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현대차, 디젤 SUV ‘더 뉴 싼타페’ 출시..가격은 3122만~3986만원

데일리카 조회 수4,523 등록일 2020.06.30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더 뉴 싼타페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현대자동차는 30일 현대차 공식 홈페이지, 유튜브 등을 통해 ‘더 뉴 싼타페’를 출시하고 이날부터 본격 시판에 나섰다.

더 뉴 싼타페는 2018년 출시한 4세대 싼타페의 페이스리프트 모델로 한층 고급스럽고 강인한 디자인, 신규 플랫폼 및 파워트레인, 첨단 안전∙편의사양 등을 적용해 신차급으로 탈바꿈한 것이 특징이다.

더 뉴 싼타페는 날카로운 ‘독수리의 눈(Eagle`s eye)’을 콘셉트로 헤드램프 일체형 넓은 라디에이터 그릴과 수직의 T자형 주간주행등(DRL)을 독창적으로 대비시킨 강렬한 디자인 감각을 지녔다.

전면부터 후면부까지 이어지는 사이드 캐릭터 라인이 세련미를 더하고, 후면부는 얇고 길어진 LED 리어 램프, 하단 반사판, 차량 하부를 보호하는 후면 스키드 플레이트의 삼중 가로줄이 안정감을 높인다.

더 뉴 싼타페


실내는 고급스러운 감성에 직관성을 더한 사용자 중심의 구조로 완성됐다. 센터 콘솔은 높이고, 크래시 패드부터 센터페시아, 콘솔박스까지 끊김 없이 이어진다. 64가지 색상을 선택할 수 있는 앰비언트 무드램프는 감성을 더한다.

더 뉴 싼타페는 차세대 플랫폼을 신규 적용하고 최적화된 설계로 공간활용성을 강화했다. 기존 싼타페 대비 전장이 15㎜, 2열 레그룸은 34㎜가 늘어나 실거주성이 개선됐다. 2열 후방의 화물 용량은 기존 싼타페 대비 9ℓ 증가해 골프백 4개가 들어가도 넉넉하다.

더 뉴 싼타페는 현대차 SUV 최초로 차세대 파워트레인 ‘스마트스트림 D2.2’ 엔진과 변속 직결감과 응답성을 갖춘 ‘스마트스트림 습식 8DCT’가 탑재됐다. 최고출력 202마력(PS), 최대토크 45.0kgf·m의 힘을 발휘한다.

현대차는 올 하반기 ‘스마트스트림 G2.5T’ 엔진과 ‘스마트스트림 습식 8DCT’를 탑재한 더 뉴 싼타페 가솔린 터보 모델을 추가적으로 소개하겠다는 방침이다.

더 뉴 싼타페


더 뉴 싼타페에는 차로 유지 보조(LFA), 후방 주차 충돌방지 보조(PCA), 원격 스마트 주차 보조(RSPA) 등의 안전사양들이 추가됐다.

또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와 후측방 충돌방지 보조(BCA), 고속도로 주행보조(HDA) 등의 시스템도 개선돼 주행 안전성을 높였다.

여기에 SUV 모델로서 험로 주행 모드가 추가돼 진흙이나 눈, 모래 등 다양한 노면의 주행 환경에서 구동력, 엔진 토크, 제동 등을 제어해 최적화된 주행성능을 발휘한다.

더 뉴 싼타페에는 특히 세계 최초로 적용된 ‘운전자 인식형 스마트 주행모드’가 적용됐다. 운전자가 개인 프로필을 등록하면 운전자의 운전 성향과 주행 도로 상황을 고려하여 에코, 스포츠, 컴포트 모드 등 최적화된 주행 모드를 자동으로 제공하는 기능으로 최대 3명까지 설정이 가능하다.

더 뉴 싼타페


더 뉴 싼타페는 프리미엄과 프레스티지, 캘리그래피 등 3가지 트림으로 구성됐다. 최상위 캘리그래피 트림은 외장에 전용 라디에이터 그릴, 20인치 알로이 휠, 바디컬러 클래딩, 내장에 퀼팅 나파가죽 시트 등 차별화된 디자인 요소가 적용돼 고급감을 높였다.

현대차 관계자는 “더 뉴 싼타페는 한층 높아진 안전성과 편의성으로 가족을 위한 차를 고려하는 고객층을 만족시킬 차량”이라며 “앞으로 더 뉴 싼타페가 중형 SUV 시장에서 새로운 트렌드를 주도해 나갈 것”이라고 자신했다.

더 뉴 싼타페 디젤 2.2의 국내 판매 가격은 프리미엄 3122만원, 프레스티지 3514만원, 캘리그래피 3986만원이다.

한편, 현대차가 이날 출시한 더 뉴 싼타페는 디젤 모델만으로 구성됐다는 점에서 따가운 시선을 받는다. 디젤차는 질소산화물 등 1급 발암물질이 대거 배출되기 때문이다.

더 뉴 싼타페


친환경차에 대한 국내 소비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는 점을 감안할 때, 현대차가 더 뉴 싼타페에도 하이브리드차나 전기차 등 친환경차를 라인업에 포함시켜야 했다는 지적이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한국시장 철수 선언한 닛산이 아프리카로 눈을 돌린 까닭은?
BMW, i4 이어 3시리즈 전기 스포츠 세단 출시하나?..‘주목’
[영상] 자동차 발암물질 배출량 중 84%는 경유차..DPF 관리의 중요성은?
현대차, “고성능 버전 N 수동변속기 계속 만들 것”..그 이유는?
[르포] ‘고객 만족’, 현대차·토요타 따돌리겠다는 볼보..서비스 센터 가보니...
랜드로버, ‘올 뉴 디펜더’ 딱 10일만에 계약 300대 돌파..인기 이유는?
포르쉐, 1억4560만원짜리 전기차 타이칸 출시 계획..일정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