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미국 고속도로교통안전국이 주목한 현대모비스 '루프에어백'

오토헤럴드 조회 수179 등록일 2020.03.26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2017년 현대모비스가 세계 최초로 개발한 자동차용 루프에어백 안전성에 미국 고속도로교통안전국(NHTSA)이 최근 관심을 집중하고 있다. 루프에어백은 차량 전복 사고 시 선루프 외부로 승객 이탈을 방지해 상해 예방 효과가 기대되는 안전사양이다.

26일 현대모비스는 NHTSA는 지난 1월, 미국 자동차공학회(SAE)가 주관하는 정부, 산학 연계 기술 세미나에서 ‘승객의 루프 이탈 완화방안’에 대한 연구 보고서를 발표하면서 자사의 루프에어백에 대한 평가 관련 자료도 함께 공개했다고 밝혔다. NHTSA는 북미 지역 교통안전, 승객 보호와 관련된 각종 법규를 마련하고 신차 안전도 평가 등을 진행하는 미국 정부 산하 기관이다.

현대모비스의 루프에어백은 차량 전복 사고 시, 후방에서 전방으로 전개돼 0.08초만에 루프면 전체를 덮어 승객을 보호하는 장치다. 이 루프에어백이 차량 전복 사고시 선루프로 승객이 이탈할 경우 발생할 수 있는 머리와 목 부위 상해를 경감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 북미 지역 차량 사고와 관련한 데이터 분석에 따르면, 지난 2000년부터 15년간 북미 차량 전복 사고 1만 3700여 건 가운데, 차량 바깥으로 승객이 이탈한 경우가 2400건에 달했다. 이 중 10%가 선루프를 통한 이탈로 나타났으며, 이 경우 승객의 머리와 목 등에 심각한 상해를 초래할 수 있다.

현대모비스 샤시의장연구소장인 조영선 상무는 “세계 최초로 개발한 루프에어백과 같은 신개념 안전기술 개발에 주력해 글로벌 시장을 공략할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모비스는 지난 2017년 세계 최초로 파노라마선루프 에어백을 개발한데 이어, 지난해에는 선루프 시스템 제조 전문사와 시스템 단위의 설계 기술을 반영한 루프에어백도 추가로 개발했다. 이를 통해 기존에 뒷좌석에만 장착할 수 있었던 것을 차량 내 모든 좌석에 장착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다양한 패키지 요구에 대응할 수 있게 한 것이다.

특히 이번에 글로벌 선루프 시스템 제조사인 인알파와 공동으로 개발함으로써, 실제 차량 적용에 필요한 시스템 단위의 양산 성능도 향상시켰다. 이번 개발 과정을 포함해 현대모비스는 총 24건의 특허를 출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대모비스는 루프에어백 시스템의 실차 작동 성능 평가와 내구성, 환경 영향 평가 등 신뢰성 검증 작업도 지난해 모두 완료했다.

현재는 북미와 유럽, 중국 등 글로벌 완성차 업체들을 대상으로 해당 제품의 기술 홍보와 수주 활동을 진행 중이다. 신기술을 선호하는 프리미엄 브랜드나 대형 SUV 차종을 보유한 완성차 업체가 주요 수주 대상이다. 현대모비스는 루프에어백과 같은 새로운 안전 장치에 대한 북미, 유럽 등의 법제화를 대비해, 제품 신뢰성을 높이는 데 주력하고 있다.

이러한 차별화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글로벌 시장 선점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특히 기존 차량은 물론 운전의 통제권을 차량 시스템에 맡기는 자율주행차 등 새로운 모빌리티 시대에도 이러한 안전 장치에 대한 고객의 요구는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현대모비스는 지난 2002년 첫 에어백 양산을 시작한 이래, 4세대 어드밴스드 에어백과 승객 간 에어백 등의 기술을 지속적으로 선보이면서 에어백 분야 첨단 기술 노하우를 쌓아왔다. 최근에는 안전 분야 융합기술 개발에도 본격 나서고 있다. 지난해에 선보인 좌석 벨트와 에어백을 카메라와 레이더 등의 센서와 연동시킨 통합 제어 시스템이 대표적인 사례다. 차량 충돌이 예상되면, 센서가 이를 감지해 좌석 벨트를 조여주고 충돌 강도에 따라 상해를 최소화하는 방식으로 에어백을 전개해 승객 안전을 확보해 주는 기술이다.

한편 현대모비스는 앞으로도 차량 안전 장치 분야 융합 솔루션 개발에 회사의 역량을 집중해 안전 최우선의 글로벌 기술 선도 기업으로 도약한다는 전략이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코로나19 확산!..영국 ‘굿우드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 연기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가 전세계적으로 유행하며, 오는 7월 영국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굿우드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Goodwood Festival of Speed)’
조회수 185 2020-03-27
데일리카
[스파이샷] 현대 코나 N
현대가 2018년부터 크로스오버인 코나의 하드코어 N버전을 만들고 있다는 소문이 있었지만 그것이 사실이라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독일 뉘르부르크링 서키트에서
조회수 319 2020-03-27
글로벌오토뉴스
볼보, 비상자동제동장치 결함 해외에 이어 국내서도 리콜 실시
지난주 볼보자동차 XC60을 비롯 일부 차량에서 비상자동제동장치의 제작 결함이 발견되어 글로벌 시장에 판매된 73만여대의 차량이 리콜될 예정이란 외신 보도가 나
조회수 183 2020-03-27
오토헤럴드
기아차 4세대 쏘렌토, 봄꽃 그리고 습식 8 DCT에 취하다
세상이 어수선해도 꽃 피워내는 봄은 막지 못했다. 볕이 잘 드는 야트막한 둔덕 개나리색이 어김없이 짙어졌고 야트막한 산자락 여기저기 푸른 빛이 감돌기 시작했다.
조회수 488 2020-03-27
오토헤럴드
코나EV·리프 플러스 ‘올해의 그린카’..“북미시장 호평”
현대차 순수 전기차 코나EV가 닛산 리프와 함께 올해 북미 친환경차로 선정됐다. 26일(현지시간) 캐나다 자동차기자협회(AJAC)는 닛산 리프 플러스와 현대차
조회수 147 2020-03-27
데일리카
아우디, 플래그십 SUV Q8 출시..가격은 1억2500만원
아우디가 쿠페형 플래그십 SUV, Q8을 국내 시장에 출시한다. Q8은 넉넉한 실내공간과 아우디만의 럭셔리 디자인을 앞세워 치열한 프리미엄 SUV 시장의 경쟁에
조회수 323 2020-03-27
데일리카
침대 보다 편안한 실내, 시트로엥 C5 에어크로스 SUV
국내에 앞서 지난해 1월 유럽 시장에 출시된 시트로엥의 콤팩트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C5 에어크로스 SUV는 판매 6개월 만에 5만대, 1년 만에 10만대
조회수 260 2020-03-27
오토헤럴드
파인디지털, 듀얼코어 CPU 탑재 블랙박스 ‘파인뷰 X2020’ 출시
파인디지털(대표 김용훈)이 전후방 QHD-FHD 영상을 기존 제품 대비 약 3 배 더 길게 저장하는 듀얼코어 CPU 탑재 블랙박스 ‘파인뷰 X2020’을 27일
조회수 110 2020-03-27
다나와
시대를 읽는 감각, 기아 4세대 쏘렌토 D2.2 4WD 시승기
기아자동차의 4세대 쏘렌토를 시승했다. 코로나 19로 인해 온라인 신차 발표회를 통해 데뷔한 첫 번째 한국산차다. 기아자동차의 아이콘들을 바탕으로 한 스타일링
조회수 469 2020-03-27
글로벌오토뉴스
[영상] 페라리 로마, 페라리 최초의 8기통 GT
페라리가 아시아 지역 최초로 페라리 로마(Ferrari Roma)를 공개하고 국내에 공식 출시했다. 페라리의 프론트-미드십 엔진 GT 라인업에 새롭게 추가된 로
조회수 159 2020-03-27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