ‘포니 쿠페’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콘셉트카로 작년 독일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최초 공개된 바 있다.

오는 2022년에는 ‘프로페시(Prophecy)’ 콘셉트카 기반 중형 세단이 출시된다. 지난 3월 온라인으로 최초 공개된 프로페시는 공기 역학적이고 흐르는 듯 우아한 실루엣의 디자인과 공간활용성이 장점인 것으로 평가를 받는다. 2024년에는 대형 SUV가 출시된다.

아이오닉 브랜드는 브랜드명인 ‘아이오닉’에 차급 등을 나타내는 ‘숫자’가 조합된 새로운 차명 체계를 도입한다.

아이오닉 브랜드 제품 라인업 렌더링 이미지(아이오닉 6, 아이오닉 5, 아이오닉 7)


문자와 숫자가 결합된 알파뉴메릭(alphanumeric) 방식으로 직관적이고 확장성도 용이하며 글로벌 통용이 가능하다는 것이 장점이다.

신규 차명 체계에 따라 ▲내년 출시될 준중형 CUV는 ‘아이오닉 5(IONIQ 5)’ ▲’22년 나올 예정인 중형 세단은 ‘아이오닉 6(IONIQ 6)’ ▲’24년 출시 예정인 대형 SUV는 ‘아이오닉 7(IONIQ 7)’으로 명명됐다.

이에 따라 기존 아이오닉의 하이브리드차와 플러그인하이브리드차, 전기차 등은 전용 전기차에만 적용되는 아이오닉 브랜드에는 더 이상 포함되지 않는다.

아울러 아이오닉 브랜드는 전용 전기차에만 적용되는 라인업 브랜드라는 점에서, 다양한 차종에 파생 적용이 가능한 고성능 브랜드 N과도 차이가 있다.

현대차는 전용 전기차 라인업 브랜드 아이오닉은 ▲디자인 ▲성능 ▲공간성 등에서 한 차원 높은 상품 경쟁력을 갖추게 된다고 했다.

아이오닉의 디자인 콘셉트는 ‘시간을 초월하는 가치(Timeless value)’다. 시간의 흐름과 관계 없이 영속성을 가질 수 있도록 순수하고 정제된 디자인을 의미한다.

디자인 정체성을 보여주는 핵심 요소 중 하나는 ‘파라메트릭 픽셀(Parametric Pixel)’다. 어느 브랜드에도 시도된 적이 없는 방식으로 램프에 기하학적 형태의 픽셀들을 적용해 미래지향적이면서도 한 눈에 알아볼 수 있는 고유의 디자인을 선보인다는 방침이다.

성능 측면에서는 차세대 전기차 전용 플랫폼인 ‘E-GMP(Electric-Global Modular Platform)’가 최초로 적용된다. 그동안 축적한 현대차의 전동화 기술에 완전히 새로운 전기차 전용 플랫폼이 더해져, 획기적인 성능 개선이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

아이오닉 브랜드의 차세대 전기차는 세계에서 가장 짧은 시간인 20분 내 충전이 가능하고, 한 번 충전으로 450km 이상 달릴 수 있다.

현대차 EV 콘셉트카 프로페시(Prophecy)


또, 탑승자의 보다 자유로운 활동성을 위해 실내 공간도 극대화된다. ‘이동 수단’을 넘어 다양한 활동을 할 수 있는 ‘생활 공간’으로 확장시키는 개념이다.

현대차는 지난 2016년 제네바모터쇼에서 ‘이동의 자유로움(Freedom in Mobility)’이란 가치를 구현하기 위해 미래 모빌리티 혁신 연구 활동인 ‘프로젝트 아이오닉(Project IONIQ)’ 출범을 발표한 바 있다.

▲모빌리티와 삶의 결합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충족 ▲전통적 모빌리티 제약 극복을 핵심 연구 영역으로 정하고, 사회·공학·예술 등 다양한 부문과 함께 미래 모빌리티와 고객 라이프 스타일 혁신을 위한 연구에 주력했다.

또 아이오닉은 같은 해에 국내 최초 친환경 전용 모델이자 세계 최초 친환경차 풀라인업(하이브리드, 플러그인하이브리드, 전기차)으로 출시됐다.

‘아이오닉 일렉트릭’은 미국에서 출시된 2019년형 전기차 모델 중 전력소비효율(전비) 1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아이오닉 브랜드는 이러한 아이오닉의 철학과 헤리티지를 기반으로, 친환경 라이프스타일 경험을 선사하는 브랜드로 새롭게 탄생한다.

전기차 시장은 앞으로 본격적인 성장이 예상된다. 에너지 시장조사기관인 ‘블룸버그 뉴에너지 파이낸스(Bloomberg NEF)’는 지난 5월에 발행한 ‘전기차 전망 2020(Electric Vehicle Outlook 2020)’에서 전세계 신규 승용차 판매 중 전기차 비중이 2040년에는 58%에 달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현대차는 올해들어 1~5월까지 전기차 판매량에서 세계 6위에 오르는 등 입지를 강화하고 있다. 현대차는 오는 2025년 까지 전기차 56만대를 판매하겠다는 목표다.

현대차는 전기차 브랜드 아이오닉을 통해 글로벌 전기차 시장에서 선도 브랜드로 자리매김 하겠다는 전략이어서 귀추가 주목된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전기차·하이브리드차 두 가지 버전으로 출시될..BMW 차세대 M5
세계 최대의 자동차 시장..중국에서 들려오는 ‘희망가’
쿠페형 Q5는 이런 모습?..하반기 출시 앞두고 유출된 Q5 스포트백
피스커, 마그나에서 전기 SUV ‘피스커 오션’ 생산 게획..‘주목’
美 GM, 5.7L급 신형 V8 엔진 발표..콜벳·SUV에 투입!
‘7’을 완성시키는 장기와 장점의 만남..BMW 745Le
랜드로버 뉴 디스커버리 스포츠..‘만능’ SUV로 불리는 이유는...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현대차 신형 투싼 첫날 계약 가까스로 1만대, 예상 밖 흥행저조 왜?
현대차 신형 투싼이 지난 16일 사전 계약을 시작한 첫날 실적이 1만1000대에도 미치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대차는 그러나 이번 기록이 자사 SUV 사상
조회수 5,641 2020-09-17
오토헤럴드
싼타페를 위협하는 변화, 현대 신형 투싼 공개... 달라진 변화는?
4세대 현대 투싼이 공개되었다. 2015년 3세대 투싼 출시 이후 5년만에 출시된 신형 투싼은 과감한 디자인 변화와 함께, 최신 주행안전 시스템과 첨단 편의사양
조회수 1,888 2020-09-15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 신형 투싼, 3가지 파워트레인 · 파격 디자인으로 시장 공략
현대자동차 콤팩트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투싼'의 4세대 완전변경모델이 온라인 월드 프리미어 이벤트를 통해 완전 공개됐다. 신차는 센슈어스
조회수 2,847 2020-09-15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카니발 닮고 싶어하는 현대차 스타렉스 후속, 견인차 달고 스파이샷
승합차 또는 상용차 이미지에서 미니밴으로 변화를 시도하고 있는 현대차 스타렉스 후속(프로젝트명 US4) 스파이샷이 포착됐다. 지역을 알 수 없는 곳에서 트레일러
조회수 398 2020-09-18
오토헤럴드
신형
지난 15일 현대자동차 콤팩트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투싼'의 4세대 완전변경모델이 공개되자 이와 플랫폼을 공유하는 가칭 '산타크루즈
조회수 636 2020-09-18
오토헤럴드
엠블럼 안달고 출고됐다는 신형 카니발 등장, 주작인가 실수인가
새로 출고한 신형 카니발에 차명 앰블럼이 달려 있지 않은 사진이 등장했다. 출처가 알려지지 않은 신형 카니발 이미지에는 테일 게이트 왼쪽 하단에 부착돼 있어야
조회수 767 2020-09-18
오토헤럴드
제네시스 GV80, 고압펌프 관련 리콜
현대자동차 프리미엄 브랜드 제네시스의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GV80'에서 고압펌프 관련 제작 결함이 발견되어 리콜이 실시된다.17일 국토교
조회수 461 2020-09-18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페라리, 컨버터블 GT ‘페라리 포르토피노 M’ 공개
페라리가 포르토피노 대비 성능과 기술, 디자인에 있어 완벽한 진화를 이뤄낸 8기통 컨버터블 GT ‘페라리 포르토피노 M’을 공개했다.본사로부터 초청받은 일부 고
조회수 208 2020-09-17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 신형 i30N 이미지 첫 공개, 8단 DCT 그리고 뭐든 다 공격적
현대차가 신형 i30N 공식 이미지를 처음 공개했다. i30N은 유럽 고성능 시장을 겨냥한 현지 전략형 모델로 국내에서는 판매되지 않고 있다. 2017년 첫 출
조회수 2,812 2020-09-17
오토헤럴드
유로 NCAP, 고정벽 대신 이동벽 정면 충돌 테스트, 차대차 첫 실시
일정한 속도로 달리는 차량을 고정벽에 충돌하는 방식으로 진행하는 일반적인 자동차 충돌 테스트를 같은 속도로 이동하는 트롤리와 정면 충돌시키는 충돌테스트가 처음
조회수 601 2020-09-17
오토헤럴드
이것이 진짜라면 대박, 기아차 텔루라이드 픽업 버전 렌더링
기아자동차가 새로운 픽업트럭을 개발해 호주 및 일부 국가에 판매할 계획이라는 소식이 외신을 통해 전달된 가운데 텔루라이드를 필두로 미국 시장 인지도가 급성장한
조회수 1,686 2020-09-15
오토헤럴드

최신 시승기

스포티 5도어 쿠페. 폭스바겐 아테온 4모션 시승기
폭스바겐 아테온 프레스티지 4모션을 시승했다. 계기판 디스플레이의 변화, 인포테인먼트 시스템과 편의 기능의 향상, 그리고 네바퀴 굴림방식인 4모션을 채용하는 등
조회수 664 2020-09-17
글로벌오토뉴스
쉐보레 진짜 콜로라도가 왔다. 평범한 픽업이라 생각했다면 착각
한국지엠 쉐보레가 중형 픽업트럭 '콜로라도'의 부분변경모델을 최근 공개하고 본격적인 국내 마케팅에 돌입했다. 한층 세련된 외관 디자인과 오프로더
조회수 1,097 2020-09-17
오토헤럴드
혼다 뉴 CR-V 터보, 2M 장신도 가능한 차박 그리고 인상적인 변화
CR-V는 혼다를 대표하는 SUV다. 1997년 첫 출시 됐고 지난해 기준 누적 판매량이 500만대를 돌파했다. SUV 경쟁이 치열한 북미 시장에서 CR-V는
조회수 489 2020-09-15
오토헤럴드

전기차 소식

DS 오토모빌, 브랜드 최초의 순수 전기차
DS 오토모빌(이하 DS)이 브랜드 최초의 순수 전기차 ‘DS 3 크로스백 E-텐스(DS 3 CROSSBACK E-TENSE, 이하 E-텐스)’를 21일 공식
조회수 206 2020-09-21
글로벌오토뉴스
르노 순수전기차 조에, 코로나19 위기 속 유럽서 판매 돌풍
지난달 국내 시장에도 출시된 르노그룹 순수전기차 '조에(ZOE)'의 판매가 폭발적으로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심각
조회수 226 2020-09-21
오토헤럴드
사람 잡을 테슬라, 잠든채 오토파일럿으로 시속 150km 과속 질주
과속 차량 신고를 받고 출동한 캐나다 경찰 눈에 믿기 힘든 장면이 들어왔다. 시속 140km가 넘는 엄청난 속도로 질주하고 있는 테슬라 모델S 운전석 시트가 뒤
조회수 241 2020-09-18
오토헤럴드
의식하고 있었어.. 폭스바겐, ID.4 개발에 테슬라와 직접 비교한 내부 문서
폭스바겐의 첫 순수전기 SUV 'ID.4'가 현지 시간으로 오는 23일 세계 최초로 공개될 예정인 가운데 테슬라 '모델 Y'와 직접
조회수 682 2020-09-17
오토헤럴드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아직도 존재하는 김영란 법, 자동차 시장이 우선 망가졌다.
2016년 9월 28일부터 시작된 김영란법이 벌써 5년째에 이르고 있다. 워낙 악법이다 보니 필자는 매년 이맘 때면 1~2편씩 관련 칼럼을 써서 주변 환기를 시
조회수 151 2020-09-21
오토헤럴드
푸조의 전기차, e208의 디자인
프랑스 푸조의 충전식 전기 동력 차량 푸조 e208이 국내에 출시됐다고 한다. 푸조 208의 완전 전기 동력 차량 모델이다. 푸조는 프랑스를 대표하는 대중 브랜
조회수 115 2020-09-21
글로벌오토뉴스
국산 플래그십 잔혹사, 뱃삯도 안 나오는 차종 과감하게 들어내야
현대차와 같이 특정 지역명을 차명으로 정한 기아차 플래그십 SUV 보레고(국내명 모하비, Borrego)가 미국 시장에 투입된 것은 지난 2008년이다. 기아차
조회수 198 2020-09-21
오토헤럴드
10년만에 등장한 2세대 롤스로이스 고스트
울트라 럭셔리 브랜드 롤스로이스의 고스트 세단의 2세대 모델이 등장했다. 무릇 모든 제품은 목표 소비자가 있고, 그 소비자 집단에게 어필해서 성공적인 판매를 달
조회수 853 2020-09-14
글로벌오토뉴스

테크/팁 소식

아우디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에 대한 A to Z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들이 쏟아지고 있다. 주로 유럽 메이커들의 주도하고 있지만 이제는 전 세계 모든 업체들이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라인업을 확대하고 있다. 그
조회수 212 2020-09-14
글로벌오토뉴스
노후 디젤차 관리, EGR 교체와 카본 제거로 가능하다.
김 필 수 (김필수 자동차연구소 소장, 대림대 교수) 친환경차의 보급은 필연적이다. 올해 국내에서도 경험해보지 못한 지속적인 국지성 폭우가 50여일 진행되
조회수 664 2020-09-14
글로벌오토뉴스
[오토저널] 국내 타이어 소음관리기준 법규
우리나라는 자동차로 인한 교통소음을 줄이기 위해 자동차용 타이어에 대한 소음 관리기준을 정하고 있다. 2015년 12월 관계부처 합동으로 수립한 “소음·진동관리
조회수 332 2020-09-14
글로벌오토뉴스
보쉬, 연료전지와 수소가 미래 모빌리티의 핵심 요소인 7 가지 이유 제시
배터리 전기차를 향한 전동화는 점점 더 속도를 내고 있다. 자동차의 이동으로 인한 이산화탄소 배출을 줄이는 데 배터리 전기차가 중요한 요소로 여겨지고 있기 때문
조회수 551 2020-09-07
글로벌오토뉴스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