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르노삼성, 친환경 전기차 르노 ‘조에’ 투입 계획..출시는 8월 or 9월(?)

데일리카 조회 수934 등록일 2020.07.10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조에 e-스포츠(ZOE e-Sports)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르노삼성이 소형 전기차 르노 조에(Zoe)를 한국시장에 투입한다.

10일 르노삼성자동차의 한 관계자는 “오는 9월 5인승 소형 해치백 전기차 버전인 르노 조에를 공식 출시한다는 게 기본 방침”이라며 “그러나 (르노삼성) 내부에서 8월에 출시하자는 의견도 적잖아 출시일을 놓고 최종 조율하고 있는 단계”라고 말했다.

그는 이와 함께 “르노 조에는 한국시장에 2000대 정도의 초도물량을 공급할 수 있을 것”이라며 “소비자 반응에 따라 추가적으로 물량을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프랑스 르노 브랜드 최초의 전기차 모델인 ‘조에’는 유럽시장에서 작년에만 4만7408대가 판매되는 등 소비자 인기가 높다. 친환경 전기차로서 성능이 검증됐다는 얘기다.

조에 e-스포츠(ZOE e-Sports)


르노 조에의 스타일은 간결하다. 르노 브랜드의 디자인 아이덴티티가 그대로 묻어난다. 르노의 로장쥬 엠블럼과 크롬이 적용된 라디에이터 그릴, 세련미를 더한 헤드램프, 안개등과 범퍼 하단의 에어 인테이크는 강렬하다. 충전은 캡으로 구성돼 쉽게 여닫을 수 있는 로장쥬 엠블럼을 통해 가능하다.

윈도우 라인과 B-필러에는 블랙 색상으로 적용돼 차별화된 포인트를 줬으며, 캐릭터 라인은 역동적이면서도 매끄러운 형상이다. 후면도 간결한 라인이 이어진다. 리어램프는 작고 깜찍한 다이아몬드를 연상시키는데, 마름모꼴 로장쥬 엠블럼처럼 디자인 통일감이 더해졌다.

조에는 차체 사이즈가 전장 4084mm, 전폭 1730mm, 전고 1562mm에 달한다. 휠베이스는 2588mm로 전장 대비 길게 세팅됐다. 공간활용성을 높이면서도 와인딩 로드에서는 주행 안정성을 높이기 위한 설계 때문이다.

실내는 XM3와 비슷한 구조로 설계됐다. 9.3인치 세로형태의 터치방식이 적용된 디스플레이는 시원시원한 감각이다. A-필러 쿼터글래스는 투명 유리로 적용돼 코너링에서 시야를 확보할 수 있다. 트렁크 용량은 338ℓ를 수용할 수 있다. 2열 시트를 폴딩하면 1225ℓ의 짐을 실을 수 있는 정도다.

조에 e-스포츠(ZOE e-Sports)


조에는 52kWh급 리튬이온 배터리가 적용됐으며, 시스템 출력은 80.0kW의 파워를 지닌다. 국내 환경부 인증 기준에 의하면 단 한 번의 충전으로 약 309km 거리를 주행할 수 있다. 쇼핑 뿐 아니라 출퇴근 용도 등 도심 생활에 불편함은 없어 보인다.

조에에 적용된 리튬이온배터리는 겨울철 성능 감소폭이 23.6% 수준이어서 국내에서 판매되고 있는 전기차 중 가장 좋은 점수를 얻었다는 후문이다.

국내에서 소개될 르노 조에는 트림별 3개 모델로 구성된다. 옵션에 따라 트림별로 100만~200만원의 차이가 발생한다. 조에 최상위 버전의 경우 국내 판매 가격은 4000만원 초반대에서 형성될 것이라는 전망이다.

친환경 전기차로서 정부 보조금 700만원, 지자체별 600만~1000만원을 지원받는 경우 실제 구매 가격은 2500만원 이하에서도 가능한 수준이다. 유럽 현지 판매 가격이 1만8420 파운드(한화 약 2764만원)라는 점을 감안하면 가격 경쟁력이 높다. 유럽시장에서는 배터리를 리스로 별도 구매해야 한다.

르노, 조에


한편, 르노삼성 관계자는 “르노 조에는 소형 해치백 친환경 전기차 버전으로 차체가 작아 민첩성이 뛰어난데다, 파워풀한 주행성능과 핸들링 감각 등 퍼포먼스가 탁월하다”며 “유럽시장에서는 전기차로서 이미 성능이 검증된 만큼 국내 소비자들로부터 인기가 예상된다”고 했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쏘렌토 하이브리드, 판매 재개 하루에만 4000대 계약..‘주목’
현대차, 고성능 i20N 9월 유럽 출시 계획..국내는 언제?
완전히 공개된 S클래스 실내..MBUX·OLED 디스플레이 ‘새 지평’
르노삼성, XM3 칠레에 수출 계획..해외시장 수출길 열렸다!
람보르기니, 시안 로드스터 공개..딱 19대 한정 생산!
이스라엘서 1850억 규모 디젤게이트 소송 당한 폭스바겐..왜?
르노 전기차 조에(Zoe), 서울 한복판서 포착..출시 임박(?)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영상시승] 향상된 상품성, 현대 싼타페 페이스리프트
2년 만에 페이스리프트 모델이 출시된 신형 싼타페를 시승했습니다. 신규 플랫폼, 파워트레인, 첨단 편의/안전사양 적용해 상품성을 높였습니다. 스마트스트림 디젤
조회수 951 2020-07-06
글로벌오토뉴스
[신차 시승] 현대차 부분변경 싼타페, 경쾌한 달리기 대신 선택한 연비
디지털 언박싱, 어수선한 세상 탓에 현대차 부분변경 싼타페 데뷔 역시 인터넷에서 영상으로 이뤄졌다. 부분변경이지만 플랫폼, 변속기 그리고 내·외관에서 이전의 싼
조회수 1,092 2020-07-06
오토헤럴드
[동영상 시승] 싼타페 부분변경, 확 바꼈다는데 달려 봤더니.. 밋밋
디지털 언박싱, 어수선한 세상 탓에 현대차 부분변경 싼타페 데뷔 역시 인터넷에서 영상으로 이뤄졌다. 부분변경이지만 플랫폼, 변속기 그리고 내·외관에서 이전의 싼
조회수 673 2020-07-06
오토헤럴드
[영상시승] 동급최장 주행거리, 2020 쉐보레 볼트 EV
쉐보레의 전기차, 볼트(Bolt) EV의 2020년형 모델을 시승했습니다. 주행거리가 414km로 늘어나 동급 최장거리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여기에 새로운 외장
조회수 1,045 2020-07-03
글로벌오토뉴스
안락함과 다목적성, 시트로엥 C5 에어크로스 SUV 2.0 Blue HDi 시승기
시트로엥의 플래그십 모델 C5 에어크로스를 시승했다. 2017년 중국에서 먼저 데뷔하고 2019년 유럽에 출시됐으며 2019년 4월에 한국에 상륙한 모델이다.
조회수 995 2020-07-02
글로벌오토뉴스
[편파시승 #4] 푸조 308 GT 라인, 불란서 오리지널 감성 해치백
세상에 해치백은 많다. 유럽이 특히 그렇다. 경쟁하는 차가 많고 시장도 크다. 독특한 취향을 가진 대한민국은 그러나 해치백을 잔혹스럽게 외면한다. 될 것 같다는
조회수 825 2020-06-29
오토헤럴드
볼보 V60 크로스컨트리, 왜건의 무덤에서 발견한 매력적 크로스오버
기본 529ℓ의 트렁크 용량은 간단한 버튼 동작으로 2열 좌석을 모두 접으면 1441ℓ까지 확장되며 일반 세단에서는 절대 만날 수 없는, 심지어 SUV 버전의
조회수 934 2020-06-29
오토헤럴드
더 오래, 더 가볍게. 2020 쉐보레 볼트 EV 시승기
쉐보레의 배터리 전기차 볼트(Bolt)의 2020년형 모델을 시승했다. 1회 충전 항속거리를 기존 383km에서 414km로 31km 늘인 것과 약간의 앞 얼굴
조회수 720 2020-06-29
글로벌오토뉴스
[시승기] 선택과 집중..렉서스 RX450hL의 자신감!
잦은 디자인 변화로 풀모델 체인지와 페이스리프트의 의미가 퇴색되어 가고 있는 요즘, 눈에 띄는 디자인 생명력을 연장하는 대신 돌연 차체를 연장한 모델이 …
조회수 965 2020-06-22
데일리카
[편파시승 #3] 제네시스 G70, 잠시 일을 잊고 대호 방조제 질주
상복 많은 차가 있다. 2017년 데뷔해 2018년 세계 3대 디자인상 가운데 하나인 굿 디자인 어워드, 2019년 어느 브랜드나 받고 싶어 하는, 한 번 받으
조회수 2,044 2020-06-19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