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르노 트위지 사는 이유 물었더니 "디자인 끌리고 실용성 만족"

오토헤럴드 조회 수532 등록일 2020.05.21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르노삼성차가 지난해 1월부터 올해 3월까지 초소형 전기차 르노 트위지 실제 구매 고객 1600명을 대상으로 구매 이유와 이용에 대한 만족도 조사를 진행했다. 만족도 조사 결과 트위지 구매 고객의 약 62%가 근거리 주행에 편리한 실용성 때문에 구매했다고 응답했다. 특히 구매 고객 중 약 73%는 이러한 실용성을 지인에게 구매를 추천하는 이유로 꼽아 실용성에 대한 구매 후 만족도 역시 매우 높은 수치를 나타냈다.

트위지는 길이 2338mm, 폭 1237mm, 높이 1454mm의 초소형 크기로 좁은 골목도 쉽게 지날 수 있고, 일반 자동차 주차공간에 석 대를 주차할 수도 있어 주차도 편리하다. 또한 만족도 조사 결과 응답자의 77% 이상이 일 평균 30km 이하를 주행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트위지가 한번 충전으로 60㎞~70㎞까지 주행할 수 있는 만큼 구매 고객들이 도심 출퇴근 및 비즈니스, 배송, 쇼핑용으로 사용하는데 부족함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또한 구매 고객들은 트위지의 독특한 디자인도 매력적인 구매 포인트로 꼽았다. 구매 고객들의 약 47%가 트위지의 외관 디자인 때문에 구매했다고 응답했으며 약 33%의 구매 고객들은 외관 디자인을 지인 구매 추천의 이유로도 꼽는 등 구매 후에도 디자인에 대한 만족도가 여전히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14%의 응답자는 트위지의 독특한 외관을 활용해 홍보 및 마케팅용으로 활용하고 있다고 답하기도 했다.

르노 트위지는 독특한 컨셉과 미래지향적인 디자인으로 한국에 출시되기 전부터 많은 주목을 받았다. 특히 트위지가 적용한 개성 넘치는 시저도어는 디자인도 좋지만 좁은 공간에서 더 자유롭게 도어를 여닫을 수 있어 실용적이기도 하다. 이륜차 대비 뛰어난 트위지의 안전성에 대한 구매 고객들의 인식도 확인됐다. 약 27%의 구매 고객들이 트위지 구매 이유가 이륜차 대비 뛰어난 안정성이라고 응답했으며, 약 26%는 안전성을 지인 구매 추천의 이유로도 꼽았다.

트위지는 탑승자 보호 캐빈으로 이륜차 대비 높은 안전성을 자랑하며 작은 차체에 에어백, 4점식 안전벨트, 4륜 디스크 브레이크 등의 안전장비도 잘 갖췄다. 또한 트위지는 자동차 전문기자들을 대상으로 진행한 주행 평가에서 주행성능과 안정성에 대한 좋은 평가도 받은 바 있다. 트위지는 13Kw급의 모터를 장착해 최고출력 17.1마력과 최대토크 5.8kg.m를 발휘한다.

충전과 관련해서는 응답자의 93%가 거주지의 주차장 또는 사업장에서 220V 전원을 이용해 충전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트위지는 220V 가정용 일반 플러그로 충전이 가능해 전용 충전소를 찾아 헤맬 필요 없이 편리하게 충전할 수 있으며 충전 비용도 220V 가정용 일반 플러그로 1회 완충시 약 600원(일반가정 요율 1kWh당 100원 기준)에 불과하다.

이번 만족도 조사를 진행한 르노삼성차 LCV&EV 비즈니스리더 주수연 상무는 “르노 트위지는 초소형 크기로 주행이 편리하고 유지비도 저렴한 데다 이륜차에 비해 안전성이 뛰어나 일상생활뿐만 아니라 배달용이나 렌터카로도 활용도가 뛰어난 차량”이라며 “이번 만족도 조사를 통해 트위지의 장점이 다시 한번 확인된 만큼 앞으로도 더 많은 고객들이 트위지의 장점을 직접 경험해 볼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지금 트위지를 구입할 경우 최대 70만원 상당의 용품 구입비 지원 혹은 50만원 현금 할인 등의 프로모션을 선택할 수 있다. 또한 할부 구매 조건 또한 매력적이다. 매월 이자만 납입하고 원금은 원하는 시기에 자유롭게 상환해도 된다. 기간은 최대 24개월, 이율은 1%다.

구매보조금을 제외한 트위지의 판매가격은 라이프 트림 1330만원, 인텐스 트림 1430만원으로 르노삼성차의 현금 할인과 지자체별 구매보조금 혜택을 받으면 380만원(청주시 경우 900만원 지원)에도 구매가 가능하다.


정호인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BMW가 의도적으로 공개한 4시리즈 티저 이미지..노림수는?
BMW가 최근 4시리즈 쿠페 전면부 디자인 티저 이미지를 처음 공개했다. 어두 컴컴한 사진 한장에는 주간주행등 만 날렵하게 뜬 한 장이 전부다. 전 후 이미지가
조회수 140 2020-05-29
데일리카
강화되는 충돌 테스트, 유로앤캡이 제시하는 세부 조건은?
미국 고속도로 안전보험협회(IIHS)와 함께 공신력 있는 신차 충돌 테스트를 진행하는 유로앤캡(Euro NCAP)이 새로운 충돌 테스트 기준을 제시했다. 빠
조회수 56 2020-05-29
데일리카
영국, 자동차 생산량 사실상 ‘제로’..2차 세계대전 수준!
신종코로나19바이러스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및 공장 폐쇄 등으로 영국의 4월 자동차 생산이 99.7% 급감했다. 이 수치는 제2차 세계대전 이후로 기록된 최
조회수 63 2020-05-29
데일리카
폭스바겐, 포드와 제휴 구체적인 프로젝트 발표
폭스바겐과 포드가 2019년 초 발표한 제휴에 이어 추가 계약을 승인했다고 발표했다. 차량 프로젝트의 다음 이정표는 가까운 미래에 두 회사의 서명을 통해 전동화
조회수 56 2020-05-29
글로벌오토뉴스
아우디 A6 45 TFSI 콰트로 차종 리콜 실시... 스타터 발전기 교체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가 관계당국의 리콜 승인을 획득함에 따라, 6월 1일부터 선제적 조치의 일환으로 아우디 A6 45 TFSI 차종에 대한 리콜을 실시한다. 이번
조회수 52 2020-05-29
글로벌오토뉴스
블랙이 주는 강렬함, 2020 재규어 XF 체커드 플래그 에디션
재규어는 새롭게 선보인 2020년형 재규어 XF는 기존보다 다양한 안전 및 편의사양을 강화해 상품성을 높였다. 독일 프리미엄 브랜드를 경쟁 상대로 표방하고 그
조회수 182 2020-05-29
글로벌오토뉴스
2021 제네바오토쇼도 개최 불투명
2021제네바오토쇼도 개최가 불투명해졌다. 2020년 5월 26일, 쇼 주최측은 이는 주최측의 재무 상황이 2020년 쇼의 취소에 의해 악화되었기 때문이라고 밝
조회수 67 2020-05-29
글로벌오토뉴스
[임기상 칼럼] 배출가스 5등급 경유차..운행을 금지시킨다면...
지금으로부터 약 10년 전 색다른 자동차 TV 광고가 있었다. 잔잔한 음악이 흐르면서 “요즈음 어떤 차를 타고 다니냐는 친구의 물음에 그랜저라 답했어요”라던 …
조회수 253 2020-05-29
데일리카
닛산, 4개년 사업구조 개혁 계획 발표-선택과 집중
닛산자동차의 우치다 마코토 사장이 2020년 5월 28일, 온라인 기자회견을 통해 2020년부터 2023년까지 4개년에 걸친 사업구조개혁계획을 발표했다. 우치다
조회수 46 2020-05-29
글로벌오토뉴스
일본차 닛산·인피니티, 한국 시장 철수한다!..그 배경은?
일본차의 대중 브랜드 닛산(Nissan)과 고급 브랜드 인피니티(Infiniti)가 한국시장에서 철수한다. 28일 닛산은 올해 말까지 한국시장에서 닛산과 인
조회수 212 2020-05-29
데일리카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