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곳곳에 흠집, 테슬라 모델 Y 고객 인도 후 또 다시 불거진 초기 품질

오토헤럴드 조회 수1,334 등록일 2020.03.30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미국 전기차 업체 테슬라가 현지 시간으로 지난 16일 보급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모델 Y'의 본격적인 고객 인도에 돌입한 가운데 신차 초기 품질 문제가 또 다시 불거졌다.

27일 오토에볼루션 등 외신은 테슬라 모델 Y에서 스크래치, 선바이저 들뜸, 단차, 도장 불량 등과 같은 초기 품질 문제가 여전히 발생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매체는 테슬라 모델 S가 처음 출시되었을 때 소비자들은 초기 품질 관리에 대해 불만이 있었으며 이는 모델 X, 모델 3의 출시 이후에도 여전했고 이번 새롭게 선보인 모델 Y 역시 동일한 몇 가지 문제를 안고 있다고 전했다.

미국의 한 자동차 디테일링 전문회사는 최근 출시된 테슬라 모델 Y 퍼포먼스 모델을 살펴본 결과 가장 먼저 외장 도색 불량을 시작으로 스크래치, 실내 곳곳에 남아있는 접착제, 단차 등을 확인할 수 있다고 밝혔다.

이들은 테일램프의 위쪽으로 스크래치를 비롯 좌우측 패널이 엇갈리게 조립된 단차, 카본 파이버로 제작된 리어 스포일러는 제대로 고정되지 않았다고 전하며 실내 곳곳에서는 조립 과정 중 발생한 접착제가 여전히 남아있고 선바이저는 벌써 들뜸 현상이 나타났다고 전했다.

오토에볼루션은 모델 3가 출시된 이후 테슬라는 품질 관리를 강화했다고 밝히고 있으나 최근 출시된 모델 Y에서도 초기 품질 불량은 여전하고 프리미엄 브랜드임을 고려하면 테슬라는 조금 더 신차 품질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지난해 3월 14일 세계 최초로 공개된 모델 Y는 보급형 세단 모델 3에 이어 출시된 차량으로 저렴한 가격과 실용성을 바탕으로 테슬라 라인업 중 가장 많이 팔리는 차량 중 하나가 될 것으로 주목받던 모델이다. 당초 테슬라는 모델 Y가 2020년 가을 출고가 시작될 예정이라고 밝힌 바 있으나 인도 시점이 약 6개월 앞당겨져 소비자는 물론 관련 업계는 놀라움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로드스터, 모델 S, 모델 X, 모델 3에 이어 출고되는 테슬라의 모델 Y는 모델 3와 플랫폼을 공유하고 1회 완전 충전시 주행가능 거리는 505km(WLTP 기준)이며 적재공간이 1.9입방미터(1900리터)에 상시 사륜구동 방식이 적용된다.

실내는 3열 7인승 구조를 기본으로 화물 및 탑승자를 위한 다양한 시트 구성 및 적재 공간을 제공할 뿐 아니라 트렁크 이지 액세스를 이용한 편리한 수납도 가능하다. 2열 시트의 경우 독립적으로 완전히 폴딩되어 스키용품, 가구 및 여행용 가방 등을 적재할 수 있고 리프트 게이트가 트렁크 바닥 낮은 곳까지 열려 짐을 빠르게 싣고 내릴 수 있다. 테슬라 모델 Y는 휠 토크를 디지털로 제어하는 2개의 독립 모터를 전후면에 각각 장착하고 정지상태에서 100km/h 도달까지 3.7초의 순간 가속력을 발휘한다. 또한 비, 눈, 진흙 및 오프로드 노면에서도 주행 안정성을 향상시켰다.

외신에 따르면 모델 Y 듀얼 모터를 탑재한 롱레인지 모델의 경우 판매 가격은 5만2990달러, 한화 약 6580만원으로 책정됐다. 여기에 고성능 퍼포먼스 모델은 6만990달러, 한화 약 7500만원에 판매된다. 또한 보다 저렴한 가격의 일반형 모델의 경우 내년부터 인도가 시작되고 3만9000달러(4800만원)에 판매 가격이 시작될 예정이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BMW 5시리즈 vs. 벤츠 E클래스, 한국시장서 격돌..과연 승자는?
BMW가 지난 27일 월드 프리미어 행사를 진행하고 부분변경 5시리즈의 4분기 출시를 확정지음에 따라 비슷한 시기 국내 판매를 예고한 메르세데스-벤츠의 부분변…
조회수 137 2020-06-02
데일리카
제네시스·현대차·기아차, 역사상 최대 ‘호황’..코로나19가 뭐니(?)
코로나19가 전세계로 확산되면서 글로벌 경제가 극도로 침체되는 가운데, 제네시스와 현대차, 기아차 등 ‘형제 브랜드’가 나란히 역사상 최대의 호황을 맞고 있…
조회수 163 2020-06-02
데일리카
운행차 배출가스 집중단속.. 노후 디젤차 꼼짝마!
환경부(장관 조명래)는 전국 17개 시·도, 한국환경공단 등과 함께 자동차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해 오는 3일부터 전국 680여 지점에서 운행차 배출가스를 집중
조회수 98 2020-06-02
데일리카
국내 판매되는 르노 캡처, 영국 닛산 공장에서 생산 가능성
지난달 국내 시장에서도 판매를 시작한 르노의 콤팩트 SUV 캡처의 생산지가 스페인에서 영국의 닛산 공장으로 이전될 것으로 전망된다.2일 오토익스프레스, 오토모티
조회수 122 2020-06-02
오토헤럴드
렉서스코리아, ‘렉서스 UX 250h F SPORT’ 출시
렉서스코리아는 ‘렉서스 UX 250h F SPORT’를 UX 라인업에 새롭게 추가하고 6월 2일부터 판매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UX 250h’는 2019년 국
조회수 122 2020-06-02
글로벌오토뉴스
포르쉐 AG, 911 타르가 4S 헤리티지 디자인 에디션 공개
포르쉐AG(Dr. Ing. h.c. F. Porsche AG)가 911 타르가 헤리티지 디자인 요소에 최첨단 혁신 기술을 입힌 “911 타르가(Targa) 4S
조회수 99 2020-06-02
글로벌오토뉴스
토요타 라브4, 서스펜션 균열로 북미에서 9000여대 리콜
북미에서 판매된 토요타의 콤팩트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라브4 일부 차량에서 제작 결함이 발견되어 리콜이 실시된다. 2일 오토블로그 등 외신에 따르면 201
조회수 81 2020-06-02
오토헤럴드
렉서스, 4세대 완전변경 IS 티저 공개, 더욱 날렵한 디자인
렉서스의 D세그먼트 스포츠 세단 IS의 4세대 완전변경모델이 오는 9일 정식 공개를 앞두고 티저 이미지를 처음으로 선보였다. BMW 3시리즈와 직접 경쟁을 펼치
조회수 110 2020-06-02
오토헤럴드
인피니티, 후륜구동 방식 포기·‘닛산 플러스’ 채택..그 배경은?
713억엔(한화 약 8,231억원)이라는 정부지원금을 수혈받은 닛산이 인피니티 브랜드 정책도 수정할 것을 나타났다. 1일(현지시각) 오토모티브 뉴스에 따르면
조회수 65 2020-06-02
데일리카
[북미 오딧세이] 제네시스 GV80, 캐나다 시장 공략..가격은 5770만원
제네시스의 첫 SUV 모델인 GV80이 미국에 이어 캐나다에서도 판매를 시작한다. 이미 사전계약을 시작한 미국 시장에서는 순항중인마큼 캐나다에서도 제네시스 …
조회수 97 2020-06-02
데일리카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