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영국, 자동차 생산량 사실상 ‘제로’..2차 세계대전 수준!

데일리카 조회 수304 등록일 2020.05.29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복스홀 영국 생산시설 (제공: PSA)


[데일리카 표민지 기자] 신종코로나19바이러스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및 공장 폐쇄 등으로 영국의 4월 자동차 생산이 99.7% 급감했다.

이 수치는 제2차 세계대전 이후로 기록된 최저 월간 생산량으로 영국은 지난 한 달 동안 197대를 생산했으며, 자국 및 타국으로 각각 45대 및 152대를 판매했다. 생산된 차량은 프리미엄, 럭셔리, 스포츠 모델로 지난 달에 공장이 폐쇄되기 전에 조립돼 마무리 작업만을 남겨둔 상태였다.

이는 자동차를 양산할 수 없었던 많은 영국의 자동차 제조업체들은 의료 종사자들을 위한 개인보호장비(PPE) 생산에 주력하면서 나타난 현상이다. 자동차 제조업체들은 지난 4월 총 71만 1495개의 개인보호장비를 생산했고, 일부는 병원 용 첨단 환기장치도 개발했다.

영국에 기반을 둔 SMMT(Society of Motor Manufacturers and Traders)는 영국의 연간 자동차 생산량이 현재 12만 1811대 줄어, 27.6% 감소하고 있다고 밝혔다.

현재 SMMT는 2‘0’20년에 총 100만 대 미만의 차량을 생산할 것으로 전망을 수정했다. 그리고 이로 인한 손실이 최대 125억 파운드(한화 약 19조 882억원)의 비용이 들 것으로 추산하고 있다. 이는 최근까지 기록된 업계 최저치인 2009년 외환위기 당시보다 낮은 수치다.

랜드로버, 생산 공장


SMMT는 현재 16만 8000여개의 자동차 분야의 작업이 재개되기 시작했으며 영국 자동차 생산공장의 절반 가량이 5월 말까지 개장을 앞두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나 SMMT는 공장들이 서로 다른 기간에 생산을 늘리기 시작하며, 계속되는 사회적 거리 조치의 필요성이 회복세를 둔화시킬 것이라고 전망했다.

마이크 호스(Mike Hawes) SMMT 최고경영자는 "영국의 자동차 공장이 4월에 폐쇄된 상황에서 이 수치들은 놀랍지는 않지만 지난 달 수익이 사실상 ‘0’으로 감소하는 등 업계가 직면한 엄청난 과제를 부각시키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제조업체들이 셧다운 장기화에서 매우 불확실한 세계로 나오기 시작하고 있으며 생산량은 점진적으로 증가하게 될 것이다. 따라서 근본적으로 이 부문의 회복을 가속화하고 투자를 활성화하며 일자리를 보호하기 위해 정부가 우리와 협력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 같은 단기적 혼란 속에서 사업을 영위할 수 있도록 지원함으로써 영국의 수많은 세계적 자동차 브랜드들이 계속해서 전세계 소비자들에게 바람직한 제품을 제공할 수 있게 될 것이며, 나아가 영국의 장기적인 번영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임기상 칼럼] 배출가스 5등급 경유차..운행을 금지시킨다면...
일본차 닛산·인피니티, 한국 시장 철수한다!..그 배경은?
[구상 칼럼] 육중한 중형 SUV..링컨 에비에이터의 디자인 특징은?
[시승기] 철옹성을 깨트리러 온 상용차..이베코 뉴 데일리
벤츠, 부분변경 E클래스 쿠페·카브리올레 공개..특징은?
미니(MINI), “컨트리맨보다 더 큰 SUV 내놓을 것”..그 배경은?
공공부문 차량..전기차·수소차·하이브리드차로 90% 바꾼다!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아우디, 더 뉴 아우디 S8 L TFSI 출시
아우디는 아우디의 고성능 플래그십 세단, ‘더 뉴 아우디 S8 L TFSI (The new Audi S8 L TFSI)’를 7월 10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회수 93 2020-07-07
글로벌오토뉴스
119. 기후 변화  성장이냐 생존이냐
지금 인류는 지금까지 해 오던 데로 성장과 부의 창출을 추가할 것인가, 아니면 지구에 인류가 생존할 수 있도록 대 전환을 할 것인가를 선택해야 하도록 강요받고
조회수 101 2020-07-06
글로벌오토뉴스
[시승기] 완성도 높은 패밀리 SUV..현대차 ‘더 뉴 싼타페’
이토록 빠른 변화를 시도하는 브랜드가 또 있을까? 평균 7년 주기의 풀모델 체인지 공식을 무용지물로 만든 현대차가 이번에는 페이스리프트 공식마저 무너뜨렸…
조회수 374 2020-07-06
데일리카
지프, 브랜드 최초 PHEV 레니게이드와 콤파스에 설정
FCA그룹의 지프 브랜드가 레니게이드와 콤파스의 PHEV 버전 4xe를 설정해 유럽시장에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지프 브랜드는 2022년까지 5개년 중기 계획으로
조회수 124 2020-07-06
글로벌오토뉴스
혼다코리아, 월드 베스트셀링 SUV
혼다코리아가 6일부터 월드 베스트셀링 SUV ‘뉴CR-V 터보(New CR-V Turbo)’의 사전계약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뉴 CR-V 터보’는 2017년
조회수 674 2020-07-06
글로벌오토뉴스
BMW 코리아, 뉴 3시리즈 투어링 공식 출시
BMW 코리아가 뛰어난 운전 재미와 폭 넓은 활용성을 동시에 제공하는 뉴 3시리즈 투어링을 국내에 공식 출시한다. BMW 3시리즈 투어링은 지난 32년 동안 전
조회수 1,060 2020-07-06
글로벌오토뉴스
BMW 5, 6 시리즈의 디자인
지난 2017년에 처음으로 등장했던 BMW 5시리즈(G30)의 페이스 리프트 모델과, 2017년에 5시리즈 그란 투리스모 (G32)라는 이름으로 나왔던 모델이
조회수 339 2020-07-06
글로벌오토뉴스
한국자동차기자협회, 7월의 차에 더 뉴 아우디 A4 선정
사단법인 한국자동차기자협회는 2020년 7월의 차에 더 뉴 아우디 A4를 선정했다고 6일 밝혔다. 한국자동차기자협회 산하 올해의 차 선정위원회는 매월 1일부터
조회수 274 2020-07-06
글로벌오토뉴스
[편파시승 #5] 기아차 2021 K3, 중형 세단 부럽지 않은 엔진 질감
대한민국 힘내라고, 좋은 차 많이 팔리라고, 편파 시승 다섯 번째 모델은 지난 4월 팔기 시작한 2021년형 K3다. K3가 속한 차급, 준중형은 한때 우리나라
조회수 308 2020-07-06
오토헤럴드
경영 정상화 고군분투하는 쌍용차..경쟁력 강화 방안은?
경영 정상화를 위해 고군분투하고 있는 쌍용자동차가 돌파구를 찾지 못하고 있다. 지분 매각은 지지부진하고 차량 판매는 부진하다. 이를 두고 쌍용차가 경쟁력…
조회수 239 2020-07-06
데일리카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