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팰리세이드 버튼식 변속기 '제조사의 근본 의식 되돌아봐야'

오토헤럴드 조회 수1,900 등록일 2020.02.10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현대차 팰리세이드의 버튼식 변속기를 잘못 조작해 차량이 전복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내리막길에서 운전자가 R로 변속을 하자 엔진 보호를 위해 자동으로 시동이 꺼졌고 당황한 운전자가 제동하려 했지만 진공배력이 없어지면서 속도가 빨라져 결국 전복된 사고였다. 운전자가 차량의 결함을 주장하며 무리한 배상을 요구하면서 주목을 받았지만 근본적으로 현대차의 안전에 대한 인식도 문제라는 지적도 나왔다.

한국소비자원 수송 분야 분쟁조정위원을 맡고 있어 이번 사고는 여러 면에서 시사하는 바가 크다. 우선 유독 우리나라에서 많이 등장하고 있는 블랙 컨슈머를 다시 생각해보게 된다. 생각 이상으로 무리한 요구를 하거나 한몫을 하려는 소비자들도 은근히 많이 있다는 것이다. 전체 교통사고의 60%는 진단서를 발급받고 피해자만 있지 가해자는 없는 잘못된 관행도 갖고 있다. 이웃 일본에서는 전체 교통사고의 단 6%만 병원에서 진단서를 발급받는다. 

자동차와 관련된 문제도 다르지 않다. 무리한 피해 의식을 갖고 상식 이상의 요구를 하는 사례가 많다. 동시에 국내 제작사들도 소비자에 대한 배려나 보호 의식이 약하다. 정부도 다르지 않다. 소비자를 보호하고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징벌적 손해배상제는 아예 없고 자동차 결함 유무도 운전자가 밝혀야 한다. 이 때문에 급발진 사고에서 소비자는 100% 패소하고 만다.

소비자의 문화적 선진 의식에 대한 부족함을 탓하면서도 제작사의 소비자 보호라는 인식도 극히 약한, 양면적 부분이 존재하는 것이다. 팰리세이드의 문제는 두 가지 측면을 고민해야 한다. 근본적으로 정부나 공공 차원에서 소비자를 생각하고 조사를 벌여 근본 원인을 찾았으면 하는 아쉬움이 크다. 합리적인 원인 해석과 결과를 도출하는 기반이 조성될 기회였다.

소비자를 탓할 수 있는 부분도 있다. 본인의 잘못으로 발생한 사고인데도 무리한 요구로 비난을 자초했다. 버튼식 변속기도 다시 생각해 볼 필요가 있다. 단순한 버튼 조작으로 안전에 영향을 준다면, 혹은 동승석이나 다른 탑승자의 부주의로 안전에 직접적인 영향을 주게 된다면 다시 생각해야 할 장치다.

누구나 한 번은 버튼을 잘못 눌러 당황한 경우가 있을 수 있다. 자동변속기는 실수를 방지하기 위해 R과  D 사이에 중립 기능인 N을 배치해 실수를 예방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그러나 버튼식은 단 한 번의 누름으로 바로 변속이 이뤄져 실수를 방지하기 위한 완충장치가 요구된다. 다른 제작사의 버튼식 변속기는 운행 방향에 대하여 혹시나 잘못된 행위를 하였을 경우 중립으로 자동 전환되거나 속도를 줄이는 안전장치가 마련된 경우도 있다.

엔진 보호가 우선이 아니라 탑승자 보호에도 신경을 쓰고 있다는 것이다. 운전 중 차량의 시동이 꺼지게 되면 제동장치 등 여러 장치가 먹통이 되면서 탑승자의 안전에 직접 영향을 주는 만큼 이러한 행위로 시동을 꺼지게 하면 절대로 안 된다는 지적도 나온다. 버튼식은 일반적인 변속이 위치에 버튼을 놓기보다는 전방 시야에 와 닿는 위로 올려서 실수를 줄이는 방법도 나오고 있다. 

팰리세이드 전복 사고는 먼저 운전자의 잘못된 행위가 사고 유발을 유도했으나 근본적으로는 제작사의 잘못도 있다고 지적한다. 이번 사건은 단순히 지나가는 과정이긴 하지만 탑승자의 안전을 우선해야 한다는 기본 논리를 다시 생각해 보게 했다. 현대차도 근본적인 고민을 해야 한다.


김필수 교수/webmas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20.02.10
    자동차 제조사는 항상 사람을 먼저 생각해야 하는데 현실은 그렇지 못한 것입니다. 버튼식 변속장치와 더불어 그에 따를 수 있는 사고 방지를 위한 장치도 함께 개발이 되어 장착이 되어야 하는데, 그것이 비용이 많이 들게 되면 사람의 안전보다 비용 절약을 위하여 덮어 두는 경우가 생깁니다. 실제로 사고가 나고 사회적으로 비난이 쌓인 후에야 뒤늦은 사람 보호 장치를 적용하는 것은 제조사들이 사람보다 이윤을 먼저 생각한다는 증거입니다.
    3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20.02.10
    펠리세이드 전복사고가 근본적인건 제작사 잘못...?
    하..ㅋㅋㅋㅋㅋ
    계기판도 안보고 운전하는 멍청한 운전자가 잘못 아닌가
    R을 두번 눌러놨고, 풀악셀 했으면서 급발진이라 하고...
    애초에 운전자가 기어 변속 후 계기판 확인 한번만 했음 아무일 없었을텐데..

    제조사가 멍청이들 까지 챙겨야 하는 이유는 그들이 또 멍청한 소리르 하기 때문에...
    4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20.02.11
    당신도 그 멍청한 운전자가 될 수 있습니다.
    전진 중 후진 버튼을 누르면(실수로) 엔진을 정지 시킬게 아니라 후진 버튼이 작동하지않게 하고 경고를 해야죠. 아주 간단한 문제를 간과한 제조자의 책임이 크네요. 이건 기술적인 문제도 경제적 문제도 아니고
    제조자의 안전에 대한 인식의 문제입니다.
    5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20.02.11
    물론 실수로 버튼을 잘못 누를수 있습니다.
    하지만 기어 변속 후 계기판 한번만 봤으면 일어나지 않았을 일 같은데요.
    거기에 경고 메세지 충분히 떴고, 놀랄만큼 차에서 텅~ 소리도 났고..

    제조사가 얼마나 상식 이하의 사람까지 생각하며 신경을 써야 하나요?
    3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20.02.11
    각종 과자 포장용기에 보면 포장지를 먹지마세요 까지 적혀있습니다.
    심지어 핸드폰 배터리에 애완동물에게 먹이지마세요 까지 적혀있지요.
    더 보면 방부제에도 먹지마세요 라고 적혀있습니다.
    방부제 먹으면 안된다는것 은 말안해도 보편적으로 다 알잖아요? 그래도 문구는 적혀있지요.
    상식이하의 사람들을 위해서요. 보편적인 사람들의 기준으로 볼때는 이걸 이렇게한다고?
    라고 생각하고 답답해 하지만 의외로 상식이하인 사람들이 많습니다. 그들도 사람이고요.
    그래서 제조사는 상식이하의 가이드라인까지 제시해주는게 맞아요.
    3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20.02.11
    자동차를 사면 두꺼운 책자를 하나 줍니다. 이거 제대로 읽어본 사람이 얼마나 되지요? 자동차는 일반 소비재가 아니에요. 그래서 면허증이란 허가를 받아야 운전할 수 있습니다. 당연히 부주의 하지 말아야 하고 차에 대해서 알아야 할 의무가 있는 거에요. 저 아줌마 하나의 잘못으로 현기차가 책임을 진다면 그 댓가를 선량한 운전자들이 지불해야 합니다. 부분변경이니 안전장치 추가니 하는 것들이죠. 전혀 공정한게 아닙니다.
    3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20.02.12
    R을 두번 누른게 아니라 한번 누른게 오류나면서
    안먹혀서 내리막으로 내려가게 된거고 그 와중에 중립으로 바뀌며 시동이 꺼져 브레이크가 안든경우.

    풀악셀했다면 차가 뒤로 막 갔겠지?
    자기일 아니라고 막말하지마라.

    전원이 나가도 브레이크를 힘있게 밟으면 슨다?
    이게 무슨 상식이여. 누가 교육이라도 해줬냐?
    다리의 상태가 힘으로 세울 수 없는 정도의 상태라면?

    말도 안되는 소리.
    그냥 제조사가 예측 못한 오류. 이게 수입차와의 수준차이이며 그 외의 케이스도 더 있을 수도.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20.02.12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두번이든 한번이든, 오류가 나건 안나건ㅋㅋㅋㅋㅋ
    기어 변속하고 계기판 한번을 확인 안한게 가장 첫번째이자 큰 문제 아님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상식이 있으면 자기가 기계를 조작했으면 확인을 해야져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대충 타도 수준 높은 수입차가 다 지켜줄테니
    수입차 안전하게 오래 타십쇼!
    2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20.02.16
    qdasf4642 야이 차알못아 넌 운전할때 계기판 쳐보고있냐? 그럼 기어가 제대로 들어가서 작동하는지 계기판을 몇분단위로 한번씩 봐줘야하냐???? 초단위로 바줘야하나???? 아니면 변속후에 10초정도???? 에라이 뚜질아 ㅋㅋㅋㅋㅋ 그리고 후진기어 넣었는데 내리막길에서 차가 전진하는게 자랑이냐? 당연히 알피엠이 올라가며 엔진브레이크가 작동이되고 한계치에 다다르면 기어가 중립으로 바껴야하는게 상식아니냐? 엔진이 꺼져버리면 조향및 브레이크 작동불능이다. 기본적인 상식좀 쳐 알고 짖어대자... 수입차 안타봤지? 수입차라고 특별한 안전장치 있는게 아니다 이 차알못아 .... 그냥 기본에 충실한거야.... 독일명차건 짱깨 짝퉁차건 이런 한심한 사고는 안일어난다. 기본적인 자동차 지식은 알고 키보드 잡아라 방구석 18열아~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20.02.16
    Ngasa 넌 두꺼운 책자를 외우고 다니나보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군 제대후부터 27년간 현대에서 2대 기아 쌍용 각 1대... 벤츠 1대 총 5대의 신차를 경험했지만 그 책자를 읽어본적은 단 한번도 없었다.... 그네 세월호 다큐보면서 사대강 삽질하는소리 하지말고 좀 바뀌껀 바뀌길 바라자... 그네가 그랬다지? 구명조끼를 입었다는데 구하기가 그렇게 힘드냐고?? 넌 책자가 있다던데 책자를 안읽으셧나보죠??? 라는거지??? 게다가 위와 사과와같은 결정적 결함은 니가 말하는 그 두꺼운 책자 어디에도 나와있질 않단다 .... 이 부분은 얼마전 자동차 명장이 TV에 나와서 증명해 줬단다.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20.02.17
    기어를 변속하고 계기판을 필히 보는 사람은 처음보네ㅋㅋㅋㅋ
    왜 깜빡이 켜고 내려서 불 잘 켜졌는지도 확인하지? ㅋㅋㅋ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20.02.17
    벅찬감동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야이 ㅋㅋㅋㅋ 기어변속을 무슨 몇분 단위로 바꾸냐?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기어 바꾸고나면 확인은 해야짘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리고 당신은 애초에
    계기판을 안보는거 같은데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어휴.. 오늘도 이런 사람들이랑 같은 도로에서 운전을 하고 있다니 개무섭네 진짴ㅋㅋㅋㅋㅋㅋ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20.02.17
    김송송2
    응 깜빡이 잘 켜졌고 꺼졌는지도 확인 하는데?ㅋㅋㅋㅋㅋㅋㅋ
    기어를 변속하곤 계기판 필히 확인하는게 정상이다
    세상이 정상인 사람이 이상해지는 세상이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20.02.17
    벅찬감동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설명서 안읽은걸 되게 자랑스럽게 말하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거기다 님이 빠는 명장도 후루꾸에 1호도 아니고 9호라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20.02.11
    자동차 안전 장치는 왜 다는지 몰라. 운전자가 안전운전 하면 되는데.
    사고나면 대부분 운전자 잘못인데 뭔 쓸데없는 안전규정 만드나 몰라.
    운전자 탓하면 되지.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20.02.16
    말 되네.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20.02.11
    자동차가 삶을 편하게 해주기 위해 발명된 것이지만 자기 혼자 편하자고 남에게 해를 끼쳐선 안된다. 지금이라도 안전을 위해서라면 제조사를 조질게 아니라 자격없는 사람이 차를 몰지 못하게 면허발급기준을 제대로 정비 해야 하고 건널목이나 길에서 차조심하도록 자식교육 똑바로 시켜야 한다. 자기 잘못이 있어도 남탓이나 하는 게 세태가 된 세상이지만 그게 옳은 건 아니다.
    3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20.02.16
    이 분은 어디 별나라 갔다왔나? 사건의 핵심을 제대로 읽지못한 것 같은데.
    실수를 하고 당황하면 사고가 날 수도 있고 그래서 안전장치를 만드는거죠.
    다 제대로 운전하면 안전장치가 필요없죠.
    문제의 아줌마 때문에 제조원가 올라가고 다른 선량한 사람이 피해를 본다고 하셨는데 제가 보기에는
    그런 사람의 희생(?) 때문에 안전장치가 개발되고 그 혜택을 잠재적 희생자(우리 모두는 결코 완전하지 못합니다)가 보지요. 쉽게 말하죠. 여기 안전장치가 달린 차와 아닌 차가 있는데 어느 것을 선택할래요? 약간의 가격차가 있지만. 실제 이번 건은 설계의 문제지 원가 상승의 문제는 아니라고 확신합니다. 말하자면 설계상의 어처구니 없는 실수죠.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핫클릭

기아 신형 쏘렌토 하이브리드, 친환경차 혜택 못받는다
3월 국내 출시를 앞두고 사전 계약을 진행했던 기아 신형 쏘렌토 하이브리드가 정부의 친환경차 혜택을 받지 못하게 되었다. 기아차는 지난 2월 20일부터 사전계
조회수 659 2020-02-24
글로벌오토뉴스
[단독] 신형 쏘렌토, 하이브리드 계약 1만3천대 돌파..전체의 63%
기아차의 신형 쏘렌토가 사전계약을 실시한지 불과 이틀만에 2만대를 돌파했다. 이 중에서 하이브리드 모델은 전체의 63.2%를 차지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2…
조회수 343 2020-02-24
데일리카
[단독] 르노삼성, 크로스오버 XM3 하루만에 1500대 계약..‘순항’
르노삼성이 선보인 크로스오버 XM3가 사전계약을 실시한지 하루만에 1500대가 판매된 것으로 확인됐다. 22일 르노삼성자동차 관계자는 “쿠페 스타일로 세련…
조회수 731 2020-02-24
데일리카
르노삼성 XM3 사전계약 돌입, 1795만~2695만원 책정
르노삼성자동차가 프리미엄 디자인 SUV ‘XM3’의 사전계약을 시작한다고 21일 밝혔다. 국내 브랜드 최초로 선보이는 프리미엄 디자인 SUV인 XM3는 SUV와
조회수 6,274 2020-02-21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코로나19로 생산 차질 너무 길다...주름살 깊어진 자동차업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자동차 업계에 미치는 영향이 계속 커지고 있다. 21일 하루동안에만 무려 100명이 넘는 확진자가 국내에서 나오자 근…
조회수 191 2020-02-24
데일리카
글로벌 금융위기 수준으로 폭락한 한국차 생산량...이대로 괜찮을까?
한국 자동차 산업의 생산 실적이 갈수록 줄어들고 있다. 이대로 가다간 심각한 위기 상황에 봉착할 수 있다는 우려도 불거진다. 하지만 글로벌 자동차 시장 침…
조회수 150 2020-02-24
데일리카
맞짱열전 #+1 캠리 vs 알티마, 누가 뭐래도 중형 세단의 정석
오토헤럴드 맞짱열전의 대미는 일본 브랜드를 대표하는 토요타와 알티마의 중형 세단 '캠리와 알티마'로 끝맺음을 하려 한다. 일본의 수출 규제로 불거
조회수 202 2020-02-24
오토헤럴드
기아자동차 K5, 2020 올해의 차 2관왕 수상
기아자동차의 중형 세단 K5가 한국자동차기자협회가 뽑은 ‘2020 올해의 차(Car of the Year)’ 대상과 올해의 디자인에 선정되는 등 2관왕의 영예를
조회수 504 2020-02-21
글로벌오토뉴스
BMW, 6000만원대 동급 최고 옵션, 뉴 X3 · 뉴 X4 가솔린 출시
BMW 코리아가 뉴 X3, 뉴 X4의 새로운 가솔린 라인업인 뉴 X3 xDrive20i, 뉴 X4 xDrive20i를 공식 출시했다. BMW 뉴 X3는 역동적인
조회수 2,993 2020-02-21
오토헤럴드
맞짱열전 #10 라브4 VS 티구안, 다재다능 수입 콤팩트 SUV
글로벌 완성차 시장에서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인기가 지속되는 가운데 국내 시장에서도 차급을 막론하고 SUV 판매는 눈부신 성장세를 기록 중이다. 지난해 국
조회수 1,187 2020-02-21
오토헤럴드
국토부, 상습 과적 화물차 고속도로 심야할인 대상 제외
화물차 교통안전이 강화된다. 국토교통부는 20일, 화물차 안전규정에 대한 집중 관리와 함께 안전장치의 실효성을 높이는 것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화물차 교통안전
조회수 248 2020-02-21
오토헤럴드
맞짱열전 #9 G70 vs 스팅어, 고달프고 외로운 스포츠 세단 경쟁
스쿠프(SCOUPE)를 기억해보자. 현대자동차 스쿠프(프로젝트명 SLC, Sports Looking Coupe)는 1989년 도쿄모터쇼 데뷔라는 독특한 이력을
조회수 514 2020-02-21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BMW, 고성능 3시리즈 M340d xDrive 출시 계획..가격은?
BMW의 스포츠 세단 3시리즈에 고성능 디젤 모델이 추가된다. 오는 4월 출시될 M340d xDrive는 직렬 6기통 3리터 디젤 엔진과 48V 마일드 하이브리
조회수 189 2020-02-24
데일리카
2020제네바쇼- 메르세데스 벤츠 E클래스/AMG
메르세데스 벤츠가 올 해로 90회째를 맞는 2020제네바오토쇼에 E클래스 부분 변경 모델을 비롯해 3개의 AMG 모델을 세계 최초로 공개하며 소형 하이브리드 모
조회수 140 2020-02-24
글로벌오토뉴스
BMW 신형 M3 2020년 공개. M3 최초로 4WD 적용될까?
BMW의 고성능 차량 부문인 BMW M의 2019년 글로벌 판매 대수가 13만 5829대를 기록했다. 이는 전년 대비 32.2% 증가한 수치로, 역대 최대 판매
조회수 279 2020-02-24
글로벌오토뉴스
독일 마인츠, 환경오염 주범 디젤차 통행 금지키로..‘주목’
독일 남서부 라인란트팔츠 주의 첫 도시인 마인츠 일부 도심내에서 디젤차의 통행이 오는 7월부터 금지된다. 지난 23일(현지시각) 독일 마인츠 주정부는 도…
조회수 127 2020-02-24
데일리카
제네시스, 美 컨슈머리포트 브랜드 신뢰도 포르쉐 다음 2위
제네시스 브랜드가 미국 최대의 소비자 정보지 '컨슈머 리포트' 자동차 브랜드 신뢰도 조사에서 포르쉐에 이어 2위에 올랐다. 제네시스는 지난해 조사
조회수 641 2020-02-21
오토헤럴드
2020 제네바 모터쇼 미리 보는 월드 프리미어 해외 편
세계 4대 모터쇼 중 하나인 '2020 제네바 모터쇼'가 현지시간으로 다음달 3일 언론 공개를 시작으로 스위스 제네바 팔렉스포에서 펼쳐진다. 신종
조회수 196 2020-02-21
오토헤럴드

최신 시승기

[시승기] 미국 정통 SUV의 빨간맛, 쉐보레 트래버스
쉐보레 대형 SUV 트래버스를 시승했다. 이미 1935년에 트럭을 개조해 만든 서버번 캐리올(Suburban Carryall)을 시작으로 1980년대부터 유행을
조회수 580 2020-02-18
데일리카
작아도 벤츠의 세단 - 메르세데스 벤츠 A220 세단 시승기
메르세데스 벤츠 A클래스 세단을 시승했다. 해치백과 같은 MFA2플랫폼을 베이스로 하고 있으며 엔진과 변속기 등 파워트레인 구성이 같다. 전장은 130mm 길지
조회수 1,255 2020-02-18
글로벌오토뉴스
꿀 먹은 벙어리도 말문이 터진다. 벤츠, A 250 4메틱 세단
2018년 여름 메르세데스-벤츠는 모터쇼를 앞두고 한 장의 신차 이미지를 공개했다. 풍동실험 모습을 담은 해당 사진에는 공기저항계수를 획기적으로 줄이며 역사상
조회수 3,263 2020-02-18
오토헤럴드
폭스바겐 투아렉, 불가능을 모르는 뒷바퀴 조향의 위력
올겨울, 흔하지 않은 강추위가 닥친 날 유명산 설매재는 잔뜩 얼어있었다. 한낮 햇살이 비추면서 언 땅이 녹자 폭스바겐이 코스로 잡은 설매재 정상 부근은 진흙탕으
조회수 558 2020-02-18
오토헤럴드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배터리 전기차 시장 확대 전략의 걸림돌은 배터리
LG화학의 폴란드 공장 배터리 공급 문제로 인해 재규어 I-Pace와 아우디 e트론등의 생산에 차질이 발생한 뉴스가 등장하면서 전기차의 시장 확대에 관한 불확실
조회수 146 2020-02-24
글로벌오토뉴스
[프리뷰] 기아 신형 쏘렌토
쏘렌토가 신규 플랫폼과 차세대 파워트레인 적용으로 완전히 새로워진다. 신형 쏘렌토는 2014년 3세대 출시 이후 6년 만에 새롭게 탄생한 신규 모델로, 기존 중
조회수 443 2020-02-20
글로벌오토뉴스
[구상 칼럼] 패셔너블한 감각 돋보이는..DS3 크로스백
시트로엥의 고급 브랜드 DS에서 승용차와 SUV의 중간쯤 되는 모델로 DS3 크로스백(Crossback)이 나왔다. 엔진만을 쓰는 모델과 전기동력 모델이 모
조회수 351 2020-02-20
데일리카

전기차 소식

BMW, 5·7시리즈 전기차 출시 계획..한국시장 투입할까?
BMW가 5시리즈와 7시리즈의 순수전기차 버전을 출시할 계획이다. 올해 X3 기반의 순수전기차인 iX3가 데뷔를 앞두고 있는 가운데 4시리즈 그란쿠페를 기반으로
조회수 121 2020-02-24
데일리카
쌍용차 대신 마힌드라가 먼저 공개한 전기 SUV..eXUV300
쌍용차의 모기업인 인도 마힌드라가 전기 SUV를 공개해 주목을 받는다. 마힌드라는 인도 뉴델리에서 열리는 2020 오토 엑스포에서 단 한번 충전으로 최대 3
조회수 1,222 2020-02-21
데일리카
테슬라, 속도제한 표지판 투명 스티커 부착 시 인식 오류
테슬라의 특정 구형 모델들이 속도제한 표지판에 투명 스티커를 부착할 경우 인식 오류과 함께 80km/h까지 속도가 상승하는 것으로 나타났다.20일 오토익스프레스
조회수 260 2020-02-21
오토헤럴드

테크/팁 소식

GM, 긴급 제동 시스템, 차량간 추돌사고 46% 감소
GM은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 (ADAS)가 사고를 얼마나 방지하는지에 대한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 중 긴급 제동 브레이크의 경우 추돌 사고를 46% 줄이
조회수 233 2020-02-24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기아차, 세계 최초 ‘ICT 커넥티드 변속 시스템’ 개발
현대자동차와 기아자동차가 지난 20일(목) 전방 도로 형상과 교통 상황을 차량이 스스로 파악하고 그에 따라 최적의 기어 단수로 미리 변속해주는 전방 예측형 ‘I
조회수 392 2020-02-20
글로벌오토뉴스
살며시 찾아온 봄..안전운전을 위한 타이어 관리법은?
어느덧 살며시 봄이 찾아왔다. 겨울에서 봄으로 바뀌는 환절기는 자동차 관리에 있어서도 중요한 시기다. 겨울 시즌 내 미뤄뒀던 타이어 마모도 체크, 적정…
조회수 401 2020-02-20
데일리카
어린이 카시트 장착 조건에 따른 실험 결과
한국교통안전공단이 어린이용 카시트 장착 조건에 따른 교통사고 발생 상황 모의실험 결과를 최근 발표했다. 6세 어린이 더미를 이용한 이번 실험 결과 교통사고 발생
조회수 546 2020-02-19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비교하기