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단순해 지는 전기차 때문에 독일 車 일자리 10년 후 절반 사라질 것

오토헤럴드 조회 수979 등록일 2020.07.10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오는 2030년 독일 자동차 관련 일자리가 절반 이상 사라질 것이라는 경고가 나왔다. 독일 정부 산하 교통 자문위원회 NPM(National Platform Future of Mobility) 최근 보고서에 따르면 현재 자동차 산업과 직간접으로 연결된 약 80만개의 일자리 가운데 약 40만개가 줄어들 것이라고 내다봤다.

NPM은 이러한 전망의 근거를 코로나 19보다 환경 규제 강화와 맞물려 내연기관에서 전동화로 빠르게 전환하고 있는 상황을 더 큰 이유로 들었다. 일반적인 내연기관보다 6배 이상 부품 수가 적은 전기차의 특성, 그리고 전기차 개발에 필요한 막대한 비용 확보를 위해 완성차 그리고 부품 협력사 모두 인력을 줄일 수 밖에 없다고 본 것이다.

부품 수가 줄면 그만큼 생산과정 인력과 연관 산업 종사자가 줄어들 수 밖에 없다. NPM은 전기차는 생산 자동화가 내연기관 대비 쉬워 많은 인력을 필요로 하지 않고 특히 내연기관과 달리 배터리셀 등 전기차 핵심 부품의 경쟁력이 낮고 수입 의존도가 높다는 점도 독일 자동차 산업 고용 불안을 초래하게 될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에 대해 독일자동차산업협회(VDA)는 "비현실적인 시나리오"라며 코로나 19 확산이 영향을 준 것이고 따라서 NPM 전망대로 수 십만개 일자리가 사라지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즉각 반박했다. 그러나 NPM 뿐만 아니라 또 다른 기관에서도 규모는 달라도 최소 9만명에서 25만명이 10년 이내에 일자를 잃게 될 것이라고 분석이 연이어 나오고 있다.

자동차 업계가 NPM의 전망으로 부정적으로 보고 있지만 독일에서는 이미 대규모 인력 감축이 벌어지고 있다. 메르세데스 벤츠와 폭스바겐은 독일 내에서 2만5000명의 인력을 줄이겠다고 밝혔다. 한편 일각에서는 숙련된 자동차 인력들이 내연기관차가 아닌 전기차 관련 일을 찾게 되면서 실직으로 이어지는 일은 많지 않을 것이라는 긍정적 전망도 나왔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영상시승] 향상된 상품성, 현대 싼타페 페이스리프트
2년 만에 페이스리프트 모델이 출시된 신형 싼타페를 시승했습니다. 신규 플랫폼, 파워트레인, 첨단 편의/안전사양 적용해 상품성을 높였습니다. 스마트스트림 디젤
조회수 958 2020-07-06
글로벌오토뉴스
[신차 시승] 현대차 부분변경 싼타페, 경쾌한 달리기 대신 선택한 연비
디지털 언박싱, 어수선한 세상 탓에 현대차 부분변경 싼타페 데뷔 역시 인터넷에서 영상으로 이뤄졌다. 부분변경이지만 플랫폼, 변속기 그리고 내·외관에서 이전의 싼
조회수 1,099 2020-07-06
오토헤럴드
[동영상 시승] 싼타페 부분변경, 확 바꼈다는데 달려 봤더니.. 밋밋
디지털 언박싱, 어수선한 세상 탓에 현대차 부분변경 싼타페 데뷔 역시 인터넷에서 영상으로 이뤄졌다. 부분변경이지만 플랫폼, 변속기 그리고 내·외관에서 이전의 싼
조회수 679 2020-07-06
오토헤럴드
[영상시승] 동급최장 주행거리, 2020 쉐보레 볼트 EV
쉐보레의 전기차, 볼트(Bolt) EV의 2020년형 모델을 시승했습니다. 주행거리가 414km로 늘어나 동급 최장거리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여기에 새로운 외장
조회수 1,052 2020-07-03
글로벌오토뉴스
안락함과 다목적성, 시트로엥 C5 에어크로스 SUV 2.0 Blue HDi 시승기
시트로엥의 플래그십 모델 C5 에어크로스를 시승했다. 2017년 중국에서 먼저 데뷔하고 2019년 유럽에 출시됐으며 2019년 4월에 한국에 상륙한 모델이다.
조회수 999 2020-07-02
글로벌오토뉴스
[편파시승 #4] 푸조 308 GT 라인, 불란서 오리지널 감성 해치백
세상에 해치백은 많다. 유럽이 특히 그렇다. 경쟁하는 차가 많고 시장도 크다. 독특한 취향을 가진 대한민국은 그러나 해치백을 잔혹스럽게 외면한다. 될 것 같다는
조회수 830 2020-06-29
오토헤럴드
볼보 V60 크로스컨트리, 왜건의 무덤에서 발견한 매력적 크로스오버
기본 529ℓ의 트렁크 용량은 간단한 버튼 동작으로 2열 좌석을 모두 접으면 1441ℓ까지 확장되며 일반 세단에서는 절대 만날 수 없는, 심지어 SUV 버전의
조회수 938 2020-06-29
오토헤럴드
더 오래, 더 가볍게. 2020 쉐보레 볼트 EV 시승기
쉐보레의 배터리 전기차 볼트(Bolt)의 2020년형 모델을 시승했다. 1회 충전 항속거리를 기존 383km에서 414km로 31km 늘인 것과 약간의 앞 얼굴
조회수 721 2020-06-29
글로벌오토뉴스
[시승기] 선택과 집중..렉서스 RX450hL의 자신감!
잦은 디자인 변화로 풀모델 체인지와 페이스리프트의 의미가 퇴색되어 가고 있는 요즘, 눈에 띄는 디자인 생명력을 연장하는 대신 돌연 차체를 연장한 모델이 …
조회수 967 2020-06-22
데일리카
[편파시승 #3] 제네시스 G70, 잠시 일을 잊고 대호 방조제 질주
상복 많은 차가 있다. 2017년 데뷔해 2018년 세계 3대 디자인상 가운데 하나인 굿 디자인 어워드, 2019년 어느 브랜드나 받고 싶어 하는, 한 번 받으
조회수 2,047 2020-06-19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